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정보]

'헬보이'가 돌아온다.

 
글쓴이 : yohji 날짜 : 2017-08-12 (토) 23:00 조회 : 2150   


기예르모 델 토로 감독이 연출하고 론 펄먼이 주인공을 맡았던 다크 히어로 영화 [헬보이]가 새로운 감독과 캐스팅에 의한 리부트 프로젝트로 부활한다.


출처 : 코믹스 [헬보이]

할리우드 리포터는 8월 1일(현지 시각), 이안 맥쉐인과 데이빗 하버가 [헬보이] 리부트 작품인 [헬보이: 라이즈 오브 더 블러드 퀸]에 캐스팅되었다는 내용을 독점 기사로 보도했다.

기사에 따르면 라이온스 게이트와 밀레니엄 영화사가 배급·제작하는 [헬보이] 리부트에 두 배우가 캐스팅됐으며, 영국과 불가리아에서 9월부터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다.


출처 : 드라마 [기묘한 이야기]

새 헬보이 역할을 맡게 된 데이빗 하버는 넷플릭스의 히트 드라마 [기묘한 이야기]에서 짐 후퍼 보안관 역으로 에미상 최우수 남우조연상 후보에 오른 바 있으며, [엔드 오브 와치], [007 퀀텀 오브 솔러스], [수어사이드 스쿼드] 등에 출연했다.

 

헬보이를 입양해 키우는 브룸 교수 역을 맡게 된 이안 맥쉐인은 [아메리칸 갓] 시리즈에서 미스터 웬즈데이 역으로 인기를 몰고 있고, [캐리비안의 해적: 낯선 조류]에서 검은 수염 역, [존윅]에서 지하 바의 주인인 윈스턴 역 등으로 낯익은 강렬한 인상의 배우다.

 

그리고 완성도 높은 공포영화 [디센트]를 만든 영국 출신 감독 닐 마샬이 맡게 된다.

앞서 기예르모 델 토로 감독과 론 펄먼은 최근까지도 [헬보이] 3편의 가능성을 열어두고 있었다.

올해 1월 델 토로 감독은 트위터를 통해 [헬보이] 3편을 원하는 팬들이 24시간 안에 10만 건의 찬성 의사를 보낸다면 원작자 마이크 미뇰라 및 주인공인 론 펄먼과 속편 프로젝트에 대한 논의를 즉시 시작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하지만 2월에는 공식적으로 “3편 제작은 100% 없을 것”이라고 발표해 팬들을 실망하게 했다.

 

이어 원작 만화가인 마이크 미뇰라가 지난 5월 닐 마샬 감독, 데이빗 하버 주연의 R등급 [헬보이] 리부트가 만들어질 것이라는 사실을 페이스북을 통해 밝힌 바 있다.


출처 : 코믹스 [헬보이]

[헬보이] 리부트 프로젝트는 최근까지 [헬보이: 라이즈 오브 더 블러드 퀸]이라는 제목으로 진행되었으나, 이달(8월) 들어 부제를 뺀 [헬보이]라는 심플한 제목으로 정했다는 보도가 있었다.

제작사인 밀레니엄의 기존 대표작은 [익스펜더블] 시리즈와 [텍사스 전기톱 연쇄살인사건] 리부트 시리즈였으며, [헬보이]는 이 스튜디오 역대 최대 규모의 제작비를 들이는 대작이 될 예정이다.

 

[헬보이] 리부트 프로젝트는 원작자가 밝힌 것처럼 R등급(19금) 영화가 될 가능성이 크다.

밀레니엄과 라이온스 게이트는 [헬보이]의 등급에 대한 부담감을 떨쳐내도 좋다고 허락했고, 닐 마샬 감독은 좀 더 원작 만화의 감각에 충실한 영화로 만들겠다고 밝힌 바 있다.


출처 : 코믹스 [헬보이]

델 토로 감독과 론 펄먼의 기존 [헬보이] 시리즈는 PG-13 등급의 슈퍼히어로 판타지 활극이었으나, 새 [헬보이]는 훨씬 더 어두운 영화가 될 전망이다.

[헬보이]는 이름 그대로 지옥에서 시작되는 이야기인 만큼 상상할 수 있는 가장 끔찍하고 고통스러운 배경과 정서를 담는 것이 어울린다.

그간 영화의 등급은 흥행에 직접 영향을 주기 때문에 대부분의 블록버스터 대작은 R등급을 피하려고 애쓰는 것이 일반적이다.

하지만 작년 초 [데드풀]과 올해 상반기 [로건]처럼 R등급 영화임에도 비평과 흥행 두 마리 토끼를 잡는 전례가 점점 많아지면서, 스튜디오의 등급 전략은 더 유연해지고 있다.


http://magazine2.movie.daum.net/movie/45216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해 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yohji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강샘1 2017-08-12 (토) 23:03
헬보이 개인적으로 진짜 재미있게 봣는데
새로운 헬보이 주인공도 캐릭터와 잘 어울리면 좋겠음
론 펄먼 이 너무 헬보이랑 잘 어울렸음 ㅎㅎ
CragHack 2017-08-12 (토) 23:53
헬보이 캐릭터 자체가 분장만 잘 씌워놓으면 문제는 없는데 과연 론 펄먼같은 목소리가 나올지 궁금하넹.
델 토로 감독 특유의 기묘한 분위기는 이제 안녕이구나. ㅋ
방구싸다똥낌 2017-08-13 (일) 00:26
어? 주인공 캐스팅 어울리는 듯?
wdiydw3 2017-08-13 (일) 03:59
주인공을 바꿔 리붓?
별로 망할듯
도깨비 2017-08-13 (일) 05:54
개봉후 결과가 기대됩니다.
부자곰 2017-08-13 (일) 12:03
전작이랑 방향이 다르네요 기대랑 좀 다를듯
일베척살 2017-08-13 (일) 15:57
닉 마샬이라면 괜찮을것 같네요
주구니 2017-08-15 (화) 00:51
아 헬보이하면 딱 론펄먼이 생각나서....

걱정부터 되네요
   

영화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공지]  ※ 영화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7-18 19
22373 [일반]  어플로 공떡 성공후기  에데란 01:06 0 75
22372 [일반]  마블 디펜더스 철권닦이(아이언피스트) 때문에 몰입도 ★  (3) 꼬북칩 00:48 2 81
22371 [영상]  < 마스터 > 일본 예고편  페이스북 08-18 0 360
22370 [일반]  혹성탈출 시리즈가 인기없는 이유..  (19) 천상의질주 08-18 5 971
22369 [영상]  MB 비자금 추적 <저수지 게임> 메인 예고편  (2) tearoom 08-18 8 323
22368 [리뷰]  혹성탈출 한줄 후기 스포 포함일지도  (4) LuvDonut 08-18 0 510
22367 [리뷰]  크리스티안 문쥬 1 - 4개월, 3주....그리고 2일//신의 소녀들  컷과송 08-18 2 99
22366 [영상]  [ 남한산성 ] 대본 리딩 영상  (6) 마이센 08-18 6 1049
22365 [정보]  이병헌 '달콤한 인생', 할리우드 리메이크 확정 ..  (5) yohji 08-18 2 850
22364 [정보]  ‘원더우먼’ 패티 젠킨스 감독, 연출료 상승 114억원↑  (2) yohji 08-18 1 487
22363 [정보]  마동석 <범죄도시> 포스터  (4) 난관대하다 08-18 2 613
22362 [일반]  청년경찰이 예상외로 흥하네요  (4) 난관대하다 08-18 0 601
22361 [리뷰]  장산범 보고왔어요. ★★★☆ (1) 사나다라안 08-18 2 463
22360 [영상]  [ 더 킬링 오브 어 세이크리드 디어 ] 공식 예고 - 콜린 파렐, 니콜 키드먼…  마이센 08-18 1 191
22359 [리뷰]  [덩케르크] 용산 아이파크몰 아이맥스 관람 후기(스포 없음) ★★★★★ (8) 금초딩 08-18 2 346
22358 [기타]  장산범 살짝아쉽네용  (5) F인자기 08-18 4 455
22357 [추천]  공포영화 추천 부탁 드립니다.  (4) 묠라 08-18 0 188
22356 [리뷰]  김종철의 익스트림 무비 "브이아이피"  슈퍼스타촤 08-18 0 181
22355 [리뷰]  공범자들 후기 노스포  (2) 악당킬러건 08-18 5 314
22354 [일반]  질문.. 혹성탈출4 제작이 확정인가요?  (7) 천애s 08-18 0 397
22353 [영상]  <제인 도> 본편 무삭제 영상  (2) 오르카 08-18 1 512
22352 [영상]  터미네이터2 3D 트레일러 공개  (1) 원이원 08-18 1 547
22351 [리뷰]  애나벨2 후기 [노스포] ★★★ (2) 생각하면행동 08-18 1 404
22350 [기타]  군함도 평이 안좋은 이유  (2) 스샷첨부 레몬박하 08-18 10 1006
22349 [리뷰]  분노의 질주: 더 익스트림 2017 (The Fast and The Furious 8) (스포有) ★★★★☆ 빈폴 08-18 1 362
22348 [일반]  김어준·주진우가 추적한 MB 비자금의 실체 '저수지 게임'  (2) 클런 08-18 3 578
22347 [정보]  애플, “2018년 TV쇼·영화 제작에 1조원 투자”  율리스 08-18 0 260
22346 [리뷰]  청년경찰 보고왔습니다. (노스포) ★★★★ 세븐스푼 08-18 0 500
22345 [리뷰]  애나벨2 방금 보고왔어요(스포) ★★★ 멍한하루 08-17 0 371
22344 [기타]  택시운전사 보았습니다 (스포) 질문글  (6) 아힝힝헹 08-17 1 29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