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회원게시판]

그만두겠다고 해도 반응이 없는 회사...

글쓴이 : 심심한이엘씨 날짜 : 2018-01-11 (목) 17:49 조회 : 23551
안녕하십니까 회원님들...
개발자 경력직으로 이직한지 5개월이 된 사람입니다.
당초 입사때의 업무 범위와 다르게 한달에 반 이상을 여기저기 외근 나가며
영업팀 이상으로 전국 팔도를 뛰어다니고 있습니다.
가뜩이나 저질체력에 독감까지 심하게 걸렸는데 하루 종일 한끼 먹을 시간도 없이 이동하다가
아~ 이러다 죽겠다 싶어서... 못하겠다, 인수인계 준비하겠다, 사람구해달라 라고 상사에게 요청했는데
이해한다, 생각해보자.. 라고 답변이 왔습니다만 오늘 출근하니
2개월 이상 걸리는 프로젝트를 툭 던지네요.
이걸 어떻게 해석해야할지... 에휴...
= _=)y~ 금연해야하는데...

해진dy 2018-01-11 (목) 17:49
까묵은거지요~
그 프로젝트 다시 리턴 해서 툭 던져주고 위에 퇴직서 탁 던져주시면 반응오지 않을까요
겨울의사업가 2018-01-11 (목) 17:49
한달 기한 사직서 제출!
laksjjd 2018-01-11 (목) 17:49
사직서를 제출하세요
가끔 저딴짓 하는 상사들이 꽤 있어요 모르는척 한다고 뭐가 달라지는것도 아닌데도 불구하고
맹약 2018-01-11 (목) 17:49
걍 무시한거. 사직서를 제출합시다.
이기삼기 2018-01-11 (목) 17:49
내 보내기 전, 뽕을 뽑을 계산.
     
       
키육키육 2018-01-11 (목) 19:58
222222
제라툴 2018-01-11 (목) 17:49
알고도 그러는거네요. 본인업무 아니면 꼼짝않고 있다가 갈때까지 가야 움직이는 인간들 있어요.
휴면휴먼 2018-01-11 (목) 17:49
프로젝트 시작하기전에 내시는 편이!! 여러모로 좋겟네요 !!
저하늘을날아 2018-01-11 (목) 17:49
구두로 전달하면 그냥 일이 힘들어서 그런가 보다 하지요...
저는 전에 다니던 직장 그만둘때
서직서 제출하면서 회사 공용메일에 사직서 스캔해서 같이 올렸어요.
사직서 제출 후 1달이 지나는 시점부터는 '회사 사정 알게 뭐야~!' 시전하는겁니다.
말로 하면 못알아 듣는게 대부분 회사이고.. 확실한 움직임을 보여주셔야지 회사도 어떤 조치를 취할겁니다.

참고로...
그만두려고 한 회사, 그만둔 회사...
다시 들어 가시는건 절대 비추합니다...
제가 그렇게 다시 한번 들어 갔다가....
한참 돈벌어야 하는 시기에 돈도 못벌고.. 결국에는 다시 나오게 되더군요...
포링 2018-01-11 (목) 17:49
사직서를 내셔야지요
글쓴이 2018-01-11 (목) 17:49
역시 사직서가 답이군요...
드디어 외투 안주머니의 봉투를 꺼낼 때가 온것인가...!
내추 2018-01-11 (목) 17:49
사직서 봉투 한장 내밀고 사람 빨리 구해라 하세요. 안구해질것같으면 인계받을거 해야할일 A4용지에 딸랑 인쇄해서 책상앞에 놔두면 되겠어요
아이kim슨 2018-01-11 (목) 17:49
미래가 보인다면 생각해볼 여지는 있겠는데,
그것도 아니라면 나오는게 답입니다.

살자고 하는건데, 죽을것 같으면 나와야죠.
저도 사직서 가슴에 품고 있습니다. ㅎㅎㅎㅎ
덜더리 2018-01-11 (목) 17:49
사직서 제출 후 기1회 월급분까지 출근하면 끝입니다.
유리공주 2018-01-11 (목) 17:49
저는 제목만보고 그만두려하는데 잡지않는 상사가 얄밉다는 내용일줄 알았습니다 ㅎㅎ
근데 이건 힘든 만큼 비젼이 있다고 한다면 그만두고 나중에 후회할 날이 분명 올거구요
그게 아니라면 뭘 고민하십니까 일단 사람이 살고 봐야죠
분노의그르르 2018-01-11 (목) 17:49
이미 마음은 떠났는데 고민이라면 딸린 처자식이고 미혼이시면 빠르게 사표 제출하고 이직 준비 및 인수인계 진행하시는게 좋습니다
기로기로 2018-01-11 (목) 17:49
사직서 내고 한달 뒤면 그냥 퇴사해도 됩니다.
그런 회사를 뭘 미련 가지고 계속 그러시는지...
가르침의뜻 2018-01-11 (목) 17:49
생각했던 업무와 다르다면 다른 직원들을 위해서라도 빨리 그만두세요.
남아있는 직원들은 업무 분산되서 좋다고 맘 놓는 순간 그만둬 버려서 짜증납니다.
'아니겠지~ 괜찮겠지~ 처음이라 이렇게 시키는거겠지~' 라고 생각하지 마세요.
경력직으로 오셨으면 5개월동안 자기가 생각한 업무가 아닌데 왜 버티셨어요.....
빨리 그만두세요.
꼬마늑대 2018-01-11 (목) 17:49
그만큼 지들도 사람이 자주 바뀌는걸 아는 겁니다.
다만 "사람이 자주 바뀐다"는 건 알지만, "왜" 자주 바뀌는지 알려하지 않죠.
그런 회사는 답이 없어요.;;;
Mr황 2018-01-11 (목) 17:49
그런 회사는 철인 구해서 계속 굴려먹는걸 목표로 하는 회사라 빨리 나오는게 서롤 위해 좋습니다.
푸르르미 2018-01-11 (목) 17:49
전에 너무 말되게 일을 시켜서 계속 얘기했는데 들은 척도 안 하더니만
사직서 메일로 보내고 전화로 통보하니 그제서야 얘기 좀 하자고 하더군요.

답 없어요 ㅎㅎ
凸엿 2018-01-11 (목) 17:49
가실곳이 있다면야 얼마든지 사표에 추천드리겠지만 그게 아니라면 좀 참고 일하세요.
직장이없어서 일못하는 사람들도 널리고 널렸습니다.
     
       
엘사페라도 2018-01-11 (목) 17:49
프로필................. 누구시죠?
     
       
나대지마 2018-01-11 (목) 18:55
없어서 일 못하는 널리고 널린 사람들도 저런곳 들어가면 금방 나옵니다
     
       
스타튜벨리 2018-01-11 (목) 21:00
ㅋㅋㅋ 애초에 그 널린 회사가 다른 사람으로 채워져도 금방 나갑니다^^
이미지뽕 2018-01-11 (목) 17:49
고생이 많으시네요,

저는 그만두겠다고 하니 연봉 3천만원을 올려줬습니다 ;; 대신 야근은 일상이 되어버렸지만~

개발자 경력직으로 입사하셔서 자리를 잡으시고 회사에 필수 인력이 되신 다음에 연봉협상을 유리하게 할 수 있는

그런 재정이 탄탄한 좋은 회사로 이직하셔서 경력 쌓으시고 본인 능력 개발을 꾸준히 하시기 바랍니다.

열심히 일하면 언젠간 알아주겠지~ 착각하시고 열심히 일해 봤자,

회사는 불평불만 없으면 계속 이대로 굴려도 되겠지~ 하는게 회사 생리입니다.

그러니 어차피 너 아니어도 올사람 많아! 가 되는 상황에서 벗어나시길 바랍니다.

회사에 기여도 하고, 본인 능력도 개발하고, 그런 이직의 고민이나 연봉 협상 테이블에서 유리한 위치를 선점하시길 빕니다.
世珍 2018-01-11 (목) 17:49
까먹은건 아닐거고.. 그냥 모른척 지나가려는 수작이겠죠 ㅋㅋㅋ
참 이 나라 회사들은 하나같이 똑같은지
하루라도 더 호구잡아보려고
키스톤 2018-01-11 (목) 17:49
직원에 관심이 없는 회사같군요.

..다른 곳을 알아보시는게 좋다고 봅니다만..

버티면 계속 일하고..아니면 나가라..머 그런 반응같은데..

[저도 비슷한경우 당해봐서리..]
다각도 2018-01-11 (목) 17:49
그냥 징징거리는구나. 정도로만 받아들였을 수도..
잿빛도화지 2018-01-11 (목) 17:49
직원을 소모품으로 생각하는 회사가 저렇죠.

당장 나올 준비하셔야.

저런덴 스스로 강하게 나가야함
푸알 2018-01-11 (목) 17:49
저런 회사 저도 있었는데.
까먹은거 아닐걸요. 까먹은척 계속 일시키면 할거라 생각하는겁니다.
띠용Eldyd 2018-01-11 (목) 17:49
받고, 사직서 레이스.
불타는떡볶이 2018-01-11 (목) 17:49
직장인은.퇴사의 자유가 있습니다~^^ 바로그만둬도 상관은없습니다.
꼼방 2018-01-11 (목) 17:49
저는 고용주지만 사직서 없이 그만두겠다고 하면 그냥 별 반응 안합니다. .
사악사악 2018-01-11 (목) 17:49
사직서도 안내고 그렇게 하신거네..
은풀 2018-01-11 (목) 18:05
그냥 징징거리는구나 라고 생각할걸요 2
MoneyG 2018-01-11 (목) 18:06
사직서 내시길
쏘루 2018-01-11 (목) 18:07
사직서를 제출 안했으니 회사에서는  공식화 하지 않은것같고..
인수인계 할테니 사람구해라고 하셨으니 사람 구할때까지는 놀겠다는 얘기는 아니니 회사에서는 사람 구할때까지는
일을 주는것 같네요.
사직서를 먼저 제출하고 인수인계 준비 하셔야 할듯 합니다.
넘사벽으니 2018-01-11 (목) 18:11
저도 거의 두달을 직원을 안뽑길래 그냥 딱 두달후 슬리퍼에 추리닝 입고 사직서 툭 던지고 나왔습니다. 레알입니다
Kalook 2018-01-11 (목) 18:16
개발직이면 미련없이 나와요 실력만있음 거기말고 일할수있는데 널렸어요.
cobu7 2018-01-11 (목) 18:17
사직서 내고 최대 한달, 보통은 일주일 후 퇴사하면 됩니다.
요호부민 2018-01-11 (목) 18:37
어차피 갈 사람인거 알았으니 최대한 뽕을 뽑아보자는 생각 같네요....
토모 2018-01-11 (목) 18:42
예전에 저도 회사 다닐때 이프로젝트만 끝내고 나가 해서~
2년 정도더 다닌적 있어요.
월급은 제가 원하는만큼 받기는 했는데...
덕분에 고혈압/탈모/위장병/디스크/불면증 등등 병이란병 다 걸렸네요.
그후 일년간 안식년 가졌는데 아직도 병은 남아 있네요.
프로젝트도 중요 하지만 몸이 정말 안좋다고 하면 인수인계선에서 마무리 하시는게 좋아요.
전 SE 인데도 힘든데... 개발자 분들은 정말..ㅠ_ㅠ
토요일 에도 새벽에도 연휴에도 문제 생기면 클라이언트 들이 계속 전화 해서 못살게 하더라구요.ㅠ_ㅠ
현자타임 2018-01-11 (목) 18:45
전후 사정을 모르니 사장님말도 들어봐야 겠습니다.
맛있는파이 2018-01-11 (목) 18:48
바로 나오세요.. ㅠㅠ
우짜다가 2018-01-11 (목) 18:51
저럴땐 님이 정말 회사그만두고 싶으시다면 엿먹어보라는심정으로 계획전날 퇴근하며 저 내일부로 안나옵니다 이러고 바로 퇴근하시고 전화, 톡 전부 생까고 안나가시면 됩니다
     
       
FOGRAIN 2018-01-12 (금) 00:05
업계에서 매장 당하기 딱 좋은 방법이네요...
뭐가 어떻든지간에, 그래도 월급주던 회사에 그런 방식은 매너가 아니지요.
그리고, 글 쓰신분이 어떤 일을 하시는진 정확히 모르지만... 그 바닥이 그렇게 넓은게 아니에요.
그런식으로 깽판치면 소문 다 나서 일 하기 힘듭니다.
제가 게임 일 하고있고, 게임 업체가 외주 업체까지 따지면 엄청나게 많은것 같지만...
솔직히, 엄청나게 좁다는걸 항상 몸으로 체감 하거든요.

정석대로 사직서 내고, 인수인계 정확히 끝내고, 좋게 헤어지는게 나중을 위해서도 좋습니다.
dkahfdka 2018-01-11 (목) 18:59
무시하고 회사 안나가면 돼죠
켜라 2018-01-11 (목) 19:24
사직서를 던져요
물고기날개 2018-01-11 (목) 19:43
사직서 제출 안하고 구두로 통보해도 사직서와 동일한 효과를 발휘합니다.
통보 한 달 후 그냥 나오셔도 무방합니다.
남은 연차를 돈으로 주지 않을 경우 인수인계 기간(퇴사 통보 후 통상 1달)동안 몰아서 써도 됩니다.
     
       
글쓴이 2018-01-12 (금) 12:19
오... 그러고보니 올해 연차가 완전 새거네요...+_+
재시켜알바 2018-01-11 (목) 20:05
상사도 이직이 심한것을 아니 일단 무시하고 다독여서 끌고갈여는 것 아닐까요?
재차 고민해보시고 본인이 사직서 작성해서 상사에게 제출하셔야 할듯... 제출해도 구직자 구하기 힘든 업무는
상사들이 당장 퇴직시켜 주지도 않긴함 일 진행이 힘드니..
마모루1 2018-01-11 (목) 20:06
솔찍히 요즘들  회사는 직원이나 소모품이나 같다고 생각을 하는것 같아요 .

사직서 제출하시구 1달안에 정리 하고 나오시는게 정신 건강에 유익하실듯

평생 직장 이제는 없는것 같아요.
닉네임은없음 2018-01-11 (목) 20:08
한달 그거 회사측에서 나가라고 할 때 한달 전에 미리 말해야하는거 아님?
사원은 그냥 나가겠다고 하면 한달같은 기간 없이 나가도 상관 없는 걸로 알고있는데..
나도 월말 2주 남은 시점에 월말까지 일한다고 하고 2주만에 나갔음
이런사람이 2018-01-11 (목) 20:08
그냥 그만두시는게 좋을거 같네요 건강은 돈으로 살수 없습니다. 그냥 경력에서 5개월 없어졌다 생각하시는게..
kazya 2018-01-11 (목) 20:10
그냥 사직서 내고 안나가는게 좋습니다
그래야 사장이 사람 중요한걸 깨달아요
만라 2018-01-11 (목) 20:23
힘든거 어디가나 똑같지만 부하 직원 케어하나 못하는 곳은 다 똑같습니다. 어떤 고민이건 이미 그렇게 마음 먹었으면 그렇게 하시는게 상책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이미 마음은 떠났는데 있으면 뭐합니까? 그냥 있을때까지만 있자? 어차피 아 저 ㅅㄲ 그만둘생각인데 그냥 저러다 말겠지, 얼른 사람 구하면 보내야지 이러지 누구 하나 신경 안 씁니다. 필요에 의해 고용당하고 쓸모가 없으면 버려지는게 현실인거 같습니다...
페이마임 2018-01-11 (목) 20:24
이건 사직서 내도 이것만 끝내고 나가라 시전이네요.

미리 떡밥깔아두는겁니다.
사직서 내기전 프로젝트 던져주는 센스.

상사랑 회사가 한통속.
아리야스 2018-01-11 (목) 20:51
바로 나오세요
r하야하라우 2018-01-11 (목) 20:56
다음주에 퇴사 한다고 사직서 제출하세요...
냥이삼춘 2018-01-11 (목) 21:00
누가 챙겨주는거 아니라는거 아시잖아요.
맘먹은데로 합시다.
본인 맘먹은데로.
화이팅~
눈치보고 결정하시든. 눈치까고 결정하시든 둘다놓고 절충하시든.
내인생입니다.
다운받는천사 2018-01-11 (목) 21:07
사직서 제출하시고 연차 병가등 쓸수있는거 한도까지 다 쓰세요.

그럼 느끼겠죠.

진짜 마음먹었구나 하구요.
감자먹는하마 2018-01-11 (목) 21:38
니가 한말 신경안쓴다 이거지 너나가도 손해없다 나가기 전까지 좆뺑이나 까라 이거지 일할사람 많거든 이거지 월급쟁이 인생이 다 그렇습니다 우리나라 회사는 다 왜이렇지 가까운 일본쪽으로 갑시다
응뿌아뿌 2018-01-11 (목) 21:39
ㅇㅇ 쓸수있는거 다쓰고

일 안한다고 분명이야기했습니다 ! 하고 엄포 놓으세요

욕도좀 이번기회에 하시고 대놓고 지칭하는욕은 하짐시구요 ;
패밀리망고 2018-01-11 (목) 22:04
게시글을 봐도 그닥 사직서 던질만한 용기도 없어보이고 던질 생각도 없이 보이네요..
걍 참고 하세요...
준철1 2018-01-11 (목) 22:24
월급이나 올려보세요
개우르 2018-01-11 (목) 22:52
메일로 사직서 전송을 하심이 ㅎㅎ
30일 지나면 빠이빠이니까요..
4Vendeta 2018-01-11 (목) 22:54
해석은 필요없습니다. 무조건 사표 던지세요. 안 받는다고 하면 두 번 던지세요.
노래가좋앙 2018-01-11 (목) 23:06
언제까지 그만두겠다 못박고 그 때 나가면 됩니다
블루워터9 2018-01-11 (목) 23:08
퇴직은 통보임...양해가 아님....그냥 인수인계 한달 기간 잡고 후임 없어도 나가면 그만임
히지노 2018-01-11 (목) 23:13
선빵을 날리시는게...ㅎㅎ 선빵날려도 회사에서 잡고싶으면 언제까지만 나와달라 협상이 됩니다. 근무조건도요..
해해행ㄹ 2018-01-12 (금) 00:18
그거하는순간 호구인증임
상식적판단 2018-01-12 (금) 00:33
그거 하다 나가면 졸지에 님이 나쁜사람 되죠
혈향 2018-01-12 (금) 01:36
걍... 이직할수 있으면 이직하세요.

그게 정답 입니다.
연탄620원 2018-01-12 (금) 06:52
현장직이면 안전화벗어서 집어던지면 되는데..
김철수a 2018-01-12 (금) 19:16
간보는구만 ㅋ
굴복하고 계속 다닐꺼냐? 라고 질문하는거.. 일종의 승부수죠 ㅋ
agariton 2018-01-13 (토) 00:51
사직서 안낸거면 그냥 일하겠다는거로 아는거죠. 자기일도 안해놓고 이거뭐니라고 하면 안되는거죠.
절루가라 2018-01-17 (수) 18:10
본인에게 어렵다고 느끼는 문제일수록 간단하게 생각하면 됩니다. 엿같아서 그만둔다. 이게 정답입니다.
써티킹 2018-01-19 (금) 17:47
그냥 사직서 내고. 한달후에 나오면 됩니다.
퇴사처리 안해주고, 돈 안주면...노동청 고발하면 되고요...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19
 ***** (새해 이벤트!!) (공짜"0원") (갤럭시) (아이폰6S) ***** iniphone 01-24
15548  [취미생활] 대만에 다녀왔어요 (8) 사촌간볼빨기 15:12 1855 3
15547  [회원게시판] 우연히 역대급 미녀 사진을 봤네요 (50) 스샷첨부 캐드버리 12:57 15503 7
15546  [회원게시판] 18000원에 주방 리모델링 (70) 유령이당 01:08 22975 21
15545  [연예인] 이희은 시스루 란제리 (67) 스샷첨부 Savior34 01:02 24873 45
15544  [회원게시판] 술마시고 친구랑 싸웠습니다.. (212) 수성궁몽유록 01-23 17821 34
15543  [연예인] [후방] 이희은 사장님의 섹시자태 (63) 스샷첨부 블러핑 01-23 30606 56
15542  [정보] 해외 텐트와 국내 텐트가격 차이 (91) 억삼이 01-23 34409 46
15541  [자동차] 신차 인증....사골 캡티바입니다.. (35) 스샷첨부 vasu 01-23 15184 28
15540  [기타] 김구라가 평생 반성해야되는 이유.. (132) 샤방사ㄴr 01-23 39464 57
15539  [사용기/후기] 최강의 안드로이드 셋탑박스 쉴드 TV(추가 기능 설명) (46) 루티네즈 01-23 10968 28
15538  [도서게시판] 스포주의 - 블랙 헌터 리뷰 (22) 체중감량 01-23 7173 0
15537  [자동차] 후면 주차 쯤이야 (26) 스샷첨부 생나기헌 01-23 15449 21
15536  [유머] 경찰이 보는 전래동화.. (48) 스샷첨부 아트람보 01-23 29116 40
15535  [회원게시판] 회사 짤렸어요 ㅠ (395) Xsellize 01-23 26399 50
15534  [영화게시판] 조우진 연기 쩌네요. (56) 한승연™ 01-23 21810 22
15533  [회원게시판] 덮밥집 여자 알바 (168) 도깨비 01-23 29647 41
15532  [연예인] [후방] 이희은 이벤트란제리 (9p) (59) 그린이 01-23 35567 57
15531  [회원게시판] 촉촉하게 흠뻑 젖은 리얼돌.jpg (70) 고슴도치소닉 01-23 26379 45
15530  [회원게시판] 허가난게 아이러니한 건물.jpg (114) 고슴도치소닉 01-23 26740 23
15529  [엽기] 인류 역사상 최악의국가 (97) 뚝형 01-22 40374 68
15528  [회원게시판] 영세 자영업자라고 하는데 참 웃김 (98) 캔슬 01-22 18801 57
15527  [회원게시판] 참치 두캔 넣고 (53) 스샷첨부 레드보틀 01-22 23200 16
15526  [회원게시판] 삼성 파워건은 쓰레기네요 ㅎㅎ (129) 샌프란시스코 01-22 24592 28
15525  [기타] 평창렬에 가려진 최악의 동네.. (137) 샤방사ㄴr 01-22 42267 46
15524  [회원게시판] 다음주 서울날씨 큰일났네요 헐! (69) 스샷첨부 백종투 01-22 25315 12
15523  [연예인] 위에서 내려본 사나 (34) 움짤러 01-22 31594 46
15522  [회원게시판] 제 동생녀석 인성 ... (65) Haroa 01-22 22442 68
15521  [감동] 학교 일진 찾아가서 참교육시킴 (104) 블루복스 01-22 33800 59
15520  [연예인] 은근슬쩍 섹시 어필 하는 사나 (41) 움짤러 01-22 29151 21
15519  [회원게시판] 여성님들 36살 이 스펙으로 결혼가능하나요? (174) 알라카이제 01-22 23037 20
15518  [회원게시판] 구글 비밀번호를 100번 바꿔보았습니다 (64) Ehsty 01-22 21346 26
15517  [연예인] 악뮤 이수현이 생각하는 미의 기준 (93) 유일愛 01-22 20547 63
15516  [회원게시판] 보라색이 그렇게 몸이 좋다는데 (106) 김구라미 01-21 25025 14
15515  [연예인] 나연 : 나도 만져줘 (37) 반쪽화살 01-21 31598 36
15514  [엽기] 배달 시킬 때 지켜야할 매너 (134) wlkgjai 01-21 39534 93
15513  [회원게시판] 36살 솔로 입니다...ㅜㅜ (159) 사에몬 01-21 22094 39
15512  [사용기/후기] 로지텍 G703 무선 마우스 자가수리 후기 (73) 넌어디서왔니 01-21 14649 19
15511  [회원게시판] 카드 사용한 사람을 찾을 수도 있군요... (46) AmDmE7 01-21 19127 11
15510  [도서게시판] 첫 글은 역시 장르소설 추천글이죠. (28) Yogurt 01-21 5925 9
15509  [기타] 도저히 참다참다 폭발한 어느 코인갤러의 일침.jpg (100) ferryj 01-21 34514 9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