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회원게시판]

동성애 논란 ‘까칠남녀’ 폐지 결정

글쓴이 : BY땅콩 날짜 : 2018-01-11 (목) 15:52 조회 : 24342

음란(淫亂)은 음탕하고 난잡하다. 사전적 의미를 찾아보는 것도 머쓱할 지경이다.

한 학부모단체가 ‘음란하다’ 낙인 찍은 한 방송사 앞에서 ‘난잡한’ 시위를 벌이고 있다. 전국학부모교육시민단체연합(전학연)이 최근 교육방송(EBS) 앞에서 벌이고 있는, EBS <까칠남녀> 폐지 피켓팅을 두고 하는 말이다.

‘음란’ 방송의 논거는 <까칠남녀>가 다룬 ‘동성애 특집’에서 불거졌다. 시위를 주도하고 있는 학부모단체의 공동대표인 이경자씨는 “소수자는 보호해야 한다. 다문화가정이나 결손가정의 아이들이 그렇다. 그러나 성소수자는 옛날에 변태라고 부르던 사람들이다”라고 말했다. 그가 말하는 변태는 레즈비언(lesbian)과 게이(gay), 양성애자(bisexual), 트랜스젠더(transgender)로 LGBT라 통칭할 수 있다.

‘난잡’ 시위의 증거는 행동에 나선 전학연의 일부 학부모가 그들의 말과 달리 교육적이지 않은 행동을 했기 때문이다. 사회적 도덕율을 내세운 이들은 방송사 로비에 콘돔을 씌운 당근을 던졌다. 불특정한 방송사 출입자에게 각종 채소를 나눠주며 성적 도구로 활용예를 설명하기도 했다. <까칠남녀>에 흥분한 나머지, 성희롱급의 행동도 서슴지 않았다



l_2018011002000489900102661.jpg

<까칠남녀>는 그 출발부터 논란이 예상됐다. 국내 최초의 젠더(Gender) 토크쇼다. 지난해 3월 주간 프로그램으로 방송을 시작한 이후, △공주도 털이 있다 △나는 오늘 쩍벌녀가 됐다 △남자들이여, 일어나라 △부장님, 그건 성희롱입니다 등의 주제가 방송됐다. 이 프로그램은 방송 1년도 되지 않아, 방송통신심의위원회로부터 경고를 받았고, 여성가족부와 여성민우회로부터 각각 ‘좋은 프로그램’으로 선정됐다. 냉탕과 온탕을 오간 우리 방송 사상 초유의 프로그램일 수 있다.

이경자 대표는 10일 오후 ‘스포츠경향’과의 통화에서 이 프로그램에 대해 공영방송에서 동성애를 다룬 것은 부당하다는 지적과, 패널의 편향성 지적을 내놓았다. 이에 대해 <까칠남녀>의 류재호 부장은 “동성애 문제를 차별의 관점에서 바라본 것”이라며 “패널의 편향성 지적은 이해가 된다”고 답했다. 그러면 학부모단체의 지적을 프로그램에 반영할 수 있는 길이 열린 셈이다.

그러나 반전이다. <까칠남녀>는 오는 2월19일 폐지가 지난해 이미 결정됐다. 류재호 부장은 “논란적 주제가 더이상 확장성을 가질 수 없어서, <까칠남녀>의 한계가 명확해 폐지가 결정됐다”고 밝혔다. 남은 6개 아이템 중 4편은 촬영을 마쳤고, 2편은 촬영이 예정돼 있다. 더군다나 이 사실을 학부모 단체도 알고 있는 데, 이런 과격한 시위를 벌이는 이유를 모르겠다는 것이 제작진의 입장이다.

이에 대해 확인하고자 이경자 대표와 연락을 취했지만, 이미 기자의 질문에 ‘좌파’ ‘경향신문’을 직접 거론하며 “내가 미쳤지. 전화 끊는다”라며 통화를 종료한 마당에 더이상 연락이 되지 않았다.

전학연의 학부모들은 ‘다정도 병인 양하여 잠 못 들어’ 시위에 나선 것에 ‘꼼수’가 엿보인다. 걱정이 너무 큰 탓에 동성애의 사전적 의미인 ‘동성 간의 사랑’을 음란으로 규정한 것도 너무 나간 것으로 보인다. 결국 이 대표가 속내를 들킨 ‘좌파’란 정치적 의미와 수미쌍관을 이루고 있는 것은 아닌 지 모를 일이다.

동성애는 논란 속에 버텨내고 있는 일부 사람들의 성정체성이다. 이들을 경계하는 사람도 있고, 이들을 위무하는 사람도 존재한다. 동성애에 대한 양극단이 존재하기에 이를 방송한다고 해서‘돈벌이’가 되지는 않는다.

국영방송은 지배 이데올로기를 재생산한다. 이에 비해 공영방송은 소수자의 낮은 목소리에도 귀를 기울여야 한다. EBS는 국영방송이 아니라, 공영방송이다. 동성애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는 방송 프로그램이 부당하지 않은 이유다. 제작진 역시 ‘차별의 관점’에서 만들었다고 했다.

폐지를 앞둔 프로그램의 폐지를 주장하는 시위가 오히려 음탕하고 난잡해 보인다. 전학연은 이달 말까지 교육방송 앞에 집회 신고를 해 놓았다. 폐지를 주장하는 이들 앞에 교육방송이 딱히 뭐라 얘기를 못하는 이유도 이 때문이다. 이 사태의 진상은 집회시 벌어지는 우발적 진상 행동으로 해결되지 않는다. 방송의 주제는 논쟁을 낳지만, 성희롱 행위는 처벌이 가능한 범죄다.







냉동식품 2018-01-12 (금) 21:27
다수가 소수 까는것은 안되는데 소수가 다수 까는것은 되는 방송 아니야?
자료찾아삼만… 2018-01-13 (토) 12:35
쓰레기 프로그램이 사라지겠군
워드맵 2018-01-13 (토) 14:22
애초에 섹스칼럼니스트라는 게 꼴리면 아무 상대하고나 자고서 밤문화에 대해 글 싸지르는 걸레들임.
그런 성 관념 가진 여자 고정패널로 데려다가 진행 시키는 교육방송도 제정신은 아니었음.
붕탁붕탁 2018-01-14 (일) 13:46
드디어 쓰레기 프로그램이 사라지는구나
골든슬라임 2018-01-14 (일) 16:12
진짜 처음 봤을때 EBS라곤 상상도 못하고 종편 수준이 그렇지 뭐라고 했었는데...
처음  1  2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19
 [LG전자렌탈] 역사상 大 최대혜택 / 공기청정기 10개월무료 / 정수기 6개월무료 /… LG렌탈 01-24
15548  [취미생활] 대만에 다녀왔어요 (4) 사촌간볼빨기 15:12 1108 0
15547  [회원게시판] 우연히 역대급 미녀 사진을 봤네요 (46) 스샷첨부 캐드버리 12:57 14918 5
15546  [회원게시판] 18000원에 주방 리모델링 (70) 유령이당 01:08 22767 21
15545  [연예인] 이희은 시스루 란제리 (67) 스샷첨부 Savior34 01:02 24659 45
15544  [회원게시판] 술마시고 친구랑 싸웠습니다.. (210) 수성궁몽유록 01-23 17671 34
15543  [연예인] [후방] 이희은 사장님의 섹시자태 (63) 스샷첨부 블러핑 01-23 30426 55
15542  [정보] 해외 텐트와 국내 텐트가격 차이 (91) 억삼이 01-23 34362 46
15541  [자동차] 신차 인증....사골 캡티바입니다.. (35) 스샷첨부 vasu 01-23 15141 28
15540  [기타] 김구라가 평생 반성해야되는 이유.. (132) 샤방사ㄴr 01-23 39417 57
15539  [사용기/후기] 최강의 안드로이드 셋탑박스 쉴드 TV(추가 기능 설명) (46) 루티네즈 01-23 10935 27
15538  [도서게시판] 스포주의 - 블랙 헌터 리뷰 (22) 체중감량 01-23 7142 0
15537  [자동차] 후면 주차 쯤이야 (26) 스샷첨부 생나기헌 01-23 15395 21
15536  [유머] 경찰이 보는 전래동화.. (48) 스샷첨부 아트람보 01-23 29090 40
15535  [회원게시판] 회사 짤렸어요 ㅠ (392) Xsellize 01-23 26367 50
15534  [영화게시판] 조우진 연기 쩌네요. (56) 한승연™ 01-23 21793 22
15533  [회원게시판] 덮밥집 여자 알바 (168) 도깨비 01-23 29623 41
15532  [연예인] [후방] 이희은 이벤트란제리 (9p) (59) 그린이 01-23 35542 57
15531  [회원게시판] 촉촉하게 흠뻑 젖은 리얼돌.jpg (70) 고슴도치소닉 01-23 26362 45
15530  [회원게시판] 허가난게 아이러니한 건물.jpg (114) 고슴도치소닉 01-23 26719 23
15529  [엽기] 인류 역사상 최악의국가 (97) 뚝형 01-22 40358 68
15528  [회원게시판] 영세 자영업자라고 하는데 참 웃김 (98) 캔슬 01-22 18788 57
15527  [회원게시판] 참치 두캔 넣고 (53) 스샷첨부 레드보틀 01-22 23188 16
15526  [회원게시판] 삼성 파워건은 쓰레기네요 ㅎㅎ (129) 샌프란시스코 01-22 24577 28
15525  [기타] 평창렬에 가려진 최악의 동네.. (137) 샤방사ㄴr 01-22 42255 46
15524  [회원게시판] 다음주 서울날씨 큰일났네요 헐! (69) 스샷첨부 백종투 01-22 25305 12
15523  [연예인] 위에서 내려본 사나 (34) 움짤러 01-22 31587 46
15522  [회원게시판] 제 동생녀석 인성 ... (65) Haroa 01-22 22429 68
15521  [감동] 학교 일진 찾아가서 참교육시킴 (104) 블루복스 01-22 33790 59
15520  [연예인] 은근슬쩍 섹시 어필 하는 사나 (41) 움짤러 01-22 29138 21
15519  [회원게시판] 여성님들 36살 이 스펙으로 결혼가능하나요? (174) 알라카이제 01-22 23021 20
15518  [회원게시판] 구글 비밀번호를 100번 바꿔보았습니다 (64) Ehsty 01-22 21332 26
15517  [연예인] 악뮤 이수현이 생각하는 미의 기준 (93) 유일愛 01-22 20537 63
15516  [회원게시판] 보라색이 그렇게 몸이 좋다는데 (106) 김구라미 01-21 25010 14
15515  [연예인] 나연 : 나도 만져줘 (37) 반쪽화살 01-21 31587 36
15514  [엽기] 배달 시킬 때 지켜야할 매너 (134) wlkgjai 01-21 39523 93
15513  [회원게시판] 36살 솔로 입니다...ㅜㅜ (159) 사에몬 01-21 22078 39
15512  [사용기/후기] 로지텍 G703 무선 마우스 자가수리 후기 (73) 넌어디서왔니 01-21 14637 19
15511  [회원게시판] 카드 사용한 사람을 찾을 수도 있군요... (46) AmDmE7 01-21 19118 11
15510  [도서게시판] 첫 글은 역시 장르소설 추천글이죠. (28) Yogurt 01-21 5919 9
15509  [기타] 도저히 참다참다 폭발한 어느 코인갤러의 일침.jpg (100) ferryj 01-21 34497 9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