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해외야구]

LAD, 마에다 WBC 출전 불허… 다나카도 불투명

 
글쓴이 : 참된자아 날짜 : 2017-01-12 (목) 10:37 조회 : 286   

[OSEN=김태우 기자] 메이저리그(MLB) 첫 시즌을 무난하게 보낸 마에다 겐타(29·LA 다저스)의 제4회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출전이 어려울 전망이다. 소속팀 LA 다저스가 난색을 표하고 있는 가운데 조만간 최종 공문으로 불허를 못박을 것이라는 예상이다.

일본 ‘스포니치아넥스’는 “마에다가 WBC에 불참할 것으로 알려졌다”고 12일 보도했다. ‘스포니치아넥스’에 따르면 다저스는 29년 만의 월드시리즈 우승, 지구 5연패를 위해 지난해 팀 내 최다승(16승) 투수인 마에다의 WBC 출전에 난색을 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스포니치아넥스’는 “마에다가 WBC 출전의 길을 모색하고 있었지만 MLB 관계자에 따르면 가까운 시일 내에 다저스가 일본 대표팀에 차출 거부의 의사를 공식적으로 밝힐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파르한 자이디 다저스 단장은 투수의 차출에 대한 부정적인 생각을 밝힌 상황이었고 마에다 또한 WBC 출전에 대한 물음에 “아직 결정된 것이 없다”며 신중한 의사를 드러낸 바 있다.

2013년 3회 대회 당시 3경기에서 2승1패 평균자책점 0.60의 빼어난 성적을 내며 팀의 에이스로 활약했던 마에다였다. 그러나 올해는 소속팀에만 전념할 가능성이 높다. 마에다는 팔꿈치 문제로 기본급보다 인센티브가 훨씬 더 큰 8년짜리 기형 계약을 맺기도 하는 등 다저스는 마에다의 몸 상태를 예의주시하고 있다. 시즌 전 열리는 WBC는 아무래도 부담이 되기 마련인 만큼 다저스로서는 부정적으로 판단할 수밖에 없다.

한편 다나카 마사히로(29·뉴욕 양키스) 또한 소속팀이 출전을 거부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져 일본도 비상이 걸렸다. 팀의 에이스로 뽑히는 다나카는 2014년과 2015년 팔꿈치 부상으로 한 시즌을 완주하지 못했던 기억이 있다. 지난해 31경기에서 14승을 거두며 팀 선발진을 이끌었으나 양키스로서는 대회 출전이 껄끄러울 수밖에 없다. 다나카 또한 WBC 출전에 대해 확답을 주지 않았다.

투수 예비 엔트리를 활용해 마에다와 다나카가 결선 라운드에서 뛰는 방법도 생각할 수 있지만 어디까지나 소속팀의 의견이 중요하다. 우에하라 고지(시카고 컵스) 또한 새 소속팀 적응을 이유로 고사 의견을 밝힌 상황. 정상 탈환을 노리는 일본으로서는 썩 상쾌한 출발이 아님은 분명해 보인다.

------------------------------------------------------------------------------------------------

일본도 최상 전력 구상은 힘들어 보이는군요

그래도 오타니가 남아있슴~


Melodies & Memories
참된자아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헬로헬로1 2017-01-12 (목) 14:35
이번에 한두달전에는 메이저에서 wbc 동참한다고 하더만 ㅋㅋ
엮싀 개설레발이였네
     
     
고수진 2017-01-12 (목) 18:06
안믿었죠
   

   
스포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1635 [해외야구]  휴스턴은 내년에 어떨까요???  (4) 키스톤 11:24 0 137
1634 [해외야구]  MLB 소소한 오늘의 소식...  (3) 목인방 06:48 1 181
1633 [해외야구]  스프링캠프 시작되고 FA계약되는 경우도 있나요???  (1) 키스톤 01-17 0 215
1632 [해외야구]  호세 바티스타-TOR 계약 임박 “1년+상호옵션” 전망  (2) 스샷첨부 참된자아 01-17 1 133
1631 [해외야구]  MLB 소소한 오늘의 소식...  (1) 목인방 01-17 1 156
1630 [해외야구]  MLB 소소한 오늘의 소식...  목인방 01-16 1 189
1629 [해외야구]  메이저리그는 언제 스프링캠프 들어가나요? 그리고....  (1) 키스톤 01-15 0 204
1628 [해외야구]  MLB 소소한 오늘의 소식...  목인방 01-15 1 290
1627 [해외야구]  메이저 연봉에서 실제 선수가 받는 금액은 대략 얼마인가요??  (5) 키스톤 01-14 0 585
1626 [해외야구]  연봉조정 신청이라는게.. 성적 대비해서 책정되는건가요??  (4) 키스톤 01-14 0 311
1625 [해외야구]  [MLB] 연봉조정 피한 계약현황.TXT  일검혈화 01-14 0 397
1624 [해외야구]  몰리터 감독, "박병호, 올해는 다를 것" 기대감  (4) 락매냐 01-14 0 389
1623 [해외야구]  MLB 소소한 오늘의 소식...  (1) 목인방 01-14 2 289
1622 [해외야구]  텍사스는 무슨 생각을 하는지 모르겠음.  (1) 키스톤 01-14 0 402
1621 [해외야구]  MLB 소소한 오늘의 소식...  (5) 목인방 01-13 3 433
1620 [해외야구]  이대호 선수는 언제쯤 결과가 나올까요. ?  (8) 지수바라기 01-13 2 734
1619 [해외야구]  명예의 전당에 '약물 투입'?  (2) 양치기총각 01-12 0 483
1618 [해외야구]  LAD, 마에다 WBC 출전 불허… 다나카도 불투명  (2) 스샷첨부 참된자아 01-12 0 287
1617 [해외야구]  MLB 소소한 오늘의 소식...  목인방 01-12 0 191
1616 [해외야구]  TEX구단에서는 추신수 WBC선수차출 거부했네요.  (21) 공구리님 01-12 0 483
1615 [해외야구]  KIA 출신 필, 디트로이트와 마이너리그 계약  (4) 스샷첨부 참된자아 01-11 2 550
1614 [해외야구]  LA 다저스, 켄리 잰슨과 계약 공식 발표… 5년 8천만 달러  (2) 양치기총각 01-11 1 406
1613 [해외야구]  MLB 소소한 오늘의 소식...  (1) 목인방 01-11 1 213
1612 [해외야구]  황재균 네이버 실검 1위길래 설렜는데..  (3) qwesadqw 01-10 0 815
1611 [해외야구]  MLB 소소한 오늘의 소식...  목인방 01-10 0 146
1610 [해외야구]  美언론, "강정호, 2017년 출발 불투명"  (2) 락매냐 01-09 2 834
1609 [해외야구]  MLB 소소한 오늘의 소식...  (1) 목인방 01-09 1 201
1608 [해외야구]  MLB 소소한 오늘의 소식...  목인방 01-08 1 276
1607 [해외야구]  FA선수들중 가장 관심가는선수는 이대호입니다.  (4) 공구리님 01-08 2 506
1606 [해외야구]  도대체 야구의 이런 규정들은 왜?  너거기잘있니 01-08 0 47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