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야구]

민병헌 선수 ... 타팀과 계약 할까요?

 
글쓴이 : 열혈우림 날짜 : 2017-11-15 (수) 14:28 조회 : 801   
자기 몸값 알아보려구 나온거 같은데..
 
두산이야 민병헌 놓치면 현수 잡을테고..
 
민병헌 잡으면 현수 놔주지 않을까요?
 
근데 현수가 더 비싸겠죠?  병헌이보다는
 
두산 외야수.. 누가 있져? 혹시 정수빈 선수도 두산선수에서 현재 군대 가있나요?
 

whro18 2017-11-15 (수) 14:56
두산에서는 비싼 가격에는 잡지 않을거라고 합니다. 아마 기준선은 유한준이 되지 않을까 싶네요. 4년에 60억정도
두산측 이야기로는 현수 에이전트랑도 연락이 잘 안된다는거 보면 아직 미국생각이 있는것 같습니다. 국내에 들어오기 보단 해외쪽으로 계약해보다가 안되면 다시 국내로 눈을 돌리는 쪽으로요.
계약 규모는 당연히 현수가 더 크겠죠? 김현수가 4년 100억정도이면 민병헌은 4년 60억정도.
두산 외야쪽은 김재환, 박건우, 민병헌이 주전이었고 백업으로 정진호랑 국해성 등 아직 포텐있는 선수 몇있습니다.
정수빈은 경찰청에서 내년에 재대합니다.
훌랄라치킨 2017-11-15 (수) 15:04
당연히 김현수가 민병헌보다 높게 부를꺼고, 외야정리를 해야해서 두명 다 잡을순 없죠.
개인적으로는 민병헌을 잡았으면합니다.
정수빈은 2018년후반기에 제대하는걸로 기억합니다.
소지니♡ 2017-11-15 (수) 16:15
현실적으로는 두산에서 둘다 안잡는 방향을  생각하고 있는게 맞다고봐여. 모그룹 상태도 쉣이고 외야가 자원이 없어서  끙끙대는 것도 아니고, 기본적인  총알은 준비하지만 일단 선수가 시장 가치보고 판단한댔으니 기다렸다가 기본 액수 제시하고 아니면 깔끔히 헤어지는 방향일꺼에요.
누가감히 2017-11-15 (수) 16:17
두산은 외야수 넘쳐서 그냥 다 안 잡을 것 같아요

뇌피셜로는 민병헌 롯데
gkfkek 2017-11-15 (수) 16:17
민병헌 평소 말을 들어보면 팀에 애정이 있는 것은 분명한데 두산이 적극적이지 않으니까 시장에 나가보려고 하는듯한거 같네요
두산 빽업은 정진호 국해성 조수행 김인태 이성곤 등이 있고, 정수빈이 내년 10월인가에 제대합니다
민병헌 김현수 둘 다 안 잡을 가능성이 더 커 보이고 둘 다 안 잡는다면 용병을 외야수로 뽑을 가능성이 큽니다
1004신사 2017-11-15 (수) 16:23
내년 제대 아닐까요 정수빈 자리가 있을까요 2차 트레프트에 나오지 않을까요
세린홀릭 2017-11-15 (수) 20:30
두산이 많이 안줄려고 하긴할텐데 민뱅이 시장가보다 좀 양조해야겠죠
   

스포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이토렌트 08-17 27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2-03 14
53130 [해외축구]  [01/17] 루나의 이적루머...  (2) 봄의요정루나 01:25 1 125
53129 [기타]  李 총리 "女 아이스하키, 메달권 아냐"... 정부의 그릇된 단일팀 구상  (1) 김신선 01:20 1 145
53128 [해외축구]  산체스 갑자기 불 붙네요  (2) 참된자아 00:52 0 217
53127 [기타]  WWE 다음주 RAW 25주년 특집에 출연진 리스트  카투니월드 01-16 0 94
53126 [격투기]  [UFC] 제레미 스티븐스 vs 최두호 하이라이트  img4 01-16 1 54
53125 [농구]  '패배에 대한 복수?' GSW 선수들 경기 후 찬물로 샤워 ..  (4) yohji 01-16 3 319
53124 [격투기]  조금 늦은 최두호 선수 경기 후기  (7) 대왕참치 01-16 0 278
53123 [농구]  휴스턴 선수들, 경기 후 클리퍼스 라커룸 쳐들어갔다 ,,  yohji 01-16 0 246
53122 [해외야구]  메이저리그의 '외계인' 페드로 마르티네즈.jpg  (4) 일검혈화 01-16 3 410
53121 [기타]  [테니스] 호주오픈 1라운드 정현은 통과. 권순우는 탈락  흰혹등고래 01-16 0 93
53120 [해외축구]  양팀 감독의 철학으로 승부가 갈린 리버풀vs맨시티 빅매치 전술분석  (1) 일십벌 01-16 1 227
53119 [해외축구]  해외에서는 여자들도 축구 많이 하나요?  (6) 몸근영 01-16 0 421
53118 [농구]  클리블랜드는 미래가 안보이네요  (6) Yeona 01-16 0 388
53117 [농구]  골스, 클블 상대로 승리..!  BabyBlue 01-16 0 131
53116 [해외야구]  다저스 트레이드 대실패작 그랜더슨 1년 500만 토론토와 계약  (3) 참된자아 01-16 1 409
53115 [야구]  마지막 '해태 멤버' 정성훈 고향팀 복귀 가시화  (6) 허밍타임2 01-16 1 609
53114 [야구]  씁쓸한 ....댓글....반응  (6) 고수진 01-16 3 820
53113 [야구]  KBO, 신한은행과 3년간 총 240억 타이틀 스폰서 계약  허밍타임2 01-16 0 195
53112 [야구]  김주찬이 이걸 이렇게 또 해냅니다.  (12) 베타블러드 01-16 2 989
53111 [야구]  kbo에서 강정호, 안우진 징계 재고  (7) 열혈우림 01-16 3 907
53110 [격투기]  [UFC] 씁쓸한 두호 UFC 4경기 연속 보너스  (1) 락매냐 01-16 1 375
53109 [해외야구]  SF, 외야 보강 성공..맥커친 트레이드 영입 합의  (1) 화명자이언츠 01-16 0 219
53108 [야구]  KBO 중계권 파행 기사 6개나 뜨네요  (1) 카투니월드 01-16 0 512
53107 [기타]  WWE, 2018 명예의 전당 첫번째 헌액자/WWE 슈퍼스타 마크 헨리, 은퇴  (1) 카투니월드 01-16 1 237
53106 [해외축구]  유일한 무패 바르샤  (1) 상숙달림이 01-16 0 494
53105 [해외축구]  [01/06] 루나의 이적루머...  (8) 봄의요정루나 01-16 2 445
53104 [해외축구]  5시간만 자고 일어나면..  (4) 강무 01-16 1 582
53103 [격투기]  최두호는 항상 아쉬운게  (5) 모든스킬상승 01-15 0 621
53102 [농구]  앤서니 데이비스(갈매기) 50분 48득점 17리바운드 하이라이트  사이서이 01-15 0 136
53101 [야구]  KBO, 국민타자 이승엽 홍보대사로 위촉  (3) 흰혹등고래 01-15 0 16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