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정보]

세계가 걱정하는 '한국형 비트코인 광풍' [기사]

글쓴이 : JYLE 날짜 : 2017-12-08 (금) 04:43 조회 : 6372

요즘 워낙 금리도 없고하니 주변만 보더라도여럿이 비트코인에 투자하더군요..

회원님들 중에도 적지 않을 것 같습니다만..

옆에서 지켜보는 사람으로서는 심히 우려스럽긴 한데요..

비트코인! 괜찮다고 보시나요?

"한국처럼 대중적 광기 분출하는 나라 없다"

 [이승선 기자]

 

가상화폐 특히 대표 격인 비트코인에 대한 투기 열풍이 한국을 휩쓸고 있다. 미국의 금융전문 매체 <블룸버그> 등 외신들도 "한국에 비트코인 광풍이 불고 있다"고 대서특필할 정도다.

7일 <블룸버그>는 "한국은 세계 어느 곳보다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에 대한 격렬한 논쟁이 벌어지고 있으며, 글로벌 가상화폐 마니아들 사이에서 한국은 일종의 '그라운드 제로(폭발의 중심점)'로 떠오르고 있다"고 보도했다.

실제로 한국의 비트코인 가격은 다른 나라보다 20% 이상 높은 수준을 형성하고 있으며, 전 세계 비트코인 거래의 21%가 이뤄지고 있다. 한국의 국내총생산( GDP )은 전 세계의 1.9%에 불과하다는 점에서 특이한 현상이다. 앞서 <뉴욕타임스>도 "한국처럼 일반인들까지 열광할 정도로 광풍이 부는 나라는 없다"고 전했다. 

▲ 국내에 개장된 오프라인 가상화폐 거래소에서 한 투자자가 시세판을 보고 있다. ⓒ연합뉴스


하루 새 몇백만 원 등락, '비트코인 좀비' 속출

7일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에서 비트코인의 가격은 폭등세를 이어갔다. 오후 5시 현재 300만 원이 넘게 오르며 1900만 원을 넘어섰다.  20% 넘게 오른 가격이다. 사실 이것도 오전보다는 좀 떨어진 것이다. 7일 오전 00시 기준 1599만 2000원에 거래되던 1비트코인은 오전 9시 30분에 1945만 원까지 치솟았다. 350만 원 정도 올랐다가 상승 폭이 줄어든 것이다.

특히 국내에서 비트코인 가격은 최근 한두 달 사이에 광풍이라고 할 정도로 가격이 폭등하고 있다. 비트코인 가격은 올해 초까지만 하더라도 120만 원 선에 거래됐다. 그러다가 지난달 26일 1000만 원을 넘어섰다. 이후 불과 열흘 만에 비트코인 가격은 1500만 원대로 올라선 뒤 1500만 원에서 1900만 원을 넘어서는 데는 하루도 걸리지 않았다.

'비트코인 좀비', '비트코인 폐인'이라는 용어까지 등장하고 있다. 요즘 직장인 두 명만 모여도 비트코인이 화제에서 빠지지 않는다. 일부이기는 하지만 직장인뿐 아니라 대학생, 주부 할 것 없이 가상화폐 투자에 뛰어들고 있다.

일단 비트코인 같은 가상화페 투자에 발을 들여놓는 순간 '비트코인 좀비' 신세를 면하기 어렵다. 한번 시세 창을 들여다보면 낮이나 밤이나 눈을 떼기 어렵다. 가상화폐 거래소는 주식시장처럼 폐장이 없고, 24시간 사고팔고 할 수 있고 눈 깜짝할 사이에 몇십만 원에서 몇백만 원이 오르 내리락하기 때문이다. 

아직 소수의 투자자들이라고 하지만, 비트코인 거래단위는 0.0001 BTC , 즉 1만분의 1만큼만도 살 수 있다. 약 1000원(1000만 원 기준)으로도 비트코인 투자에 발을 들여다 놓을 수 있다. 코스닥 시장보다 하루 거래액에서 능가할 정도가 됐으니, 무시할 수도 없는 사회현상이 되고 있다.

급기야 이낙연 국무총리는 지난달 28일 "청년, 학생들이 빠른 시간에 돈을 벌고자 가상통화에 뛰어든다거나 마약 거래 같은 범죄나 다단계 같은 사기 범죄에 이용되는 경우도 있다고 한다"면서 "이대로 놔두면 심각한 왜곡 현상이나 병리 현상이 벌어질 것 같은 느낌이 든다"고 심각한 우려를 표명했다.

정부는 뒤늦게 가상화폐에 대한 제도적 기반을 마련할 것인지 고심을 하고 있다. 최근 법무부 가상화폐 태스크포스( TF )를 새로 구성하고 각종 규제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가상화폐가 해킹, 마약 거래, 돈세탁 등 범죄에 악용되거나 가상화폐 시장이 과열되는 것을 막겠다는 것이다.

국세청은 가상화폐에 대해 법인세, 상속·증여세 과세가 가능하며 매매차익에도 양도소득세나 거래세를 부과할 수 있다고 보고 법 개정을 포함한 제도적 보완사항을 검토 중이다.

현재 가상화폐를 거래할 때 수수료는 발생하지만, 관련 과세 근거가 없어 세금은 발생하지 않는다. 국세청은 과세를 위해서는 누가 어떻게 거래를 했는지 등 그 내역을 수집하는 것이 중요하며 기획재정부와 가상화폐 거래소로부터 거래자료를 의무적으로 제출받는 안 등을 진지하게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가 본격적인 규제에 나서는 순간 비트코인 광풍이 '제2의 튤립' 사건이 될 수도 있다는 경고도 나오고 있다.

이승선 기자 ( editor2@pressian.com )



來日..
JYLE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호전랑갈이 2017-12-08 (금) 04:45
낼 모래 1억이 될지라도...너무 무섭다 .... 그냥 내돈은 저기에 없는거 같으니

팝콘이나 먹자 ㅋㅋ
붉은날개 2017-12-08 (금) 04:47
다 부질없는 걱정 ㅋㅋㅋ 본인들 선택인데 왜이리 옆이서 불안감을 조성하는지 ㅋㅋㅋ
가지고 계신분들은 지금 행복해서 잠못이룰것이며.
없는 사람들중에 몇몇분들은 왜 일찍 사지 못햇을까 하면서 한탄하고 있을수도 있고
저처럼 그냥 저냥 팝콘사서 구경하는 사람도 있겠죠?? ㅋㅋ
바람후 2017-12-08 (금) 04:51
팝콘이 최고입니다.
OK샤코 2017-12-08 (금) 05:08
3억 벌고 이미 빠져나옴 ㅋㅋㅋ 미련없음
     
       
공돌마황 2017-12-08 (금) 10:50
인증은??
발터PPK 2017-12-08 (금) 05:25
근데 보니까 여기만큼 비법적으로 처벌없이 한탕노릴곳이 여기쁀. 현재 지금 막장으로 치닫는 현실을 여김없이 반영하는거라고봄. 카지노는 어차피 없는 인생 갈돈도없고 가도 안되는거 알고. 시간적여유도없지. 로또는 말그대로 로또고. 그래서 우리나라 유행한게 불법토토인데.. 이건 불법에 먹튀까지 잇음. 근데 코인은 안그러니까. 붐까지나서 유행아닌 유행된 사설토토 먹튀생각하면 그보다 훨씬안전하고 돈버는것도 일확천금은 아니라도 그에 준하게 벌리니까. 꼴는거야 사설토토도 마찬가지니 우후죽순 모이는듯. 없어져도 어차피 없는인샹이란걸 아는거. 근데 터지면 사설토토와는 달리 진짜 벌수잇다는거니까.
샤룬 2017-12-08 (금) 05:34
3일만에 천만 벌어보면 좀비가 왜 되는지 이해가 감.
가상화폐가 순간 폭락으로 손해를 본 사람도 있겠지만
대부분 점차 상승세라 기다리다 보면 손해 보기도 쉽지 않음.

투기니 뭐니 해도 아직까지는 이렇게 묵은돈 넣어서 개이득 보는데 안 빠지기도 힘들듯..

뭐든 문제는 자기 돈 아닌걸로 빚내서 투기성 투자를 하는게 문제.
단타로 하루 벌어 하루 수익 먹고 사는 일부의 경우가 아니라면
지금만큼 신개념 아이템 투자의 호재가 없다고 생각함.
콜라목치기 2017-12-08 (금) 06:50
버는 놈 있으면 당연히 잃는 놈이 있는 거죠. 화폐로서의 가치는 커녕 실물조차 없는데, 주식을 투기로 하는 거보다 더 위험함. 커뮤니티들 돌면서 호구들 자금 유치를 위해 영업을 열심히 하다보니 다단계랑도 비슷하고, 그걸 가지고 투기중인거. 가상화폐라는 걸 처음 겪어보니까 폐해도 맨땅에 해딩하면서 알아가는 건데 그걸 우리나라사람이 나서서 해주는 중.영업>이탈인 상태로 신규 자금유입이 있는동안은 투기도 한동안 이어지겠죠. 근데 폭탄맞은 사람들 쌓이면서 자금이탈 시작되면 결국엔 일본 부동산 버블 폭락 꼬라지 날 거 뻔한데. 그게 언제냐는 거죠. 폭탄 돌리기인데 지금은 아니겠지 하고 있긴하지만. 먹었으면 적당히 빠져서 구경하는게 살아남는 거.
제로코드 2017-12-08 (금) 07:07
비트코인 개발때부터 비웃어서 기회를 놓쳤는데, 그냥 내가 ㅂㅅ인걸 인정하고, 구경이나 해야죠.
이제와서 끼어들어도, 조금 벌던가, 거지가 될텐데...

그런데, 한국에서만 광분한다고 하니, 오히려 막 욕심이 납니다.
세계적으로 수요가 많을 가능성이 큰 화폐인데, 우리시장이 과열되어 포화되더라도, 세계로 보면 더 쓰일 여유가 많을테니...
바디 2017-12-08 (금) 08:07
몇년전에 사놓지 않은건 내가 ㅄ인걸 인정할수 밖에 없지만
지금 뛰어드는건 진짜 미친거 아닌가
군함도짱 2017-12-08 (금) 09:02
5천 예상해봅니다.
     
       
하늘에놓은돌 2017-12-08 (금) 11:15
지금 추세로는 올 말까진 1억 갑니다.
부처님ㅋ 2017-12-08 (금) 09:21
비트코인은 전세계 공통일텐데 한국만 20프로 높다는건 말이 안되는거 아닌가요?
만약 그렇다면 외국에서 사서 우리나라에서 팔면 그냥 시세차익만으로도 이익많이볼텐데...
     
       
군함도짱 2017-12-08 (금) 11:21
저도 그게 궁금하네요.
어떻게 같은 화폐를 갖고 기준도 없이 딸러는 얼마, 원화는 얼마.
이게 말이야 방구야.
딸러로 비트코인 산 뒤에 한국 주소로 보낸 후 한국에서 팔면 20% 남겨먹는건가요? ;;

진짜 골까는 상황이지요. ;;
오잉어뎅빵ㅇ… 2017-12-08 (금) 12:58
아니 이거 나라마다 가격이 다른거였나요 ?
키위love 2017-12-08 (금) 13:10
정부든 중국이든 거래소든 이유가 뭐든간에 한번은 터진다...
졸린다 2017-12-08 (금) 13:40
아무리 말해봐야 코인빠들이 감싸는거 보면 이해가 안가지만 ..그냥 취미로 2천만원에 사는사람있다고 생각하려고 노력중...
   

(구)유머엽기 | (구)유익한정보 | (구)동물/식물
유머게시판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31) 이토렌트 07-19 36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5) 이토렌트 03-20 26
 [필독] 유머엽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06/19 수정) (1) 이토렌트 06-19 10
51607 [기타]  “아까 그 X이지”…말다툼한 뒤 차로 들이받아버린 20대 여성 겨울숲 02:02 0 66
51606 [엽기]  순식간에 실시간 검색어에서 사라지네....jpg 스샷첨부 비토용 02:02 1 60
51605 [기타]  요르단 억만장자 사우디서 구금···"미국·사우디 배후" (1) vandit 01:59 0 147
51604 [기타]  교보문고 올해의 문장.... fourplay 01:55 1 353
51603 [유머]  살면서 꼭 필요한 터키어 모음 (2) 리더십특강 01:51 2 443
51602 [기타]  일부가 또.jpg (1) 솔나무 01:40 6 993
51601 [영상]  무방비 취침 소리O (1) Nihonbas 01:34 1 670
51600 [영상]  특수 신발을 신었겠지? 소리O (7) Nihonbas 01:23 4 1098
51599 [영상]  차원이 다른 한 축구선수의 치달 ㄷㄷㄷ 소리O (10) 웰시고기 01:19 4 1352
51598 [영상]  자기야~~ 나좀 바라봐~ 소리O Nihonbas 01:19 1 667
51597 [기타]  빅토리아 시크릿 쇼 좋아하는 분들이라면 과감하게 도전해도 될 듯 [기사] (1) 최대8자 01:18 0 1486
51596 [유머]  이게 가슴이야 엉덩이야??? (3) 밥돌이군 01:15 2 2160
51595 [동물]  강아지 약올리냥.gif (2) 응가요정 01:13 3 1010
51594 [유머]  웃고 갑시다 (4) 솔나무 01:10 2 1047
51593 [유머]  한국의 나치 군역자.jpg (5) k뭉cll 01:10 5 2114
51592 [동물]  궁디팡팡 소리O 그까이꺼뭐라… 01:08 1 714
51591 [영상]  지상 최강의 레이서들 소리O (2) FBI요원멀더 01:06 2 996
51590 [유머]  반짝 유행했던 음식 (6) 어른아이 01:06 0 1932
51589 [유머]  프로 정신.gif (2) 볼매머스마 01:04 2 1526
51588 [유머]  YG는 가족, 젝스키스는 비즈니스 (7) 어른아이 01:03 1 1900
51587 [동물]  새 잡으러 갔다가 죽을뻔.gif (3) 솔나무 01:03 5 1525
51586 [기타]  람보르기니 SUV 우르스.gif (7) 솔나무 00:56 3 2279
51585 [유머]  준표에게 일침 자폭 (3) 어른아이 00:56 8 1965
51584 [유머]  궁극의 PC방 (7) 어른아이 00:54 5 2753
51583 [동물]  코끄럼틀 (1) 고양이123 00:48 3 1056
51582 [블박]  당당한 무단횡단.gif (16) 솔나무 00:45 2 2476
51581 [기타]  판빙빙 경영 엔터테인먼트업체 3년간 이직 0…복지 혜택 풍성 (1) vandit 00:42 4 1891
51580 [동물]  분뇨의 드롭킥 고양이123 00:40 2 1439
51579 [동물]  방금 이상한 생물을 본 것 같다만? (3) 고양이123 00:36 2 2065
51578 [엽기]  열받은 람보르기니 차주 (4) vandit 00:33 1 3194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