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유머/엽기]

초등학생때 내 짝은 장애가 있었다

글쓴이 : 선별 날짜 : 2017-04-21 (금) 15:22 조회 : 25256
11.png


설현설현 2017-04-21 (금) 15:22
우연찮게 어른이 되서 다시 만났다 뭐 이런 스토리를 내심 기대했는데...없군요;
     
       
에로즈나 2017-04-21 (금) 15:22
다운증후군 환자평균수명이 아주 짧았던걸로 기억하네유..
          
            
0다마 2017-04-21 (금) 15:22
          
            
설현설현 2017-04-21 (금) 15:22
헐... 그런가요? ㄷㄷㄷㄷ;;;
               
                 
라임라이트 2017-04-21 (금) 15:22
합병증 때문에 대부분 20 전후인걸로....
                    
                      
빨강자꾸 2017-04-21 (금) 15:22
아닙니다. 제가 가르친 다운증후군학생들 이제50살 넘는학생도 있구요 대부분의 다운증후군 건강하게 잘 지낸답니다. 아주아주옛날 이야기임
                         
                           
닭이싫어요 2017-04-21 (금) 15:22
다운증후군도 경중에 따라서 다릅니다. 정상인과 거의 다를바 없을정도의 경증인 사람도 있지만 심한 사람은 걷는것도 잘 못걷고 시력도 금방 상해서 정상적인 생활을 못하더라구요. 뭐 요즘 의학이 발달해서 약으로 합병증같은걸 잘 예방해주면 오래야 살겠지만 제가 겪었던 친구들은 거의 장애3~4급수준이었어요 중학생의 나이에...
          
            
소불알 2017-04-21 (금) 15:22
잘살아야 20살 전후반이라고
          
            
드록드록해 2017-04-21 (금) 16:59
저희 동네에 초등학교 때 깍두기였던 친구가 있어요
다운증후군이고 저랑 동갑인 서른이죠
아직도 가끔 지나다 동네에서 만나면 하이파이브도 하고 아이스크림도 같이 먹는ㅋㅋㅋㅋㅋㅋㅋ
경우에 따라 다르겠지만 제 친구놈은 아직도 지능이 그때와 다를바 없지만 건강하게 잘 지내고 있습니다~ㅋ
     
       
제미니 2017-04-21 (금) 15:22
그런 당신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목소리의 형태"!!
          
            
peture 2017-04-21 (금) 15:22
형태가 뭘 어쨌나요?
               
                 
소리없는 2017-04-21 (금) 15:22
농아 소녀에게 짖궂게 대하던 소년이 나중에 만나서 잘해주고 뭐 그런 성장 연애물 만화에요.
          
            
저리가ㅋㅋ 2017-04-21 (금) 15:22
다른 애니메이션 추천해주실거 없나여????
예고편 잠깐봤는데 재밌을거같아요.
제미니님께서 재밌거나 슬펐거나 그림체가 좋았던 작품 추천 부탁드립니다ㅎㅎ
               
                 
당근싫어 2017-04-21 (금) 15:22
4월은 너의 거짓말 추천이요 슬픔 ㅜ
                    
                      
저리가ㅋㅋ 2017-04-21 (금) 15:22
요건 안본거같아요ㅎㅎㅎㅎ 감사합니다ㅎㅎ 재밌게 볼게요
                         
                           
만들고만다 2017-04-21 (금) 23:28
애니는 아니지만 청설(聽說)이란 영화 추천드립니다. 대만 영화인데 내용도 무겁지 않고 개인적으로 좋은 영화였습니다.
               
                 
당근싫어 2017-04-21 (금) 15:22
그날 본 꽃의 이름을 우리는 아직 모른다 이것도 추천이요

넘 슬픔 ㅠ
                    
                      
저리가ㅋㅋ 2017-04-21 (금) 15:22
제목이 익숙해서 찾아보니 봤던거네요! 한국 영화는 제목만 들어도 봤던건 다 기억이 나는데 일본애니메이션은 스토리가 기억나면 제목이 기억안나고 제목을 안다면 스토리가 기억안나고ㅎㅎㅎ
          
            
하얀달그림자 2017-04-21 (금) 16:20
꽤 괜찮은 만화책이었어요. 내용도 좋고
무시하자 2017-04-21 (금) 15:22
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
요술토파즈 2017-04-21 (금) 15:22
와 밑에 그림 진짜 색감, 분위기가 다 어울리게 잘그렸네
다이어트매니… 2017-04-21 (금) 15:22
초등학교 저학년때 우리반에도 정신지체아(?) 한명 있었는데
그아이는 중학생? 고등학생쯤이었음
짧은머리에 목걸이 지갑 메고 다니고 맨날 코파다가 코피나고...  그렇게 손을 옷에 닦으니
옷에 피가 늘 묻어있던..
사람이 바뀌진 않는다지만 그시절 용기가 있었다면 하는 생각을 합니다
노는 아이들은 맨날 놀리고 저를 포함한 모두가 본척만척 했었거든요
아르젠하워 2017-04-21 (금) 15:22
다운 증후군 환자의 경우, 관리를 매우 잘 해야 50대 전후로 생존 한다고 합니다. 일반인 평균 수명이 현재에 들어서 80에대 육박하는 바에 짧지요.. 성인병에 매우 취약해서 하나하나 관리를 매우 잘 해 줘야 한다고 합니다.
     
       
빨강자꾸 2017-04-21 (금) 15:22
식탐이강한경우가 많아서요...고도비만만아니면 50대 60대 다운증후군도많습니다.
미치광이풀 2017-04-21 (금) 15:22
중딩때 몸 불편한 친구가 있었는데 옆에 앉게되어서 담임 선생땜에 어쩔수없이 통학때 도움을 줄수밖에 없었습니다.
기껏해야 버스 정류장까지 같이 가주고 타는것 까지만 봐주는  정도였지만.. 항상 그 친구는 신경질 적이었죠..
그러다 같은 고등학교로 배정받았고 반이 달랐기에 마주칠이 별로 없었지만..
우연찮게 계단 오르다 마주쳐서 부축해주며 올라오면서 이런저런 얘기 나누면서 올라왔는데
그 친구의 '고마워' 이 한마디에 예전 모든 감정이 사그라들더군요..
칼있시마 2017-04-21 (금) 15:22
장애인들은 스스로 닫힌 마음 때문에 행동 하나하나에 매우 조심해야 합니다.
대부분 성격이 좀 날카롭습니다.
그러나 잘 대해주면 그 고마움을 오래도록 기억합니다.
davyoule 2017-04-21 (금) 15:22
장애인은 선천적인 경우보다 살다가 되는 경우가 더 많다
정상인이었다가 사고로 장애인이 되는 경우가 더 많다는 것이다
당신들도 언젠가 어떻게 될지 아무도 모른다
주위의 몸이 불편한 사람 만나면 잘하도록 하자.. 나중에 후회하지 말고
     
       
00700 2017-04-21 (금) 15:22
정상인 X 비장애인 O
     
       
스벅스벅 2017-04-21 (금) 15:22
장애인은 비정상인가...
     
       
연쨩ㅎ 2017-04-21 (금) 15:22
후천적 장애가 90% 정도입니다

몸이 불편한 사람 만나면 무작정 도와주려고 하지말고

도와드릴까요?? 우선 도움이 필요한지 물어보고

도와주던지 해야함

장애인들이 가장 수치심을 느낄때가 자기는 도와달라고 하지 않았는데

도움을 줄때라네요
아르웨니 2017-04-21 (금) 15:22
착하기도해라.ㅠㅜ 짝꿍도 이제 자랐을텐데 잘 지내었으면....
몰라헤어져 2017-04-21 (금) 15:22
초딩때는 참 순수했는데..
제우스™ 2017-04-21 (금) 15:22
글씨 읽기가 어렵네..ㅡ.ㅡ
DarkfR 2017-04-21 (금) 15:22
세상에 글 읽은분중 한분이 그림까지 그려주셨어... ㅠㅠ 그것도 남자애 손에 들려있는 동전지갑까지 디테일이 살아있는...
가글링 2017-04-21 (금) 15:22
아름다운 이야기네요...
하지만 현실은...ㅠㅠ
http://news.zum.com/articles/37228502
준때기 2017-04-21 (금) 15:22
제가 궁금해서 검색 해봤습니다.. 작성자는 이제 고학년으로 올라가는것 같습니다..

2년전에 있었던 일을 글로 올린것같은데 요즘 학생들 필력이 좋다는거 또한 아직도 사람냄새 나는구나 하고 느꼈네요

http://web.humoruniv.com/board/humor/read.html?table=pds&number=671545
     
       
yesdon2 2017-04-21 (금) 15:22
아닙니다.
그건 감동파괴용 드립이고요.
글쓴이 다른 글 보면 "중딩 때 썰" 등등 이미 고등학교 이상인 걸 알 수 있고요.
     
       
vega201 2017-04-21 (금) 15:22
고등학생이라고 전에 글쓴거 봤는데...
swaple 2017-04-21 (금) 15:22
허.. 미치겠다..
예거마이스터… 2017-04-21 (금) 15:22
감사합니다 좋은글
유기파 2017-04-21 (금) 15:39
저도 초딩 때 학교에 다운증후군인 아이가 있었어요
그때는 그냥 좀 이상한 아이다 라고 생각했지만 지금 생각해보면 다운 증후군..
몽키D이토 2017-04-21 (금) 16:54
아 너무 짠하네요..ㅠㅠㅠ
hansom 2017-04-21 (금) 17:03
주작이든 아니든 감동적이네요. 전에 장애가 있는 바리스타가 만든 커피보고 더럽다 바꿔와라라고 소리친 사람도 있다던데...
hosauc 2017-04-21 (금) 17:18


이미지가 작아서 가져왔습니다.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19
 [LGU+초고속인터넷가입] 현금사은품 당일지급 / 직영1호점 / 이토방 특별 혜택 유플스타일 01-16
15469  [회원게시판] 새해부터 또 별이 하나 졌군요 (41) 金Canis 21:48 14243 15
15468  [기타] 여동생이 태어날 때까지 기다렸다가 떠난 소년 (59) 사니다 19:17 30324 49
15467  [기타] 최민수 사건의 진실.jpg (77) opsxdw 18:22 31949 60
15466  [동물] 곰이여도 이겨낼수 없는 절대고통.gif (96) 치와왕 16:46 26082 54
15465  [감동] 방송 중 뜬금없이 큰 돈 써버리는 고든램지 .jpg (45) 시티은행 16:39 31258 36
15464  [회원게시판] 아재들 채굴 프로그램.jpg (67) 스샷첨부 빈폴 14:43 22543 10
15463  [자동차] 살카님께 뉴카렌스 구매 후기 (36) 부요리장상디 11:34 13774 15
15462  [감동] 미쳤다고 생각했던 가난한 농부가 이룩한 것 (48) 블루복스 10:30 25799 60
15461  [기타] 美 여군의 의로운 죽음.. (56) 샤방사ㄴr 01-15 39114 83
15460  [회원게시판] 집에만 있는 32살 백수 (123) 우존 01-15 30749 43
15459  [연예인] (약후) 모델 신재은 메이드복 (71) 블러핑 01-15 38757 63
15458  [연예인] 하니 클린슛 (70) 그린이 01-15 31605 34
15457  [회원게시판] 부랄친구라도 멀어지는건 한순간이네요 (128) 강남고려 01-15 26838 37
15456  [엽기] 꽃뱀 유망주 년들 (103) 하데스13 01-15 55551 76
15455  [회원게시판] 탈영했습니다. (133) 방콕폐인 01-15 21060 35
15454  [회원게시판] 오늘따라 이쁜처자들이 음청 많네요.. (132) 스샷첨부 Sycopant 01-15 24914 24
15453  [회원게시판] 땅콩 조현아 근황 (119) 스샷첨부 김윤이 01-15 21507 42
15452  [회원게시판] 본인의 취미생활 (86) 스샷첨부 흑형초코바나… 01-15 26041 21
15451  [연예인] 김연아의 뉴발란스 (87) 적당히해라 01-15 34689 83
15450  [감동] 여자친구를 부모님께 설득한 방법 .jpg (43) 시티은행 01-15 40266 74
15449  [연예인] 수지 훔쳐보기 (53) 男子 01-14 37481 40
15448  [회원게시판] 지금 사는 집의 진짜 좋은 점 하나는.jpg (108)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01-14 29784 20
15447  [회원게시판] 여자친구가 만두가 먹고 싶다 하네요 ㅎ (60) 스샷첨부 트라이얼 01-14 25794 19
15446  [자동차] 중고차매장에 와서 제대로 멘탈 나가네요 (115) 이니셜피 01-14 22891 42
15445  [유머] 진짜 최고의 언론장악 (73) 스샷첨부 욱나미 01-14 37914 60
15444  [회원게시판] 운동하면 생기는 강해지는 성욕.. (83) sfqwefe 01-14 26366 5
15443  [회원게시판] 방귀소리 크거나 냄새 심한 알바생 모집.jpg (53) 스샷첨부 페이스북 01-14 20776 9
15442  [감동] 도둑질한 아이 집까지 쳐 들어간 경찰 (44) 생나기헌 01-14 30917 60
15441  [기타] 한국 양궁이 강한 이유.. (61) 샤방사ㄴr 01-14 30362 60
15440  [유머] 레전드 - 생생정보통(feat.부러움) (37) 제이슨본드통 01-14 47891 132
15439  [영화게시판] [ 골든슬럼버 ] 1차 예고편 (38) 마이센 01-13 12406 24
15438  [사용기/후기] 중고나라 사기 당한 경험과 나름대로의 예방법 (76) 루티네즈 01-13 17216 36
15437  [취미생활] 성남시 눈썰매장... (59) 스샷첨부 테러전담반 01-13 23973 73
15436  [게임게시판] 면상으로 배그하는 스트리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0) 정수삼촌 01-13 22350 17
15435  [사용기/후기] 제주도 대방어 한접시 (39) djwodj 01-13 18226 17
15434  [도서게시판] 기본적인 사전조사도 안되면 발생하는 일(지식이 부족한건가).jpg (68) 게비센 01-13 10083 1
15433  [기타] 일반인 vs 코인충.. (160) 샤방사ㄴr 01-13 28671 66
15432  [회원게시판] 우크라이나로 가즈앗!!! (여자 애니덕후) (124) MSI갓라이크 01-13 46597 72
15431  [유머] 이세돌 근황.jpg (121) 스샷첨부 croove 01-12 52405 117
15430  [연예인] 내가 바로 갓지효다 (50) 반쪽화살 01-12 47587 3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