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회원게시판]

오늘 스파이더맨 홈커밍 보다가 극장에서 폭행당했네요.

글쓴이 : CivilWar 날짜 : 2017-07-17 (월) 12:03 조회 : 53961

- 주의 - 길이 꽤 깁니다.


주말에 모임이 있어서 와이프와 지인들과 함께 서울 멀티플렉스에서 스파이더맨 홈커밍을 봤습니다.

일행이 8명 가량이라 가운데 통로쪽을 예매를 해서 영화를 봤는데, 평상시 중간에 낑겨서 영화보는 걸 싫어해

통로쪽에 자리를 잡고 앉았습니다.


광고가 시작이 되고, 4살 가량의 남자아이와 초등학생 가량의 여자 아이 그리고 아이 아빠 이렇게 셋이 영화를 보러 왔더군요.

하필이면 자리가 제 바로 뒷자리 아이는 앉자마자 쉬야 마렵다고 찡찡거려서 아 오늘도 영화 평화롭게 보기 글렀다고 생각했습니다.

영화가 시작이 되고 아이의 공습이 시작되었습니다. 의자를 발로 쉴새없이 차길래 도대체 왜 그런가 하고 뒤를 몇번을 돌아봤습니다.

그럴 때마다 아이 아빠가 주의를 주는 행동은 하지 않았지만, 그래 아이인데 그러려니 하고 넘어가려고 했습니다.

그런데 영화 30분쯤 지났을까? 남자아이가 영화 언제 끝나?를 계속 반복을 하더군요. 한컷이 넘어가면 언제 끝나?

또 한 컷이 넘어가면 언제 끝나를 반복을 하다가 어느 순간 아이 아버지가 아이들을 데리고 나가던군요.


그래서 이제 쫌 편하게 보겠구나 안심을 하고 있는 찰나에 다시금 들어온 그 가족...

더욱더 심해지는 몸부림에 심지어 저와 와이프 머리좌석을 잡고 손을 넣다 흔들었다를 반복을 해서

머리를 기대서 볼 수 없는 지경까지 되었습니다. 계속 의자는 차고 헤드부분에 손을 만지기를 수차례를 반복하고

나중에는 언제 끝나를 계속하니 다른 사람들이 그 사람들을 쳐다보기 시작을 했습니다.

저도 몇번을 뒤를 돌아봤는데 모른척 하고 있는게 더 열이 받더군요.


그래서 영화가 끝나고 엔딩크레딧이 올라가면서 극장안에 불이켜지고 저는 뒤를 돌아 "저기요 아이 관리못하실꺼면 극장오지마세요."

이렇게 이야기 했습니다. 그러자 아이의 아버지가 오히려 화를 내면서 니가 뭔데 오라마라 이야기 하면서 삿대질을 하더군요.

그래서 삿대질하지 마시고 우리도 정당하게 돈내고 보는데 남한테 폐끼치고 그게 뭐하는 거냐고 따지니까

좋게 이야기 하면 사과할려고 했는데 말을 싸가지없게 하냐고 이야기를 하더군요.

그럼 아무말 안하면 사과도 안하실 생각이었냐고 따지니까 X발 니 몇살인데를 찾더군요.

그래서 내 나이 알아서 뭐하게 X발 삿대질 하지말라고 이야기 했습니다.

그 아이 아빠가 저한테 너 X발 따라나와 그러더니 제 옷을 잡아 당기더군요. 그래서 저는 옷 놓으라고 뿌리쳤습니다.

그러면서 일어서길래 저도 일어서는 순간 제 목을 손으로 치니까 제가 뒤로 고꾸라 지면서 옆좌석쪽으로 넘어졌습니다.


같이 있던 일행들도 왜 사람을 때리냐고 이야기를 하니까 말을 X같이 한다며 오히려 욕을 하더군요.

그래서 저도 같이 고성과 욕이 오가면서 목소리를 높히기 시작했습니다.

저희 지인 분이 어찌되었던 간에 폭력은 안되고 아이들 앞에서 이게 무슨 행동이시냐고 폭력행사하신거 사과하면

저희도 없던일하고 그냥 좋게 가겠습니다. 라고 이야기 하니 당신 뭔데 빠져 이러더군요 그래서 아는 형님이라고 이야기 하니

동생교육 똑바로 시키라고 나이도 어린 게 싸가지없이 어디 오라마라야 이러면서 더 따지더군요.

그래서 이러시면 경찰에 신고하겠습니다라고 이야기 하니 아쉬울거 없으니 소리치더군요

직원에게 경찰을 불러달라고 요구를 했는데 끝까지 연락을 안하더군요. 그래서 제 핸드폰으로 경찰서에 신고했습니다.


경찰에 신고를 하고 있는데 아이가 있어서 집에 가겠다면서 갑자기 내뺄려고 그러더군요.

그래서 와이프가 경찰 불렀으니까 가만히 있으라고 어디 가냐고 붙잡아뒀습니다.

경찰이 도착하고 제 목 상태를 보니 밀면서 손톱으로 목을 긁어서 양쪽에 빨갛게 상처가 두 줄씩 갔더군요.

경찰이 제 이야기를 듣고 아이 아빠 이야기 듣는다고 하니 제 이야기가 다 맞는데 자기도 맞았다고 갑자기 주장을 하더군요.

제가 몇살을 잡고 흔들어서 목이 다 아프다고 이야기를 하더군요. 그 이야기에 더 어이가 없어서

경찰은 어떻게 하실꺼예요? 여기서 마무리 하실꺼예요 아님 경찰서까지 가실 꺼예요. 라고 묻더군요.

그래서 인생은 실전이라는 것을 보여주기 위해 선처없고 처벌 원하니까 끝까지 가자고 이야기 했습니다.

그 쪽도 제가 그러니 끝까지 가겠다고 이야기 하더군요. 그러면서 경찰서로 임의동행을 하자고 이야기를 하니,

아이 아빠는 자기는 아이들 때문에 귀가를 해야한다고 갑자기 못간다고 이야기 하더군요.

그러면서 자기랑 저랑 저쪽에서 단둘이 이야기 하자고 말을 하는데, 또 삿대질 하면서 이야기 하길래

삿대질 하지말고 아저씨랑 이야기 할 것 없다고 경찰서에서 보자고 이야기 하고 저 혼자 경찰서 가서 조서 꾸미고 왔습니다.


혹시나 놓치는 게 없을까 아는 변호사랑 아는 사무장한테 전화해서 전후사정 이야기 하고, 나는 손도 안댔는데 맞았다고 이야기 한다

어떻게 하냐 우리쪽은 8명이나 증인이 있는데 그게 신빙성 여부를 물어보니, 참고인 조사로 소환할 테니 걱정하지 마시고,

무고죄로 고소하겠다고 이야기 하라고 추천하더군요. 그래서 법률적인 검토를 대략적으로 끝내고

내일은 상해진단서 발급받으러 갈 예정입니다.


저도 물론, 극장에서 화를 참지 못하고 다른 관객들에게 역시나 민폐를 끼친 건 마찬가지입니다.

하지만, 자신은 잘못없다는 뻔뻔한 아빠의 행동에 용서할 마음이 1도 안생기더군요.

저도 제가 욱하는 마음에 때렸습니다. 죄송합니다 라고 이야기 했으면 넘어갈 것을 오히려 맞았다고 주장을 하니

진단서 끊고 들어가고 무고죄로 고소할 거라고 이야기 해주면 어떻게 반응할지 지켜봐야겠습니다.

어차피 최악의 경우는 쌍방으로 양쪽다 벌금 or 합의를 하고 끝내는 건데, 이미 마음속에는 벌금 낼 각오 하고 있습니다.

 

      

blog.naver.com/drunken_yc (자칭 3류 평론가)

*작성한 리뷰는 직접 체험해보고 작성된 리뷰입니다.
좀 더 자세한 리뷰를 원하면 해당 블로그 참고.*

보험 관련 분쟁,근로자재해,보험금 청구 및 자동차 사고 관련 문의& 답변 가능

홍해루 2017-08-03 (목) 22:21
혼구녕을 내주세요.!!! 자식 키우는 부모가 그런인성이니 아이들이 고대로 배울까 염려 되는군요!!!
Welchsh 2017-08-04 (금) 02:11
저도 홈커밍 보는데 옆에 앉은 애가 드럽게 혼잣말 하더군요. 옆에 어머니는 가만히 있고
agac3 2017-08-04 (금) 08:54
저런 같잖은 것들에게는 꼬옥 인실주옥 시전해줘야 합니다..!!

힘내세요~
에이드리언셰… 2017-08-04 (금) 16:11
아이 부모가 처사못한것도 잘못한건데

"그래서 영화가 끝나고 엔딩크레딧이 올라가면서 극장안에 불이켜지고 저는 뒤를 돌아 "저기요 아이 관리못하실꺼면 극장오지마세요."

누구편을 떠나서 개괄적으로보면 이게 사건의 발단이었네요.
     
       
노잼노스트레… 2017-08-04 (금) 18:10
그런 논리로 따지면 길가다 폭력배에게 사람이 맞고있어도 신고한게 사건의 발단이라 신고한 사람이 문제라는 말인것 같습니다.. 피해를 입고 그 피해에 대해서 이야기한 사람이 폭행을 당했는데 이야기한 사람이 잘못이라는 취지의 발언은 가해자를 옹호하는 발언 같이 느껴집니다. 피해자가 잘못이라는 사고는 얼마나 무서운 것입니까? 피해받은 사람의 심정을 생각해보시기 바랍니다... 그런취지를 따라가다 보면 박근혜 정부가 아니라 박근혜 정부로 피해입은 우리 대한민국의 시민들이 잘못한것 이라는 논리가 될 것 같습니다.
          
            
에이드리언셰… 2017-08-05 (토) 00:32
예시가 잘못된것같은데요, 폭력배에게 맞고있어도 신고한게 발단이라고 하는건 무언가 사건이있었고 그 와중에 발생한 무언가로인해 신고를 하는거지 갑작스럽게 신고를 했다는 예시는 잘못된것같습니다.

그리고 어느 누구도 옹호할 의도로 한 말은 아닙니다.
               
                 
마로니에d 2017-08-05 (토) 10:50
이 뭐병.
                    
                      
에이드리언셰… 2017-08-05 (토) 14:26
지금 뭐하시는거 ?
반박을 하려면 반박을하지 왜 갑자기 욕질?
법치국가인 대한민국에서 내 입으로 말도못하나요?
내가언제 누가 잘했다 잘못했다 판가름이라도 했습니까?
차라리 아랫분들처럼 사례를 대면서 논리적으로 반론을 하세요.
누군가가 내는 이견에대해서 저는 절대 비판 하지않습니다. 그저 다른사람은 그렇게 생각하는구나 수반하는 거지요.
쓸데없이 머리통없는거 티내지 말고.
                         
                           
수달킹 2017-08-16 (수) 01:39
저 양반이 막말을 한 것도 잘못한건데,

누구편을 떠나서 개괄적으로보면 그쪽이 댓글을 단게 사건의 발단이었네요.

ㅋㅋ
               
                 
레몬방울 2017-08-06 (일) 04:34
폭력배에게 맞는다는 발단 =  애들이 사고친다 라는 발단이죠 피해를 당한 사람이 그에 대해 지적하는게 왜 문제죠?
                    
                      
에이드리언셰… 2017-08-06 (일) 10:30
문제라고 한적없습니다.
                         
                           
히말라야산맥 2017-08-13 (일) 17:32
발단 - 어떤 일이 처음으로 벌어짐. 또는 그 일이 처음으로 시작됨.

결국 님이 말한 발단은 아이들을 관리안하고 계속 지켜만 보고 남의 지적질을
참지 못하고 대든 아이 아빠가 발단 아닌가요??

아이들을 제대로 관리했으면 이런일이 발생 안하죠..

요즘 상점들이 왜  아이들을 못들어오게 막는데요.  이런일이 발생하기 때문입니다.
자기 자식들만 챙기고 남에게 피해줘도 오히려 막말하는 사람들 때문에

노키즈카페 나 식당들이 나오는겁니다.
          
            
계색히 2017-08-14 (월) 08:17
섹시한 여자가 성폭행을 당하면 섹시한게 강간사건의 발단이군요 하고 같은 논리네요.
무서운 분이시네..
     
       
Robbaz00 2017-08-05 (토) 01:05
사건의발단을 그부분에서 찾으면안돼죠 ㅋㅋㅋ 사건의 발단은 아이를 통제못한 부모잘못이죠
예를 들어 제가 상대방에게 코앞에대고 입냄새 풀풀 풍기고 있으면 상대방은 냄새나니까 입닫으시죠?
하게될때 사건의 발단은 냄새나니까 입닫으시죠? 가 되게 되는건가요? 그이유는 입냄새를 풍기던 사람이그말듣고 발끈하게 되었으니??? 그러니 불화의 원인은 입을닫길원한사람이 불화의 원인이다?
.
.
.
애초에 저 부모의 정신상태가 썩어빠진게 영화가 보통 두시간인데 그시간내에 상대방에게 피해를 주었으면 욕먹고 사과해도 부족하다 생각하는데 거기다가 대고 맘에안들게 얘기했으니 나도 사과안해? 와 폭력을 동반한건 .. 한심한 사람일 뿐입니다.
     
       
무인도개굴 2017-08-05 (토) 10:50
지하철에서 다리 꼬고 앉는 사람이 옆에서 내바지를 계속 더럽혀 내리며 다리 꼬실때 옆사람 신경써주세요했더니 그사람이 내다리 내가 꼬는데 건방지다며 고성이 오가면 다리 꼬고 앉아서 바지 더럽힌게 발단인가 조심하라 말한 순간이 발단인가... 저걸 후자로 생각한다면 사회성 결여라고 생각될정도인데;;; 공공장소 예절을 모르면 자기만 인지 못하는 개민폐가 되는건데 위험하시네요;;;
          
            
에이드리언셰… 2017-08-05 (토) 14:31
이 예시로 보니 그럴듯하네요. 위에 필자가 작성한 영화관 관련된부분으로 봤을떄
아이들앞에서가 아니라 따로 불러서 이야기했으면 그래도 일이 커지진 않았나 싶다고 생각합니다.
그 아저씨도 아이들앞에서 체면이있는데 핀잔을 주니 열받았던것같고요.

님이 제시하신 사례로볼땐 저였어도 화났을것같네요.
               
                 
무인도개굴 2017-08-05 (토) 19:16
저분도 같은 상황이라고봅니다 영화내내 불편했고 직접 언질은 안했지만 뒤 돌아보며 무언의 메세지를 전했지만 무시당했으니 더 화날만도... 물론 말이 통한다면 아이들 앞에서가 아닌 따로 이야기하는게 베스트는 맞죠 말이 안통해서 그럴뿐;;
     
       
쉐도우9 2017-08-09 (수) 10:46
극장에서 아이가 떠들게 가만히 둔 부모의 잘못이 이 사건의 발단이죠.
사건의 발단 부터 제대로 파악하세요.
          
            
에이드리언셰… 2017-08-11 (금) 17:43
대체로 여러의견을 듣고 수반하고 있습니다.
초면이신데 이런식으로 명령조로 반박하면서
이야기하시면 상당히 기분이 나쁘네요.
          
            
검의대가 2017-09-11 (월) 13:11
머리사고가 삐딱해서 그런듯하네요. 그냥 관심주지마시고 내비두시는게 나을꺼 같네요.
     
       
응이건 2017-08-11 (금) 13:09
사건의 발단은 아이를 케어 하지 않은 시점이죠.
          
            
에이드리언셰… 2017-08-11 (금) 17:42
그렇네요
     
       
歸去來辭 2017-08-13 (일) 14:16
..어이없네요..
할 말 제대로 한겁니다
금수만도 못한것들이
이치를 어긴걸 지적해줫으면
창피한걸 알아야죠
그거 아시나요
가해자 두둔 하는 사람들이
가해자가 된다는거
     
       
블루라온 2017-08-13 (일) 17:03
절레 절레...
     
       
흰곰아빠 2017-08-21 (월) 11:09
사건의 발단은 영화관 내에서 아이의 매너 없는 행동이죠. 애초에 아이가 떠들지 않았다면 벌어지지 않았을 일입니다.
     
       
icesks 2017-09-27 (수) 22:12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장애인이네 그게 왜 사건의 발단이냐 애기 관리 안하고 뻣댄게 발단이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알파오메가 2017-10-08 (일) 15:05
말투 존나 점잔빼는 척 하면서 개소리하네 ㅋㅋㅋㅋ
노잼노스트레… 2017-08-04 (금) 18:07
힘든 일 겪으셨군요.
마음에 울화가 크실 것 같습니다.
후에 결과가 어떻게 처리되든 끝까지 사회예절이라는게 이렇다는 것을 각인시키셨으면 좋겠습니다.
아시겠지만 독재는 길어야 한철입니다.
간혹 흔들리시겟지만 민주주의 시민사회에서 시민이 주인이라는 것을, 주인 대 주인으로서 잘못된 부분을 바로잡기를 바랍니다. 돈따위.. 사회예절 앞에 만민이 평등하다는 사실을 폭력으로 법 앞에 서려는 무뢰한에게 각인시켜 제 2, 제 3의 피해자를 방지하는 선진시민이 되시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페르소남 2017-08-04 (금) 22:41
진짜 잘하셨어요 !! 시간을 투자해서라도 그런 놈들을 교정이라는걸 해줘야 합니다.
안산리 2017-08-05 (토) 11:16
많이 속상하셨겠어요. 혹여나 다음에 그런일 있으실때는 상황이 애매하더라도 불합리나 민폐등 이상을 느꼈을때는 최대한 빠르게 말씀하시는게 좋다고 생각합니다. 예를들어 모든사람들이 그 가족쪽을 쳐다봤을때요.
사람이라는게 참다참다 말하면 말이 좋게 나가기가 힘들거든요.
불의를 참고 넘어가는 성격은 아니신것 같으니 그렇게 하면 상황이 조금은 달라졌을지도 몰라 말씀드려봅니다~
아무쪼록 잘 해결되시길 바래요.
하세가와버스… 2017-08-06 (일) 12:20
애새끼가 애를 만들어서 존나게 무책임 한겁니다.

못배워 처먹은 어른새끼네요.
eLingo 2017-08-06 (일) 14:20
댓글보면 애기아빠가 와서 이야기 하고 있나 싶은 글이 있네요 ㄷㄷ
녹차라테 2017-08-07 (월) 12:52
이런 일을 일으키면 잘못이라는걸 인.실.ㅈ 으로 가르쳐 줘야 합니다/
개비아빠 2017-08-07 (월) 13:00
음 영화중간에라도 애가 시끄러우니 조용히 해달라고 분명한 의사표시를 하였으면 어땠을까 하는생각이 들었는데
화 난것은 충분히 이해가 가지만 극장오지말라고 한것은 조금 이상하네요.
그렇다고 또 삿대질하면서 목소리 높인 잘한것 하나없는 그 애아빠는 또 더 이상하네요.
물론 법적으로 가보면 시시비비가 가려지겠지만 역시 일은 일어나지 않는게 가장 좋습니다.
화나면 백혈구 죽는다잖아요.
어쨋든 상해를 한 그 애아빠는 혹시 무기가 있었으면 정말 위험할뻔했겠다 싶네요.
글쓴이분도 마음편히가지고 법적대응하시기를 바랍니다
TOT놈핫SPA 2017-08-07 (월) 13:51
저는 그런일 당하기 싫어서 항상 맨 뒷자리 잡아서 봄. 그럼 내 의자에 찰 일도 없음.
카아스 2017-08-07 (월) 23:46
애새끼가 그러고있는데 관리 못하고 있는 애비 인성이 어떻겠습니까...
똥차가 무서워서 피하는게 아니라는 말이 괜히 있는게 아닙니다.
영화 끝날때 까지 잘 계시다가 왜 마지막에 한마디 던지신건지는 좀 안타깝네요....
잘 해결되었으면 좋겠네요...
그랬나봐 2017-08-08 (화) 10:57
너무너무 잘하셨습니다.
그런데 궁금한게 저런경우 상대방이 갑자기 도주를 해버린다면 경찰이 그분을 찾아내기는 합니까?

제가 맞았다는 얘기만 듣고 착수 하긴 하나요?
꽁꽁꽁꽁꽁 2017-08-09 (수) 22:44
혹시 확실하게 상황을 증언할 증인이 있으신가요?
우리나라 법이 참 웃겨서 애매한 상황은 거의 다 "쌍방폭행"으로 결론지어 버립니다.
"야 다투다보면 손이 스칠수도 있잖아 안그래?" 딱 이런 주의입니다.
손이 묶여서 장애가 있어서 혹은 팔짱을 껴서 때릴수가 없었다 두 사람 사이에 장벽이 있었다 등등 확실한 이유가 없으면 거의 다 쌍방폭행으로 결론 내려 버리더군요.
그래서 시민단체에서 일하는 분들은 분쟁이 생기면 만세하고 가만 서있습니다.
진짜 억울하시겠지만 쌍방으로 벌금내실수도 있겠네요...
세상 참 뭐같죠..
정민정이 2017-08-09 (수) 22:47
후기 기다리겠습니다.
04aO193 2017-08-09 (수) 23:12
한국인들의 수준...
짱구와코난 2017-08-11 (금) 16:43
맘충 파충들땜에 이제 극장도 못가겠네

힘내세요~
옛사랑오디세… 2017-08-12 (토) 02:55
애새끼가 어린거 보니 나이도 얼마 쳐먹지 않은놈이.. 나이부터 따지고 주먹질 하는거 보니 딱 답 나오는 새끼네요..
이쥬얼 2017-08-12 (토) 12:17
저런걸 격게되면 조치해야할 내용
1. 휴대폰으로 아이 아빠에게 주의를 주는 내용과 아이 아빠가 하는 말을 녹음해둔다. 녹음은 당사자가 직접해야 불법녹취 건더지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
2. 영화끝나고 이야기할때 쌍욕시전하면 현재 상황을 녹화하면 된다. 단, 녹화는 제 3자가 해야하고 녹화 시작할때 현재 상황에 대해 간단한 브리핑을 하면 더 좋다.)
3. 경찰오면 전후사정 다 이야기하고 녹취록 및 영상을 제출한다. 불법녹취 드립치면 당사자간에 녹취는 불법이 아니라고 반박해준다.
4. 집에서 발뻣고 상대방이 굽신거리면서 전화하길 기다린다.
5. 전화가오면 "법대로 합시다."라고 한다.
6. 그날밤은 꿀잠잔다.
그린그린그림 2017-08-12 (토) 12:49
극장직원 노답이네요... 영화관에 경찰오면 영화관 이미지 나빠져서 전화안한건가? 관객 덕에 사는 주제에;
오홍오홍 2017-08-12 (토) 14:33
무조건 끝까지 가서 혼줄을 내줘야합니다. 너무 오냐오냐해서 요즘 세대와 그들의 아이들이 점점더 개념이 없어지고있어요 인성교육을 안하는 대한민국은 저렇게까지라도 해줘야 뉘우칩니다. 외국가서 살다가 한국돌아와보니 엄청 개판이되어서 엄청 실망중이었는데 상식적인 사회가 되었으면 좋겠어요
asdczxcx 2017-08-13 (일) 12:37
공공장소 고성방가 한 죄까지 받게하세요 .
歸去來辭 2017-08-13 (일) 14:18
화나 욕 하고 싶다요..
히말라야산맥 2017-08-13 (일) 17:35
괜히 노키즈카페 노키즈식당 들이 생기는게 아니죠..

아이들이 잘못해도 오히려 부모들이 욕하고 성질내고 고소하고 돈 배상받고 하는것들 때문에

주인장들도 피해를 보면서까지 노키즈카페들을 운영하는거고요.
KTNG 2017-08-14 (월) 15:20
저런 개1새1끼들은 꼭좀 벌받게해주시고 꼭 후기 글 남겨주세요 개새1끼들 ㅈㄹ을 해도 저런 애새1끼 키우는 부모들 딱봐도 뻔하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가리 털면서 손 함부로 올리다가 실전에서 ㅈ된다는걸 알려주십쇼 글쓴이분 파이팅
CrewZa 2017-08-14 (월) 20:36
쓰레기는 쓰레기통에 담가야죠
된장1 2017-08-14 (월) 21:34
영화상영전 매너광고는 그냥 있는게 아닌데 .. 참..
원계박리의술 2017-08-16 (수) 01:04
영화 끝났으면 그냥 돌아가라
괜히 시비걸지 말구
원인제공은 아저씨가 했을지라도
사건의 발단은 엔딩 이후 싸가지 없게 말한 잘못
     
       
글쓴이 2017-08-16 (수) 02:29
너도 한달 지난 게시글에 댓글 달지말고 가라
괜히 시비걸지 말고 말 싸가지 없게 반말찍찍하지 말고
집에서 예의는 안 가르치니?
          
            
카사노바정 2017-08-17 (목) 00:39
절대 합의해주지 마세요..최대한 상해진단 길게 끊어놓고..절대 합의 하지마시길 바랍니다.
저도 한 아이의 아버지지만..저렇게 욕 안 먹으려고 훈육 나름 하고 있습니다.
요즘 부모들은 지들이 사고쳐서 애 싸질러 낳아..그냥 막 키우기식입니다.
애 혼자 내비두고 지들 게임하고 노래 듣고..애 정신상태를 병신으로 만들어버리더라구요.
저희 바로 앞집 젊은 부부가 그러더군요..
그 젊은 아빠의 부모님한테 땅 내놓라고 폐륜아 수준..애 엄마라는 사람은..
애한테 친구 대하듯..막 소리질러대고..에혀..
     
       
파워살충제 2017-08-16 (수) 15:08
말은 거칠게했지만 내용은공감~
     
       
KTNG 2017-08-16 (수) 19:20
ㅈㄹ 하네 미1친새1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글쓴이분한테 시비건 꼰대 남자새1끼냐?
     
       
카사노바정 2017-08-17 (목) 00:35
헐..이런 사람도 있구나..

싸가지 없게 애기한거 님이 보셧음? 아님 당사자임? 그 애아빠?
말을 거칠게 할수 밖에 없는거 아님? 영화시작하자마자 전쟁중에 영화 2시간동안을 참앗는데.
강하게 나가야죠..그 부모가 정상적인 부모라면..여러사람 피해입히지 않게 조용히..나가야 하는게..
맞는데..그거 자체부터가 잘못된 행동이죠..애가 막 앞자리 피해주는데도 지 영화 보느라 애 관리도 안하고..그게 부모로써의 자세부터가 틀려먹은거죠..참..생각하는게..
     
       
icesks 2017-09-27 (수) 22:15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게 사건의 발단이라니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초중고 다시 다녀야 되는거 아니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엠보싱 2017-08-16 (수) 21:27
댓글만 봐도 애새끼 부모급 등신들이 드글드글 하네요.
아이마르 2017-09-05 (화) 14:36
댓글 ㄷㄷ 하네여 .... 정신병자 너무 많네요ㅠㅠ 화이팅하십쇼
처음  1  2  3  4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19
 [노트8/V30]당일개통 [SK,KT,LG 10월특가] 노트FE마지막/G5/와이드2/아이폰6/아이… RainStor 10-17
14546  [동물] 밤새는 냥이.jpg (43) 제임스밀러 21:12 10644 5
14545  [회원게시판] 경찰청에서 쓰는 윈도우7.. (83) 로또당첨갈망 20:30 9179 5
14544  [회원게시판] 수술실에서 폭언, 폭행 하네요ㅋ (48) 순수의식 20:00 9422 2
14543  [유머] ???:라이토군, 제가 L... (44) Leego 18:56 24395 12
14542  [연예인] 구구단 멤버 김세정의 인성 (36) 총알이부족해 17:24 18032 17
14541  [유머] 요즘 이마트 광고 (113) 레시탈 17:15 28908 20
14540  [회원게시판] 심진화 "김신영, 결혼식 때 과거 남자 줄줄이 읊어 한동안 안 봤다" (1대100) (105) 종수매니아 12:06 19974 26
14539  [연예인] 성소 한장.jpg (59) idiotape 05:23 32103 50
14538  [회원게시판] 가수 김정호를 아시나요 (46) unikaka 02:48 17994 20
14537  [도서게시판] 합의금 목적 1만명 고소한 무협작가.. 검찰에서 기각 (128) 건이건이다 01:00 18565 31
14536  [회원게시판] 5분뒤에 현장들어갑니다 무서워요 (55) 치이즈뽀또 10-16 22374 19
14535  [연예인] 몸만 그대로 자란 김소혜 (65) 델핀 10-16 29556 47
14534  [취미생활] 열일곱번째 나눔 완료 - HG 사자비 무광 메탈릭 오버코팅 (20) 모옹모옹ω 10-16 6442 21
14533  [기타] 미국 여자 아나운서의 한국비판 (126) 레시탈 10-16 36359 42
14532  [회원게시판] 부산 국제 영화제. 공효진 "저희도 있는데..." ㅋㅋㅋ (47) toto21 10-16 14428 13
14531  [회원게시판] 결혼을 안하면 안된다는 이유가 늙으면 괴롭다는 건데 (88) cheol471 10-16 20846 29
14530  [연예인] 채경이의 하트 (44) 유일愛 10-16 22468 26
14529  [사용기/후기] v30 사용기 (38) 스샷첨부 멍한하루 10-16 15093 6
14528  [회원게시판] 주말이면 아파트 베란다에서 랩연습하는 고삐리가 하나가 있는데 (78) 문화비평가 10-16 17093 31
14527  [회원게시판] 남자 혼자서 전원주택 사는것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51) 의천황 10-16 18219 25
14526  [회원게시판] 술마시면 온몸이 빨개지는사람 (121) 아른가른바른 10-16 19777 2
14525  [기타] 서프라이즈사상 소름끼치는 반전 (스압) (65) 치와왕 10-16 33293 52
14524  [유머] 축구협회 ㅈ됐다 (92) 뚝형 10-16 35218 66
14523  [자동차] 저도 신차 인증합니다. (말리부 흰둥이~!!) (122) 천사의소원 10-16 14063 34
14522  [연예인] 아이유 삐짐 (84) 델핀 10-15 36582 75
14521  [연예인] 조련하는 손나은 (42) 스샷첨부 노비디 10-15 39199 38
14520  [연예인] AOA 설현 스페셜.gif (59) idiotape 10-15 41900 58
14519  [영화게시판] <어쌔신: 더 비기닝> 티저 예고편 (34) 오르카 10-15 18260 29
14518  [회원게시판] 시골인심? 경험담 입니다 ㅎㅎ (71) 푸른해밀 10-15 22908 37
14517  [연예인] 섹시백 이소담 분홍 비키니 (63) 델핀 10-15 42819 38
14516  [자동차] 양보하는 미덕에 감동하였습니다.. (47) 노을이 10-14 17148 34
14515  [회원게시판] 푸드 트럭 안먹는 이유.... (162) 이토렌탈 10-14 28786 34
14514  [유머] mbc 파업 종료 후 무한도전 (66) 스샷첨부 gagharv 10-14 39791 61
14513  [감동] [펌] 매주 피를 뽑는 남자.jpg (100) 호랭이친구 10-14 25391 55
14512  [유머] 한국 물가에 놀란 독일인.jpg (138) 하데스13 10-14 42953 66
14511  [연예인] 성소의 물리엔진 (57) 8블리즈♡ 10-14 48246 52
14510  [영화게시판] [ 스타워즈 : 라스트 제다이 ] 국내 메인 예고편 (57) 마이센 10-14 18489 45
14509  [회원게시판] 3d프린터로 고양이 한마리 뽑음 (80) 스샷첨부 부처님ㅋ 10-14 26251 29
14508  [유머] 마누라에게 음흉한 계획을 성공시킨 후기 (62) 스샷첨부 똥색사탕 10-14 45911 84
14507  [유머] 끝까지 보세요.gif (70) idiotape 10-13 38513 5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