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야구]

한화, 외국인 투수 알렉시 오간도 180만 달러에 영입

 
글쓴이 : 맹수짱 날짜 : 2017-01-10 (화) 13:13 조회 : 1160   
[스포츠타임스=정현규 기자] 한화이글스가 2017 시즌 외국인 투수로 도미니카공화국 출신의 알렉시 오간도(Alexi Ogando, 33세)를 총액 180만 달러에 영입했다. 

알렉시 오간도는 193㎝ 신장에서 내리꽂는 시속 150㎞대 위력적인 직구를 바탕으로 투심, 커브, 슬라이더와 체인지업까지 구사하는 우완 정통파 투수다. 

알렉시 오간도는 2010년 텍사스 레인저스 입단으로 메이저리그에 데뷔해 보스턴 레드삭스, 애틀랜타 브레이브스 등을 거치며 메이저리그 통산 283경기에서 503.1이닝, 33승 18패 평균자책점 3.47의 기록을 남겼다. 

특히 2011년에는 텍사스 레인저스 유니폼을 입고 29경기에 선발출장해 169.0이닝을 던지며 13승 8패, 평균자책 3.51을 기록한 바 있다. 

지난해에도 애틀랜타 브레이브스 소속으로 메이저리그 36경기에 출전, 2승 1패 평균자책점 3.94를 기록했다. 

2014년을 제외하고는 메이저리거로서 꾸준히 3점대 평균자책점을 기록하는 등 큰 기복이 없었고, 메이저리그 통산 WHIP(이닝당 출루허용률)가 1.24로 준수하다는 부분이 알렉시 오간도의 장점으로 꼽힌다. 여기에 메이저리그 통산 '9이닝 당 삼진 비율'역시 7.28개에 달할 정도로 위력적인 구위를 선보였다. 

알렉시 오간도는 한화이글스와 계약 이후 "한화 이글스에서 뛸 기회가 생겨 매우 기쁘다"며 "한화 이글스의 팬들이 매우 열정적이라는 것을 잘 알고 있다. 팬들에게 인상적인 시즌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화이글스는 알렉시 오간도 영입을 통해 외국인 선발투수의 한 자리를 보강하게 됐고, 나머지 한 자리의 외국인 선발투수 후보군과의 협상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간다는 계획을 밝혔다.



사장님 돈 허벌나게 쓰시네 ㄷㄷㄷ

aaaa.png

bb.png

텍사스시절 불태웠던 오간도가 KBO까지 오네요 ;;;;
기대됩니다.
물론 텍사스시절을 생각하면 큰 오산이겠죠 작년시즌을 본다면 ...
오간도 장점은 피치컬 좋고 구위 좋고 정도
단점은 유리몸 최근 선발 경험 無 볼날림 정도라고 보면되겠네요.

*최근*

*최근*

*2013 잘나갈때*

*2014 좋았을때*
^^

화인사우나 2017-01-10 (화) 13:14
와 오간도 ㄷㄷㄷㄷㄷㄷㄷㄷㄷ;
로저스 한단계 상위판이네요
박단장 취임 후 첫 영입인데 엄청난듯
     
       
gaeyut 2017-01-10 (화) 23:09
그정도인가요? 한화 팬지니만 메이져나 전체적인 야구는 잘 모릅니다, 하지만 절대적인 한화 팬입니다.
져도 응원하는.....
강난장이 2017-01-10 (화) 13:17
메쟈 3점대가 크보에 ㅎㄷㄷ 이번에도 우승후보가 되나요 ㅋ
물거품 2017-01-10 (화) 13:17
왠지 김성근이랑 갈등좀 있을 것 같네요.

김성근이 오간도의 저커리어 존중해줄리 없고 자기마음대로 훈련시키려 들텐뎅..
핑크초롱 2017-01-10 (화) 13:24
요즘 한화 돈질하는 거 보면 4강은 기본이어야 할 거 같은데 참.
타크 2017-01-10 (화) 13:26
와 오간도를 크보에서 보는군요
시크릿♥송지… 2017-01-10 (화) 13:31
아 감독만 바꾸면 좋은데
MESTE 2017-01-10 (화) 13:35
드디어 선발 하나 채웠네
백조야 2017-01-10 (화) 13:50


단점이 유리몸이면서 선발경험이 없다면 관리를 더더욱 잘 해줘야 할것 같은데....감독이 김성근이군요 ㄷㄷ
     
       
초작 2017-01-10 (화) 15:25
그러게요 ㅋㅋㅋ
유후11 2017-01-10 (화) 14:04
한화가 미친거 아닌가 싶네요~~~ㅋㅋㅋㅋ
Gnayn 2017-01-10 (화) 14:08
크보존에 얼마나 적응을 잘 할지가 관건입니다
한궈 2017-01-10 (화) 14:09
헐 대박;;; 어떻게 저 금액으로 잡았지???
kid4 2017-01-10 (화) 14:11
21억 !!!
참된자아 2017-01-10 (화) 14:13
헐... 오간도가 KBO에...
유후11 2017-01-10 (화) 14:16
올해는 FA에 돈 안썻으니깐 외인선수에 돈 풀어야지~~~~ 하고 있는듯..ㅋㅋㅋ
꺄옹이 2017-01-10 (화) 14:31
시즌 중간에 훈련이나 경기 운영 방식, 투구폼으로 감독이랑 트러블 생기는거 아닌가 몰라...
저 정도 커리어면 자존심도 강할텐데...
KooZan 2017-01-10 (화) 18:36
현재 나머지 용병 한자리 가장 큰 링크가 나오는 선발급 투수가..
좌완 로스 댓와일러 입니다...
오면 진짜 초대박이겠죠...
derder 2017-01-10 (화) 19:20
어짜피 혹사만 시키다 팀 망쳐놓고 떠날 감독한테 뭐하러 돈을쓰나
그럴거면 진작에 감독을 바꾸던가...
Demian™ 2017-01-11 (수) 00:44
8시즌에 500이닝이라...
호랑이타투 2017-01-11 (수) 10:11
드러눕지는 말기를...
RWK2015 2017-01-11 (수) 11:37
아, 감독만 김성근이 아니었으면 얼마나 좋을까요.... ㅠㅠㅠ
   

스포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이토렌트 08-17 25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2-03 13
41354 [야구]  미래를 보고 온 정민철  참된자아 16:29 0 58
41353 [야구]  잠깐 생각해도 김성근의 성적은 너무한것 같음  (4) 광동헛개차 15:46 0 294
41352 [야구]  개인적으로 생각 하는 차기 한화감독  (6) 슈퍼스타촤 15:44 1 274
41351 [야구]  김성근이 만든 발자취~  (3) 스샷첨부 징징현아™ 15:40 1 354
41350 [야구]  한화의 결정타는 끝내기 만루홈런이었을 것.  영원한소년 15:25 0 253
41349 [야구]  한화팬들은 차기감독 누굴 원하시나요..  (15) 영진구론 15:22 2 318
41348 [야구]  김성근 감독 아쉽군요.  (6) 영원한소년 15:21 0 237
41347 [야구]  김성근 경질이라...  (12) 슈퍼스타촤 15:14 0 318
41346 [야구]  김성근감독을 너무 오래계약한게 문제입니다.  (2) 죄의삯 15:04 0 241
41345 [야구]  결국 삼성한테 그렇게 지고 경질되는 군요  (8) MESTE 15:04 0 238
41344 [야구]  김성근 나가서 해피 하심?  (22) 량이c 14:55 1 472
41343 [야구]  [속보]김성근 감독 경질, 자진사퇴 아닌 경질 가능성 높아  (2) 초작 14:51 0 345
41342 [야구]  밴클이고 뭐고 성큰 아웃으로 해피해피  (13) 맹수짱 14:41 1 367
41341 [야구]  한화 김성근 감독 전격 경질, 이상군 대행체제  (24) 참된자아 14:36 3 494
41340 [농구]  오늘 지노빌리 거의 고별전 분위기던데 끝일까요.  (2) 핑크초롱 14:18 1 119
41339 [야구]  짤이 안올라가서 링크 첨부합니다  (9) yujacha 14:15 2 201
41338 [야구]  김태균이 징계 대상 아닌 이유 "명확히 확인할 수 있어야"  (4) 참된자아 13:58 0 348
41337 [야구]  kbo결정.. 나왔네요.. 삼성.한화  (2) 열혈우림 13:31 0 396
41336 [농구]  골든 스테이트, 파이널 진출~!  (2) BabyBlue 13:27 0 130
41335 [야구]  [오피셜] '난투극' 윤성환·비야누에바, 6G 출장정지 중징계  (3) 참된자아 13:14 0 267
41334 [야구]  김태균의 완벽한 원투 콤보.gif  (14) 권선찜닭 13:12 6 715
41333 [야구]  WWE RAW 2017년 5월 4주차 방송에서 생긴 일  글로벌포스 12:39 0 95
41332 [야구]  [풀카운트] 그날의 벤치 클리어링  법규형님 12:25 0 269
41331 [야구]  삼성 vs 한화 맞대결 일정  (10) 참된자아 11:12 0 340
41330 [야구]  '리바이벌 앙숙' 삼성-한화, 지독한 난투의 역사  (1) 참된자아 11:04 1 326
41329 [해외야구]  다저스 부상 왕국  상숙달림이 08:01 0 265
41328 [해외축구]  '맨유행 폭탄발언' 그리즈만, 2주와 60%의 의미  (5) 양치기총각 07:58 0 504
41327 [해외야구]  오늘의 한국 메이저리거들의 선발 현황...  목인방 06:41 0 183
41326 [기타]  임팩트 레슬링 (구 TNA) 에드 놀드홈 회장, WWE는 브로큰 기믹에 관심 없다는 입장 外  글로벌포스 03:47 0 136
41325 [기타]  김자인, 555m '맨손 등반'... 그 뜻은 다 모르지만..  (1) 나누미 00:46 3 68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