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야구]

김성근 감독 "외인투수 과부하걱정 해보는게 소원"

 
글쓴이 : 맹수짱 날짜 : 2017-01-10 (화) 08:39 조회 : 597   
김성근 한화 이글스 감독이 9일 외국인 투수 영입 과정에 대해 언급했다. 김 감독은 "15승 외인 투수? 당연히 좋다. 15승이 아니라 20승을 하면 더 좋겠지만 쉽지 않다는 것을 왜 모르겠나. 둘이 합쳐 25승만 해줘도 좋겠다. 다만 꾸준히 선발 로테이션을 지켜줬으면 좋겠다"고 했다.

한화 구단은 지난해 가을부터 프런트가 주축이 돼 외국인 선수 영입작전을 벌이고 있다. 외국인 타자(윌린 로사리오)는 재계약을 했다. 외국인 투수 두명 중 한명도 영입하지 못한 구단은 한화가 유일하다. 최근 롯데와 삼성도 마무리를 지었다.

한화 관계자는 "최근 재크 스튜어트가 메이저리그(볼티모어)와 계약을 했지만 유력 선수 한명과 집중협상을 벌이고 있다"며 조만간 영입 소식을 전할 수 있을 거라고 했다. 2월 1일 스프링캠프 이전까지 영입하는 것이 마지노선이었지만 둘다 확정짓는 것은 쉽지 않을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온다.

복수의 한화 구단 관계자는 "에이전트들 사이에서 한화는 훈련이 많고, 김성근 감독은 투수들을 많이 던지게 하는 스타일이라는 얘기가 도는 것은 사실"이라고 했다. 다만, 심각한 분위기에서 오고간 얘기는 아니라는 전제를 깔았지만 영입 과정에 좋은 영향은 아니라고 했다.

이를 전해들은 김 감독은 "외국인 투수들이 잘 던져서 과부하, 혹사시킨다는 얘기 한번 들어보는 것이 소원이다. 매번 엉망으로 던져 2이닝, 3이닝을 지켜보는 것도 힘들었다. 잘 던져야 계속 마운드에 올리고, 더 자주 써먹을 것 아니냐"라고 말했다. 지난해 한화 외국인투수 중 파비오 카스티요는 20경기에서 84이닝, 에릭 서캠프는 17경기에서 41⅓이닝, 알렉스 마에스트리는 9경기 28⅔이닝, 에스밀 로저스는 6경기에서 37⅔이닝을 던지는데 그쳤다. 4명이 합쳐 13승(14패)을 합작했다.

2015년 대체 외국인투수로 이글스 유니폼을 입은 로저스는 반짝 활약으로 지난해 190만달러(역대 외인투수 최고액)에 재계약을 했다. 하지만 팔꿈치 부상으로 중도하차 미국으로 가 토미존 수술을 받았다. 2015년 짧은 기간에 너무 많이 던졌다는 지적이 있었다. 김 감독은 "로저스는 2015년 본인이 마운드에서 내려오지 않으려 했다. 교체사인을 내면 바로 싫은 티를 냈다. 옵션 계약이 있었겠지만 그것을 떠나 이닝 욕심이 대단했다. 투수코치를 올려보내려고 하면 표정부터 굳어졌다"고 했다.

로저스에 대해선 적잖이 속을 태웠다는 얘기도 덧붙였다. 김 감독은 "2015년 8월 25일 NC전에서 로저스(6이닝 3실점 선발패)가 문제를 일으켰다. 경기중 화가 나 견제를 하지 않고, 일부러 도루를 허용하고, 이닝이 끝난 뒤 덕아웃에서 글러브를 던지며 불처럼 화를 냈다. 불러서 야단을 쳤고, 2군으로 보냈다. 팀 준수사항 등을 전혀 지키지 않았다. 지난해 스프링캠프에서도 이런 저런 일로 벌금을 내게할 수 밖에 없었다. 실력이 있는 것은 맞지만 그렇다고 예외를 허용하면 다른 선수들 볼 면목이 없어진다. 결과적으로 모든 책임은 감독에게 있지만 외국인선수 관리는 매번 쉽지 않은 일"이라고 덧붙였다.

김 감독은 "결과적으로 우리팀 외국인 투수들은 지난 2년간 그리 힘들지 않았던 것이 사실이다. 올해는 좋은 외국인 투수를 영입해 완전히 다른 고민을 하고 싶다"고 말했다. 

^^

더블티탄 2017-01-10 (화) 08:43
성큰이가 또 헛소리하는군요...-_-;
rangers1 2017-01-10 (화) 08:53
자기합리화라고 하기엔 이건 뭐... 본인탓이란 얘기는 죽어도 안하네요.
카스미하루카… 2017-01-10 (화) 09:12
한화팬 "김성군 감독 사퇴하는게 소원"
으이구111 2017-01-10 (화) 09:39
이닝만 보면 맞는 말인데 매번 4일 로테이션을 돌리는깐 완전 틀린말...
왜 다른 팀들은 하지도 않는 짓을 자기만 계속하는건지 이해가 안됨
RWK2015 2017-01-10 (화) 11:21
올해도 한화는 우슴후보인가....
   

스포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욕설 및 반말 금지합니다.  이토렌트 08-17 26
[공지]  ※ 스포츠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2-03 14
52218 [야구]  이승엽 쓴 소리 "타고투저? 투수들의 공부가 필요하다"  ciel1004 12:58 0 64
52217 [해외야구]  [MLB] 추신수 - 그레인키 맞트레이드 루머가 있네요  (4) 단디수야 12:09 0 182
52216 [기타]  WWE 스맥다운 독점 PPV 클래쉬 오브 챔피언스 2017 최종대진표 (12월 18일)  카투니월드 11:49 0 46
52215 [야구]  신인왕 이정후 1억1천만 원 연봉 계약…인상률 307.4%  (2) 맹수짱 11:06 0 271
52214 [야구]  김진욱 감독에 직접 연락한 니퍼트, 관심 없는 kt  (4) 참된자아 10:43 0 310
52213 [해외야구]  다르빗슈 WS 난타 이유, '투구 버릇 노출'  (6) 참된자아 10:28 0 369
52212 [야구]  'LG와 계약 조건 이견' 허프, 야쿠트르행 유력  (5) 맹수짱 10:28 1 235
52211 [야구]  추억의 '실업야구'가 부활한다  (2) 카투니월드 08:41 0 291
52210 [축구]  러시아월드컵  qkr4719 06:18 0 217
52209 [해외야구]  오늘의 소소한 MLB소식들...  목인방 06:09 0 128
52208 [해외축구]  아..첼시 이기고는 있지만 게임을 풀어가는게..  (6) 키보드워리어… 05:37 1 218
52207 [해외축구]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에서 터진 리버풀의 모든 골!!! 23Goals!!!  (2) 봄의요정루나 04:55 2 141
52206 [축구]  최소 실점으로 ... 신태용  상숙달림이 02:48 0 203
52205 [기타]  이상화<<고다이라  상숙달림이 02:43 0 326
52204 [해외축구]  손흥민 스토크전 1골2도움으로 정정..!!  (2) 키르히 01:19 1 567
52203 [축구]  동아시안컵 2경기보고 느낀건데..  (3) 강무 00:27 0 349
52202 [축구]  월드컵 안되겠네여 ㅎㅎㅎ  (8) MrLEE7 12-12 0 342
52201 [축구]  12월 16일 78번째 한일전... 그리고 결승전  (1) octhree 12-12 0 130
52200 [축구]  신태용씨..는 뭔 생각일까요???....  (3) img4 12-12 0 401
52199 [축구]  신태용의 일본전 작전은 자책골이닷  (1) 헐버트 12-12 0 336
52198 [해외야구]  악의 제국 NYY.JPG  (3) 일검혈화 12-12 0 439
52197 [축구]  아니 진심 장현수 언제까지 쓸건지...  까만호랑이 12-12 0 214
52196 [농구]  오늘 프로 농구를 보셨나요???  (4) 미니라디오 12-12 1 285
52195 [해외축구]  일본 2 : 1 중국 ..경기끝  (5) 강무 12-12 0 404
52194 [해외야구]  어느 무직투수의 불펜피칭  (5) 3할3푼1리 12-12 0 779
52193 [축구]  선수들이 걱정되는 경기 였내요 ^^;;;;;  octhree 12-12 0 343
52192 [축구]  한국 1 : 0 북한 (이 한장으로 모든걸 말해주는 결과)  (2) likkycat 12-12 0 974
52191 [축구]  엥? 오늘 축구경기 있었어요??  (3) 엘사페라도 12-12 0 238
52190 [축구]  이겼는데...왜 못이긴 느낌일까요?ㅋㅋ  (8) 강무 12-12 0 469
52189 [축구]  축구... ~_~;;;; 저 실력으로 월드컵.. 에휴.. 한심하다. ㅋㅋㅋ  (2) 무사파 12-12 0 31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