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회원게시판]

27살 계약만료로 퇴사합니다.

글쓴이 : 그라피아스 날짜 : 2017-11-14 (화) 23:59 조회 : 24640
16년도 2월 지방거점국립대를 졸업하고 계약을 전전하다
17일부로 다니던 직장에서 계약이 종료됩니다.

 환경공학을 전공했고 졸업학점도 4점을 넘겼지만 20살부터 부모님없이 혼자벌어 학교를 겨우겨우 졸업했습니다. 졸업반일땐 마냥 돈벌고 싶었습니다. 학교를 다니는 것 자체가 저에겐 지옥이었으니까요. 하지만 졸업하면서 작성했던 자소서엔 말그대로 구멍이 뻥뻥 뚫려있었습니다. 아무도 받아주는 곳은 없었고 절망했죠.

 그렇게 전공과는 관계없는 직종에서 근무를 시작하게 됐습니다. 다만 꿈을 포기하진 않았던 것 같습니다. 근무와 병행가능하던건 자격증이란 판단에 1년 9개월 동안 하나도 없던 기사자격 3개에, 원하던 어학점수를 초과하고, 컴활, 한국사 등등을 마구 취득했습니다.

 모은돈으로 환경직 공기업 취업에 도전해보려합니다. 계약만료로 퇴사하기에 실업급여도 신청하고, 체험형 인턴도 하고, 아끼고 아껴서 절박함 하나로 공부해보려 합니다. 이미 이곳저곳에 서류 넣으면서 필기시험 경험을 해봤습니다.

 퇴사일은 다가오고 무슨 생각이 많아선지 출근시간이 되가는데 잠이 오질 않습니다. 가입한지 2500일이 넘은 이토에 푸념 한번 늘어봤습니다. 이 새벽에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부천늑대 2017-11-15 (수) 09:09
마음으로나마 그대의 앞날이 찬란함으로 가득차 눈이 부시길 기원합니다.
힘냅시다.
50여 년 살아보니 젊은시절 그 난감함과 절망감 외로움 그리고 호기와 용기, 때론 무모하기까지한 도전까지 모두 한편의 추억이더이다.
큰아들녀석 딱 님과 동갑입니다.
그녀석 응원하듯 님께도 응원을 보내드립니다.
한 20여 년 지나고 '세상 살만합디다...'라는 글이 올라오길 기대합니다.
     
       
중독자oo 2017-11-15 (수) 21:47
훈훈한 글보고 쌀쌀한 날씨에 따뜻함을 느끼고 갑니다.

좋은밤 되세요.
     
       
크림소스파스… 2017-11-16 (목) 00:42
비슷한 처지에 힘이 많이 되는 글입니다.
담임쌤 2017-11-15 (수) 09:13
와씨.. 글쓴이는 뭘해도 성공하겠다. 진짜로!
혼곤 2017-11-15 (수) 09:17
열정과 목표가 있으니 성공하실겁니다.
건강 챙기시고, 화이팅 입니다.
RONALDO7 2017-11-15 (수) 09:38
이 글을 읽으면서 어떤 댓글을 달아줄까 많이 고민했습니다.
저랑 비슷한 면이 많아서요.
좋은 말보단는 힘내라는 말보다는 지금 내가 목표로 하는 것에 조금더 조금더 신경쓰신다면 꼭 반드시 이루실꺼예요.
힘내요.
레드문광자 2017-11-15 (수) 09:39
제 주변 친구나 지인 얘기 들어보면 환경직은 공무원이나 공기업이 답입니다.
일반 사기업부터 시작하면 너무 힘들다고 하더군요. 퇴사한 친구도 있구요.
공기업은 대표적으로 한국수자원공사가 있습니다.
학점,자격증은 입사하는데 기본 자격만 될뿐 합격에 큰 상관없습니다.
공기업이 목표시라면 지금부터 인적성,전공 준비하시고
그룹면접,영어면접 등 많은 준비를 시작하셔야 될겁니다.
혜성ss 2017-11-15 (수) 09:41
열정으로 성공하세요
갠적으로 대학 2년 후 박사 까지 스스로 벌어 공부한 1인으로 자부심을 느끼며 살고 있어요
부모 도움 안받는게 요즘 효자입니다.
대단합니다. 목표만 제대로 잡는다면 결과는 좋으리라 생각됩니다.
님 같은 분들은 세상에 많으니 외로워 말고 힘내세요 홧팅
카본스틸맨 2017-11-15 (수) 09:44
기사자격증 없는 사람도 많은데..
요즘 많은 시험들이 너무 어렵습니다.
하얀방석 2017-11-15 (수) 09:48
준비와 노력을 계속 해왔으니 정말 잘될거에요. 힘내세요
이광마 2017-11-15 (수) 09:56
잘 되실겁니다! 우리 같이 힘냅시다!
조토공주 2017-11-15 (수) 10:03
힘내요!!
얼토당토 2017-11-15 (수) 10:19
힘내십시요~
비버니 2017-11-15 (수) 10:29
님이 1년 9개월동안 하신 일을 보니 뭘해도 성공하실 분이시네요. 힘드시겠지만 이제까지 해왔던 것처럼 조금만 더 달리신다면 님이 원하시던 궁극적인 목표를 이루실거라 생각이 듭니다.
카제1 2017-11-15 (수) 10:41
어학만 된다면 해외 취업도 알아보세요. 결국 대기업이든 중소기업이든 공기업이든 현실은 냉혹합니다. 비슷한 스펙이라면 상위권 대학 출신에 더 눈이 가는건 사실이니까요. 저도 여러 사람 뽑아봤지만 그 사람이 어떤 사람인지 모르기때문에 눈에 보이는 스펙이나 조건이 전부입니다. 영어나 자격증은 모두 똑같아요.  파이팅 하세요!!
나는별명이없… 2017-11-15 (수) 10:52
건승하시길 기원하겠습니다.
메탈슬라임 2017-11-15 (수) 10:58
보닝니이 포기하지 않는다면 일은 구할 수 있습니다. 원하는 곳이 있다면 좀 더 노력하면되구요. 물론 특정 직종처럼 자격조건이 정해져있는거면 어쩔 수 없지만 ..
▷◁adev 2017-11-15 (수) 11:00
느낌 오네요
이 분 잘 될 사람
무적산적 2017-11-15 (수) 11:41
응원합니다.ㅎ
김두르자 2017-11-15 (수) 11:55
어디서든 열심히 하시는분이군요! 잘되실겁니다~!
가내수 2017-11-15 (수) 12:05
지금도 열심히 잘 하고 계십니다 ...
dkbaek 2017-11-15 (수) 12:16
이런분들이 많아야 나라가 건강해집니다.
키바커버 2017-11-15 (수) 12:21
음 혹시 진주 경상대 아님???왠지 동질감이 느껴지는데.....
한섹시 2017-11-15 (수) 12:27
절박함만 있으니 성공합니다.
지금의 마음가짐이 중요합니다.
gackt082 2017-11-15 (수) 12:37
ㅎ _ㅎ 27살. 이제 졸업하고 사회에 뛰어들어 1년 정도 지났겠네요.
저도 대학교 4학년 졸업시즌에 모대기업 게임회사 인턴으로 들어가서 진짜 개고생하며 일했지만..
실력도 실력이고 여러가지 이유가 있겠지만 변명은 하지말자이니. 결국 실력이 모자라 계약만료로 백수되고
지방사람이라 서울에 신림 자취방 월세나 생활비 벌면서 제대로 공부도 못하면서 게임업계 문을 두드리니
열기가 너무 힘들어 다시 고향으로 돌아와서 전공과는 전혀 무관한 제약회사에서 일하다 지금은 작은 구멍가게운영
대학4년 정부학자금대출로 빚이 생겨있고, 모은 돈과 대출금으로 자영업하는데 빚갚으면서 생활비주고 가계운영비 빼고 나니 내 주머니에 들어오는게 없음. 그냥 생계유지만 하고 있음... 월급받을때랑 똑같...쥬르륵..
그래도 먹고는 살아진다. 언젠가 빚이 다 갚아 지면 +가 될테지! 그때까지 망하지말자! 악착같이 일할뿐..
     
       
투토렌이 2017-11-16 (목) 02:37
27ㅇㅔ 벌써 그정도 과정가셨으면 어마어마하시네여. 클라스지림.남들 아직 학교다니고 잇기도한데.
소란해소란해 2017-11-15 (수) 13:00
추운데 감기 조심 하시구요 그동안 일하시느라 고생많으셨어요!! 공기업 준비전에 충분히 휴식 취하시고 맛있는것도 많이드세요^^
펠릭스l 2017-11-15 (수) 13:13
뭘 하셔도 잘 되실겁니다. 직장은 많이 있습니다. 맘에 드는 직장 꼭 가지실겁니다.
그리고 직장이 아니더라도 소규모 창업 하셔서 성공 하실수 있으실겁니다. 화이팅 하세요.
Piaget 2017-11-15 (수) 14:00
공기업에 차상위층 전형같은것도 있을겁니다.
바르김 2017-11-15 (수) 14:05
건승하세요~
잇힝e 2017-11-15 (수) 16:22
아직 창창합니다. 분명 좋은 직장 들어가실겁니다.
미스타두루미 2017-11-15 (수) 17:08
취업성공하셨다는 후기로 돌아오시겠죠?! 화이팅!!!
다크카인 2017-11-15 (수) 17:41
응원합니다.  학교졸업하기전에 그 막막함이 저또한 겪었던 일이라 남의 일 같지않습니다.
풍림하산 2017-11-15 (수) 18:26
화이팅!! 힘내시고...필히 자식에게 부끄럽지 않은 삶은 살고 있는겁니다....
10년뒤 이글을 보고 있는 자기를 그려보세요...^^
구경오세요 2017-11-15 (수) 21:26
좀더 자신감을 가지시고 힘내세요
임나나♡ 2017-11-16 (목) 00:31
대학생입니다. 귀감이 되는 글이네요. 더 열심히 살아야겠습니다. 지금의 제가 부끄럽네요 ㅎㅎ..글쓴이님은 꼭 성공하실겁니다 ^^
미드매니아남 2017-11-16 (목) 09:36
그들만의 세상도 있지만 우릴 위한 세상도 있습니다. 그걸 잘 찾아나가시면 단순한 학력과 능력을 넘어서  무언가 보이실거라 생각합니다.  다들 좀더 즐겁게 살수있는 날이 더 많았으면 좋겠네요.
부리나케 2017-11-16 (목) 13:07
힘내세요 기회는 있습니다.
사악한멋쟁이 2017-11-16 (목) 13:54
응원할께요. 나중에 좋은곳 취업 하셔서 후기 남겨주세요. 홧팅 !!!
uskin 2017-11-16 (목) 20:05
저는 87년생인데요
아직은 깡패급 나이가 맞아요
자신감 가지세요
몽키D이토 2017-11-17 (금) 01:05
파이팅 하시길 바랍니다!!
친절한고구마 2017-11-17 (금) 13:53
형도 너나이때 그랬다.. 힘내라... 잘되길 빈다.
눼쟈 2017-11-17 (금) 19:51
정말 정말 응원합니다!!!
처음  1  2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19
 [아이폰X_특급예약] "아이폰6S_64G" 출고가대폭[당일출고]아이폰8,노트8,V30 [0원… RainStor 11-18
14874  [연예인] 타이트한 우주소녀 성소 (38) 반쪽화살 11-17 18768 20
14873  [회원게시판] 강인 룸싸롱 이었네요 ㅋㅋㅋㅋ 추가 기사 뜸 (74) 설경구1 11-17 18869 4
14872  [회원게시판] 36살 독거 장년 주저리 (107) 채식혁명 11-17 16427 92
14871  [연예인] 집중하게 되는 수지 (51) 델핀 11-17 24684 32
14870  [감동] 이국종 교수님 현재 건강상태 .jpg (85) 시티은행 11-17 28475 94
14869  [동물] 화마에서 동생을 지킨 개 (39) 스샷첨부 욱나미 11-17 19665 62
14868  [회원게시판] 누나가 새차를 뽑았는데 (168) oyoo 11-17 24509 18
14867  [기타] 보배드림에서 추천수 3,000개 돌파한 게시물.jpg (85) 10X10 11-17 32892 114
14866  [동물] 브라질 해변에 좌초된 혹등고래.jpg (66) wiseguy 11-17 25793 53
14865  [회원게시판] 큰일났네요.. 여자친구 임신했습니다. (254) 시발마라 11-16 33404 50
14864  [회원게시판] 이번 지진에 문자가 빨리온 이유 (97) 맹수짱 11-16 23773 28
14863  [기타] JSA 경비대대장 클라스 (98) 무플방지위원… 11-16 35233 68
14862  [기타] 배우 조덕제씨 근황 (127) 사니다 11-16 34121 72
14861  [동물] 반려견의 마지막을 함께 하는 주인.gif (92) Leego 11-16 22506 67
14860  [회원게시판] 비상걸린 예비군들.jpg (54) 스샷첨부 빈폴 11-16 36320 18
14859  [유머] 수능 출제위원들 현재 상황 (75) 스샷첨부 니나니묘소 11-16 34292 51
14858  [회원게시판] 안녕하세요. 원전에서 일하는 한수원 직원입니다. (191) 눈누난나나나 11-16 25336 116
14857  [감동] 1,800짜리 호텔 (95) 스샷첨부 생나기헌 11-16 41890 79
14856  [회원게시판] 포항 필로티식 건물 상황 (181) 잇힝e 11-16 25254 26
14855  [회원게시판] 현재까지 인터넷 올라온 포항 상황 (69) 맹수짱 11-16 21875 24
14854  [회원게시판] 와씨이게뭔일이래2탄입니다.. (81) 스샷첨부 barkilee 11-15 23804 45
14853  [연예인] 혜린 앨범과 현실 차이 (57) 허모니 11-15 32354 28
14852  [유머] [펌] 여자랑 자는 방법 알려준다 (100) 사니다 11-15 42481 52
14851  [자동차] 현대차 불매의 필요성 (147) 주유소장 11-15 19371 55
14850  [회원게시판] 독거노총각의 저녁식사 (72) 스샷첨부 Bavoo 11-15 21329 13
14849  [회원게시판] 베트남에서 일하는 외국인 노동자 입니다. (167) lseugaa 11-15 20513 40
14848  [자동차] 차량인증해보아요 (55) 스샷첨부 권채아찌 11-15 11336 9
14847  [감동] 투머치토커의 애국심 .jpg (65) 천마신공 11-15 27389 27
14846  [회원게시판] 주둥이에 똥을 쳐박아도 모자를년.... 진짜 미친X이네요... (116) 꿀라인 11-15 20612 38
14845  [기타] 해외 한국 대사관 서비스 수준 (135) 사니다 11-15 29554 65
14844  [회원게시판] 커헉... 오늘 한100만원정도 썼습니다...ㅡㅡ; (58) 캔커피 11-15 21611 53
14843  [엽기] 감히 택배기사 주제에 구르마를 끌다니 미친놈? (236) 스샷첨부 검은타래 11-15 32905 44
14842  [자동차] 살카님께 YF소나타 LPG 솔직한 구매후기 (제주도 거주중) (53) 해남이땅끝 11-15 13254 24
14841  [연예인] 사나 앉으니 치마 좀 짧은듯!! (46) 반쪽화살 11-15 35595 28
14840  [회원게시판] 27살 계약만료로 퇴사합니다. (143) 그라피아스 11-14 24641 164
14839  [회원게시판] 와씨....이게뭔일이래 (110) barkilee 11-14 22518 39
14838  [컴퓨터] 6년만에 컴퓨터를 바꾸네요 ㅎㅎ.. (93) 스샷첨부 Aureale0 11-14 17579 27
14837  [유머] 귀귀.울산계모 (30) 스샷첨부 행복하세욤 11-14 33379 63
14836  [회원게시판] 퇴근해보니 처제가 (91) 왜애를때려 11-14 34285 35
14835  [도서게시판] 리뷰합니다. (33) 핸젤과그랬대 11-14 9344 1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