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리뷰]

'1987' 좋은 영화 만들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글쓴이 : 잉그라맨 날짜 : 2017-12-28 (목) 20:16 조회 : 2095   

세상이 어찌 돌아가는지 모르던 시절 꼬맹이의 눈으로 1987년을 보냈습니다.

그리고 40대가 다되어서야 이 영화를 보고 그 시절 

선배들이 얼마나 잔인하고 폭력적인 시대를 살아왔는지 절절히 느낄 수 있었습니다.


후반부 김태리 양과 특별출연한 그 분(?)의 이야기는 다소 작위적이라고 느껴졌으나

그 정도 윤색은 경직되기 쉬운 극 전개를 부드럽게 하기 위한 각색이라고 생각해 크게 거슬리지 않았습니다. 



굳이 옥의 티를 찾아내자면....

김태리 양이 즐겨듣던 유재하 앨범의 곡들은 6월 항쟁 때 발매되지 않았답니다. 

유재하의 목소리가 담긴 데뷔 앨범은 한참 후인 8월에 나왔습니다.

그 시절이면 한참 녹음 중이었던 곡이죠.....



한 줄 평 : 지금 바로 극장 가셔서 1987 예매하세요. 강추~!
아재입니다
잉그라맨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朱雀 2017-12-28 (목) 20:21
정말가슴이 뜨거워지는 영화였습니다
     
       
글쓴이 2017-12-28 (목) 20:34
오랜만에 영화관서 실컷 울었습니다
유식학수 2017-12-28 (목) 21:52
눈물이 나더라구요 ㅠㅠ
     
       
글쓴이 2017-12-28 (목) 21:56
올해 최고의 영화였습니다.
          
            
유식학수 2017-12-28 (목) 21:57
택시운전사랑은 다른 느낌이네요...
정말 ㅜㅜ
루쿠 2017-12-29 (금) 10:28
영화관에서 영화보고 나오는데 40~50대 분들은 몇몇 펑펑 우시더군요 그 모습에 갑자기 제 눈에도 눈물이.....
     
       
글쓴이 2017-12-29 (금) 15:53
영화가 대부분 그 당시 사실로 이뤄져 있어서 그랬을 겁니다.

각색된 부분마저도 그 당시면 그랬을 법한 이야기였으니까요.
콩자랑 2017-12-29 (금) 16:10
1980년 광주민주화운동의 실상을 눈앞에서 목격한 사람입니다.
그리고 민주화를 갈망하는 시위가 전국에서 발생한 1987년 그 날 저는 군복을 입은 군인이었습니다.
대규모의 시위가 연일 발생하자 서울 인근 부대에 있던 저는 계엄령이 선포될 것이라고 부대 내에
소문이 떠돌자, 계엄군으로 서울로 진입이 예정된 저는 두려웠습니다.
계엄군으로 서울 시내에 나가 시위를 막으라는 명령을 받게 된다면, 과연 나는 어떤 행동을 하게 될까?
광주 민주화운동 당시 피해자였던 저는 1987년 그 날 가해자가 될 수도 있었습니다.
지금도 그 때를 생각하면 안도의 한숨이.
     
       
글쓴이 2017-12-29 (금) 16:12
진짜 제대로 시대의 고통을 겪으셨군요. 고생 많으셨습니다.

그런 날이 이 땅에 다신 오지 않도록 후배들이 노력하겠습니다.
키리라스 2018-01-01 (월) 04:15
2017년 마지막 조조로 보고왔는데  한해 좋은 영화들 많이 있었지만 그 중 두가지 뽑으라고 하면 택시운전사와 1987 뽑을거 같네요.
한국영화를  잘 안보는데  아 이정도면  진짜 헐리웃 영화보다  더 좋더군요. 배우도 그렇고  시대적으로 택시운전사 그이후에 연결되다보니 더  느끼는 바가 있었네요.  여튼  재미라기보다 좋은영화라고 말하고 싶어요
루미옹 2018-01-03 (수) 19:36
아직 보지는 않았지만
글쓴이님의 감동글로 인해서 봐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미리 감사합니다.
Miecky 2018-01-05 (금) 04:43
요즘 흐름이 한국 근현대사를 다루는 건가보네요
   

영화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영화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7-18 19
25226 [리뷰]  강철비 괜찮더군요.. ★★★☆ 강냉이이잉 05:00 1 146
25225 [정보]  CJ헬로 매각 '부인'했지만…통신發 '미디어 빅뱅' 오…  고7스 01:26 1 179
25224 [정보]  LG U+ "케이블TV 인수 다각도 검토"… 자금·명분 관건  고7스 01:25 0 93
25223 [리뷰]  메이즈러너.. 갈수록 힘을 잃었군요 ㅠㅠ [노스포] ★★★ (2) 에다흐 00:35 0 286
25222 [영상]  [ 더 데스 오브 스탈린 ] 공식 예고편 (한글자막)  (2) 마이센 00:27 2 195
25221 [리뷰]  굳타임..  (1) 삶의미풍 01-19 0 215
25220 [리뷰]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 후기(부제:해선 안되는 일은 해서는 안된단 말야)  (3) 내너살 01-19 3 427
25219 [리뷰]  맨 프롬 어스2 (스포리뷰)  (3) 꿈을향해서a 01-19 1 647
25218 [리뷰]  메이즈러너(★★☆), 다키스트 아워(★★★★) 감상평 (스포X)  길가이 01-19 2 349
25217 [영상]  [ 환절기 ] 메인 예고편  마이센 01-19 1 257
25216 [영상]  <흥부> 캐릭터 영상  (1) 오르카 01-19 3 416
25215 [영상]  [ 툼 레이더 ] 2차 공식 예고편 (자막)  (8) 마이센 01-19 5 1290
25214 [리뷰]  너의 이름은. (your name., 2016) 스포O ★★☆ (3) 스샷첨부 yohji 01-19 0 498
25213 [리뷰]  올더머니 시사회 갔다왔습니다. ★★★  (2) blacpant 01-19 1 332
25212 [일반]  카카오페이지 영화 혁명적이네요  (1) 베­베 01-18 1 1343
25211 [사진]  [앤트맨과 와스프] 첫 스틸컷 사진 공개!^^  (7) 포와르 01-18 4 1191
25210 [사진]  곽부성의 서유기 시리즈 [몽키킹 3] 첫 포스터 공개!  (2) 포와르 01-18 0 948
25209 [정보]  중국 액션 판타지 영화 [자국] 예고편이 공개되었습니다.  포와르 01-18 0 539
25208 [정보]  맨프롬어스2 예고  (6) 마모루염 01-18 3 1123
25207 [일반]  하... 진짜 안나오네요.. 오리엔트 특급살인 2017..  (2) 시린하늘 01-18 1 707
25206 [일반]  메이즈러너 보고오신분 계신가요? (스포일러성 질문)  (2) 꼬뇨꾸뉴 01-18 0 293
25205 [영상]  위대한 쇼맨 Never Enough 영화 속 장면 풀버전  베­베 01-18 2 304
25204 [추천]  택시운전사, 변호인 중  (7) keylibs 01-18 1 339
25203 [영상]  <프리 스테이트> 국내 개봉 - 예고편  (1) 오르카 01-18 1 372
25202 [영상]  [ 돈 워리, 히 원트 겟 파 온 풋 ] 공식 예고편 (한글자막)  (4) 마이센 01-18 5 325
25201 [기타]  시리즈 영화중에 괜찮은거 없을까요??  (28) 아어지럽다 01-18 2 595
25200 [일반]  의천도룡기2,가 제작된다던데 정말인가요?  (9) unikaka 01-18 0 968
25199 [리뷰]  강철비 재밌네요. 확실히 남성취향이긴 한 버디무비네요. ★★★☆ (4) 스샷첨부 드라고노스 01-18 3 679
25198 [리뷰]  강철비 - 준수한 정치 스릴러(약스포)  (7) 헙드김박 01-18 3 405
25197 [리뷰]  아이언맨3 - 자아는 무엇으로 완성 되는가?  (5) 헙드김박 01-18 1 66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