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문화]

도심에서 펼쳐지는 달콤한 세레나데 "어반 뮤직 페스티벌 2017" - 디에이드 & 로이킴 후기

글쓴이 : CivilWar 날짜 : 2017-02-28 (화) 01:58 조회 : 1294

도심에서 펼쳐지는 달콤한 세레나데 "어반 뮤직 페스티벌 2017" 디에이드 & 로이킴


작년 12월부터 시작 된 도심 속에서 즐길 수 있는 뮤직페스티벌을 컨셉으로 한 "어반뮤직페스티벌"이 개최가 되었습니다.

인디와 메이저 아티스트들과 장르 불문하고 다양한 라인업이 참여를 해서 화제가 되었던 콘서트였지만,

개인적으로 장소와 맞지 않는 공연이였던 VMC(비스메이저크루)와 다르게

가장 페스티벌의 성격에 맞게 라인업이 구성이 된 것이 아닐까 생각이 들었습니다.   


다양한 드라마 OST 활동을 통해 이름을 알린 디에이드는 예전 어쿠스틱 콜라보라는 이름으로

활동을 시작을 했으나, 소속사의 문제로 인하여 디에이드로 이름을 바꿔서 활동을 하고 있다고 하더군요.

연애의 발견이나 상류사회, 우리집에 사는 남자 OST등에서 애절한 목소리를 보여줬던

보컬 안다은은 실력은 노련하면서도 라이브에도 강한 느낌이 들었습니다.


특히나, 1부 마지막 곡으로 선택을 했던, "알았더라면"은 디에이드만의 색깔을 잘 표현한 곡인 거 같습니다.


2부에는 로이킴의 공연으로 시작을 했는데 1부로 나뉘는 공연 특성상 2부에는 딜레이가 약간은 있었습니다.

어수선한 분위기를 살리려고 다양한 멘트를 하는 로이킴을 보고 역시나 괜히 슈스케 우승자가 아니구나는 걸 느꼈습니다.

공연장 대부분을 채운 관객이 로이킴을 보러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데 그에 맞춰 팬 조련(?)을 하는 모습이 상당히 인상적이였습니다.


그 전날까지 1박 2일 촬영으로 인하여 컨디션이 좋지 않음을 고백을 했는데 라이브에서도 약간은 아쉬움이 느껴졌습니다.

특히, 진성과 가성을 쓰는 부분에서 기대에 못 미치는 느낌이 들었는데 마지막 앵콜곡으로 불렀던 故 김광석의 "너에게"는

자연스레 엄지척이 되는 라이브를 보여줬습니다.


KakaoTalk_20170219_234632885.jpg


공연 막바지에는 자신을 보러와 준 팬들과 관객들을 위해 포토타임을 열었는데

방향을 바꿔가면서 다양하게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포즈도 취해주는 모습에 나이는 아이돌들과 비슷하지만,

확실히 팬서비스가 뭔지를 아는 가수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KakaoTalk_20170219_234633486.jpg

KakaoTalk_20170219_234634121.jpg

KakaoTalk_20170219_234636594.jpg


젊은 층이 많을 꺼라 생각을 했는데 장르적 특성상 나이 지긋하신 아주머니 관객들이 많았는데,

트로트계의 박현빈 처럼 로이킴도 관록을 조금 더 쌓은다면 포크쪽에서는 대단한 인물이 되지 않을까 생각이 드네요.

로이킴 공연은 안 본사람은 있지만, 한번만 본 사람은 없다는 말처럼 공연을 끌고 나가는 완숙미가 느껴지네요.


아직 20대 중반인 그가 슈스케 이후에는 표절시비 등으로 부침이 있었지만, 그래도 향후가 기대되는 가수임에는 틀림없습니다.

컨디션이 확연하게 좋지 않음에도 관중을 압도하는 카리스마는 하루이틀에 나오는 것이 아닌데 이번 공연을 통해

로이킴이라는 가수가 단순 오디션 프로 우승자가 아닌 가수로서의 재능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blog.naver.com/drunken_yc (자칭 3류 평론가)

*작성한 리뷰는 직접 체험해보고 작성된 리뷰입니다.
좀 더 자세한 리뷰를 원하면 해당 블로그 참고.*

보험 관련 분쟁,근로자재해,보험금 청구 및 자동차 사고 관련 문의& 답변 가능

   

사용기/후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사용기/후기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12-03 15
[공지]  ※ 영화,도서,방송,애니에 대한 리뷰는 해당 게시판에 작성부탁드립니다.  이토렌트 07-19 2
1982 [기기]  믿고 사용하는 마이크로닉스 Cyclone III 600W After Cooling 정격파워 ★★★★ spikey 11-17 0 435
1981 [기기]  최악의 대우 어플라이언스 통세척 가습기... DEH-C450  (1) 마징z 11-17 4 540
1980 [기기]  초음파식 아로마 가습기 (500ml) qoo10 구매기 ★★★☆ 진이님1 11-16 1 548
1979 [기기]  키보드는 커간지~ 커세어 K70 LUX RGB SILENT 적축 정품 사용기 ★★★★☆ spikey 11-16 0 714
1978 [기기]  휴대용 노래방 요이치 욜로 블루투스 마이크 YS-BM300 LED ★★★★ (4) spikey 11-13 0 1281
1977 [기기]  UHD TV. 크로스오버 tio5525k.....칼교환 했네요~^ ★★★★★ (21) 스샷첨부 koetier 11-11 1 2157
1976 [기타]  스노우라인 휴대용 가스히터 ☆☆☆☆☆  (1) 스샷첨부 흑형초코바나… 11-10 1 1376
1975 [기기]  샤오미 미에어2 짧은 후기(사진x) ★★★ (18) 멍한하루 11-10 1 2306
1974 [기기]  s8 사용후기 ★★ (5) 다아가압 11-10 1 1910
1973 [기기]  COX CKM500 게이밍 키보드 + 마우스 콤보 사용 후기 ★★★★ (2) 미라젠트 11-09 2 974
1972 [기기]  거실 접대용 게임기 월광보합 5S ★★★★☆ (5) 페이마임 11-09 6 3056
1971 [음식]  고요남  (4) 소백산맥주 11-09 4 1381
1970 [기기]  MS 스컬프트 인체공학 데스크톱 키보드 마우스 셋트 사용기 ★★★★ (12) Smile에스 11-09 3 1219
1969 [기기]  고품격 RGB LED 케이스, ABKO SUITMASTER 730AL 알루미늄 RGB 컨트롤 with … ★★★★★ 천연기념H2O 11-08 1 823
1968 [기기]  밑에 55인치 커브드UHD TV....데드픽셀,,?? ★★★ (11) 스샷첨부 koetier 11-06 2 2151
1967 [기타]  직방/다방/한방 등의 부동산 앱 이용 후기 ★★ (11) kivwise 11-05 8 1853
1966 [기기]  커브드 55인치 UHDTV 빛샘....교환해야 하나요..??  (11) 스샷첨부 koetier 11-04 0 2217
1965 [기타]  마리오카트  (11) 스샷첨부 Nihonbas 11-02 1 3414
1964 [기타]  샤오미 미 A1을 위한 케이스, 액정 보호 필름 구매 후기 ★★★★ (3) 진이님1 10-31 3 2168
1963 [기기]  스웨덴에서 건너온 게이밍 마우스 MIONIX CASTOR FRENCH FRIES ★★★☆ (4) rikilee 10-28 2 2932
1962 [기기]  Logitech G903 LIGHTSPEED Wireless MOUSE ★★★★☆ (6) 스샷첨부 난맥콜 10-26 0 2393
1961 [기기]  액정타블렛 장은테크 JP220 사용후기 ★★★★★ (1) 솟아오르라 10-25 0 2768
1960 [음식]  감자탕면 5개 먹은후기! ★☆ (25) 초보파파 10-23 7 6817
1959 [기타]  16년간~~ KT 이용 후기...  (5) 생각날땐 10-23 2 3052
1958 [기기]  겐지아 레오폴드 에어프라이기 JSK-17001 ★★★★☆ (17) 에로즈나 10-23 1 1653
1957 [맛집]  [제주도 맛집] 내 인생 돼지갈비! 최고의 맛집 삼다숯불갈비 ★★★★★ (12) 호랭이친구 10-22 6 3123
1956 [맛집]  [구미] 고추짜장으로 유명한 천안문 ★★★ (9) 호랭이친구 10-21 2 2538
1955 [기기]  lg워치 스타일(블루투스) ★★★★☆ (1) 스샷첨부 멍한하루 10-21 2 2572
1954 [음식]  이연복 빠오즈vs 백종원 찐빵 ★★★★★ (5) 타임코스모스 10-20 3 3816
1953 [기기]  날갯짓은 시작되었다. 씽크웨이 CROAD K38 IPX8 마린 완전방수 축교환 키보… ★★★★☆ (2) 햄촤딩 10-20 1 124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