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야구]

'외인 난항' 한화에 짙게 깔린 서캠프 그림자

 
글쓴이 : 참된자아 날짜 : 2017-01-10 (화) 09:44 조회 : 478   

한화, 외인투수 2명 영입 장기화 난항
서캠프 실패 후유증으로 더 어려워져

[OSEN=이상학 기자] 에릭 서캠프는 떠났지만 한화에는 그의 그림자가 짙게 깔려있다.

한화의 외국인 투수 영입이 장기화되고 있다. 지난달 타자 윌린 로사리오와 일찌감치 재계약에 성공했지만 투수는 아직 한 명도 구하지 못했다. 외국인선수 3자리 중 2명이 비어있는 팀은 10개 구단 중 한화가 유일하다. 시간이 흐를수록 불안감이 높아지고 있다.

미국도 투수난에 시달리고 있고, 몸값뿐만 아니라 이적료까지 대폭 상승하며 좋은 투수 구하기는 하늘의 별따기가 되고 있다. 영입 대상에 올려놓았던 NC 출신 재크 스튜어트도 볼티모어 오리올스와 스플릿계약을 맺었다. 스튜어트는 25인 로스터 제외시 바로 FA가 돼 자유롭게 이적할 수 있는 조건까지 넣을 정도로 좋은 대우를 받았다. 미국도 투수가 부족한 영향이다.

설상가상 한화는 외인 투수 영입에 있어 '핸디캡'이 따르고 있다. 서캠프 그림자가 짙게 깔려 있는 것이다. 지난해 7월 에스밀 로저스의 대체 선수로 한화에 합류한 서캠프는 현역 메이저리거로 큰 기대를 모았으나 17경기(8선발)에서 2승5패1세이브 평균자책점 6.31의 초라한 성적을 남긴 채 한국을 떠났다.

문제는 서캠프의 부진이 한 해 실패로 끝난 것이 아니란 점이다. 서캠프가 소속돼 있는 에이전시는 미국에서도 3대 회사로 꼽힐 만큼 수많은 선수들을 보유하고 있다. 메이저와 마이너를 수시로 오간 서캠프는 '중급'으로 등급이 꽤 높게 분류된 선수였다.

그런 선수가 KBO리그에서 예상과 너무 동떨어진 성적을 내며 왜 실패했는지 의구심을 낳았다. 서캠프는 한국 생활과 팀 분위기에는 만족스러워했지만 낯선 경기 준비 과정이나 기용 방법에 어려움이 있었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서캠프의 부진 이유야 어찌됐든 그와 관련한 이야기들이 선수와 에이전트들의 입소문을 타고 미국 현지에서 퍼져 나갔다.

적응의 어려움을 떠나 서캠프 역시 한화에서 저조한 성적으로 인해 새로운 팀을 구하는 데 애를 먹고 있다. 에이전시 입장에서도 선수 가치의 문제가 있기 때문에 이 같은 입소문을 마냥 무시할 수 없다. 그럴수록 한화 구단의 어려움이 커진다.

한화 구단은 현지에서 올해부터 팀 운용 시스템이 달라진 점을 어필하며 선수 구하기에 열을 올리고 있다. 한화 구단 관계자는 "2월 스프링캠프 시작 전까지는 어떻게든 2명 모두 계약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화가 서캠프 실패 후유증을 딛고 외인 투수 2명을 성공적으로 구할 수 있을까. 한화의 올해 운명이 걸려있다.

----------------------------------------------------------------------------------------------

기용 방법이야 감독 스타일이 그러니 충분히 이해가 되는데

경기 준비 과정이라 흠...

미국이랑 우리나라랑 경기 준비 하는데 있어서 어떤 차이가 있었길래

어려움이 있었다고 한걸까요

이 부분은 좀 궁금하네요



Melodies & Memories

공주와몽 2017-01-10 (화) 11:21
잠실에서 서캠프 첨 등판할때 직관가서 와 개 쩐다 했었는데 ㅜㅜ
새벽지기 2017-01-10 (화) 11:33


mlb와 마이너에서 선발로만 뛰던 선수라 볼펜에서 준비하는 과정이 힘들었지 않았나 생각됩니다...
표본은 적지만 kbo에서 보여준 선발과 구원등판 성적의 차이는 넘사벽이라서;;;
   

스포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이토렌트 08-17 25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2-03 13
37481 [농구]  계속된 호구딜은 늘어난 샐캡과 연관된 것 같네요.  듀그라니구드 10:14 0 132
37480 [해외축구]  루니, 맨유 잔류 선언 "여기에 남는다"  (5) 너거기잘있니 09:46 0 200
37479 [해외축구]  김병지 진짜 해설 극혐 최악이네요  (4) 정소민♡ 09:29 0 382
37478 [기타]  [수영] 스테파니 라이스(Stephanie Rice)의 영법- 개인 혼영(Individual Medley)  (2) 팝콘1004 08:37 1 97
37477 [해외축구]  EPL 우승컵이야말로 진짜 독이 든 성배  (6) 스샷첨부 딜리딩딜리동 08:29 1 453
37476 [해외축구]  그리즈만 맨유올까요?  (5) 로보로보17 08:19 0 214
37475 [야구]  다저스 선발 4,5 ?  (6) 스샷첨부 상숙달림이 08:13 0 274
37474 [해외축구]  손흥민 슛 아깝네요  락매냐 07:31 0 239
37473 [해외야구]  MLB 소소한 오늘의 소식...  목인방 07:07 0 93
37472 [해외축구]  델리알리...퇴장..  (2) 독수리발톱 05:54 0 331
37471 [해외축구]  헐 레스터 라니에리감독 경질  (6) 쿠코이 05:21 1 408
37470 [해외축구]  중국 온라인 상에서 제일 인기있는 구단은 맨유  스샷첨부 딜리딩딜리동 05:05 0 188
37469 [해외축구]  UEFA 챔피언스 리그 16강 1차전 결과  (1) 딜리딩딜리동 02:48 1 230
37468 [해외축구]  루나의 리버풀 이야기...  (2) 스샷첨부 봄의요정루나 02:41 1 240
37467 [농구]  엉뚱한 트레이드가 일어났네요.  (4) 듀그라니구드 02:13 1 404
37466 [레이싱]  F1 2017 현재까지 공개된 차량들 (메르세데스,윌리엄스,포스인디아,르노,자우버)  (3) 스샷첨부 마제스틸 00:37 2 257
37465 [야구]  삼성 용병들 올해는 대박 나길.. ㅎㅎ  (4) 열혈우림 02-23 0 327
37464 [기타]  LPGA, also Koean lady... 진행중 인 1라운드  스샷첨부 상숙달림이 02-23 0 133
37463 [기타]  [아이스하키] 여자국가대표 사뽀로대회 중국 사상처음 격파  흰혹등고래 02-23 0 291
37462 [야구]  ‘음주 뺑소니+삼진아웃’ 강정호, 벌금 1500만원 구형  (23) 맹수짱 02-23 0 1096
37461 [야구]  작심한 김성근 “프런트가 육성까지 맡는 건 명백한 간섭”  (16) 스샷첨부 참된자아 02-23 5 933
37460 [기타]  [수영] 스테파니 라이스(Stephanie Rice)의 영법별 훈련법  팝콘1004 02-23 2 245
37459 [해외야구]  MLB 소소한 오늘의 소식...  목인방 02-23 1 250
37458 [해외축구]  발렌시아산 고추가루 무섭네요  (3) 킹즈맨 02-23 0 628
37457 [축구]  이번 아시아 챔스에서 케이리그는 힘들어 보이는 것 같음  (4) 천운처럼 02-22 0 555
37456 [기타]  여자골프 흥미있는 조편성  (1) 스샷첨부 상숙달림이 02-22 0 569
37455 [야구]  2루 최재원!! 3타수 3안타 2타점  (5) 초작 02-22 2 663
37454 [해외축구]  네이버에 올라오는 우리가 ooo를 싫어하는 몇가지 이유 시리즈 재밌네요.  (12) 고길동둘리 02-22 1 557
37453 [해외야구]  메이저리그, ‘자동 고의사구’ 도입  (13) 참된자아 02-22 4 1116
37452 [야구]  WBC 국가대표 대회일정  (1) 스샷첨부 흰혹등고래 02-22 1 49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