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회원게시판]

이토렌트를 자주하던 공무원이 된 전 남자친구에게

글쓴이 : 녹스림 날짜 : 2017-01-13 (금) 21:02 조회 : 48654
5년을 사귀었습니다.

그 중 2년은 동거를 하면서 먹여주고 재워주었구요.

어느날 갑자기 회사를 다니던 남자친구가 회사일이 힘들더랩니다. 공무원 공부하고 싶답니다. 그래서 제가 내가 다 지원해줄테니 하고싶은 공부 하라고 했습니다. 그리고 첫 번째 시험이 떨어졌을 때에도 ‘다음번에 붙으면 돼’ 하고 위로해주었고 두 번째 시험 치고 붙었네요.

공무원 시험만 치면 내 월급은 다 너의 것이고, 너랑 결혼해서 앞으로 행복하게 해줄거라던 남자친구. 그리고 제가 원래 하고 싶었던 공부가 있었는데 자기가 붙으면 그 다음에는 저를 공부시켜주겠다고 했었습니다.

같이 살면서 데이트 비용 전부 제가 내고 공무원 면접 보러가는 날 ktx 비용까지 끊어 줬었네요. 사귀면서 자기 누나 결혼식까지 가서 어머니 짐이며 들어드리고 따라다니며 축의금 받는 입구에 서서 같이 손님맞이 하고 그랬었는데...

자기 공무원 발령나서 제 자취방을 정리하고 같이 올라가서 사려는데 계속 오라고 하는 말을 미루더군요. 부모님집에 있으랍니다. 제가 어려서부터 아버지에게 맞고 자란 것을 아는 남자친구였는데 자기 자리 잡아야하고 일 바쁘니 계속 참으라고 하더군요.

그러다가 별안간 아버지와 또 한바탕 하게 되었고 저는 남자친구와 함께 마트에서 데려왔던 토끼를 케이지에 넣어 무턱대고 집을 나왔습니다. 길거리에 나와서 남자친구에게 전화하니 그제서야 올라오라고 하더군요.

공무원은 원룸이 제공되더군요. 월세도 안내고 전기세도 안내고... 올라가서는 또 밥해주고 청소해주고 빨래해주고 했습니다. 그리고 제가 원하던 공부를 시작하려고 했죠.

그런데 그때부터 토끼에 대해 저에게 불만을 드러내더군요. 자기 내일 일찍 일어나서 출근해야하는데 토끼가 건초 먹는 소리가 시끄럽다고 잠자기 전에 건초 주었냐고 눈치 주고...

저한테 쓴 돈을 꼬라박았다고 이야기 하면서 눈물 많이 흘렀습니다. 그래서 눈치보다가 그냥 나도 일할게. 하고 울면서 서울에 취직을 다시 했습니다. 그런데 그때도 그러더군요. ‘너가 간거라고. 내가 눈치준거 아니라고’ 그런 식으로 말을 하더군요.

결국 흐지부지 헤어진 지 반년정도 되었는데 이후 카톡을 보니 버젓이 커플사진을 올려두었더라구요. 그 순간 머리가 멍.. 했습니다.

오로지 죽고싶다는 생각뿐이었죠. 아무리 그래도 그렇게 어떻게 저렇게 버젓이 커플사진을 올려둘 수 있는 것인지...하트를 그려놓고 난리가 났더군요


OO 아. 너희 부모님이 너 공무원 붙었을 때 나한테 고맙다고 전화했던거 기억나니.

그때 부모님께서 그러셨지. 너 나 말고 다른 여자 만나면 내 아들 아니라고 할거라고 하셨던거. 근데 너희 어머니 말 쏙 바뀌셨더라. 너가 다른 여자 생각하면 그런거겠지. 라고.

내가 하고싶은 공부 너 절대 안된다고 나한테 공무원 시험이나 보라고 했지. 그때 정말 서운했었다. 내가 서운하고 너무 화가 나 뺨을 때렸을 때도 너는 ‘에이씨’ 하면서 내 뺨을 바로 때리고 나는 엎어져서 쓰러졌었지. 기억나니?

부모님께 나랑 동거한거 이야기 해라고 따지니까 너 했던 말이 ‘그러면 우리 엄마가 얼마나 속상하시겠냐’ 이랬지. 내가 정말 너 만나고 반쯤 돌아버렸었다.

어떻게 공무원 시험 붙었다고 사람이 그렇게 변할 수 있는 거니...?

너가 할 말은 오직 하나겠지. 헤어지고 너도 딴남자 만나지 않았냐고. 그래 내가 너한테서 이제는 벗어나고싶어서 다른 남자도 만나보았다. 하지만 잠깐이었고 내 곁에는 지금 돈도, 내 청춘도, 다 날라가버렸다. 그때 잠깐 만난 이후로 나는 반년 이상 혼자 폐인처럼 살았었어.

너를 너무너무 좋아했었고 사랑했었어.

하지만 이제 다 끝난 거겠지

내가 메일 보낸 것처럼 내 계좌에 700만원 입금해놔.

그걸로 끝내자.

안녕.

slzmsl 2017-02-06 (월) 17:00
저런 인성의 사람이 공무원이 된다면 무고한 국민들이 피해를 볼수 있습니다.
공무원이기 때문에 국가에 민원을 넣어주세요
     
       
케찰코아틀 2017-02-11 (토) 09:26
와... 무슨 마인드로 이런 글을 쓴 건진 모르겠는데 니가 세상을 보는 수준이 어떤지는 알겠다
남친 공시 뒷바라지 해줬는데 합격하더니 날 차고 다른 여자 만났어요 라고 민원 넣으면 해결이 됨?
          
            
slzmsl 2017-02-11 (토) 10:55
무슨 마인드라뇨?
인과라는게 있죠.
          
            
마갬 2017-03-17 (금) 19:26
말도 못하니? 눈치 없는 새끼.
          
            
Renerd 2017-03-21 (화) 18:03
똑같은일 겪으시길 바랄께요.
진심입니다. ^^
지천사 2017-02-06 (월) 22:21
글쓴님 오히려 저런 인간 안 만난 것이 다행입니다
그래도 돈은 꼭 받아내세요
美夜 2017-02-07 (화) 18:30
700으로 되겠습니까?
못해도 2000은 받으셔야 할 듯 합니다.
공무원은 소문 안 좋으면 일하기 힘들어요.
돈 안주면 소송 해서 소문을 내세요~
은숙은이 2017-02-07 (화) 22:49
좋은 남자 꼭 만날꺼예요^^
화이팅 하세요 얍얍얍~
왕자의게이 2017-02-09 (목) 02:19
그런데 이건 꽤 봤던 글인데.. 본인 글인가요? 펌이 없네. 글이 사실이라면 뭐 내가할말 위에 다 써져있긴한데
유토끼 2017-02-09 (목) 11:49
좋은여자분이시니 더좋은남자만나실거예요!!화이팅!!
kivalan 2017-02-09 (목) 12:53
마땅히 가야할 사람이 떠난것에 감사할 정도네요.
인생 구제 받으신거임.
견우야 2017-02-09 (목) 17:20
힘내세요!!!!!!!!!!!!
keb1q 2017-02-09 (목) 20:50
동거하고 혼인의 약속은 없지만 혼인의 가능성을 상대방에게 심어주고 했다면 사실혼관계나 혼인빙자간음이나 이런 거로 안 되나요? 남자가 봐도 이런 내용들은 빡치던데...
해송충이 2017-02-10 (금) 21:56
그냥 소설로 보입니다. 3급이상의 고위공무원들에게만 관사가 지급되요. 그것도 관리비는 따로입니다. 3급이거나 3급대우를 해주는 공무원중에 시험쳐서 되는 공무원은 거의 판사밖입니다. 회사다니다가 판사가 됬다는데...판사가 될 정도의 사법고시점수면 처음부터 판사하지 왜 변호사하다가 판사하는겁니까?
     
       
박달나무몽둥… 2017-02-11 (토) 07:55
소설로는 안보이는데 관사는 국가직 9급에게도 나옵니다!공과금은 내야지만
          
            
decury 2017-02-11 (토) 16:45
9급도 지방에서 올라오는 분들 우선으로 지급되는 걸 아는데 3급이상 공무원만 지급한다는 말을 뭐지?
     
       
마갬 2017-03-17 (금) 19:27
아는척 좀..
박달나무몽둥… 2017-02-11 (토) 07:53
전형적인 삼류배신 스토리네! 사법고시에서 공무원시험으로....  뒷 바라지한 여자가 합격후 배신 구질구질한 것이 인생이네!
박달나무몽둥… 2017-02-11 (토) 07:57
여자분 앞으론 남의 공부나시험 뒷바라지 하지말고 자기계발에 돈 들이시길 내가 잘 되는 것이 복수의 정석.
decury 2017-02-11 (토) 16:47
예전엔 이런 이야기가 많았는데 요즘도 있네요...남,여를 떠나서 합격해서 서로 헤어지는 커플은 많은데 이렇게 물질,마음까지 바쳤는데 배신하면 진짜 나쁜 마음 생기겠네요..그래도 극복하고 잘사는 걸로 복수하세요~~
jaosun 2017-02-11 (토) 20:47
남의 일 같지 않습니다. 당해보면 인생관이 바뀜
김테란2 2017-02-12 (일) 13:28
별별 사람이 다있네여
냉이국수 2017-02-13 (월) 20:57
제 친구도 비슷합니다. 그 놈은 지금 검사에요...... 의리없고 정도없고 도리도 모르는 놈들이 의외로 많군요... 그런놈들이 꼭 빈말로 공수표는 잘 날리죠. 그놈도 오빠가 그럴사람으로 보여? 너 나를 어떻게 보고....이러면서 호강시켜 준다더니... 돈, 시간, 몸, 정성....다 뜯어먹고 합격하고 친구를 버렸죠..... 가족한테 소개까지 다 해서 며느리 취급으로 명절이며 윗어른듯 생신및 기타 집안 대소사 다 챙겨드렸는데 어머니가 나중에 합격하고 말바꾸신것도 같네요. 어떻게 이런 놈들 집안은 찍어낸듯 같은지......콩심은데서 콩나는거죠.... 그런 신의없는 부모 밑에서 자랐으니 그랬겠지요.  제 친구도 지금이야 추스렸지만 한동안 힘들어 했죠. 힘내세요. 한번뿐인 소중한 인생에 쓰레기를 만나서 고생하시고 억울하시겠지만 힘내시고 이루고자 하신 공부 하셔서 그놈보다 더 즐겁고 좋은 인생을 사시는게 이기는 길입니다. 방황하고 억울해 해봤자 피폐해지는 건 본인뿐 그놈은 잘먹고 잘삽니다. 외면과 내면을 가꾸시고 꼭 성공하시길 빕니다.
빅댕인다 2017-02-13 (월) 21:20
그쓰레기가 이 글 보고 반성좀 했으면 좋겟네요 지옥갈새끼....
출첵소령 2017-02-15 (수) 13:16
ㅋㅋㅋㅋ 쓰레기네 남자가
1백곰1 2017-02-16 (목) 14:01
2년 동거했고, 가족행사참석, 주위에 결혼할꺼라고 떠벌떠벌했던 걸로 보아 사실혼 관계가 성립 됨으로 위자료 청구가 가능할것으로 보입니다.
Darvader 2017-02-20 (월) 16:34
절대 부부가 아닌 연인사에서는 남친 여친 뒷바라지 해주는게 아닙니다. 인생 망하는 지름길
사뉴 2017-03-12 (일) 18:50
힘내세요, 좋은사람은 좋은사람을 만난다고 하더라고요.
타캑 2017-03-16 (목) 16:46
제발구라였으면 좋겠는 글이다 ㅠㅠㅠ
마갬 2017-03-17 (금) 19:28
갑자기 과로사하거나 번개 맞아 뒤질 인간입니다. 마음의 짐을 내려놓으세요. 아 물론 돈 받고.
유광석 2017-03-20 (월) 09:04
1위로 추대합시다
신사휘 2017-03-22 (수) 16:37
정말 쓰레기새끼
배고파80 2017-03-29 (수) 02:43
내 친구가 생각난다.. 그넘도 공무원 되자마자 전 여친이랑 헤어지고.. 어리고 예쁜여자 만나 바로 결혼..  물론 그 반대인 경우도 봤지만.
제리미스 2017-05-05 (금) 14:23
이런 피해 당하지 말라고 만들어져있는게 '법'이라고 배웠습니다
바람후 2017-11-05 (일) 16:52
cba 9급으로 배신이라니...
처음  1  2  3  4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20
 [LGU+초고속인터넷가입] 현금사은품 당일지급 / 직영1호점 / 이토방 특별 혜택 유플스타일 02-23
15882  [연예인] 하영이 엉...밑....살.gif (14) 뚝형 10:17 13208 7
15881  [회원게시판] 국내 여행갔을 때 가장 충격 받았던게... (40) Oneday 10:15 8086 1
15880  [회원게시판] 이윤택 대딸도 시켰네요. ㄷㄷㄷㄷㄷ (58) 파지올리 08:37 15102 7
15879  [연예인] 올라간 치마 내리는 우희 (43) 움짤러 06:56 25581 14
15878  [연예인] 우희 살랑살랑.gif (19) 뚝형 05:48 17497 9
15877  [회원게시판] 빙신연맹이 또 해냅니다 ㅋㅋㅋㅋㅋ (98) 풍운비 02-22 25320 46
15876  [회원게시판] kt 인터넷 5년이상 쓰시는분 필독 (133) 붕붕1 02-22 19672 51
15875  [회원게시판] 노선영에게 딜 넣는 기자 (50) 원자력강아지 02-22 22049 31
15874  [연예인] 유민 란제리 (57) 스샷첨부 그린공자 02-22 43033 37
15873  [기타] 코리아 대표팀, 밥데용 코치인성.. (48) 샤방사ㄴr 02-22 28299 66
15872  [회원게시판] 최저시급이 오르니깐 ㅋㅋㅋ (104) 키보드워리어… 02-22 21781 33
15871  [회원게시판] 의성여고 근황. (63) 스샷첨부 김윤이 02-22 34612 49
15870  [회원게시판] 제음원이 드디어 멜론 메인에 걸렸습니다~^^ (365) 작곡천재 02-22 20675 186
15869  [기타] 올림픽 구경하러온 외국인들의 한국식당 후기 (132) 흐노니 02-22 35077 67
15868  [연예인] 스피드 스케이팅에 도전한 김연아 (56) 움짤러 02-22 25115 47
15867  [유머] 대한 미국놈 근황 (53) M13A1Rx4 02-22 36529 40
15866  [유머] 자충수에 빠진 여자 팀추월 7,8위 결정전.jpg (53) 노랑노을 02-22 33747 36
15865  [연예인] 김연아 뉴발란스 레깅스 (50) 뚝형 02-22 26120 42
15864  [연예인] 류효영..크다 (65) 스샷첨부 Jack4u 02-22 37166 69
15863  [기타] 노선영선수의 눈물 (64) 스샷첨부 욱나미 02-21 27922 95
15862  [기타] [컬링] 거포본능 안경선배.gif (81) 일검혈화 02-21 36471 58
15861  [회원게시판] 유게에 올라온 글인데, 이걸 보니 팀추월이 처음부터 노선영을 엿먹이려는 계획이었다는 확신이 드네요. (43) 야문 02-21 19567 57
15860  [회원게시판] 김보름이 확인시켜준 것은.... (54) PeterRob 02-21 26207 34
15859  [유머] 오늘 나온 북한이 한민족인 이유.jpg (106) 스샷첨부 경호실짱 02-21 37153 61
15858  [기타] 니가 김보름인가 뭔가 하는 걔냐.. (79) 샤방사ㄴr 02-21 36662 97
15857  [회원게시판] 노선영 출전을 막은거였네요 (92) kinghn 02-21 26198 65
15856  [연예인] 김연아의 비율 (75) 너만알고있어 02-21 34390 51
15855  [연예인] 데뷔 전 후가 너무 다른 모모 (41) 사나미나 02-21 30599 25
15854  [유머] 김보름 선수 그런식으로 할꺼면 태극마크 (91) 레시탈 02-21 34647 84
15853  [기타] 최훈민 기자의 빙상연맹 저격.jpg (90) 골든스테이트 02-21 30774 72
15852  [도서게시판] 간만에 리뷰합니다. (36) 핸젤과그랬대 02-21 8333 18
15851  [연예인] 이희은 필라테스복 (55) 8블리즈♡ 02-21 28927 35
15850  [기타] 보름이 청원 20만명 돌파~ 경축~~~ (200) 스샷첨부 징징현아™ 02-21 27983 60
15849  [엽기] 대한민국 동계올림픽 역사상 최악의 장면 (152) #MERCY 02-20 39826 154
15848  [기타] 노선영의 폭로 (87) 어른아이 02-20 41494 60
15847  [회원게시판] 전직 테니스 선수입니다...분노를 참을수가 없네요 (95) 미친김변덕 02-20 31920 111
15846  [기타] 빙신연맹의 수습 시나리오 (90) 사니다 02-20 30862 88
15845  [회원게시판] 김보름 선수 인터뷰 굉장히 안좋게 보이네요 (48) 음악듣는곰탱… 02-20 21858 35
15844  [회원게시판] 노선영 선수 기량이 떨어져서 졌다고요? (94) 핸젤과그랬대 02-20 20121 55
15843  [회원게시판] 팀추월 경기후 모습이라는데.. (47) 스샷첨부 라쿠민 02-20 21722 22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