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회원게시판]

동성애 논란 ‘까칠남녀’ 폐지 결정

글쓴이 : BY땅콩 날짜 : 2018-01-11 (목) 15:52 조회 : 25800

음란(淫亂)은 음탕하고 난잡하다. 사전적 의미를 찾아보는 것도 머쓱할 지경이다.

한 학부모단체가 ‘음란하다’ 낙인 찍은 한 방송사 앞에서 ‘난잡한’ 시위를 벌이고 있다. 전국학부모교육시민단체연합(전학연)이 최근 교육방송(EBS) 앞에서 벌이고 있는, EBS <까칠남녀> 폐지 피켓팅을 두고 하는 말이다.

‘음란’ 방송의 논거는 <까칠남녀>가 다룬 ‘동성애 특집’에서 불거졌다. 시위를 주도하고 있는 학부모단체의 공동대표인 이경자씨는 “소수자는 보호해야 한다. 다문화가정이나 결손가정의 아이들이 그렇다. 그러나 성소수자는 옛날에 변태라고 부르던 사람들이다”라고 말했다. 그가 말하는 변태는 레즈비언(lesbian)과 게이(gay), 양성애자(bisexual), 트랜스젠더(transgender)로 LGBT라 통칭할 수 있다.

‘난잡’ 시위의 증거는 행동에 나선 전학연의 일부 학부모가 그들의 말과 달리 교육적이지 않은 행동을 했기 때문이다. 사회적 도덕율을 내세운 이들은 방송사 로비에 콘돔을 씌운 당근을 던졌다. 불특정한 방송사 출입자에게 각종 채소를 나눠주며 성적 도구로 활용예를 설명하기도 했다. <까칠남녀>에 흥분한 나머지, 성희롱급의 행동도 서슴지 않았다



l_2018011002000489900102661.jpg

<까칠남녀>는 그 출발부터 논란이 예상됐다. 국내 최초의 젠더(Gender) 토크쇼다. 지난해 3월 주간 프로그램으로 방송을 시작한 이후, △공주도 털이 있다 △나는 오늘 쩍벌녀가 됐다 △남자들이여, 일어나라 △부장님, 그건 성희롱입니다 등의 주제가 방송됐다. 이 프로그램은 방송 1년도 되지 않아, 방송통신심의위원회로부터 경고를 받았고, 여성가족부와 여성민우회로부터 각각 ‘좋은 프로그램’으로 선정됐다. 냉탕과 온탕을 오간 우리 방송 사상 초유의 프로그램일 수 있다.

이경자 대표는 10일 오후 ‘스포츠경향’과의 통화에서 이 프로그램에 대해 공영방송에서 동성애를 다룬 것은 부당하다는 지적과, 패널의 편향성 지적을 내놓았다. 이에 대해 <까칠남녀>의 류재호 부장은 “동성애 문제를 차별의 관점에서 바라본 것”이라며 “패널의 편향성 지적은 이해가 된다”고 답했다. 그러면 학부모단체의 지적을 프로그램에 반영할 수 있는 길이 열린 셈이다.

그러나 반전이다. <까칠남녀>는 오는 2월19일 폐지가 지난해 이미 결정됐다. 류재호 부장은 “논란적 주제가 더이상 확장성을 가질 수 없어서, <까칠남녀>의 한계가 명확해 폐지가 결정됐다”고 밝혔다. 남은 6개 아이템 중 4편은 촬영을 마쳤고, 2편은 촬영이 예정돼 있다. 더군다나 이 사실을 학부모 단체도 알고 있는 데, 이런 과격한 시위를 벌이는 이유를 모르겠다는 것이 제작진의 입장이다.

이에 대해 확인하고자 이경자 대표와 연락을 취했지만, 이미 기자의 질문에 ‘좌파’ ‘경향신문’을 직접 거론하며 “내가 미쳤지. 전화 끊는다”라며 통화를 종료한 마당에 더이상 연락이 되지 않았다.

전학연의 학부모들은 ‘다정도 병인 양하여 잠 못 들어’ 시위에 나선 것에 ‘꼼수’가 엿보인다. 걱정이 너무 큰 탓에 동성애의 사전적 의미인 ‘동성 간의 사랑’을 음란으로 규정한 것도 너무 나간 것으로 보인다. 결국 이 대표가 속내를 들킨 ‘좌파’란 정치적 의미와 수미쌍관을 이루고 있는 것은 아닌 지 모를 일이다.

동성애는 논란 속에 버텨내고 있는 일부 사람들의 성정체성이다. 이들을 경계하는 사람도 있고, 이들을 위무하는 사람도 존재한다. 동성애에 대한 양극단이 존재하기에 이를 방송한다고 해서‘돈벌이’가 되지는 않는다.

국영방송은 지배 이데올로기를 재생산한다. 이에 비해 공영방송은 소수자의 낮은 목소리에도 귀를 기울여야 한다. EBS는 국영방송이 아니라, 공영방송이다. 동성애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히는 방송 프로그램이 부당하지 않은 이유다. 제작진 역시 ‘차별의 관점’에서 만들었다고 했다.

폐지를 앞둔 프로그램의 폐지를 주장하는 시위가 오히려 음탕하고 난잡해 보인다. 전학연은 이달 말까지 교육방송 앞에 집회 신고를 해 놓았다. 폐지를 주장하는 이들 앞에 교육방송이 딱히 뭐라 얘기를 못하는 이유도 이 때문이다. 이 사태의 진상은 집회시 벌어지는 우발적 진상 행동으로 해결되지 않는다. 방송의 주제는 논쟁을 낳지만, 성희롱 행위는 처벌이 가능한 범죄다.







냉동식품 2018-01-12 (금) 21:27
다수가 소수 까는것은 안되는데 소수가 다수 까는것은 되는 방송 아니야?
자료찾아삼만… 2018-01-13 (토) 12:35
쓰레기 프로그램이 사라지겠군
워드맵 2018-01-13 (토) 14:22
애초에 섹스칼럼니스트라는 게 꼴리면 아무 상대하고나 자고서 밤문화에 대해 글 싸지르는 걸레들임.
그런 성 관념 가진 여자 고정패널로 데려다가 진행 시키는 교육방송도 제정신은 아니었음.
붕탁붕탁 2018-01-14 (일) 13:46
드디어 쓰레기 프로그램이 사라지는구나
골든슬라임 2018-01-14 (일) 16:12
진짜 처음 봤을때 EBS라곤 상상도 못하고 종편 수준이 그렇지 뭐라고 했었는데...
처음  1  2
   

인기게시판  | ↑추천순정렬 | ↑조회순정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스샷첨부 이토렌트 04-26 184
 [공지] ※ 인기게시판은 각 게시판에서 추천 및 조회수로 산정해 자동으로 이동됩니다. 이토렌트 11-20 20
 [SKT]초특가_갤S8,S8+/아이폰6S_128G/G6/갤S7엣지/A8/갤럭시S9,S9+/노트8/V30/아… 엄청싼폰 04-27
16586  [회원게시판] 이토가수 무명가수 박준용입니다~~ (85) 작곡천재 15:44 6719 2
16585  [블박] 광주 무단횡단 사고 한명은 살았음. (304)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14:24 15707 8
16584  [회원게시판] 베란다 보다가 소름 (47) 스샷첨부 돌아와따 14:00 13658 5
16583  [정보] 집에서 공기청정기 기르기 (초보 입문편) (78) 스샷첨부 네모홀릭 10:44 25961 32
16582  [회원게시판] 귀촌 2달째가 쓰는 귀촌의 장점 (103) jayded 09:57 13610 17
16581  [감동] 현존하는 대한민국 전설 무기 정의봉 (96) 스샷첨부 Talia12 01:10 30344 106
16580  [기타] 의료사고로 모든걸 잃은 남성.jpg (143) 스샷첨부 opsxdw 01:04 28241 71
16579  [영화게시판] [ 데드풀 2 ] 최종 예고, ⑲ 예고편, 국내 메인 예고 (한글자막) (30) 마이센 04-26 8706 21
16578  [회원게시판] 인터넷에서 헌팅을 당했네요 ㅋ (89) CivilWar 04-26 19082 21
16577  [정보] 집에서 레몬, 망고 기르기 (따라 하기) (80) 스샷첨부 네모홀릭 04-26 24909 43
16576  [회원게시판] 경찰서에 신고하고 왔습니다 (85) 스샷첨부 며르치 04-26 17609 33
16575  [회원게시판] 택배차량 도난 긴급 수배 (148) 스샷첨부 아이준 04-26 28502 65
16574  [연예인] 원피스 입은 모모의 돋보이는 몸매 (58) 스샷첨부 움짤러 04-26 37150 35
16573  [정보] 집에서 파인애플 기르기 (따라 하기) (135) 스샷첨부 네모홀릭 04-26 32667 150
16572  [공지] [안내] 사이트 명칭 및 도메인 변경 안내 스샷첨부 이토렌트 04-26 8103 184
16571  [회원게시판] 후방이 아니라 죄송하지만 오늘 감동적인 날이에요!! (221) 스샷첨부 이리타 04-26 30613 125
16570  [블박] 고속도로 1차선 빌런.. (235) 스샷첨부 샤방사ㄴr 04-26 28098 56
16569  [유머] 똥꼬쑈들어간 TV조선 (141)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4-26 37990 80
16568  [유머] 카레집 주인장의 하소연 (239)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4-25 36944 101
16567  [취미생활] 조금 특이한 저의 취미 - 근황 (51) 스샷첨부 네모홀릭 04-25 22317 49
16566  [회원게시판] 오늘자 신개념 며느리 (96) 스샷첨부 LordV 04-25 28496 27
16565  [연예인] 행사하는 우희 (45) 스샷첨부 소주에홈런볼 04-25 28619 25
16564  [유머] ???:한남들 군대 2년가지고 징징 ㅋㅋㅋ (109) 스샷첨부 Leego 04-25 34754 49
16563  [사용기/후기] 전기자전거 이용 후기-개고생 포함 (66) 스샷첨부 제3의눈빛 04-25 19875 38
16562  [엽기] 헬스채널 유명 유튜버, 폭행 말렸는데도 '가해자' 됐다 (160) 오타쿠미 04-25 37420 72
16561  [유머] 일뽕넘치는 갓본 애니의 위용 (92)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4-25 38729 49
16560  [정보] 경찰관이 알려주는 조선족 팩트 (96) 스샷첨부 마춤법파괘자 04-25 36124 62
16559  [연예인] 길 건너다 신호 바뀐 서현진 (43) 스샷첨부 사니다 04-25 29718 38
16558  [자동차] 신차인증합니다!! (68) 스샷첨부 흑형초코바나… 04-25 13099 22
16557  [회원게시판] 우리 모두 야동을 끊읍시다. (110) 야동끊기전도… 04-25 23313 22
16556  [게임게시판] 피방 옆자리 배그 하던 아가씨 (122) 곰의충격 04-24 32583 87
16555  [기타] 진짜 여군 (115) 스샷첨부 사니다 04-24 36498 87
16554  [사용기/후기] 의자 하나 추천합니다. (148) 스샷첨부 네모홀릭 04-24 21791 77
16553  [회원게시판] 남부터미널에서 돈을 빌려줬습니다. - 1주일후 (197) 스샷첨부 Doubleon 04-24 29888 81
16552  [영화게시판] [ 더 이퀄라이저 2 ] 공식, 국제 예고편 (45) 스샷첨부 마이센 04-24 13709 51
16551  [기타] 한예슬 의료사고와 일반인의 차이점.jpg (85) 스샷첨부 10X10 04-24 36528 56
16550  [자동차] 무사고 기원 신차 인증입니다. 트위지 2017 (67) 스샷첨부 직업현자 04-24 13612 26
16549  [기타] 다산 택배를 거부한 쇼핑몰 (91) 스샷첨부 하데스13 04-24 35327 64
16548  [회원게시판] 왜 맘충인지 알겠고 극혐이네요. (155) 모그리01 04-24 20490 62
16547  [회원게시판] 25살 남성에게 스토킹 당하던 여중생 23일째 실종 (65) 스샷첨부 Minmay 04-24 18614 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