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유머/엽기]

초등학생때 내 짝은 장애가 있었다

글쓴이 : 선별 날짜 : 2017-04-21 (금) 15:22 조회 : 25203
11.png


설현설현 2017-04-21 (금) 15:22
우연찮게 어른이 되서 다시 만났다 뭐 이런 스토리를 내심 기대했는데...없군요;
     
       
에로즈나 2017-04-21 (금) 15:22
다운증후군 환자평균수명이 아주 짧았던걸로 기억하네유..
          
            
0다마 2017-04-21 (금) 15:22
          
            
설현설현 2017-04-21 (금) 15:22
헐... 그런가요? ㄷㄷㄷㄷ;;;
               
                 
라임라이트 2017-04-21 (금) 15:22
합병증 때문에 대부분 20 전후인걸로....
                    
                      
빨강자꾸 2017-04-21 (금) 15:22
아닙니다. 제가 가르친 다운증후군학생들 이제50살 넘는학생도 있구요 대부분의 다운증후군 건강하게 잘 지낸답니다. 아주아주옛날 이야기임
                         
                           
닭이싫어요 2017-04-21 (금) 15:22
다운증후군도 경중에 따라서 다릅니다. 정상인과 거의 다를바 없을정도의 경증인 사람도 있지만 심한 사람은 걷는것도 잘 못걷고 시력도 금방 상해서 정상적인 생활을 못하더라구요. 뭐 요즘 의학이 발달해서 약으로 합병증같은걸 잘 예방해주면 오래야 살겠지만 제가 겪었던 친구들은 거의 장애3~4급수준이었어요 중학생의 나이에...
          
            
소불알 2017-04-21 (금) 15:22
잘살아야 20살 전후반이라고
          
            
드록드록해 2017-04-21 (금) 16:59
저희 동네에 초등학교 때 깍두기였던 친구가 있어요
다운증후군이고 저랑 동갑인 서른이죠
아직도 가끔 지나다 동네에서 만나면 하이파이브도 하고 아이스크림도 같이 먹는ㅋㅋㅋㅋㅋㅋㅋ
경우에 따라 다르겠지만 제 친구놈은 아직도 지능이 그때와 다를바 없지만 건강하게 잘 지내고 있습니다~ㅋ
     
       
제미니 2017-04-21 (금) 15:22
그런 당신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목소리의 형태"!!
          
            
peture 2017-04-21 (금) 15:22
형태가 뭘 어쨌나요?
               
                 
소리없는 2017-04-21 (금) 15:22
농아 소녀에게 짖궂게 대하던 소년이 나중에 만나서 잘해주고 뭐 그런 성장 연애물 만화에요.
          
            
저리가ㅋㅋ 2017-04-21 (금) 15:22
다른 애니메이션 추천해주실거 없나여????
예고편 잠깐봤는데 재밌을거같아요.
제미니님께서 재밌거나 슬펐거나 그림체가 좋았던 작품 추천 부탁드립니다ㅎㅎ
               
                 
당근싫어 2017-04-21 (금) 15:22
4월은 너의 거짓말 추천이요 슬픔 ㅜ
                    
                      
저리가ㅋㅋ 2017-04-21 (금) 15:22
요건 안본거같아요ㅎㅎㅎㅎ 감사합니다ㅎㅎ 재밌게 볼게요
                         
                           
만들고만다 2017-04-21 (금) 23:28
애니는 아니지만 청설(聽說)이란 영화 추천드립니다. 대만 영화인데 내용도 무겁지 않고 개인적으로 좋은 영화였습니다.
               
                 
당근싫어 2017-04-21 (금) 15:22
그날 본 꽃의 이름을 우리는 아직 모른다 이것도 추천이요

넘 슬픔 ㅠ
                    
                      
저리가ㅋㅋ 2017-04-21 (금) 15:22
제목이 익숙해서 찾아보니 봤던거네요! 한국 영화는 제목만 들어도 봤던건 다 기억이 나는데 일본애니메이션은 스토리가 기억나면 제목이 기억안나고 제목을 안다면 스토리가 기억안나고ㅎㅎㅎ
          
            
하얀달그림자 2017-04-21 (금) 16:20
꽤 괜찮은 만화책이었어요. 내용도 좋고
무시하자 2017-04-21 (금) 15:22
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
요술토파즈 2017-04-21 (금) 15:22
와 밑에 그림 진짜 색감, 분위기가 다 어울리게 잘그렸네
다이어트매니… 2017-04-21 (금) 15:22
초등학교 저학년때 우리반에도 정신지체아(?) 한명 있었는데
그아이는 중학생? 고등학생쯤이었음
짧은머리에 목걸이 지갑 메고 다니고 맨날 코파다가 코피나고...  그렇게 손을 옷에 닦으니
옷에 피가 늘 묻어있던..
사람이 바뀌진 않는다지만 그시절 용기가 있었다면 하는 생각을 합니다
노는 아이들은 맨날 놀리고 저를 포함한 모두가 본척만척 했었거든요
아르젠하워 2017-04-21 (금) 15:22
다운 증후군 환자의 경우, 관리를 매우 잘 해야 50대 전후로 생존 한다고 합니다. 일반인 평균 수명이 현재에 들어서 80에대 육박하는 바에 짧지요.. 성인병에 매우 취약해서 하나하나 관리를 매우 잘 해 줘야 한다고 합니다.
     
       
빨강자꾸 2017-04-21 (금) 15:22
식탐이강한경우가 많아서요...고도비만만아니면 50대 60대 다운증후군도많습니다.
미치광이풀 2017-04-21 (금) 15:22
중딩때 몸 불편한 친구가 있었는데 옆에 앉게되어서 담임 선생땜에 어쩔수없이 통학때 도움을 줄수밖에 없었습니다.
기껏해야 버스 정류장까지 같이 가주고 타는것 까지만 봐주는  정도였지만.. 항상 그 친구는 신경질 적이었죠..
그러다 같은 고등학교로 배정받았고 반이 달랐기에 마주칠이 별로 없었지만..
우연찮게 계단 오르다 마주쳐서 부축해주며 올라오면서 이런저런 얘기 나누면서 올라왔는데
그 친구의 '고마워' 이 한마디에 예전 모든 감정이 사그라들더군요..
칼있시마 2017-04-21 (금) 15:22
장애인들은 스스로 닫힌 마음 때문에 행동 하나하나에 매우 조심해야 합니다.
대부분 성격이 좀 날카롭습니다.
그러나 잘 대해주면 그 고마움을 오래도록 기억합니다.
davyoule 2017-04-21 (금) 15:22
장애인은 선천적인 경우보다 살다가 되는 경우가 더 많다
정상인이었다가 사고로 장애인이 되는 경우가 더 많다는 것이다
당신들도 언젠가 어떻게 될지 아무도 모른다
주위의 몸이 불편한 사람 만나면 잘하도록 하자.. 나중에 후회하지 말고
     
       
00700 2017-04-21 (금) 15:22
정상인 X 비장애인 O
     
       
스벅스벅 2017-04-21 (금) 15:22
장애인은 비정상인가...
     
       
연쨩ㅎ 2017-04-21 (금) 15:22
후천적 장애가 90% 정도입니다

몸이 불편한 사람 만나면 무작정 도와주려고 하지말고

도와드릴까요?? 우선 도움이 필요한지 물어보고

도와주던지 해야함

장애인들이 가장 수치심을 느낄때가 자기는 도와달라고 하지 않았는데

도움을 줄때라네요
아르웨니 2017-04-21 (금) 15:22
착하기도해라.ㅠㅜ 짝꿍도 이제 자랐을텐데 잘 지내었으면....
몰라헤어져 2017-04-21 (금) 15:22
초딩때는 참 순수했는데..
제우스™ 2017-04-21 (금) 15:22
글씨 읽기가 어렵네..ㅡ.ㅡ
DarkfR 2017-04-21 (금) 15:22
세상에 글 읽은분중 한분이 그림까지 그려주셨어... ㅠㅠ 그것도 남자애 손에 들려있는 동전지갑까지 디테일이 살아있는...
가글링 2017-04-21 (금) 15:22
아름다운 이야기네요...
하지만 현실은...ㅠㅠ
http://news.zum.com/articles/37228502
준때기 2017-04-21 (금) 15:22
제가 궁금해서 검색 해봤습니다.. 작성자는 이제 고학년으로 올라가는것 같습니다..

2년전에 있었던 일을 글로 올린것같은데 요즘 학생들 필력이 좋다는거 또한 아직도 사람냄새 나는구나 하고 느꼈네요

http://web.humoruniv.com/board/humor/read.html?table=pds&number=671545
     
       
yesdon2 2017-04-21 (금) 15:22
아닙니다.
그건 감동파괴용 드립이고요.
글쓴이 다른 글 보면 "중딩 때 썰" 등등 이미 고등학교 이상인 걸 알 수 있고요.
     
       
vega201 2017-04-21 (금) 15:22
고등학생이라고 전에 글쓴거 봤는데...
swaple 2017-04-21 (금) 15:22
허.. 미치겠다..
예거마이스터… 2017-04-21 (금) 15:22
감사합니다 좋은글
유기파 2017-04-21 (금) 15:39
저도 초딩 때 학교에 다운증후군인 아이가 있었어요
그때는 그냥 좀 이상한 아이다 라고 생각했지만 지금 생각해보면 다운 증후군..
몽키D이토 2017-04-21 (금) 16:54
아 너무 짠하네요..ㅠㅠㅠ
hansom 2017-04-21 (금) 17:03
주작이든 아니든 감동적이네요. 전에 장애가 있는 바리스타가 만든 커피보고 더럽다 바꿔와라라고 소리친 사람도 있다던데...
hosauc 2017-04-21 (금) 17:18


이미지가 작아서 가져왔습니다.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18
 [인터넷가입 14년의 위즈통신] + [가입고객 15만명의 선택]*SK,LG,KT 사은품 당일… 위즈통신 08-20
13908  [유머] 현지화 120% 완료.jpg (67) 코드쿤스트 08-19 38643 40
13907  [기타] 1500만원 맡기고 사람 한명 얻었습니다.jpg (95) 치와왕 08-19 35008 40
13906  [회원게시판] 노총각 노처녀들이 왜 결혼하는지 이유 중 하나를 깨달았음 (104) 별명없써여 08-19 20578 27
13905  [연예인] 아디다스 레깅스 입은 임나영 몸매 라인.gif (44) 방구싸다똥낌 08-19 31137 18
13904  [공포] 한국에서 원전 터질뻔함 (157) 블루복스 08-19 35112 72
13903  [도서게시판] 제가 개인적으로 작품이나 리뷰를 거르는 기준. (19) 해뜨는곳 08-19 11312 11
13902  [애니게시판] 넷플릭스의 일본애니업계 침공이 갖는 의미 (66) 위엄 08-19 16188 32
13901  [기타] 의학 엘리트 아부다드.jpg (79) 코드쿤스트 08-19 32086 31
13900  [엽기] 한국 여자랑 결혼해서 한국 온 스페인 남자.jpg (130) 카마다다이치 08-19 34273 40
13899  [연예인] 영화가 좋다 살인자의 기억법 설현 (36) 델핀 08-19 25524 3
13898  [연예인] 슈퍼모델 김보라.jpg (52) 루이스피구7 08-19 34226 13
13897  [기타] 해외서 갑질 어글리 코리안 (145) 사니다 08-19 28650 27
13896  [연예인] 허벅지 터질듯한 베스티 다혜.gif (19) 뚝형 08-19 19529 7
13895  [영화게시판] 다크 타워... 아이고~ (15) 맛짜ㅇ 08-19 5859 2
13894  [영화게시판] '택시운전사' 엔딩 울린 실제 독일기자 인터뷰 비밀은? (6) yohji 08-19 4744 10
13893  [영화게시판] 문재인 대통령, 송강호와 ‘택시운전사’ 관람…눈물 흘려 .. (5) yohji 08-19 4006 3
13892  [영화게시판] ‘공범자들’ 상영금지 가처분 기각…17일 정상개봉 (5) IUxYui 08-19 4931 11
13891  [게임게시판] 와 이영상 대박이네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6) 요리타요시노 08-19 11679 7
13890  [회원게시판] 백다방 알바실수? (126) 아오시마v 08-18 24591 19
13889  [블박] [펌/고전] 칼치기+눈뽕 렉카충 정의구현.gif (108) 코드쿤스트 08-18 29342 58
13888  [기타] 우리나라의 현실을 잘 아는 지숙이 (66) 한궈 08-18 37939 51
13887  [회원게시판] 대한항공 여직원 투신자살과 관련된 진실. (129) 파지올리 08-18 22579 31
13886  [연예인] 묶은 머리 설현이.jpgif (46) 코드쿤스트 08-18 27853 36
13885  [회원게시판] 여자친구랑 이별했습니다 ㅎㅎ (195) 트리아리 08-18 20819 56
13884  [자동차] 제 애마를 소개합니다. (48) 독뿌뤼 08-18 14084 9
13883  [연예인] 다혜 클라스 (40) 델핀 08-17 29351 33
13882  [연예인] 유시아 티가 훌러덩 (43) 허모니 08-17 34653 24
13881  [연예인] 우희 옆모습 (28) 델핀 08-17 29437 20
13880  [유머] 철없는 고등학생 정의구현 .jpg (44) 시티은행 08-17 43864 69
13879  [회원게시판] 와 블리자드 점점 극혐이네요 (134) 불꽃숭이 08-17 31833 27
13878  [감동] 역사샘이 전교생 교과서 찢은 이유....[ (230) 생나기헌 08-17 30384 59
13877  [연예인] 탄력좋은 윤채경 (21) 빛에신념을 08-17 33360 16
13876  [감동] 어느 부자가 돈을 쓰는 법.jpg (98) 코드쿤스트 08-17 30961 114
13875  [연예인] 성소를 알아보자.gif (65) 코드쿤스트 08-17 31588 39
13874  [연예인] 설현 무보정 레전드.gif (68) 코드쿤스트 08-17 33458 40
13873  [영화게시판] 원더 WONDER 2차 공식 예고편 (한국어 CC) (16) tearoom 08-16 13294 16
13872  [유머] 에콰도르에서 온 며느리.jpg (91) 스샷첨부 코드쿤스트 08-16 40729 51
13871  [연예인] 조보아 정글의법칙에 남긴 레전드.zip (42) 나에게중복은… 08-16 35677 26
13870  [기타] 현직 외과의사가 말하는 대한민국의 시스템 (73) 사니다 08-16 27705 74
13869  [기타] 광복절 연필아트.gif (52) 김이토 08-16 25442 8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