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감동]

따뜻한 하루 중

글쓴이 : 삼척동자 날짜 : 2017-11-15 (수) 08:07 조회 : 1758



서울 서초구 방배동에 위치한 서문여자중학교 250명 학생을 대상으로
저개발국가 어린이들을 위한 티셔츠 만들기가 진행되었습니다.
학생들 모두 설렘 반 기대 반으로 즐거운 표정이었습니다.

본격적으로 티셔츠를 만들기 전,
먼저 따뜻한 하루에서 나눔에 대한 강의를 진행했습니다.
도움이 필요한 전 세계 빈민국가들의 실태와
우리가 도와줘야 할 친구들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준 것입니다.

전쟁과 가난, 질병 속에서 누군가의 도움 없이는
꿈을 펼치기 어려운 아이들의 이야기,
6.25전쟁 때 한국을 도왔지만 지금은 어려운 상황에 부닥치게 된
에티오피아 강뉴부대원들의 가슴 아픈 이야기를 들려주며
나눔을 실천하며 살아가야 하는 이유를 설명했습니다.





그리고 나눔은 특별한 날에만 하는 것이 아니라
우리 학생들도 언제 어디서나 나눔을 쉽게 실천하고
함께 할 수 있다는 것을 알려주었습니다.
사뭇 진지한 표정으로 30분간의 강의를 경청하던
학생들은 말했습니다.

"우리도 빨리 나누고 싶어요."

강의를 들은 학생들은 이제 본격적으로 만들기에 돌입합니다.
영어로 '우분투'란 글이 적혀 있는 티셔츠를 색칠하고 꾸미기로 했는데요.
우분투란, '우리가 함께 있기에 내가 있다'라는 뜻입니다.

어려운 이웃을 우리가 함께 돌아볼 때
모두가 행복하다는 뜻이라는 것을 이해한 학생들은
저개발국가 아이들에게 소중히 전달될 거라는 이야기를 듣고는
티셔츠를 정성을 다해 예쁘게 만들기 시작합니다.





학생들은 각자가 좋아하는 색깔의 펜으로 음영을 넣어주기도 하고,
자신이 좋아하는 귀여운 캐릭터를 그려 넣기도 합니다.
그리고 전하고자 하는 메시지를 진지하게 적어봅니다.

'너는 할 수 있어, 희망을 품어',
'넌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사람이야',
'언제나 행복하길...'


250명의 서문여자중학교 학생들이 만든 티셔츠는
아프리카 에티오피아를 포함해서 저개발국가 아이들에게
소중히 전달될 것입니다.

알록달록한 티셔츠 색깔을 보고 있노라면
나눔을 실천하는 학생들의 마음이 반짝반짝 빛나는 듯합니다.
함께 행복한 세상을 위한 작은 걸음을 뗀 서문여자중학교 학생들...
앞으로도 나눔의 의미를 알고 실천하는 어른들로
멋지게 성장해나가길 기대해봅니다.
삼척동자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얼토당토 2017-11-15 (수) 10:23
훈훈하네요~~
   

    (구)유머엽기 | (구)유익한정보 | (구)동물/식물
유머게시판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30) 이토렌트 07-19 36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5) 이토렌트 03-20 26
 [필독] 유머엽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06/19 수정) (1) 이토렌트 06-19 8
132 [감동]  영웅들 (2) 김이토 02:01 11 1120
131 [감동]  아이를 구해온 용사 .gif (9) 천마신공 02:00 8 2099
130 [감동]  사법시험 레전드 .jpg (13) 천마신공 01:54 21 3330
129 [감동]  카이리 어빙의 팬 서비스 .gif (11) 천마신공 01:33 9 2854
128 [감동]  초코 케이크 (15) 붉은언덕 11-17 4 3909
127 [감동]  리메이크 된 캐릭터들 (13) 스샷첨부 붉은언덕 11-17 7 7296
126 [감동]  눈 치우는 날 (8) 붉은언덕 11-17 0 2619
125 [감동]  세계의 짜장면 (20) 스샷첨부 붉은언덕 11-17 4 6949
124 [감동]  하늘나라에 간 강아지가 보낸 편지 .jpg (4) 시티은행 11-17 8 3640
123 [감동]  형제로 태어나 전우로 영원히 함께하다 .jpg (8) 시티은행 11-17 24 4477
122 [감동]  박찬호가 국내 복귀한 진짜 이유 (18) 흐노니 11-17 17 6936
121 [감동]  착한 불법 유턴.gif (8) 하나자와사부… 11-17 7 6374
120 [감동]  이희은 사장이 메갈러들의 공격에 대처하는 법.jpg (34) 노랑노을 11-17 83 13377
119 [감동]  투병중인 아내를 위한 깜짝 이벤트.avi 소리O (2) 하나자와사부… 11-17 6 3228
118 [감동]  엄마와 야구 (6) 사니다 11-17 4 4675
117 [감동]  의미있는 날인 11월17일 (4) 하데스13 11-17 22 5060
116 [감동]  따뜻한 하루 중 삼척동자 11-17 3 1963
115 [감동]  따뜻한 하루중 (1) 스샷첨부 ZI마스터 11-17 4 2574
114 [감동]  아빠 안잔다 .gif (5) 천마신공 11-17 11 7572
113 [감동]  여행을 떠나요 (5) 붉은언덕 11-16 3 3040
112 [감동]  이다지 선생님의 편지 .jpg (9) 시티은행 11-16 12 7418
111 [감동]  이국종 교수님 현재 건강상태 .jpg (63) 시티은행 11-16 138 17906
110 [감동]  60년간 황무지를 숲으로 일군 '현대판 우공' (5) yohji 11-16 6 4100
109 [감동]  조현우 선방 골대 뒤 캠 (6) 뚝형 11-16 5 4851
108 [감동]  밸리댄스 여신 근황.GIF (11) 마노에리나 11-16 6 11140
107 [감동]  청각장애자를 위한 스눕독의 배려 (7) 유일愛 11-16 8 5282
106 [감동]  역사학자 전우용 트윗.jpg (12) 노랑노을 11-16 32 3753
105 [감동]  따뜻한 하루 중 삼척동자 11-16 3 2304
104 [감동]  지진 대처가 훌륭한 어린이집 (18) 스샷첨부 생나기헌 11-16 62 16288
103 [감동]  누나는 여고생 (33) 흐노니 11-16 68 25657
 1  2  3  4  5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