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회원게시판]

아들이 내일 논산 가는데 준비물?-

글쓴이 : 에븐바위 날짜 : 2017-03-20 (월) 00:29 조회 : 12603
 막상 자식이 군에 간다고 하니  맘이 찡하네요~

내일 논산 입소 인데 뭘 해야 될지 ~

전 88년 논산 군번 이라 ~~~( 선배님들 후배님들 ~죄송해요~요즘은 잘 몰라서요~)

1. 준비물 (안 뺏기는것 ) 뭐가 있나요~?(로숀은 갖고 가도 되나요~?

2. 훈련은 5주 ?

3. 첫 면회 및  휴가는 언제 정도~?

    마눌님  걱정이 하늘이네요~ 

조언 좀 부탁 드립니다 ~(꾸벅  꾸벅 ~^^&)








볕뉘e 2017-03-20 (월) 00:32
시계 요즘도 쥐샥이나 싼거 카시오꺼로해서 방수되는 전자시계 사주시고 ~ 그러면 됩니다 ^^ 로션은 자대 갔을때 보내주시면 되구요! 5주차이고 특기 있어서 자대 전에 3주~ +@로 더합니다. 5주차쯤 면회하니까 그때 가서 맛난거 사주세요 . 저는 집밥이 너무 그리웠었지요
큐브보이 2017-03-20 (월) 00:33
그냥 맨몸으로 가는 것이 최고에요~~~
더글라스 2017-03-20 (월) 00:42
09군번이고요. 애 전투화 깔창 사주세요. 저는 논산이 아니라 이제는 없어진 306보충대로 혼자 가서 잘 모르긴한데 논산 안이나 밖에서 군용품 팔겁니다. 시계는 다른 분들이 조언 해주셨지만 없으면 거기서 군용으로 방수되는거 싼거 사주심 되고, 깔창은 아들 발사이즈에 맞는걸로 일단 사주시면 되요. 저도 이제 어언 예비군 6년차라 요즘 시스템은 잘 모르겠지만 하여튼 자대 가기 전까지 전투화에 깔창 안주고 px이용도 나중에나 할 수 있죠. 뭐 훈련받기 전에 깔창 사놓고 그거 군화에 넣어두면 못해도 일병 초까지는 요긴하게 씁니다.
깔창은 들킬 일도 없고 보급해서 뺏어가도 그렇게 안 비싸니 손해볼 것 없는 요긴한 아이템입니다.
더글라스 2017-03-20 (월) 00:44
그리고 아들한테 전투복 같은 피복류 오면 나 살빠질거니까 혹은 살찔거니까 넉넉히나 슬림하게 고려해서 보급 받는다? 다 필요없음요. 예비군가면 원래 체중으로 돌아옵니다. 그냥 지금 몸에 맞는 사이즈로 보급 받으라고 하세요. 살 엄칭 찌거나 빠져도 전역한 선임들이 두고간 전투복 물려받아서 그거 입고 자대생활 무리 없습니다. 휴가 때나 자기가 받은거 잘 보관해서 입음 그만이고요.
저도 예비군 받을 때 고생해서 결국 사제로 사버림ㅠㅠ
RACRA 2017-03-20 (월) 00:45
16년도 전역자 입니다. 부대마다 조금씩 다를 수도 있겠지만 웬만한거 지급되기 때문에 괜찮을 거고 저같은 경우는 위장크림이 없었는데 좋지않은 성분으로 구성된 것들을 바르다보니 피부가.... 로션이나 썬크림은 집으로 옷보내면서 같이 반송되거나 임시수거될것같네요. 시계같은 경우는 싼걸로 전자시계로 구매하세요(개인적으로 라이트(야광)기능 있는 것들중에 불빛이 숫자에 들어오는 걸로 구매하세요. 숫자말고 배경(?)에 불들오는건 불침번 일어날때 눈도 잘 안떠지는데 잘 보이지 않아서 짜증나더라고여)

훈련은 아마 5주 일꺼에요. 어차피 훈련 끝나갈때 쯤 집으로 우편물 하나가 날라올겁니다. 수료식 참가와 관련해서(부대주소랑 위치, 블랙박스가려야 한다 등)오면 읽어 보시고 찾아 가시면 되요.

휴가는 아드님 하시는거에 따라 달라질 수 있네요. 최고로 잘하셔서 1등(?)하면 포상휴가 나올꺼에요. 보통이라고 한다면 3박4일 이 될거에요.(저는 자대배치 후 100일 뒤에 나갔는데 요즘은 선택해서 나간다지만 거의 이정도에 나가지 않을까 싶네요). 결정할수 있다면 가능한 참았다 나갔다 나가기를 추천합니다. 신병휴가 다녀오면 진짜 시간이 안가게 느껴졌어요(자대배치후에는 배우느라 바빠서 힘들틈도 없는데 갔다오면.....)
무한탐욕 2017-03-20 (월) 00:46
1. 싸구려 전자시계(라고 했지만 군대선임에게 물려받은 카시오 시계추천...약빨 오래감..야광, 알람기능)
2. 안경사용자면 여분안경(테는 플라스틱 탄성 있어서 잘 안부러지고 가벼운 것)
2. 칙칙한 수건 1장(베개피용)
3. 작은 로션
4. 상처연고약
5. 귀후비개
6. 깔창(군화에 넣어 신으라고 하세요. 가끔 징박은 군화 내부에 징이 튀어나와 있음)
Meshr 2017-03-20 (월) 00:48
그리고보니 저 입대한지 20년이 지났네요.
금진해수욕장 지금은 어떤지 궁금하네요.
짐스럽지 않은 간단한거 몇가지 가져가면 되지 않을까요?
하늘보글 2017-03-20 (월) 00:56
06논산 입대했었는데 핸드크림, 깔창, 유성매직 아주 유용하게 사용했습니다.
아 그리고 젤 중요한거 논산 입구나 근처에서 절대!! 절대!!! 밥먹지 마세요 제 인생 최악의 음식을 가장한 쓰레기를 거기서 먹었습니다. 차라리 도시락 싸가시던가 아주~~ 멀리서 먹고 오세요. 사회에서 마지막의 먹은 그!!!! 밥 때문에 군대 밥이 맛있게 느껴지는 나름의 긍정적(!?) 효과가 있긴 했었습니다.
반다크 2017-03-20 (월) 00:58
볼펜같은 찌를수 있는거 다 뺐깁니다
그냥 시계,연고,반창고 정도인데 시계 빼고 다 달라고하면 줍니다..
깔창은 각개할때 팔뚝에 붙여놓으면 포복할때 개꿀. 괜히 다치면 손해니까요
스킨로션같은건 피부가 예민해서 발라야한다, 아토피 있다,연고다  이러면 거의 통과합니다
뽈따 2017-03-20 (월) 01:15
PRI때 무릎 팔꿈치 보호대 유용하고 행군때 파스붙히고 발목보호대 끼면 물집 안잡혀요
덩기덕쿵우 2017-03-20 (월) 01:17
그냥 빈몸으로 가도 다 줍니다
랄알말알랄 2017-03-20 (월) 01:18
안녕하세요 13군번 26김좌진 연대 조교 출신 답변 드리겠습니다.
1.준비물은 전자시계 외 따로 필요한 건 없습니다 . 로션은 연대마다 조금씩 다르지만 저희 연대는 폼클렌징 로션등
다 사용 가능했습니다. 선크림은 그때 당시에는 사용 할 수 없었구요. 깔창 또한 구비하셔도 상관 없습니다. 따로 안뺏습니다. 개인적으로는 후시딘 같은 연고는 따로 하나 챙기는 것도 괜찮을거 같습니다.
알약종류는 지병(고혈압 등)이 아닌이상, 타이레놀 이런건 다 그때는 회수 했었습니다.
2.훈련은 5주가 맞긴한데 정확히 35일 지나서 수료식을 하는건 아니구요. 입대 기준으로 40일정도 지내고 자대 배정 받습니다. 왜냐하면 입대날 한 주에는 따로 훈련을 하지 않아서 1주차로 들어가지 않습니다.(입소대 3박4일 4일째 연대로 넘어옵니다. 입소한 주에는 정신교육 위주로 합니다)
3.면회는 정확히 입소한 날 기준 6주차 되는 수요일에 합니다. 금요일에 자대로 가는 기차나 버스타고 갑니다.
휴가는 기본 신병위로 3박4일 1차 9박10일 2차 8박9일 3차 8박9일이 기본이며 포상제외입니다.
승품 2017-03-20 (월) 01:31
저저번주 훈련소 나왔습니다
필요한건
전자시계 정도면될거같구요
로션 , 썬크림 , 깔창 , 휴지 , 면봉 이런것들 다 들고가도 괜찮았습니다..
GTA6 2017-03-20 (월) 01:47
3만원짜리 카시오 전자시계만 챙겨주세요. 깔창이니 로션이니 뺏기진 않으니 챙겨주셔도 됩니다만 굳이 필요없어요. 근데 시계는 정말 요긴하게 잘 사용했습니다. 아들 응원해주시고 훈련끝나고 면회한번만 가주시면 충분할 겁니다~
양파군 2017-03-20 (월) 02:25
시계는 비싼거로 말고요 기스나도 괜찮으거로요ㅎ 아직 날씨가 차고 건조해서 피부가 많이 틀껍니다..
보습해주는 스킨로션 크림 같은거 챙겨주세요~ 편지 안쓰는 사람도 가면 외로워서 많이들 쓰게 되더군요ㅎ 필기구랑 편지지 편지봉투같은거 있으면 좋습니다ㅎ 가장 요긴한게 시계네요ㅎ 발에 까는 깔창은 있으면 좋고요^^ 뺏긴다는 사람도 있고 아니라는 사람도 있지만 정확히 말씀드리자면 아드님 가시게될 훈련소 중대장 소대장 재량이라 중대 분위기 따라 다릅니다^^ 일단은 챙겨주세요~
어벨렐레 2017-03-20 (월) 02:40
많이 변했구나. 사제 화장품이라니.
575741 2017-03-20 (월) 03:19
14군번입니다.작은사이즈 샴푸, 폼클, 화장품, 시계만 가져갔네요.요즘 화장품 안 뺏겨요.
04aO193 2017-03-20 (월) 03:48
진짜 많이 변했네요..전 마데카솔, 로션 심지어 손톱깎기도 압수당한 다음 못돌려받았는데...10여년이 다됐네..
추원파 2017-03-20 (월) 04:16
전자시계외엔 당일 집으로 다 돌려보냅니다
쿡쿠23 2017-03-20 (월) 04:34
시계랑 손톱깍이는 필수!
jonny 2017-03-20 (월) 04:45
반갑네요.... 저도 88 논산군번이네요.... ㅎㅎ
저희때에는 인터넷도 없어서 선배들한테 물어물어 군대 입대했던 기억이....
아들이 벌써 군에 입대한다니.... 부럽네요.... 제아들은 이제 중3입니다....ㅎㅎ
     
       
와니와니 2017-03-20 (월) 21:39
88군번이 많으시네요~ 저도 88군번예요.. 쌍팔년도~~ 하하
전 의정부지만.. 같은 때 입대하신분이 있다는게 무척 반갑게 느껴집니다.
제 아들놈은 이제 고2... 제가 먼저 군대 보내보지요~
달과600냥 2017-03-20 (월) 06:28
걍 맨몸 하나로 입소 끝입니다. 괜한 별 걱정이십니다. 부모된 도리로 자식 군대가는거 그냥 지켜봐 주세요. 자식 품안에 자식이지 떠나면 끝입니다.
     
       
hoya315 2017-03-22 (수) 01:46
그래도 맨몸뚱아리로 보낼수는... 말이라도 좋게 해주면 좋았을것을 ㅉㅉ

논산 훈련소 입구에 보면 팔지요.. 몇시간 일찍 가서 웬만하면 거기서 해결하시는게

저도 거기서 해결했습니다. 시계와 반창고 , 마데카솔?후시딘? 파스, 깔창 이런거?

그 이위엔... 별로
악플러는꺼져… 2017-03-20 (월) 06:55
밤에 불 환하게 켜지는 시계 / 로션하나 / 돈 약간 이렇게 들고 드간듯
고용불안 2017-03-20 (월) 08:17
스스로 준비하게 나두시죠... 20살이 어린애도 아니고
AMOLANG 2017-03-20 (월) 09:01
저도 갔다온지 꽤 됐는데 시계랑 돈 조금 들고 갔었네요.
시계는 꽤 괜찮은거였는데 각개전투하다 잃어버린 ㅠㅠ
2주차때였나 피부가 막 트고 그래서 로션은 집에 필요하다고 얘기해서 받아서 썼었던거 같네요.
하얀방석 2017-03-20 (월) 09:11
어린애도 아닌데 혼자 알아보고 준비할 수 있게 하는게 나을듯 싶네요.
슈이치 2017-03-20 (월) 09:27
그냥 맨몸으로 가시고, 훈련 잘받길 기도하심됩니다
무적곰팅 2017-03-20 (월) 09:30
밴드랑 립밤 요거 두개는 필수인듯.
애채 2017-03-20 (월) 09:36
전 시계하나만 들고 드갔었네요 ㅎㅎ..
아무게요 2017-03-20 (월) 09:38
시계, 하고 뒤꿈치에 붙일수 잇는 왕데일밴드
새 전투화 신으면 뒤꿈치 다 까짐
냐냐냠냐냠 2017-03-20 (월) 09:43
대부분 추천해주신 시계 한마디 더 보태면 전자시계 기능은 그닥 고장날일 없으니 상관없는데 줄은 엄청 중요해요

제가 부대앞에 싸구려 만원짜리 돌핀시계 사갔었는데 땀에 쩔어서 그런가 마지막주에 줄이 끊어져서 못썻더랬죠

줄이 아주 튼튼한 싸구려 저자시계 하나 사주시고 또 개인적으로 제일 중요하다 생각하는게

입소전 좋은기억 남기시려면 밥은 왠만하면 부대근처에서 먹지 마세요.

가격은 비싼데 맛은 최악입니다. 저는 잘 모르고 그 근처에서 먹었다가 기분 잡치고 들어갔었어요

버섯전골마을처럼 주변이 죄다 버섯전골을 파는데 진심 쓰레깁니다;

아는 단골 맛집같은대서 먹거나 차리라 집밥 맛나게 먹고가시는게 나을거에요
     
       
hoya315 2017-03-22 (수) 01:47
저도 거기서 먹었는데 맛이고 가격이고 떠나서

논산훈련소 앞이라서 입맛이 뚝 떨어지던데요.. 저랑은 다르군요 ㅋㅋㅋㅋ
prdtts 2017-03-20 (월) 09:44
검은 유성펜 두개정도 사가세요. 들어가서 팬티에 이름 적어야되는데 팬 하나로 분대 하나가 돌려쓰는거 귀찮아요
닭순이 2017-03-20 (월) 09:57
어차피 뭘 가져가도 도로 집으로 다시 옵니당

그냥 훈련소앞에서 파는 싸구려 작은 전자시계 하나 사주세요
Custodie 2017-03-20 (월) 10:03
댓글 읽어보니 그나마 최신이 10군번인 저네요 ㄷㄷ...
(신종플루로 인해 입소행사 취소되고 주차장에서 바이바이했던 슬픈기억이...)
저같은 경우에는 위병소 앞에서 파는 싸구려시계(돌핀)하나 사서 전역때까지 썼었구요
로션같은 경우에는 유리로된것을 제외하고 플라스틱통에 들어있는것은 안뺏기고 사용할 수 있습니다.
다른 물품은 옷가지 보낼때 모두 소포에 동봉하라고 하니까 뺏긴다고 봐야하구요...
특히나 행군용 깔창 물집방지패드 이런거 절대로 사지마세요 뺏길뿐만아니라 안뺏기고 행군시 사용한다해도
동기들보니까 지폐만한 물집이 박히더라구요...
그리고 네임펜중에 굵은거랑 가는거 둘다 앞뒤로 되어있는게 있습니다. 그거 좋아요 두개정도 들고가면

가장중요한건... 그냥 김밥천국 김밥을 싸가시는걸 추천합니다...
그 앞에서 사드시려하지마세요 정말로..... 입대할때의 입맛이라 맛없었겠지 하고 전역하고 자전거로 전국일주하다가
똑같은 집에서 먹은결과 그냥 최악이었습니다...
     
       
Custodie 2017-03-20 (월) 10:06
아 그리고 요즘은 훈련소 기간이 몇주인지 모르겠는데 저같은경우에는 자대배치받고 이등병 단 다음에 면회 외박을 한번 했었습니다. 첫 휴가는 일병올라가기전에 100일휴가 개념으로 나갔었구요
울트라고구마 2017-03-20 (월) 10:06
시계는 비싼 거 말고, 부대 앞이나 길거리에 파는 저렴한 전자시계 채워주세요.

훈련병때 좋은 시계도 필요없고, 기스도 많이 날꺼고, 흙밭에 굴러야 하니 몇 달 쓰고 버릴만한 걸로 사주시면 됩니다.

저는 군대를 늦게 가는 바람에 친구들이 다들 전역하여 제 입소장에 와줬는데,

그 때 의정부 앞에 팔던 1.5만원 짜리 사줬습니다. 일병때까지 잘쓰고 딱 멈춰서, 부대 PX에 파는 지샥(6.6만으로 기억함) 으로 바꾸고, 전역해서도 잘 썼습니다.

그 외에 필요한 건.. 부대 내에 다 있으니 너무 심려치 마셔요.
대조영 2017-03-20 (월) 10:25
혹시 안경 사용하면 안경고리 넉넉히...물티슈
라칸 2017-03-20 (월) 10:29
시계랑 스킨, 로션 썬크림 깔창정도가 있으면 좋더군요.
이토러브 2017-03-20 (월) 10:35
그냥 전자시계 하나면 됩니다.
요즘은 로션도 되는지는 모르겠네요.
38광땡 2017-03-20 (월) 10:44
밤에 볼 수 있도록 불들어오는 시계, 제논(미니 라이트), 깔창 < 요것 들은 안 뺏김.
정서 상 필요한 것 : 가족 사진, 친구들 연락처 목록
로션, 썬크림 뺏겨서 어차피 집으로 되돌아 옵니다. 돈도 뺐겼다가 자대배치 되면 주고...
치간 칫솔이나 치실 써야 한다면 같이 들려보네고요.
악몽의지배자 2017-03-20 (월) 10:49
전 그냥 맨몸으로 갔었는데..음..
임프01 2017-03-20 (월) 10:53
살짝 상처가 났을 때 쓸 연고하고, 반찬고 세트(대형)도 괜찮아요. 원래 약은 안되는데. 훈련소에서 조교들이 뺏지 않더군요.
마프사랑 2017-03-20 (월) 10:56
글쎼요. 개인적으로 사탕 같은거 몰래 숨겨서 가는거 추천하네요. 당시 당이 너무 땡겨서 ;
또 훈련을 받는거다 보니 밤에 코골이 엄청 심한사람 많아서 이어플러그도 있으면 좋을듯 싶네요.
스킨로션이나 핸드크림(아직 날씨가 추워서 손이 틀듯싶어서요)도 있으면 좋아요. 화장품 뺏는 부대도 있고 아닌 부대도 있다는데 저는 안뺏어서 잘썼습니다ㅎ
까막쿤 2017-03-20 (월) 11:02
날이 아직까진 추워서 바람맞으며 행군하면 살도 다 틀 것이니 스킨로션은 필수구요 요즘엔 썬크림가져가도 괜찮습니다. 행군같은경우 처음하면 거진 물집이 잡히는경우가 많아서 아마 의무대에서 주는 벤드로는 부족할겁니다. 연고는 굳이 안챙기셔도 되는데 반창고는 가져가시는게 좋아용. 정리하자면 튼튼하고 싼 시계/스킨,로션,썬크림/반창고<ㅡ 이정도만 챙기시면 크게 무리없을거에요~
Elastr 2017-03-20 (월) 11:03
전 로션 하나랑 귀팔때 쓸 면봉 한뭉치, 발톱깎이 가져갔네요. 발톱깎이는 빌려주면 절대 돌아오지 않는다고 전해주세요
루다크리스 2017-03-20 (월) 11:12
시계 좋은걸로 하나 사드리시구요
몸건강히 잘다녀오라는 말 한마디면 충분할거같습니다
엥버리다우 2017-03-20 (월) 11:35
진짜 아무것도 필요없는거 같아요.
훈련소에 뭐 가져가봤자 다 돌려보내요.
저는 정말 몸만 갔다가 전역할 때, 아무것도 안들고 나왔거든요 ㅋㅋㅋㅋ
스킨/로션 정도만 챙겨보세여 ㅋㅋㅋ
데이비드발컨 2017-03-20 (월) 12:06
돈모아서 간식사먹게10만원정도? 로숀은 상관없는데  썬크림같은거...안되는거로알구있구요
저도 잘몰랐는데 진짜사나이보면서 안되는것들 나오니까 참고만하세여...
재덕이형 2017-03-20 (월) 13:38
시계랑 로션(플라스틱병)
ipoo 2017-03-20 (월) 21:41
사람들이 제일 중요한걸 말 안해주네요. 제일 먼저 필요한건 '바느질 실력' 입니다. 30분정도만 연습하고 가도 난생처음 바늘을 잡아보는 대다수의 훈련병보다 여유있게 바느질을 끝내기 때문에 초장부터 조교 눈밖에 나는걸 피할 수 있음
다크폰치레아 2017-03-21 (화) 12:39
시계 로션 핸드크림 후시딘 반창고
쉽게 생각해서 막노동 뛰러 간다고 생각하면 됩니다..
쓰빠르따 2017-03-21 (화) 19:54
전 딴거 안챙기고 1개만 챙겨감, 시계, 볼펜은 어차피 거기가면 보급으로받고 로션은 종교행사가서 받으면됨
자이바드 2017-03-22 (수) 00:50
팁들 많이 써주시네요 감사합니다
처음  1  2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19
 [LG 특호!! 법인]!!!리더는 다릅니다. [[개통+입금+현금 특등급+ 65만!!!만족 특… 파워통신 11-18
14875  [연예인] 의상땜에 신경쓰이는 나연이 (21) 무환형님 05:36 14030 2
14874  [연예인] 타이트한 우주소녀 성소 (42) 반쪽화살 11-17 21599 31
14873  [회원게시판] 강인 룸싸롱 이었네요 ㅋㅋㅋㅋ 추가 기사 뜸 (80) 설경구1 11-17 21634 7
14872  [회원게시판] 36살 독거 장년 주저리 (111) 채식혁명 11-17 17797 106
14871  [연예인] 집중하게 되는 수지 (53) 델핀 11-17 26040 36
14870  [감동] 이국종 교수님 현재 건강상태 .jpg (88) 시티은행 11-17 29363 97
14869  [동물] 화마에서 동생을 지킨 개 (42) 스샷첨부 욱나미 11-17 20234 62
14868  [회원게시판] 누나가 새차를 뽑았는데 (168) oyoo 11-17 24984 18
14867  [기타] 보배드림에서 추천수 3,000개 돌파한 게시물.jpg (86) 10X10 11-17 33279 116
14866  [동물] 브라질 해변에 좌초된 혹등고래.jpg (66) wiseguy 11-17 26043 53
14865  [회원게시판] 큰일났네요.. 여자친구 임신했습니다. (255) 시발마라 11-16 33657 50
14864  [회원게시판] 이번 지진에 문자가 빨리온 이유 (97) 맹수짱 11-16 23957 28
14863  [기타] JSA 경비대대장 클라스 (98) 무플방지위원… 11-16 35439 68
14862  [기타] 배우 조덕제씨 근황 (127) 사니다 11-16 34302 72
14861  [동물] 반려견의 마지막을 함께 하는 주인.gif (92) Leego 11-16 22634 67
14860  [회원게시판] 비상걸린 예비군들.jpg (54) 스샷첨부 빈폴 11-16 36506 18
14859  [유머] 수능 출제위원들 현재 상황 (75) 스샷첨부 니나니묘소 11-16 34459 51
14858  [회원게시판] 안녕하세요. 원전에서 일하는 한수원 직원입니다. (191) 눈누난나나나 11-16 25483 116
14857  [감동] 1,800짜리 호텔 (95) 스샷첨부 생나기헌 11-16 42049 79
14856  [회원게시판] 포항 필로티식 건물 상황 (181) 잇힝e 11-16 25375 26
14855  [회원게시판] 현재까지 인터넷 올라온 포항 상황 (69) 맹수짱 11-16 21987 24
14854  [회원게시판] 와씨이게뭔일이래2탄입니다.. (81) 스샷첨부 barkilee 11-15 23930 45
14853  [연예인] 혜린 앨범과 현실 차이 (57) 허모니 11-15 32518 28
14852  [유머] [펌] 여자랑 자는 방법 알려준다 (100) 사니다 11-15 42605 53
14851  [자동차] 현대차 불매의 필요성 (147) 주유소장 11-15 19473 55
14850  [회원게시판] 독거노총각의 저녁식사 (72) 스샷첨부 Bavoo 11-15 21425 13
14849  [회원게시판] 베트남에서 일하는 외국인 노동자 입니다. (167) lseugaa 11-15 20624 40
14848  [자동차] 차량인증해보아요 (55) 스샷첨부 권채아찌 11-15 11440 9
14847  [감동] 투머치토커의 애국심 .jpg (65) 천마신공 11-15 27486 27
14846  [회원게시판] 주둥이에 똥을 쳐박아도 모자를년.... 진짜 미친X이네요... (116) 꿀라인 11-15 20741 38
14845  [기타] 해외 한국 대사관 서비스 수준 (135) 사니다 11-15 29656 65
14844  [회원게시판] 커헉... 오늘 한100만원정도 썼습니다...ㅡㅡ; (58) 캔커피 11-15 21729 53
14843  [엽기] 감히 택배기사 주제에 구르마를 끌다니 미친놈? (236) 스샷첨부 검은타래 11-15 33001 44
14842  [자동차] 살카님께 YF소나타 LPG 솔직한 구매후기 (제주도 거주중) (53) 해남이땅끝 11-15 13334 24
14841  [연예인] 사나 앉으니 치마 좀 짧은듯!! (46) 반쪽화살 11-15 35717 28
14840  [회원게시판] 27살 계약만료로 퇴사합니다. (143) 그라피아스 11-14 24769 164
14839  [회원게시판] 와씨....이게뭔일이래 (110) barkilee 11-14 22598 39
14838  [컴퓨터] 6년만에 컴퓨터를 바꾸네요 ㅎㅎ.. (93) 스샷첨부 Aureale0 11-14 17685 27
14837  [유머] 귀귀.울산계모 (30) 스샷첨부 행복하세욤 11-14 33472 63
14836  [회원게시판] 퇴근해보니 처제가 (91) 왜애를때려 11-14 34386 35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