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기타]

박진성 시인이 ‘성폭행’ 혐의를 벗은 뒤 겪은 일 ,,,

글쓴이 : yohji 날짜 : 2018-04-17 (화) 11:17 조회 : 4776

      




박진성 시인은 자신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한 여성으로부터 허위 펀딩을 받았다고 주장하고 나섰다.


박 시인은 지난달 26일 산문집 ‘이후의 삶’ 텀블벅( tumblbug ) 펀딩을 시작했다.

2016년 11월 출간하려다 좌절한 원고들을 모아 다시 산문집 발간에 도전한 것이다.

그는 자신의 트위터에 “부족한 점이 많지만 꼼꼼하게 준비했다”면서 “염치 불구 많은 참여 부탁드린다”고 적었다.





그의 주장에 따르면 16일 조금 수상한 펀딩이 들어왔다. 1000만원이라는 거금이었다.

그는 이 돈을 ‘허위 펀딩’이라고 주장했다.

자신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고발한 뒤 무고 및 허위사실유포 처분을 받은 여성의 ‘만행’이라는 것이다.


‘텀블벅 펀딩’은 예술·문화 컨텐츠를 중점으로 다룬다.

일정 기간을 설정한 뒤 그 안에 목표 금액을 달성해야만 후원된 금액을 이체해 창작자에게 전해주는 시스템이다.

즉, 1000만원을 후원하겠다는 의사를 표현해놓고 투자금을 이체하지 않고 회수할 경우 펀딩 자체가 무산돼 버리는 것이다.


그는 자신의 트위터에 “ 무고 및 허위사실유포 범죄자가 무려 1000만원을 후원해주셨다”면서 “ 물론 후결제라는 걸 이용한 허위 펀딩”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 무고로 한 사람 인생 조져놓고 펀딩도 망치려는 수작”이라면서 “ 인간의 끝이 어디까지인지 정말 궁금하다”고 토로했다.


박 시인은 2016년 작가 지망생 2명을 성폭행했다는 폭로로 논란의 중심에 섰다

이후 1년간의 법정 공방 끝에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그를 무고한 여성들에게 내려진 처벌은 기소유예와 벌금 30만원이 전부였지만, 오명은 벗을 수 있었다. 허위 펀딩은 이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1000만원 후원자와 대화한 카톡 내용도 공개했다.


박 시인은 먼저 1000만원을 후원한 경위를 묻어본 것으로 추정된다.

그러자 후원자는 “굳이 후원자에게 따로 연락한 이유가 뭐냐”면서 “책에나 신경쓰라”고 다소 날카롭게 대답을 이어 나간다.


이어 그가 “속은 척 해주니 재밌냐?”고 묻자 후원자는 “불쾌하다. 단순 궁금증을 갖고 구매를 하려고 한 것인데 그게 이상한 것이냐. 펀딩 취소하겠다”고 답했다.



박진성 시인. 뉴시스


한편 박 시인은 고은 시인이 성추행 논란이 불거졌을 당시 “고은 시인 성추행 사실을 직접 목격했다”며 최영미 시인의 증언에 힘을 실어 준 인물이다.

그는 “고은 시인의 진정한 사과를 바란다”면서 “제발 사과하라”고 당부한 바 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2&oid=005&aid=0001089507





내 기억속의 무수한 사진들처럼 사랑도 언젠가 추억으로 그친다는 것을 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당신만은 추억이 되질 않았습니다...

사랑을 간직한 채 떠날수 있게해 준 당신께 고맙단 말을 남깁니다...
yohji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高木正雄 2018-04-17 (화) 11:33
메갈룸은 뭐라고 쉴드쳐줄까나
현준사랑해 2018-04-17 (화) 11:41
뉴스룸 거른지 오래
rntaos 2018-04-17 (화) 11:44
새누리 의원 같은 여자를 만나셨네.
   

유머게시판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31) 이토렌트 07-19 37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5) 이토렌트 03-20 28
 [필독] 유머엽기 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06/19 수정) (1) 이토렌트 06-19 11
105814 [기타]  '정우성 노개런티 출연 비하인드 스토리' : 세월호 다큐 '그날, 바다&… (1) belcowin 22:16 0 550
105813 [감동]  [영재발굴단] 50개월 강현이.jpg (4) 스샷첨부 노랑노을 22:16 2 832
105812 [감동]  냉부 어머니가 만든것 같은 음식 박철민의 눈물... (4) 꼬리치레 22:15 2 593
105811 [후방]  씰룩씰룩.gif (2) 나라고나 22:12 1 1229
105810 [영상]  빰바빰바 뚱돼지 빰바빰바 뚱돼지 (1) VanGo 22:11 0 541
105809 [유머]  식인종을 만난 대학생 만화.jpg (3) 스샷첨부 노랑노을 22:11 4 1515
105808 [기타]  모션센서 LED조명.. (11) 스샷첨부 샤방사ㄴr 22:10 1 1231
105807 [유머]  나날히 발전하는 국내 한의학 근황.jpg (11) 스샷첨부 마노에리나 22:07 6 2009
105806 [유머]  교수님 제가 왜 C죠?.jpg (2) 스샷첨부 노랑노을 22:06 4 2053
105805 [사회]  하다하다 깔게 없으니 높은 지지율을 깐다 (6) 스샷첨부 gagharv 22:06 0 1287
105804 [기타]  자동차 후방 신종 스티커.jpg 스샷첨부 마노에리나 22:05 0 1632
105803 [공포]  미국 산부인과 출산 청구서 (15) 스샷첨부 마노에리나 22:02 0 1722
105802 [기타]  친구가 내 남동생이랑 잤다는데 죽여버릴까? (9) 스샷첨부 마노에리나 22:00 3 2525
105801 [기타]  후진기어 넣고 푸락셀.. (8) 스샷첨부 샤방사ㄴr 21:58 1 2263
105800 [정보]  일회용 우산 비닐 대신 빗물 제거기.jpg (18) 스샷첨부 10X10 21:49 7 3053
105799 [블박]  무리한 끼어들기.gif (14) 스샷첨부 차트박사 21:49 1 2403
105798 [후방]  하얀 허벅지 jpg (4) 스샷첨부 차트박사 21:46 10 4058
105797 [기타]  조정치 닮은 여학생 (10) 스샷첨부 소주에홈런볼 21:44 3 3311
105796 [동물]  띠용띠용 빨리빨리.. (1) 스샷첨부 샤방사ㄴr 21:41 2 1338
105795 [기타]  일본에서 가장 유명한 한류 탑3.jpg (13) 스샷첨부 샌프란시스코 21:38 0 4210
105794 [사회]  문 대통령 공약 '한반도 신경제지도 구상' 주목 (6) 스샷첨부 내일다시보기 21:38 0 1418
105793 [동물]  냥냥이 주인없을때 특징.. 스샷첨부 샤방사ㄴr 21:37 4 1639
105792 [동물]  심장주의! 아기 냥이들의 말랑말랑 핑크젤리 영상!! ㅠㅠ 8일차! 소리O (5) 스샷첨부 불꽃공작 21:32 7 1052
105791 [동물]  계란먹은 인절미.. (2) 스샷첨부 샤방사ㄴr 21:31 2 2436
105790 [유머]  과일이 몸에 좋은거야.jpg (6) 스샷첨부 우주인K 21:30 6 3528
105789 [유머]  개국보다 어려운 3대 세습!! (4) 스샷첨부 플키는냥 21:24 6 3657
105788 [기타]  어벤져스 인피니티워 용산 아이맥스 27:30 오픈.jpg (6) 스샷첨부 10X10 21:23 0 2846
105787 [유머]  예쁜 여자가 남자 알바생 번호 따는 만화 .jpg (9) 스샷첨부 시티은행 21:19 5 4450
105786 [유머]  기자의 은밀한 취향 (8) 스샷첨부 비텐펠트 21:07 14 4875
105785 [사회]  "대한항공 안 탄다"…소비자 불매운동 조짐 (38) 스샷첨부 사니다 21:04 0 4127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