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회원게시판]

호의 가 계속되면 그게 당연한듯 생각하는 직장후배

글쓴이 : 베이런 날짜 : 2018-03-15 (목) 02:06 조회 : 29855

같은 팀의 직장후배 가 있습니다 예전에 회사 용역 으로 와서 아예 직원으로 눌러 앉은 놈인데

정직원 한다길래 밥 몇번 사주고 술 몇번 사주었습니다

그런데 지난주 금요일 날 야근하고 사장님이 밥 사준다고 해서 밥 먹고 가라고 해서 삼겹살에 소주 를 먹자고 해서

먹고 2 차 맥주 먹으로 갓는데 그동안 형이 많이 샀으니까 이번엔 자기가 낸다고 하더라구요 그래서 계산만 해주면 자기가 다음날

돈 주겟다고 하더니 나오면서 그냥 제가 나중에 저녁 살꼐요 이러더라구요 그냥 알았다 하고 말았습니다

톡 으로 장난삼아 "밥 언제 살꺼임?? ㅋ" 햇더니 그날 얼마 나왔냐고 물어보더군요 39000 원 나왓는데 햇더니

이 놈이  "엔빵 하죠"  이러는 겁니다 그거 보고 어이가 없어가지고 필요없다고 됫다고 하고 말았습니다

월요일 이놈 이 절 보더니 돈 주겟다는 왜 안받는다고 하냐고 하길래 위아래 훑어 주고 쯧 해주고 말았습니다  


그래한번봅시… 2018-03-15 (목) 11:49
돈이야 뭐 밥한두번은 그렇다쳐도 말하는 꼬라지가 글러먹었네
작성자님도 그러려니 하다가 말투보고 열받으신거같은데
최대8글자입… 2018-03-15 (목) 11:52
찌질하다
CrewZa 2018-03-15 (목) 12:25
그런데 더 웃긴건 이런 사실은 주변에 알려야 하고 그놈이 어떤놈이라는걸 사람들이 알아야하지만
정작 그런 사실을 퍼트리면 퍼트린사람이 쓰레기가 되는 이상한 사회죠
     
       
우릉이 2018-03-15 (목) 14:27
정상적인 사회같은데...
님이랑 친한 사람 몇명한테만 말한거도 아니고
사실을 퍼트려서 한 사람을 곤란에 빠뜨리는게 훨씬 나쁜짓입니다
          
            
MIAD 2018-03-15 (목) 17:48
사회에서 인민재판을 너무 많이 하니까 그게 당연한줄 아는 사람도 많죠
          
            
CrewZa 2018-03-16 (금) 00:17
예전에 제 친구중에 친구들한테 사기치는놈이 있었습니다.
제 친구이기도 한놈이 당했는데 같이동업하자고 해서 돈 투자하게 해놓고 컴퓨터맞추게 하고 다음날 사무실의 컴퓨터를 다 털어가는 수법을 썼죠 이게 경찰에서 수사하기전에 가정집을 개조한 폐쇠공간이기때문에 내부소행이라고 했고 수사를 하냐고 물었다고 하더군요
친구들은 그냥 수사의뢰를 취소했습니다.
이유가 그 친구녀석이 사무실을 오픈하기로 한 전 날 자신은 빠진다고 하고 연락을 끊어버렸죠
그런데 다른 친구들도 당한녀석들이 있었습니다.
사람이 웃긴게 가해자는 여러 피해자를 양산하고 피해자는 계속 똑같은 피해를 입습니다
그러니까 제 개인적인 의견으론 착한사람이 피해입는것보단 서로 그 가해자의 정보를 안다면 피해입을일도 없겠죠 마녀사냥이 아니고 피해자가 피해입지 않는 방향이 더 낫지 않은가 생각한겁니다
               
                 
우릉이 2018-03-16 (금) 10:45
사기같은거와 짐 글의 내용은.. 좀 다른 내용아닐까요
버스17 2018-03-15 (목) 12:31
다름을 인정 안하면 자신이 힘들어지더라고요. 살아온 환경에 따라 돈 만원에 이해 안되는 행동하는 사람들 의외로 많아요. 적당히 거리두며 사는게 제일 편할듯요.
     
       
조토공주 2018-03-15 (목) 12:35
공감 100%
     
       
페더러처럼 2018-03-15 (목) 21:24
진심 공갑입니다!!!!
prnprn 2018-03-15 (목) 13:14
그 사람이 어떤 사람인지 알게 하는  많은 경험들이 있겠지만
"돈에 대한 자세" 이거 매우 중요하다고 봅니다. 어찌보면 자본주의 사회에서 인간 됨됨이의 기본입니다.
오히려 다른 방법들은 평가가  개개인의 가치관에 따라 다르게 생각될지 모르지만 돈은 명쾌한 편이더군요
gawi 2018-03-15 (목) 15:07
누구한테든 사주지 마세요.
     
       
페더러처럼 2018-03-15 (목) 21:25
며치 전에도 겪었습니다.
곰플레이야 2018-03-15 (목) 15:11
내가 돈을 쓰고 사줘도 기분이 좋을때가 있고...
내가 얻어 먹어도 기분 나쁠때가 있지요.

젤 나쁜게 뭐냐면
내가 돈쓰고 기분 나쁠때죠..  ㅎㅎ

돈도 잃고, 기분도 안좋고...
절대 하지마세요.
미미구라 2018-03-15 (목) 15:53
그정도로 거르면 남는 장사죠!
림씨 2018-03-15 (목) 16:33
그냥 이 사람이 어떤 사람인지 아는데 돈 썼다 생각하세요.
이젠 금전적인 부분이나 중요한 부분에선 그 사람은 거르면 된다는걸 알았다는데 의미를
TorrentL 2018-03-15 (목) 17:55
전 이런놈이 있었죠...직업학교 다닐시절에 저보다 4살어린 동생이었는데 그닥친하지도않고 친구녀석반에 있는 동생이었습니다. 그런데 뭔가 얘기도잘통할것같구 친구녀석도 괜찮다해서 알고지내다가 어느날 그녀석에게 고마워서 음료수하나사줄까싶어서 매점에 데려갔더니 조그만거말구 2리터짜리 큰거하나사죠 그러더라구요 황당해서 물어보니깐 자기네반 사람들이랑 같이먹는다고...아니무슨 얻어먹는입장으로 왜 지가 다른사람한테 치사를듣고 생색을 낼려고하는지 참... 희한한사람들많죠...
다크언더 2018-03-15 (목) 18:16
딱좋네요 더이상 사주지 않아도 돼서요
그냥먹으러 갈때엔빵할꺼지 하면돼요
젠장테란 2018-03-15 (목) 19:15
한국인에게 호의를 베푸는 당신이 바보입니다.

저도 바보처럼 살았는데요 결국 돌아오는건 뭐 바란건 절대 아닙니다만....

한국인은 인성이 제가 만난 사람들은 전부 쓰레기였습니다.


절대 베풀지 않을것이며 가능하면 합법적으로 폭행을 하려고 합니다.

안하던 복싱도 다시 시작했네요 ^^;
     
       
보릿고개 2018-03-15 (목) 20:45
한국인이라고 다 싸잡지는 마시고..(좋은 사람도 있으니까요.)
그냥 적어도 만났던 사람들은 그렇더라..정도가 좋지 않을까 하네요.

저도 뭐..친족 포함 지인의 10% 정도를 제외하면 꼰대, 거지, 쓰레기가 득실거려서..
아예 일찌감치 한국에서 나와살지만요.
페더러처럼 2018-03-15 (목) 21:39
하~저도 상당히 어의가 없어서 주저리 주저리 떠듭니다.

며칠 전에 친구들이 사실상 할게 없고 와이프 피해서 저랑 같이 놀려고 했습니다.

헌데 그 날 비가 와서 오전 스케쥴이 꼬였죠..

그래서 저희 집(혼자 사는 아파트)에서 오전 부터 술을 마시기로 했습니다.

두 친구가 빈손으로 왔길래...자기들이 술이랑 안주를 사온다고 하더군요..

저도 크게 줄게 없고 집에 술이 있는거랑 조금 만들 수 있는 안주 뿐이었죠..

친구들 둘이서 장을 봐오면서 사온것이 소주 한 팩, 맥주 1리터 한 개, 만두, 찌개용 삼겹살그리고

저희 집 처음이라고 드링크 음료를 사왓습니다.

 한 친구가 김치찌개가 먹고 싶다고 김치찌개 해주고..안주가 적어서 그러니 순대국도 사놓은거 끄려줬죠..

친구가 사온 주전부리 꿀떡도 같이 먹고요...

그리곤 지인분이 주신 전복 8마리도 같이 대접했드랬죠.....

그렇게 소주 9병과 1리터 비처..그리고 저희 집 양주 아주 조금과 마른안주까지....

그렇게 맛있게 먹고선 사우나 가고...중국음식점에서 밥과 탕수육을 먹고선 헤어졌죠...

헌데 이틀 후에 친구한테서 문자가 온게 너랑 같이 아침부터 먹은거 계산해서 저는 조금

내는걸로 퉁치더라구요...그러게 다른 친구와 저 이렇게 3:2:1 (제가 1이죠) 하기로 했습니다.

너무 황당하더라구요.....

집에와서 밥주고...안주 만들어주고...술상봐주고 다 해주고..전복까지 대접하고....

마무리까지 해줬는데.......이 모든게 같이 행동한걸로 행해지더라구요...

오전 9시전부터 전 음식준비하랴...친구들 맏이 하랴 별 쌩쇼를 다했는데 말이죠...

그 말을 듣는 순간 하~~~~하는 한 숨만 나오더라구요...

주저리 주저리 길었지만...

다~잘해줘봐야 자기들 입장만 생각합니다.....

다 필요 없습니다....특히 술 마실때는 고민 많이 해야됩니다!!

제일 중요한건 남을 많이 생각해준다고 해서 남도 나를 많이 생각해 주진 않습니다...(<---이건 갠적인 생각입니다.)
     
       
CrewZa 2018-03-16 (금) 00:22
그렇게 다 걸려지게 되더라고요
LUVTOME 2018-03-17 (토) 06:38
카카오페이로 바로달라고함. 성의가 있었음 계좌연동 5분이면하는데
미탄 2018-03-17 (토) 23:42
돈 10원 남한테 쓰기 싫어 하는 성격소유자 있습니다.
이런 사람들한테 돈 쓸필요도 없죠.
자기도 안쓰고 받아 먹지도 않고 그런 성격의 소유자... 그외로 많아요.
처음  1  2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스샷첨부 이토렌트 04-26 183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20
 LG.KT.SK.전국 최고의 정책입니다 휴대폰결합할인.공유기무료이벤트 진행중 인터넷나라 04-27
16583  [정보] 집에서 공기청정기 기르기 (초보 입문편) (67) 스샷첨부 네모홀릭 10:44 23464 23
16582  [회원게시판] 귀촌 2달째가 쓰는 귀촌의 장점 (87) jayded 09:57 11089 13
16581  [감동] 현존하는 대한민국 전설 무기 정의봉 (91) 스샷첨부 Talia12 01:10 28431 92
16580  [기타] 의료사고로 모든걸 잃은 남성.jpg (138) 스샷첨부 opsxdw 01:04 26455 65
16579  [영화게시판] [ 데드풀 2 ] 최종 예고, ⑲ 예고편, 국내 메인 예고 (한글자막) (30) 마이센 04-26 8212 17
16578  [회원게시판] 인터넷에서 헌팅을 당했네요 ㅋ (82) CivilWar 04-26 17973 20
16577  [정보] 집에서 레몬, 망고 기르기 (따라 하기) (80) 스샷첨부 네모홀릭 04-26 24552 40
16576  [회원게시판] 경찰서에 신고하고 왔습니다 (83) 스샷첨부 며르치 04-26 17006 31
16575  [회원게시판] 택배차량 도난 긴급 수배 (148) 스샷첨부 아이준 04-26 28115 63
16574  [연예인] 원피스 입은 모모의 돋보이는 몸매 (57) 스샷첨부 움짤러 04-26 36682 33
16573  [정보] 집에서 파인애플 기르기 (따라 하기) (134) 스샷첨부 네모홀릭 04-26 32417 146
16572  [공지]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스샷첨부 이토렌트 04-26 7998 183
16571  [회원게시판] 후방이 아니라 죄송하지만 오늘 감동적인 날이에요!! (220) 스샷첨부 이리타 04-26 30367 123
16570  [블박] 고속도로 1차선 빌런.. (235) 스샷첨부 샤방사ㄴr 04-26 27841 55
16569  [유머] 똥꼬쑈들어간 TV조선 (140)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4-26 37749 79
16568  [유머] 카레집 주인장의 하소연 (239)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4-25 36731 101
16567  [취미생활] 조금 특이한 저의 취미 - 근황 (50) 스샷첨부 네모홀릭 04-25 22110 47
16566  [회원게시판] 오늘자 신개념 며느리 (95) 스샷첨부 LordV 04-25 28266 26
16565  [연예인] 행사하는 우희 (45) 스샷첨부 소주에홈런볼 04-25 28410 25
16564  [유머] ???:한남들 군대 2년가지고 징징 ㅋㅋㅋ (109) 스샷첨부 Leego 04-25 34593 47
16563  [사용기/후기] 전기자전거 이용 후기-개고생 포함 (66) 스샷첨부 제3의눈빛 04-25 19772 38
16562  [엽기] 헬스채널 유명 유튜버, 폭행 말렸는데도 '가해자' 됐다 (159) 오타쿠미 04-25 37317 70
16561  [유머] 일뽕넘치는 갓본 애니의 위용 (92)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4-25 38628 48
16560  [정보] 경찰관이 알려주는 조선족 팩트 (95)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4-25 35998 61
16559  [연예인] 길 건너다 신호 바뀐 서현진 (43) 스샷첨부 사니다 04-25 29573 38
16558  [자동차] 신차인증합니다!! (66) 스샷첨부 흑형초코바나… 04-25 13017 21
16557  [회원게시판] 우리 모두 야동을 끊읍시다. (110) 야동끊기전도… 04-25 23182 22
16556  [게임게시판] 피방 옆자리 배그 하던 아가씨 (122) 곰의충격 04-24 32424 87
16555  [기타] 진짜 여군 (115) 스샷첨부 사니다 04-24 36361 87
16554  [사용기/후기] 의자 하나 추천합니다. (147) 스샷첨부 네모홀릭 04-24 21651 77
16553  [회원게시판] 남부터미널에서 돈을 빌려줬습니다. - 1주일후 (197) 스샷첨부 Doubleon 04-24 29768 81
16552  [영화게시판] [ 더 이퀄라이저 2 ] 공식, 국제 예고편 (45) 스샷첨부 마이센 04-24 13654 51
16551  [기타] 한예슬 의료사고와 일반인의 차이점.jpg (85) 스샷첨부 10X10 04-24 36441 56
16550  [자동차] 무사고 기원 신차 인증입니다. 트위지 2017 (67) 스샷첨부 직업현자 04-24 13552 26
16549  [기타] 다산 택배를 거부한 쇼핑몰 (91) 스샷첨부 하데스13 04-24 35231 64
16548  [회원게시판] 왜 맘충인지 알겠고 극혐이네요. (155) 모그리01 04-24 20400 62
16547  [회원게시판] 25살 남성에게 스토킹 당하던 여중생 23일째 실종 (65) 스샷첨부 Minmay 04-24 18527 7
16546  [연예인] 걸스데이 유라.. 후끈했던 원피스 짤 (69) 스샷첨부 서브맨 04-24 34735 28
16545  [기타] 유정호 “돈 달라며 때린 선생님 찾는다” (119) 스샷첨부 yohji 04-24 27467 38
16544  [엽기] 갈때까지 가버린 여성전용.jpg (160) 스샷첨부 나라고나 04-24 50994 8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