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유머/엽기]

08년생 공대누나를 소개합니다.

글쓴이 : yohji 날짜 : 2017-05-04 (목) 00:52 조회 : 50830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해 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너구리매운맛 2017-05-13 (토) 15:32
돈있고 시간 있어도 그걸 어디에 쓰느냐가 문제. 안될놈은 죽어도 안됨. 님처럼
뿌니와꼬랑 2017-05-13 (토) 13:20
역시 아이를 사랑흐는 부모는 최고의 조력자네요
저도 오늘 아이들과 시간을 가져야겠어요
반성했습니다....
brahim 2017-05-13 (토) 22:32
선진국에서 데려가는게 나을듯
simak 2017-05-14 (일) 00:24
ㅋㅋ 그럼 머해 여긴 조선이야 ㅋㅋ
유랑천하 2017-05-14 (일) 04:15
우와...
러브닷컴 2017-05-14 (일) 11:25
제발 저런 공학자들이 갈려지지 않는 세상이 왔으면 좋겠습니다.
네임군 2017-05-15 (월) 22:13
아이의 호기심과 재능도 있겠지만 환경이 따라주니깐 할 수 있는거네요...
환경이 안돼어서 못하는.. 즉 포기하고 마는 애들도 많을거라고 보내요..
[아... 공대작업실을 마음대로 쓸 수 있는게 정말 부럽네요..]
보얏키 2017-05-15 (월) 23:09
과천 과학관 무한 상상실에서  종종 뵙던 그분이 셨군요..
캬캭 2017-05-16 (화) 22:34
이아이도 나중에 해외로 나가겠지...
Sheen 2017-05-17 (수) 00:14
역쉬 부모의 역할이 정말 중요함.
예전엔 못배운 부모 밑에서도 판, 검사 나오는 시절 이었지만...
이젠 배움도 대물림, 가난도 대물림...
저 아이도 부모 잘 만났기에 인생 쪽박댈 가능성이 적겠네요.
cobalt 2017-05-18 (목) 13:42
어제 영재발굴단 아이도 참 대단한데 저런 아이들 특징이 몰두하는 모습이 마치 즐기는것 처럼 행복해 보였습니다.
몇해전에 사교육에 관한 프로그램에서 강남에서 사교육 끌려다니는 학생이 무표정하게 악기를 다루는 모습보고 놀란 기억이 있었네요. 타고난 재능도 복이지만 잘 할수 있는 분야를 북돋아 주는게 사회의 몫이라고 봅니다.
이것저것 다 잘하는 팔방미인형 환상은 버리고요.
cineman 2017-05-20 (토) 07:57
나라에서 저런 영재를 제대로 이끌어 줘야 하는데 말이죠 -.-
강남콩 2017-05-20 (토) 19:27
참 부럽네요 저는 똥손이라서 만지는것마다 고장이 나네요 저번에 공임비 아끼겠다고 차 배터리 직접갈다가 센서부분을 찍어버려서 수리비가 30만원이나 나왔네요 허허허
펠리스왕 2017-05-22 (월) 15:47
요즘은 엄마보다 아빠의 역할이 매우 크다는 연구결과가 많이 보이네요...
십잡스 2017-05-29 (월) 18:48
저런 신동은 과학계로 강제소환해야한다~~!
wtfusuck 2017-05-31 (수) 15:46
다문화..?
쉔필드 2017-06-01 (목) 22:33
진짜 크게 될 인물이구나. 아이가 올바른 방향으로 성장하길 서포트 해주는 부모도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함.
냅다 돈쳐발라서 비싼학원 쳐박아놓고 나몰라라 한다고 좋은 부모가 아님.
나이 30세, 지금와서 생각해보면 우리 부모님도 자녀양육에 있어선 정말 잘못했다고 생각함.
학원에만 쳐넣어 놓고 관심이 없었으니까. 그렇게 세월이 지나고 홀로서기로 힘들긴을 이겨내고 대기업에 들어갔는데
갈수록 부모에대한 원망만 커지고 돈으로도 채울수없는게 부모의 관심과 사랑이었다는걸 느끼게됨.
진짜 부모의 관심과 믿음 이게 가장중요합니다. 진짜로
처음  1  2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19
 "노트8"당일개통,당일퀵[V30,당일출고]아이폰6S+32G,공시폭탄[전모델,기변정책최… RainStor 09-25
14305  [감동] 1인자에 가려진 영웅.jpg (11) 무플방지위원… 07:37 17197 13
14304  [애니게시판] 2017년 10월 주요 신작 애니 PV와 정보 모음 (37) 모카필 01:58 4020 10
14303  [정보] 하루에 1세트씩 하면 좋다는 운동.jpg (261) idiotape 01:03 25501 58
14302  [기타] 왜 여자만 "라면 먹고 갈래요" 하죠? (79) 사니다 00:17 23464 37
14301  [회원게시판] 꿈의 직장?…연봉 1억 5000만원 ‘유모’ 구인광고 화제 (45) JYLE 09-24 13748 5
14300  [회원게시판] 영화관에서 가장 짜증나는 부류 (84) 슈퍼스타촤 09-24 11994 13
14299  [회원게시판] 여자를 만나야겠다는 생각이... (69) 2상향 09-24 12076 20
14298  [연예인] 잠옷입은 오하영 (29) 델핀 09-24 16397 9
14297  [연예인] 성소를 알아보자 (44) 뚝형 09-24 20832 34
14296  [회원게시판] 애견까페 CCTV를 유심히 돌려보면 (64) galton 09-24 13327 4
14295  [회원게시판] 아는 형님 대박이네요 (81) 미니라디오 09-24 15112 3
14294  [엽기] 김성주의 실체 (254) 유일愛 09-24 26504 59
14293  [기타] 여자가 분석한 30대 남자가 연애하지 않는 이유.jpg (140) 무플방지위원… 09-24 26739 55
14292  [회원게시판] 어떤 대기업에 다니는 아는 형님 이야기... (108) 페르소남 09-24 21500 12
14291  [정보] 목성은 지구를 지키고 있었다. (145) 쭈아 09-24 29081 17
14290  [회원게시판] 인기글 보배드림 애견카페 주인의 인스타 댓글 (191) 스샷첨부 벤티s 09-24 24062 18
14289  [자동차] 출고 3달만에 엔진 구멍난 프리미엄 명불쿠킹차 G80 (113) 스샷첨부 생나기헌 09-23 22318 53
14288  [영화게시판] <미스 프레지던트> 티저 예고편 (33) tearoom 09-23 17719 20
14287  [회원게시판] 과감하게 낼 출근못한다고 말했습니다 (109) 인연이라면 09-23 25911 36
14286  [연예인] 이희은 비키니.jpg (80) 스샷첨부 굿모닝입니다 09-23 38209 73
14285  [회원게시판] 흡연충 땜에 관리소장 빡쳤네요 (103) 인간자석 09-23 20676 28
14284  [회원게시판] 노동부 파리바게트 대박이네요 (94) 인간자석 09-23 20738 35
14283  [기타] 지숙이 '레인보우'로서 아쉬웠던 점 (73) 한궈 09-23 29138 26
14282  [유머] 착한야동의 필요성 (105) 무플방지위원… 09-23 40398 70
14281  [연예인] 화난 이희은 (64) 8블리즈♡ 09-23 33077 23
14280  [정보] 영화를 좋아하는 이가 4년동안 써온 영화 리뷰들.jpg (350) idiotape 09-23 31072 92
14279  [회원게시판] 김광석부인은 이미 깜빵 확정임 (86) 살구빵 09-23 23797 52
14278  [동물] 사랑하는 애견이 애견카페에서 도살당했습니다 (350) 무플방지위원… 09-22 25130 39
14277  [자동차] 무사고 기원 출고인증합니다! (48) 스샷첨부 프리덤실프 09-22 11695 13
14276  [기타] 여자를 바보 취급하는 한국 사회 (139) 무플방지위원… 09-22 31120 94
14275  [취미생활] 우리집은 순풍산부인과 (95) 스샷첨부 테러전담반 09-22 17264 71
14274  [연예인] 어제자 조이 하체 ㅗㅜㅑ (74) 뚝형 09-22 34445 24
14273  [회원게시판] 30대 후반은 취업하기 정말 힘드네요... (257) 메카닉숀 09-22 20222 36
14272  [동물] 귀여움의 끝판왕 .gif (49) 시티은행 09-22 32485 37
14271  [기타] 건물과 점포 소유한 노점상 아주머니 jpg (109) ferryj 09-22 33683 46
14270  [유머] 흑인이 복싱 배우러 가는 만화 (48) 사니다 09-22 32721 35
14269  [유머] 역대 제일 속 시원했던 귀귀 만화 (41) 사니다 09-22 25085 62
14268  [연예인] 살쪄서 허리 22인치라는 손나은 현재 몸상태 (37) 뚝형 09-22 28894 7
14267  [회원게시판] 오늘자 인성 쓰레기.... (59) fourplay 09-22 18904 19
14266  [회원게시판] [치유물]백수가 1년간 길렀던 머리를 잘랐습니다. (39) 이구아나d 09-22 17519 2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