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해외축구]

연말 EPL 일정에서 가장 많이 뛴 선수는?

 
글쓴이 : 딜리딩딜리동 날짜 : 2017-01-11 (수) 23:27 조회 : 639   


연말에서 연초로 넘어가는 19라운드와 20라운드는 2~3일 간격으로 경기가 치뤄졌었죠.

시즌중 가장 빡신 그 두 라운드에서 가장 많이 뛴 선수의 리스트는 이렇게 된답니다.


날짜

선수

소속팀

상대팀

거리

1월 2일 랄라나 리버풀 선더랜드 13.22 km
12월 31일    랄라나 리버풀 맨시티 12.88 km
1월 1일 플라미니 수정궁 아스날 12.67 km
1월 2일 보이드 번리 맨시티 12.62 km
12월 31일 보이드 번리 선더랜드 12.56 km
1월 2일 와드-프라우즈      사우쓰햄튼        에버튼 12.54 km
1월 2일 스노드그라스 헐시티 WBA 12.40 km
1월 2일 보리니 선더랜드 리버풀 12.30 km
1월 2일 앤디 킹 레스터 미들스브루     12.23 km
1월 2일 라르손 선더랜드 리버풀 12.18 km


http://www.skysports.com/football/news/15117/10715958/adam-lallana8217s-running-stats-liverpool-midfielder-defies-fatigue


1위는 랄라나. 2위도 그 이틀 전의 랄라나;;

즉, 랄라나는 올시즌 철강왕으로 거듭남.


덩달아 공격 기록도 좋아짐.

리버풀 이적 첫해인 2014/15 시즌에는 5 골 - 3 어시스트,

둘째 해인 2015/16 시즌은 4 골 - 6 어시스트를 기록.

근데, 올시즌에는 절반밖에 안 지났는데, 벌써 7 골 - 7 어시스트.

더욱이 올시즌의 포지션은 공미나 윙이 아니라 미드필드 더 뒤쪽...


개인적으로도 사우쓰햄튼 시절부터 흥미롭게 보던 선수였었고,

그렇지만 뻥글 감독 밑에 가면 잠재력 제대로 못피울 거라고 생각했었는데...

사우쓰햄튼에서 포체티노 밑에 있다가 리버풀의 뻥저스 밑으로 옮기면서 좀 퇴보하는 감이 보였는데,

감독이 클롭으로 바뀌고 나서 철강왕이 되면서 모든 면이 성장함.


주말에 맨유 vs 리버풀 경기가 있는데, 폭바 vs 랄라나 대결도 재밌을 듯.



봄의요정루나 2017-01-12 (목) 00:11
13km 라니... 완전 강철 체력이군요;;;;
안그래도 요즘 매번 나오는 클라인만 봐도 ㅎㄷㄷ 했었는데;;; 더 뛴 선수가 같은 팀에 있었다니 ;;;;

무섭습니다;;;
     
       
글쓴이 2017-01-12 (목) 01:22
진짜 무서운 건 1등 찍고, 이틀만 쉬고 나와서 더 뜀;;
          
            
봄의요정루나 2017-01-12 (목) 02:08
;;;;;;;;;랄라나 체력이 괜찮을려나요??
이퀼라이져 2017-01-12 (목) 00:46
클라인일까 랄라나일까 하면서 들어와봤는데 클라인은 순위에도없네요 ㄷㄷ 랄라나 대단
     
       
글쓴이 2017-01-12 (목) 01:21
이런 건 아무래도 미드필더들이 유리하죠.
경기 상황에 따라 쉴새없이 조금씩이라도 움직여야 하는 포지션이니...
풀백은 전력 질주 횟수가 많아서 체력이 중요하긴 하지만,
자잘한 움직임은 적은 편이라 운동거리로만 따질 때는 좀 불리하고요.

그래, 일반적으로 산책만 한다고 욕 먹는 미드필더들도 풀백들보다 운동거리로는 더 많이 나오곤...
   

스포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이토렌트 08-17 26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2-03 14
51537 [야구]  '고액 FA 미지명' 2차 드래프트, 실패한 '샐러리 덤핑'  (2) 카투니월드 08:41 0 108
51536 [격투기]  파퀴아오까지 맥그리거랑 붙자고 하네....  (4) 락매냐 07:50 0 194
51535 [해외야구]  오늘의 소소한 MLB소식들...  목인방 03:00 1 194
51534 [농구]  역시 오세근 선수였는데.. 이승현 선수도..  나누미 01:02 0 143
51533 [야구]  손아섭선수의 영향력..ㅎㅎ  (12) 강무 00:13 1 713
51532 [야구]  황재균에 대한 팩트 폭력중에 이만한게 있을까?  (14) 무식하면용감… 11-23 4 761
51531 [해외축구]  그리즈만 원더골.gif  (4) 일검혈화 11-23 3 703
51530 [야구]  한화는 잡음이 끊이지 않네요..  (2) 열혈우림 11-23 0 669
51529 [야구]  고교 내야 최대어... 애틀란타 미아 된 배지환은??  (28) 소리없는 11-23 1 732
51528 [농구]  NBA 시즌 초반 분위기 - 동부가 점점 무서워진다 .. 서부는 진흙탕 싸움중 ^^;;  (1) octhree 11-23 0 187
51527 [야구]  드래프트 소식 이제 봤는데  (2) 금초딩 11-23 0 476
51526 [농구]  대한민국 vs 뉴질랜드  (11) 마음같아서는 11-23 1 569
51525 [농구]  대한민국 vs 뉴질랜드  (5) alllie 11-23 0 241
51524 [야구]  이국종교수는 갈아탔습니다. ㅋㅋㅋ  (1) 사감선생님 11-23 0 1106
51523 [야구]  야구 선수가 왜 공익가나요?  (13) 겨울아가지마 11-23 0 844
51522 [야구]  KBO 스토브리그 이벤트  (34) Agent 11-23 12 673
51521 [농구]  프로농구 KT, 인삼공사에 이재도·김승원 주고 김기윤·김민욱 영입  (2) alllie 11-23 0 120
51520 [농구]  골든 스테이트, 오클라호마에 완패했네요  (2) BabyBlue 11-23 0 296
51519 [농구]  울엄마가 드디어 보스턴을 잡았습니다~~~  (2) ♥사랑니♥ 11-23 0 312
51518 [농구]  골든 스테이트 VS 오클라호마 시티  (2) 하루이나 11-23 0 206
51517 [야구]  1년만에 부활한 염경엽-손혁의 강지광 투수 프로젝트  (3) ciel1004 11-23 2 502
51516 [야구]  김주찬 인스타피셜  (12) 스샷첨부 사감선생님 11-23 1 1519
51515 [야구]  기아 팬분들 다시 각잡으셔야 할지도??!?!?!  (33) 사감선생님 11-23 0 986
51514 [야구]  넥센, FA 채태인 '보상선수 없이' 놔준다  (18) 사감선생님 11-23 2 696
51513 [격투기]  [UFC] 최두호 내년 출전..韓 파이터 2승 6패로 올해 마감  (1) 락매냐 11-23 0 256
51512 [기타]  WWE 2018년 PPV 일정 발표/더 마린 6 주인공 3인  카투니월드 11-23 0 119
51511 [해외야구]  오늘의 소소한 MLB소식들...  (2) 목인방 11-23 1 330
51510 [야구]  엘지팬분들 작뱅 어떤가요  (13) 화명자이언츠 11-23 2 833
51509 [농구]  이번에도 오세근 선수가 잘해주겠죠..  (2) 나누미 11-23 1 145
51508 [야구]  이제 2차드랲도 끝났고..  (2) 강무 11-23 1 37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