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해외야구]

[펌] '파이널 보스' 오승환, 소방관 처우 개선 앞장선다

 
글쓴이 : 법규형님 날짜 : 2017-03-16 (목) 22:39 조회 : 876   

[OSEN=최익래 기자] ‘파이널 보스’ 오승환(35·세인트루이스)이 소방관 열악한 처우를 알리는 데 앞장선다.

오승환의 소속사 스포츠인텔리전스 그룹 김동욱 대표는 16일 OSEN과 통화에서 “오승환이 자신이 찍은 광고의 모델료 일부를 소방관들에게 기부하기로 결정했다”라고 전했다. 이어 김 대표는 “오승환은 평소 열악한 환경에서 위험에 노출된 소방관들의 처우 개선에 늘 관심을 가져왔다”라며 기부 배경을 설명했다.

오승환은 지난해 말, 국내 모 기업의 건강 전문 브랜드와 전속 모델 계약을 체결했다. 그는 자신의 모델료 중 일부를 기부하겠다는 뜻을 갖고 방법을 물색했다. 그러던 중 소셜 기부 플랫폼 ‘쉐어앤케어’가 그의 눈에 띄었다. 쉐어앤케어는 네티즌이 캠페인 글을 한 번 공유할 때마다 1천 원이 쌓이는 방식이다. 오승환은 “단순히 얼마의 금액을 기부하는 것도 좋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에게 소방관들의 열악한 근무 환경을 전할 수 있다면 더 큰 효과가 있을 것 같다”라고 강조했다.

그가 정한 목표 금액은 자신의 등번호 '26'에서 따온 2600만 원. 2만6천 번의 공유가 필요하다. 지난 15일 시작된 이벤트는 하루 만에 5천 번 이상의 공유로 560만 원(약 22%)을 돌파했다. 목표액이 달성될 경우 오승환은 2600만 원 상당의 흑삼을 일선에서 고생하는 소방관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어느 지역 소방서에 전달할지는 아직 미정이다.

김동욱 대표는 “목표액이 달성되면 곧바로 기부가 진행된다. 결국 이번 기부 행사는 오승환보다 많은 네티즌, 야구팬들의 손에 달려있다”라며 참여를 독려했다.

오승환은 지난해에도 소아암 환자 치료를 위한 기부 행사를 진행하는 등 열악한 환경에 놓인 사람들을 보살피는 데 앞장서왔다. 오승환 측 관계자는 “앞으로도 (오)승환이가 공감하는 좋은 취지의 캠페인이 있으면 언제든지 발 벗고 나설 계획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오승환은 2017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에서 2경기 등판해 3⅓이닝을 소화하며 1피안타 6탈삼진 무실점으로 대표팀의 소방수 노릇을 톡톡히 했다. 이어 지난 14일 팀에 합류해 훈련을 소화하고 있다




좋은 일 하고 있었네요.

소방관의 처우 개선을 위해 야구 선수가 힘쓰고 있는 현실이 참...
오늘이 남은 내 인생 중 가장 젊은 날이다.
법규형님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세모선장™ 2017-03-17 (금) 04:52


소방수만이 소방관을 안다...ㅋㅋ
   

스포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이토렌트 08-17 25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2-03 13
38569 [축구]  u-20 에콰도르전 오늘 19:00  강무 12:40 0 17
38568 [기타]  WWE "NXT 테이크오버 : 올랜도" 최종 대진표  스샷첨부 글로벌포스 12:08 0 29
38567 [해외축구]  축구 가르치러 중국 간 오스카  일십벌 12:05 0 191
38566 [야구]  'MLB 레전드' 조지 브렛, NC 개막시리즈 시구자 초청  (5) 맹수짱 11:53 0 98
38565 [축구]  축구협회 다음 주 기술위 개최…슈틸리케 감독 거취 논의  (4) yayature 11:41 0 122
38564 [해외축구]  브라질vs파라과이 네이마르 볼터치영상(1골)  휴이스보이 10:58 0 101
38563 [해외야구]  류현진 4선발.. 5선발 ?  (2) 상숙달림이 09:55 0 151
38562 [기타]  레슬매니아 33 주간 열리는 레슬콘 2017 대진표  스샷첨부 글로벌포스 09:23 0 74
38561 [해외야구]  류현진 정규시즌 4월 등판 일정  (4) 스샷첨부 참된자아 09:22 0 189
38560 [해외야구]  3월 29일 한국 메이저리거들 시범경기 성적  목인방 09:06 0 96
38559 [야구]  KT, Hanhwa ....  상숙달림이 08:57 0 110
38558 [해외야구]  (03.30) MLB 시범경기 볼티모어 김현수 홈런 영상  (8) 맹수짱 08:55 2 223
38557 [해외야구]  김현수&박병호 홈런 소식이 있네요  (3) Gnayn 06:52 1 318
38556 [기타]  여자골프, 무승의 리더보드  스샷첨부 상숙달림이 05:40 0 150
38555 [레이싱]  F1 2017 다시보는 호주GP 하이라이트  (1) 스샷첨부 마제스틸 04:02 3 120
38554 [해외야구]  메이저 잘아시는분  (2) 부자곰 03:09 0 207
38553 [해외야구]  황재균 마이너행은 진짜 너무 아쉽네요  (3) 스샷첨부 법규형님 00:51 1 807
38552 [축구]  배성재 "여러분 암보험 많이 들어놓으세요..."  (11) 원자력강아지 00:40 0 699
38551 [해외축구]  ㅡ ㅡ,,,,한국인이 총감독인 남수단이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본선에 올라갔다? 이 무슨...  (2) 고수진 03-29 1 477
38550 [축구]  슈틸리케 옹호론자들 꽤 많은 듯  (17) 토코88 03-29 3 546
38549 [농구]  농구.. 삼성 대 전자랜드, 모비스 대 동부..  (1) 열혈우림 03-29 0 109
38548 [야구]  Lotte 1, 2 펀치 ?.. 외인 용병 레일리 에디튼 ?  스샷첨부 상숙달림이 03-29 0 173
38547 [야구]  롯데, 대체 외인 투수 좌완 닉 애디튼 영입…총액 50만달러  (5) 양치기총각 03-29 1 366
38546 [기타]  WWE 레슬매니아 33 최종 대진표 (양대 브랜드 통합 PPV)  (2) 스샷첨부 글로벌포스 03-29 0 230
38545 [기타]  WWE 스맥다운 2017년 3월 마지막주 방송에서 생긴 일  스샷첨부 글로벌포스 03-29 0 181
38544 [기타]  스포츠 이벤트 브랜드 가치 순위  (14) 스샷첨부 참된자아 03-29 2 820
38543 [야구]  '프로듀스 101' 시즌2 101명, 프로야구 개막전 시구  (13) 스샷첨부 참된자아 03-29 0 663
38542 [농구]  털보는 좋은데 베벌리 진짜 싫어하는데 오늘 휴지통 홈콜진짜 대단하네요  (4) ♥사랑니♥ 03-29 0 227
38541 [축구]  이승우의 국대 A팀 합류는 불가능한것인가요?  (22) 내이럴줄알았… 03-29 2 1031
38540 [해외야구]  3월 28일 한국 메이저리거들 시범경기 성적  목인방 03-29 0 17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