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해외야구]

LAD, 마에다 WBC 출전 불허… 다나카도 불투명

 
글쓴이 : 참된자아 날짜 : 2017-01-12 (목) 10:37 조회 : 353   

[OSEN=김태우 기자] 메이저리그(MLB) 첫 시즌을 무난하게 보낸 마에다 겐타(29·LA 다저스)의 제4회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출전이 어려울 전망이다. 소속팀 LA 다저스가 난색을 표하고 있는 가운데 조만간 최종 공문으로 불허를 못박을 것이라는 예상이다.

일본 ‘스포니치아넥스’는 “마에다가 WBC에 불참할 것으로 알려졌다”고 12일 보도했다. ‘스포니치아넥스’에 따르면 다저스는 29년 만의 월드시리즈 우승, 지구 5연패를 위해 지난해 팀 내 최다승(16승) 투수인 마에다의 WBC 출전에 난색을 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스포니치아넥스’는 “마에다가 WBC 출전의 길을 모색하고 있었지만 MLB 관계자에 따르면 가까운 시일 내에 다저스가 일본 대표팀에 차출 거부의 의사를 공식적으로 밝힐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파르한 자이디 다저스 단장은 투수의 차출에 대한 부정적인 생각을 밝힌 상황이었고 마에다 또한 WBC 출전에 대한 물음에 “아직 결정된 것이 없다”며 신중한 의사를 드러낸 바 있다.

2013년 3회 대회 당시 3경기에서 2승1패 평균자책점 0.60의 빼어난 성적을 내며 팀의 에이스로 활약했던 마에다였다. 그러나 올해는 소속팀에만 전념할 가능성이 높다. 마에다는 팔꿈치 문제로 기본급보다 인센티브가 훨씬 더 큰 8년짜리 기형 계약을 맺기도 하는 등 다저스는 마에다의 몸 상태를 예의주시하고 있다. 시즌 전 열리는 WBC는 아무래도 부담이 되기 마련인 만큼 다저스로서는 부정적으로 판단할 수밖에 없다.

한편 다나카 마사히로(29·뉴욕 양키스) 또한 소속팀이 출전을 거부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져 일본도 비상이 걸렸다. 팀의 에이스로 뽑히는 다나카는 2014년과 2015년 팔꿈치 부상으로 한 시즌을 완주하지 못했던 기억이 있다. 지난해 31경기에서 14승을 거두며 팀 선발진을 이끌었으나 양키스로서는 대회 출전이 껄끄러울 수밖에 없다. 다나카 또한 WBC 출전에 대해 확답을 주지 않았다.

투수 예비 엔트리를 활용해 마에다와 다나카가 결선 라운드에서 뛰는 방법도 생각할 수 있지만 어디까지나 소속팀의 의견이 중요하다. 우에하라 고지(시카고 컵스) 또한 새 소속팀 적응을 이유로 고사 의견을 밝힌 상황. 정상 탈환을 노리는 일본으로서는 썩 상쾌한 출발이 아님은 분명해 보인다.

------------------------------------------------------------------------------------------------

일본도 최상 전력 구상은 힘들어 보이는군요

그래도 오타니가 남아있슴~


Melodies & Memories

헬로헬로1 2017-01-12 (목) 14:35
이번에 한두달전에는 메이저에서 wbc 동참한다고 하더만 ㅋㅋ
엮싀 개설레발이였네
     
       
고수진 2017-01-12 (목) 18:06
안믿었죠
   

스포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이토렌트 08-17 25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2-03 13
38446 [야구]  드디어 시범경기가 끝이났군요. ㅎㅎ  (1) 열혈우림 16:42 1 127
38445 [레이싱]  2017 F1 호주GP 레이스 결과  (5) 스샷첨부 마제스틸 16:11 3 116
38444 [야구]  올시즌 김연정이 다시 한화로 왔다네요?  (3) yujacha 14:58 0 317
38443 [야구]  조시카 아,,  초작 14:48 0 176
38442 [축구]  간략하게 k리그 역사에 대해 알아볼 수 있는 영상이네요  일십벌 14:45 0 74
38441 [야구]  정규시즌인줄 ㅋㅋ  (12) 스샷첨부 초작 14:33 3 436
38440 [야구]  음... 이번엔 외국인 용병투수 두명 정말 대박이 터지려나..  엘사페라도 14:13 0 173
38439 [기타]  제1회 프로레슬링 월드컵 잉글랜드 및 스코틀랜드 예선 결과  스샷첨부 글로벌포스 13:47 0 96
38438 [야구]  한화 vs sk 경기 라이브 중계 보는곳  (2) yujacha 13:26 1 142
38437 [야구]  LG 허프, 농구단 소개로 무릎 치료차 일본행  (3) 스샷첨부 참된자아 13:22 0 204
38436 [야구]  음주' 강정호, 美비자 갱신 거부당해… MLB 복귀 어쩌나  (11) 스샷첨부 Ishihara 13:20 1 314
38435 [기타]  WWE 출신들이 가운데로 모여있는 영국 인디단체 포스터  스샷첨부 글로벌포스 13:18 0 160
38434 [해외축구]  '제라드 4골 관여' 리버풀, 레알과 레전드 매치서 4-3 승  (3) 양치기총각 12:59 3 229
38433 [야구]  2017년 3월 26일자 수원 kt 위즈 파크 리모델링 공정사진  스샷첨부 글로벌포스 12:45 0 95
38432 [농구]  데빈 부커 70 득점 기록  스샷첨부 상숙달림이 10:52 0 164
38431 [해외야구]  기레기들 " 황재균 시범경기 끝내기 영웅"  (1) 스샷첨부 상숙달림이 10:44 1 498
38430 [축구]  네덜란드 월드컵 탈락위기.jpg  (11) 스샷첨부 느브갓네살 10:23 3 857
38429 [해외야구]  3월 26일 한국 메이저리거들 시범경기 성적및 소소한 MLB 소식.  (2) 목인방 09:51 0 144
38428 [야구]  역시 니느님 두산 시범4연승  (1) 상숙달림이 08:24 1 211
38427 [축구]  이승우 거품? 진짜?  (11) lipk 07:30 0 779
38426 [해외야구]  다르빗슈 첫 개막전 선발  (3) 스샷첨부 참된자아 01:32 1 390
38425 [축구]  지금 국대엔 팀을 하나로 뭉치게 해줄 주장감이 없다는게 무척 크게 느껴집니다.  (6) derder 01:25 1 292
38424 [해외축구]  [오피셜] 바르사, 훈련장 명칭 '요한 크루이프'로 공식 변경  양치기총각 03-25 1 230
38423 [기타]  프로배구 대한항공 우승한적이 있었나요?  (5) 강호사나이 03-25 0 205
38422 [축구]  경고누적 지동원 대체선수로 황의조 발탁  (6) 스샷첨부 가화삼보 03-25 1 558
38421 [축구]  꿀잼 승우.gif  (9) 스샷첨부 법규형님 03-25 6 1507
38420 [기타]  존시나 260kg 스쿼트  (10) 스샷첨부 감당할수있겠… 03-25 7 1251
38419 [농구]  골스는 듀란트 부상 이후 확실히 손발이 맞아가네요  BabyBlue 03-25 0 246
38418 [축구]  [U-20 아디다스컵] 온두라스전 라인업  (3) 스샷첨부 법규형님 03-25 0 284
38417 [레이싱]  2017 F1 호주GP 퀄리파잉 폴포지션 랩 및 결과  (8) 스샷첨부 마제스틸 03-25 6 27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