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농구]

소싯적에 농구 좀 하신분들 유로스텝에 관해서 경험 듣고싶은데요

 
글쓴이 : 케이씨엠 날짜 : 2017-01-12 (목) 01:59 조회 : 487   

방금 네이버에서 손대범칼럼을 읽고 왔습니다

이번에는 유로스텝에 관하여 기사를 썻더군요


'2007년 한국농구연맹(KBL)을 통해 발간된 『농구용어사전』이란 책이 있었다.

이 책 작업은 이미 2002년경부터 이뤄졌다.

당시 집필자인 농구원로 이우재 선생 작업을 도왔는데, 그때도 유로스텝이라는 단어는 없었다' 


이 기사를 읽다보니 고삐리때 생각이 났습니다

2002년이면 전 고삐리였고 비오는날 제외하고는 1년 365일 점심시간마다 운동장으로

농구공 하나 들고가서 점심시간 내내 선배, 친구, 후배들과 농구를 했습니다ㅎ

근데 그당시에 전 고1때부터 유로스텝을 사용했던걸로 기억합니다

NBA선수들이나 SK의 김선형처럼 스텝 좌우편차가 그렇게 크지는 않지만

이 스텝으로 친구들 하나 둘 제끼는건 일도 아니었는데

제가 문득 궁금한건 그당시에는 인터넷도 발달되어있지않고

저희집 채널은 NBA도 나오지않았고 그당시 접할수 있는거라곤

비디오가게에서 빌리는 비디오테이프랑 책, 잡지정도밖에 없었습니다

농구도 맨날 선배나 친구들이랑만 했는데 그 스텝은 저만 사용했어요

친구 하나가 그 스텝 어떻게 하는거냐고 가르쳐달라고하던 기억이 나네요

누구에게 배운것도 아닌데 어떻게 유로스텝을 사용하기 시작한건지 갑자기 궁금하네요

전 농구를 너무 좋아해서 그 당시에 유행하던 3:3농구대회를 고등학교 3년간 한번도 빠지지않고 나갔습니다

나이키, 아디다스, 리복 이 3개대회를 모두 출전했고 기념티도 옷장에 고이 있을겁니다ㅎ

리복은 5:5대회라 사촌형과 형친구들 꼬셔서 나갔던 기억이 새록새록


그냥 그렇다구요ㅋㅋ 기사 읽다가 그냥 주저리주저리해봤습니다

모두 굿밤입니다



더블지하 2017-01-13 (금) 01:20
저는 유로스텝하면 마누 지노빌리가 떠오릅니다.
지노빌리 전성기엔 유로스텝으로 NBA 씹어 잡수셨던 걸로 기억합니다.
그 당시엔(2000년대 초반 쯤일까요.) NBA에서도 유로스텝 쓰는 선수들이 흔치 않았던 걸로 기억합니다.

유로스텝은 배우지 않아도 몸 안에서 자라나는 걸까요?
군대 선임이 유로스텝을 하던 것이 기억납니다.
그 선임은 농알못이라서 제가 농구 가르쳐 주곤 했는데요.
갑자기 유로스텝을 하는 것입니다.
그때는 유로스텝 같은 걸 몰랐으니깐 그냥 스텝 웃기다고 비웃었던 기억도 나네요.
(저는 슬램덩크로 농구를 배워서 높이로 찍어 누르는 것밖에 몰랐습니다.)

요즘은 유로스텝은 기본적인 기술이 되었죠.
스텝백 점퍼를 포함해서 말입니다.
저는 포스트업에 페이더웨이를 장착하는 선수가 NBA를 호령할 줄 알았는데
요즘 NBA는 스텝백 점퍼의 시대가 되었습니다.
농구의 메타가 확률 높은 득점을 시도하는 것에서 하이리스크를 감수하는 쪽으로 바뀌어 가고 있습니다.
앞으로 어떤 새로운 기술이 농구를 변화시킬지 기대됩니다.
   

스포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이토렌트 08-17 25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2-03 13
40088 [기타]  1세트 타이브레이크까지 갔네요~  하루이나 01:38 0 18
40087 [기타]  나달이 브레이크 하고 스타일을 바꿨네요..  너거기잘있니 01:11 0 70
40086 [기타]  정현 잘한다!!!!!! 잘만 하면 일내겠군.  엘사페라도 01:04 1 113
40085 [기타]  정현이 나달 서비스 게임 하나 브레이크 했네요~  하루이나 00:52 0 83
40084 [기타]  atp투어 정현 vs 나달 8강 곧 시작하네요..  (3) 너거기잘있니 00:22 1 102
40083 [야구]  삼성은 또지고...  시간차공격 00:22 3 81
40082 [해외야구]  박병호 선수 다시 실전에서 시작해봅시다..  나누미 00:12 0 100
40081 [야구]  기아가 사실 불안하긴 하지만...  (1) 포드커스D에… 04-28 1 148
40080 [야구]  KBO 현재 타격 순위.jpg  (7) Gaiseric 04-28 2 474
40079 [야구]  오!!!!!! 기아!!!!!  (2) 캬엉캬옹 04-28 1 171
40078 [야구]  기아 4월 1위 확정!!!  (3) 타짜7 04-28 1 198
40077 [야구]  과연 김삼성 선수 선발4승째 제물은 누가 될까요  (1) 케이씨엠 04-28 0 128
40076 [야구]  ㅠㅠ 역시 기아는 무서워요...  (1) 꾸에에에엑웩 04-28 1 143
40075 [야구]  투자안된 삼성은 그렇다 쳐도  (2) 황정음오아예 04-28 0 250
40074 [야구]  이대수형 국내심판한테 왜 영어로 욕을 하죠??  (8) 케이씨엠 04-28 0 356
40073 [농구]  챔결 3차전 4차전 연속으로 역대급 홈콜이 계속 나오네요  (24) 권선찜닭 04-28 1 156
40072 [야구]  요즘 박시영 나올때마다 점수 먹내요..  청령군 04-28 0 148
40071 [야구]  각 풀고 시청해도 되는거죠?  (8) 천재소년깜유… 04-28 1 265
40070 [야구]  하아... 번즈 진짜 좀 심하네요.  (2) 鐵腕최동원 04-28 0 268
40069 [야구]  한화 넥센 경기는 터졌네요  (6) MESTE 04-28 0 404
40068 [야구]  광토마 숫 ㅅ ㅅ  (7) 초작 04-28 1 319
40067 [야구]  기아팬들 김주찬....  (5) 파고드는껑충… 04-28 0 378
40066 [야구]  양현종 상대로 초반 2점차면  (3) 황정음오아예 04-28 0 234
40065 [야구]  nc 1회에 볼넷3개  (4) 황정음오아예 04-28 0 146
40064 [야구]  송은범은 승부욕이 없는 선수처럼 플레이를 하네요  (4) 으이구111 04-28 0 276
40063 [야구]  김주찬은 2군으로 잠시 보내야 할 듯.  (2) 타짜7 04-28 0 151
40062 [야구]  삼성팬분들 오랜 한화팬의 경험으로 충고드리는데  (6) 하늬나비 04-28 4 340
40061 [야구]  광토마 도대체 정체가 뭐냐..  (3) 초작 04-28 0 243
40060 [야구]  오우 박용택 선발제외.. 정성훈 3번  (3) 스샷첨부 끝내기안타 04-28 0 123
40059 [야구]  4월 2..8일자 kbo등말소.jpg  (2) 스샷첨부 취권vs당랑권 04-28 1 25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