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스마트기기]

애플 고객지원 쓰레기네요.

글쓴이 : 콜드마왕 날짜 : 2017-03-20 (월) 17:33 조회 : 13556
아이폰 7 플러스 사용자입니다.
종종 핫스팟 켜놓고 태더링으로 노트북, 스마트폰, 태블릿 등의 기기를 연결하여 사용하고는 하는데, 끊김문제가 자주 있어요.
그래서 최근에 고객센터에 방문했고 첫 방문시 아이폰 초기화 해서 해보시고 안되면 다시 오라고해서 초기화하고 테스트 결과 똑같은 증상이 나타났습니다. 서비스센터에서는 애플코리아 본사로 아이폰을 보내서 TEST해봐야 한다고하여 TEST 몇일 보냈고, 문제의 아이폰을 애플에서 테스트 후 다시 저한테 보냈습니다.
TEST한 과정이 "기기 재설정했고, 초기화 하였다. 스펙에는 이상이 없다." 라고 왔습니다.
이게 뭔 개짓 거리인가 싶었어요. 분명 초기화, 재설정 다 제가 TEST해보고 안되서 보낸거였거든요.
역시 해보니 동일증상이 나타났습니다. 
저도 분야가 다르긴하지만, 엔지니어인데 제가 보기에는 분명 제꺼 하드웨어적으로 문제가 있는것 같았어요.

애플 고객센터 첫번째 선임상담사에게 전화통화해보니
1. 아이폰7플러스를 초기화 해본후 새로운 Iphone으로 지정하여 해봐라.
   -> 하라는데로 TEST해보니 증상 해결안됨.

두번째 선임 상담사
2. 아이폰7플러스에 통신사 문제일것.
   -> 통신사 문의결과 무제한 요금제이며, 데이터 사용량이 많이 남았기때문에 문제아니라고 답변옴
3. 유심을 Swop해봐라.
   -> 다른유심 장착해도 동일한 증상발생

다음날
세번째 선임 상담사
4. 지금도 마찬가지인지 Test해봐라
   -> 동일한 증상 발생
5. 그러면 해당 동영상을 촬영하여 본인들한테 보내달라.
   -> 촬영하여 보냄
다다음날
6. 선임상담사가 애플 본사(미국)에 문의해보니 핫스팟 연결상태에서 테더링상태의 기기를 장기간 사용하지 않을 경우, 슬립모드라 끊긴답니다.
  -> 하지만 저는 슬립모드가 아닌 상태에서도 끊어짐. 심지어 테더링 인터넷 사용중에 끊어짐
7. 진단모드로 시작하여 로그파일을 자신들에게 메일로 보내달라.
  -> 로그파일 보내려다가 오늘 제가 하도 어이가 없어서...

서비스 센터도 다 외주인 주제에, C/S도 개판입니다. 이것 때문에 몇일을 허비했는지 모르겠고,
고객한테 이거해봐라 저거해봐라 하는 애플코리아 C/S가 쓰레기인 것 같습니다.
해보고 안된다고하면 저거해봐라, 이것도 해봤는데 안된다하면 그럼 이런가능성이 있으니 이거해봐라... ㅅㅂ
제가 고객이자 오너 입장에서 이런걸 왜 해줘야하나요??
이런거는 본인들이 TEST해봐야하는거 아닌가요?
삼성, 엘지쓰면서 이런경우 있을때마다 수리 또는 교체 받았었는데, 애플은 아닌것 같네요.
다음부터는 애플꺼 안쓸듯
나는 살아있다!!

쿠커솔져 2017-03-20 (월) 17:33 추천 33 반대 10
원래 as 별로인걸로 유명하지 않았나요?
대게 아이폰 사시는분들은 그런 불편함 감수하고 사시는걸로 아는데...
밑에사람억만… 2017-03-20 (월) 17:33 추천 4 반대 0
애플이 언제까지 애플이 아니겟죠...애플이전에 소니가 있었죠..소니스타일이라고..거만한...매니악한..그럼에도 충성고객들이 많았죠..항상 우리가 만들면 니들은 그냥 따라와...이걸로 재미보다가 결국 피봤죠..

애플도 특유의 거만함과 우리가 만들면 법이다..니들은 따라와..이런 마인드..언젠가는 피볼겁니다..
풔더봉봉 2017-03-20 (월) 21:51 추천 4 반대 0
아이폰은 감성이죠...a/s도 감성으로...극복해야...
네버님 2017-03-21 (화) 07:55
예전에 제가 쓰던 아이패드를 누나를 줬습니다. 그런데 누나가 아이폰 6s+로 갈아탄 후 아이패드는 쓸모 없다고 애들 유투브 볼때 쓰라고 다시 보내줬어요. 문제는 이 아이패드의 계정 암호를 누나가 기억하지 못한다는 겁니다. 어플을 깔 수 없어서 누나가 가르쳐준 몇몇 암호를 시도해봤으나  번번이 실패... 결국 잠겨버렸습니다. AS센터에 전화했더니 그 아이패드의 구매 영수증이 있어야 풀어준답니다. 내 돈으로 구매한 물건을 영수증을 찾지 못해서 쓸 수 없게 된거죠.
별 수 없이 라면용기 받침으로 쓰고 있습니다. 애들은 미맥스로 유투브 보고요.
     
       
리테른 2017-03-21 (화) 09:09
그래서 중고 아이패드나 폰구매시 영수증 출력물도 같이 받아 놔야하구요..

신품은 댈수있으면 공홈이나 영수증 뽑을수있는데서 사야하죠.. 엿같은.. 애플..

11년을 호갱질하다가.. 작년에 탈출함.. 앱스토어 지른것만 몇백인데..

엿같은 동부 AS 쌍것들때매..
     
       
aabccc 2017-03-21 (화) 09:57
네버님님/
같은 케이스인 것 같은데... 참고해 보세요. 라면 냄비 밑에서 빠져나올 수 있으면 좋겠네요. ^^;;
http://www.clien.net/cs2/bbs/board.php?bo_table=use&wr_id=993209&sca=&sfl=wr_subject&stx=%EC%95%A0%ED%94%8C
          
            
네버님 2017-03-21 (화) 11:13
감사합니다. 그런데 왜 AS센터에서 영수증 드립만 했는지 모르겠네요.
 모피어스 2017-03-21 (화) 08:20
애플... 원래 그렇게 쓰는 거쥬. 개불편... ㅠㅠ
한방안샘 2017-03-21 (화) 10:03
애플이 왜 그러냐 하면..
국내 직원들이 권한이 없습니다.

이전에 다른건으로 그쪽 담당자랑 통화해봤는데요. (업무적 상황)
자기네들도 크게 권한이 있는게 아니라서
초기 외관쪽 불량 클레임도 본사에 사진 보내서 확인후에 처리해야 된다고
걔들이랑 얘기하다가 속터지는줄 알았었습니다.
오지사응 2017-03-21 (화) 10:20
2009년 우리나라에서 나오기전에 3Gs구매해서 지금까지 잘 사용하고 있습니다.
휴대폰으로는 최신 안드로이드폰도 있지만 아이폰5쓰고 있고요.
3Gs는 주로 음악듣고 영상 넣어보고 차에서 조수역할정도로 사용합니다. 빠릿합니다.
구입후 8개월쯤 되서 소리,진동 스위치가 간간히 잘 않먹었었는데 잘 되게 하는 방법을 터득했었지만,  리퍼라는 개념을 처음 접할 때라 혹시나해서 계속쓰다가 1년 조금 안돼서 서비스센터 가보니 새걸로 그냥 바꿔줬습니다. 컥.!!
그때쯤, 이 선진 서비스를 악이용하는 사람들이 너무 많이 생겨 벌써 중국과 한국에서만큼은 앞으로 애플서비스의 개념을 달리 적용하겠다는 뉴스가 나왔었죠
근데 저는 운이 좋아선지 갈 일이 없었네요.  3Gs(햇수로 9년) , 5(햇수로5년?) 사용하고 있는데 스스로 전원을 꺼본 기억이,, 거의 없네요. 컴도 맥을 쓰고 있어서 저는 아이폰이 쓰기 편합니다. 잡스씨 죽고 좀 헤매고 있지만 os에 대한 신뢰도가 여전히 높은 것은 그냥,, 습관같은 걸지도,,
베르크 2017-03-21 (화) 10:23
이런글 올리시면 애플빠분들이 싫어하십니다....ㅎㅎ
REDnBLUE 2017-03-21 (화) 14:11
본인이 애플의 서비스가 맘에 안들어서 쓰기 싫다는데
앱등이 ㅄ들은 끝까지 지들이 좋으니까 커버칠라고 하는게 더 웃기다 ㅋㅋㅋ
니들은 쓰세요 불편한 사람은 안쓰니까요
Ariad 2017-03-21 (화) 22:19
아이폰 3년 썼는데 고장이 한번도 안남 ㅋ
아이폰5 2년, 6은 1년..
고객센터 걱정은 한적이 없는데.. 그래도 혹시 모르니 고민은 고민입니다
하라고 2017-03-22 (수) 09:57
지들이 직접 와서 해줄 수 있는게 없으니..

통화로도 해줄 수 있는 부분이 대부분 다 한계임...

원격지원? 허... 개 답답하고....

어쩔수없음..
치푸의삶 2017-03-22 (수) 12:21
아이폰 4..6.6S 쓰는 동안 한번도 고장 안나게 쓴 나는 뽑기왕인가?  애플 공식 센터가 못들어오는 이유를 아는 사람들은 압니다. 공식센터가 들어오니깐 그때까지 잘 써야죠..
caf2 2017-03-22 (수) 14:04
a/s 가 개판이여도...
줄까지 서서 사주는데...
뭐하러 a/s를 개선하겠나.
처음  1  2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16
12797  [회원게시판] 롯데리아 없어지고 버거랩으로 재탄생 (67) 스샷첨부 스텀프타운 10:57 10552 2
12796  [회원게시판] 나이가 30후반이 되니 (79) 다름아닌 10:37 9966 5
12795  [연예인] 섹시한 공승연 (추가) (24) 델핀 07:07 20889 9
12794  [연예인] 지하철에서 찍힌 여아돌들 (36) 레시탈 05:51 20658 1
12793  [영화게시판] '다크나이트', 7월 재개봉..'티저포스터 2종 공개' (30) 새벽거미 03:02 7790 25
12792  [사용기/후기] 우도 - 문어라면 ★★★★ (20) 스샷첨부 꿈의나라 02:39 8984 2
12791  [사용기/후기] 샤오미 미에어2 공기청정기 짧은 소감 및 초보 사용팁 (32) 이상한앨리스 02:38 7692 2
12790  [유머/엽기] 어느 초등학생의 중독에 대한 깨달음.jpg (77) 노랑노을 05-29 25128 37
12789  [연예인] 안젤리나 다닐로바의 화이트 시스루 (26) 블루복스 05-29 24038 18
12788  [연예인] 비키니 입고 매끈한 엉덩이 자랑하는 심으뜸 (35) 여기가어디메… 05-29 24051 16
12787  [사용기/후기] 인 앤 아웃 버거 (In-N-Out Burger) 후기 (47) CivilWar 05-29 10218 12
12786  [사용기/후기] 글리코 피롤레이트 복용 후기입니다. (29) 차차다3 05-29 10362 4
12785  [영화게시판] [ 스파이더맨 : 홈 커밍 ] 3차 예고 (한글자막) 국제 예고편 (32) 마이센 05-29 12342 33
12784  [회원게시판] 롯데리아 정말 아무도 안가시나요?? (297) Ryuzi 05-29 19084 10
12783  [연예인] 걸스데이 팀분위기가 보이는 사진한장 (59) 스샷첨부 수양추 05-29 28605 24
12782  [동물/식물] 자다 놀란 아기 고양이 달래는 엄마 고양이 (11) 아름다운흉기 05-29 9199 37
12781  [자동차] 올 뉴 말리부 2주 시승기(....) (59) 팬다루 05-29 9360 10
12780  [취미생활] MG 톨기스 II (클럽G 한정판) (7) 스샷첨부 CASSO 05-29 6620 3
12779  [동물/식물] 깅시스터 3 (6) 스샷첨부 터져라로또크… 05-29 5512 1
12778  [유머/엽기] 메이플스토리 클라스 (46) 아아나하사 05-29 22720 7
12777  [유머/엽기] 러시아녀 팩트폭행하는 알베르토 (34) 스샷첨부 수양추 05-29 32067 14
12776  [유익한정보] 시력 0.3에서 1.5로 바꾸는 기적적인 시력 향상법. (42) 이니그마 05-29 12817 24
12775  [유익한정보] [펌] 남자라면 봐야할 추천 만화책 100편 (59) 이니그마 05-29 8414 11
12774  [연예인] 전소미 플랭크.gif (27) 이니그마 05-29 20119 5
12773  [연예인] 겨드랑이 보여달래자 보여주는 예인 (18) 피노코쿠 05-29 21888 4
12772  [유머/엽기] 오늘만 사는 부동산 전문가.jpg (35) 이니그마 05-29 30101 11
12771  [연예인] 자연산이라는 수지.jpg (17) 이니그마 05-29 25630 8
12770  [연예인] exid 정화의 노출 (18) 무환형님 05-29 27634 7
12769  [사진갤러리] 백구의 출산.. (82) 스샷첨부 너거기잘있니 05-28 11354 43
12768  [영화게시판] [ 발레리안 : 천 개 행성의 도시 ] 3차 예고편 (한글자막) (31) 마이센 05-28 10005 27
12767  [유머/엽기] 교보문고 운영지침 (38) sokildoa 05-28 24181 47
12766  [연예인] 구구단 미미 엉덩이 보고갑시다 (74) 스샷첨부 난커여워 05-28 27775 29
12765  [취미생활] 오랜만에 제대로 만든 공기청정기.... (47) 스샷첨부 쿠란 05-28 12552 18
12764  [연예인] 성소 엉밑살 (21) 무환형님 05-28 26473 23
12763  [애니게시판] 전에 어느분이 요청하셨던 애니음악 모음관련인데.... (13) 진흑묘 05-28 3343 10
12762  [게임게시판] 넥슨 신작 온라인게임 아스텔리아 인게임스샷&영상 (57) 빠깝가이 05-28 7187 2
12761  [게임게시판] 여캐가 이쁜 pc게임은 없나요? (54) 혜리포터 05-28 8875 1
12760  [연예인] 장안의 화제 디엘 파격 의상 쩍벌갑! (49) 미스터크랙 05-28 32157 6
12759  [유머/엽기] 스카이림 새마을 운동.jpg (34) Prentice 05-28 31923 4
12758  [연예인] 하정우왈 효성이 솰아있네 (12) C부랄 05-28 27195 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