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기타]

[뉴스] 연준 금리 인상..고용 증가ㆍ인플레이션 강화에 자신감 신호 (종합)

 
글쓴이 : 불새 날짜 : 2017-03-16 (목) 19:42 조회 : 351   
출처: https://kr.investing.com/news/economy-news/%EC%97%B0%EC%A4%80-%EA%B8%88%EB%A6%AC-%EC%9D%B8%EC%83%81..%EA%B3%A0%EC%9A%A9-%EC%A6%9D%EA%B0%80%E3%86%8D%EC%9D%B8%ED%94%8C%EB%A0%88%EC%9D%B4%EC%85%98-%EA%B0%95%ED%99%94%EC%97%90-%EC%9E%90%EC%8B%A0%EA%B0%90-%EC%8B%A0%ED%98%B8-(%EC%A2%85%ED%95%A9)-61000


연준 금리 인상..고용 증가ㆍ인플레이션 강화에 자신감 신호 (종합)

3월16일 (로이터) -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연준)가 15일(현지시간) 꾸준한 경제 성장세, 강력한 고용 증가, 그리고 인플레이션이 연준의 목표를 향해 상승하고 있다는 자신감을 바탕으로 3개월만에 다시 금리를 25bps 인상했다.

연준이 이번에 기준금리인 오버나잇 금리 목표를 0.75% ~ 1.00%로 25bps 올린 것은 통화정책을 보다 정상적인 흐름으로 되돌리려는 연준의 노력에 있어서 가장 자신감 넘치는 조치의 하나로 받아들여진다.

자넷 옐렌 연준 의장은 경제의 궤도에 대해 믿음이 커지고 있음을 시사했다.

옐렌 의장은 이날 성명 발표 후 기자회견에서 "우리는 지난 몇 달간 우리가 예상했던대로 경제가 개선되는 것을 지켜보았다"면서 "우리는 경제가 서 있는 궤도에 어느 정도 자신감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연준의 성명이 발표된 뒤 온건한 경제 전망과 꾸준한 금리 인상 신호에 주식시장은 상승폭을 확대한 반면, 채권 수익률은 하락했다. 달러는 주요 통화 바스켓 대비 하락했다.

연준은 정책성명에서 추가 금리 인상은 "점진적"으로 진행될 것이라고 밝히면서 올해 2차례, 그리고 2018년에 3차례 더 금리가 인상될 것이라는 전망을 고수했다. 연준은 2016년에는 단 한차례만 금리를 올렸다.

그러나 연준 정책결정기구인 공개시장위원회(FOMC)는 금리 인상 속도를 더 빠르게 만들 계획을 갖고 있다는 어떤 신호도 보내지 않았다. 연준은 인플레이션이 그들의 2% 목표에 "근접"했지만 그 목표는 "대칭적(symmetric)"이라고 지적, 물가가 조금 더 빨리 상승하는 것을 허용할 용의가 있음을 가리켰다.


커먼웰스파이낸셜의 CIO 브래드 맥밀란은 "(연준의 성명은) 향후 금리를 더 빠르게 인상할 수 있다는 우려를 완화시켰다. 그들은 그렇게 신호하지 않기로 선택했다"고 말했다.

◆ 인플레이션 2% "천장 아니다"

노동단체들은 연준에 금리를 최대한 천천히 인상해 고용이 지속되고 임금 인상이 강해질 수 있게 할 것을 촉구해왔다.

미국은 지난 3개월간 월평균 20만9,000개의 일자리를 창출해, 노동인구 증가 속도에 맞추기 위해 필요한 7만5,000-10만개보다 훨씬 빠른 속도를 보여주었다. 실업률은 완전 고용에 가까운 4.7%다.

연준은 올해 실업률이 4.5%로 하락할 것으로 예상했고, 2019년에도 이 수준이 유지될 것으로 내다봤다.

연준이 새로운 경기하강이나 실업 급증보다는 인플레이션 타개에 더 잘 준비되어있다고 거듭 밝혀온 옐렌 의장은 인플레이션이 목표치 위로 상승할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았다.

그는 기자들에게 "미국인들에게 때로는 (인플레이션이) 2% 아래로 갈 수도 있고, 위로 상승할 수도 있다는 것을 상기시켜주기에 좋은 시점인 것 같다"면서 "2%는 천장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연준이 정책성명과 함께 공개한 새로운 경제 전망은 12월 정책회의에서 나온 수치와 거의 변화가 없었다. 또 트럼프 행정부의 정책이 2017년과 그 이후 경제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에 대해 연준이 명확한 견해를 갖고 있다는 신호 또한 거의 발견되지 않았다.

옐렌 의장은 "우리는 향후 나타날 수 있는 정책 변화 가능성에 대해 세부적인 사항은 논의하지 않았으며 우리의 대응이 어떨 것인지에 대한 계획을 제시하려 하지 않았다"면서 "우리는 어떤 일이 일어날 것인지 지켜볼 시간이 충분하다"고 말했다.


그는 또 스티븐 므누친 재무장관과 회동을 가졌으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도 취임 이후에 만났다고 말했다.

연준은 경제가 2017년 2.1% 성장할 것으로 예상해, 지난 12월의 전망과 변함이 없었다. 경제에 중립적인 영향을 주는 것으로 판단되는 장기 금리에 대한 전망치 중간값도 3.0%로 유지됐다.

근원 인플레이션은 이전의 1.8% 전망보다 다소 높은 1.9%로 전망됐다.

연준은 정책 성명에서 위험은 "거의 균형을 이루고 있다"고 평가했다.

미니애폴리스 연방은행의 닐 카사키리 총재는 이번 연준 정책회의 결정에서 자신은 금리 동결을 선호한다면서 유일하게 반대표를 던졌다.



   

주식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 금융/투자 게시판을 리뉴얼하여 주식게시판으로 신규 오픈합니다. (7) 이토렌트 11-21 6
 ※ 주식게시판 이용안내 (게시물 작성전 필독) 이토렌트 11-21 2
10014 [관심종목]  바이오리더스 어떤가요? 다크림아 09:44 0 109
10013 [가상화폐]  스텔라루멘 (1) 조동탄 02:46 0 739
10012 [가상화폐]  비코 결국 $9500 대에서 가격 형성 (5) 샌프란시스코 02-25 1 1306
10011 [일반토론]  Macro - 달러 인덱스; 며느리도 모르는 달러화 전망 (3) RossK 02-25 1 357
10010 [질문도움]  주식관련 커뮤니티 사이트 추천해주세요 (1) 뿡낑 02-25 0 355
10009 [질문도움]  도대체 주식 공부는 어찌 하는건지 감이 안오네요. (13) 불사조고기 02-24 1 830
10008 [가상화폐]  고팍은 시장가 구매가 안되는군요 (1) 샌프란시스코 02-24 0 588
10007 [가상화폐]  비코 떡락 뭐죠? (11) 샌프란시스코 02-24 3 2222
10006 [가상화폐]  BTCUSD 4시간 스샷첨부 thaler 02-24 1 780
10005 [시황분석]  S&P 500 vs KOSPI 200 (2) 스샷첨부 thaler 02-24 1 402
10004 [가상화폐]  감정적으로 쉽게 휩쓸리는 분들 이거만 지켜도 부자됨 (4) 바샤르 02-24 0 1123
10003 [가상화폐]  가상화폐 구매법 바미 02-24 0 947
10002 [가상화폐]  여기서 5K까지 빠진다는 사람들은... (5) 크루드a 02-24 0 1200
10001 [가상화폐]  코인 시장은 정말 자비롭고 착해요... 바샤르 02-24 1 1217
10000 [가상화폐]  고팍스 프리미엄이 당연한게 양달희 02-23 1 865
9999 [가상화폐]  미친 고팍 프리미엄.jpg (5) 샌프란시스코 02-23 1 1878
9998 [뉴스정보]  고래 삼킨 한국콜마 배탈나나 (2) 제우스™ 02-23 2 1449
9997 [일반토론]  왜 몇몇 종목은 수년간 저평가 상태에서 벗어나지 못하는 걸까요?? (16) 조문도석사가… 02-23 1 760
9996 [일반토론]  오잉.. 주식게시판 다시 살아났네요? ㄷㄷ (2) 늑대의의혹 02-23 1 776
9995 [가상화폐]  고팍스의 장점 (5) 스샷첨부 Astarote 02-23 0 1740
9994 [가상화폐]  이번 하락장은 5k까지 갈듯 (6) 독창덕인바나… 02-23 0 2009
9993 [가상화폐]  김프를 참고하세요 (3) 접근이 02-22 1 1162
9992 [가상화폐]  베네수엘라 의 페트로 가상화폐 - 큰손들만 선점 (10) teruo 02-22 2 1251
9991 [가상화폐]  여기도 떡락충이 등장 할 때가 된거 같은데... (4) 하레와구우 02-22 2 721
9990 [가상화폐]  저점인줄 알고 걸어놨으면 잣될뻔 했네요 휴 (4) 샌프란시스코 02-22 0 1556
9989 [매매일지]  주식 입문할까 하시는 분들께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수있다면... (42) kyphocam 02-22 13 1583
9988 [일반토론]  대차잔고에 대한 궁금한점 (2) 왕땅 02-22 0 385
9987 [가상화폐]  [잡담] 떨어진 이유가 혹시 이것.... (개인생각) (4) 카이센 02-22 0 1439
9986 [기타토론]  미국 증시관련 (4) RossK 02-22 3 1196
9985 [가상화폐]  이번주 예상 (9) 성은아 02-22 1 154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