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전현희 의원, “서울이 많이 쇠퇴하고 늙고 있는데 제가 활력을 불어넣고 싶다”

[시사게시판]
글쓴이 : 아이필블루 날짜 : 2018-02-14 (수) 22:47 조회 : 479

재선의원으로는 유일하게 서울시장 선거 도전장을 냈는데?  
“가장 열정적으로 일할 수 있는 나이이고 에너지와 잠재력이 있다. 특히 서울시장에 도전하게 된 건 서울에 변화가 필요한 시점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과거 600년 고도 서울을 향후 600년 미래 비전으로 디자인할 필요가 있다. 서울이 많이 쇠퇴하고 늙고 있는데 제가 활력을 불어넣고 변화할 수 있는 모멘텀을 만들 가장 적합한 후보라고 생각한다.”  

-여권에서 ‘강남표’를 끌어오겠다고 했는데 구체적 구상이 있나?
“서울시장 후보로서 강남의 경쟁력을 이야기한 것이다. 우리 당은 강남권이 열세다. 강남에서 표를 얻는 확장력 있는 후보가 우리당의 서울시장 후보가 돼야 본선 경쟁력이 있다. 2010년 서울시장 선거 때 한명숙 후보가 서울 전역에서 이겼는데 강남권에서 오세훈 후보에게 패배한 뼈아픈 기억이 있다. 또 강남만큼 다른 지역도 살고 싶은 경쟁력 있는 곳으로 만들겠다는 정책과 공약을 준비할 것이다. 저는 강남·북의 균형발전을 이끌 수 있는 준비된 후보다.”

-박영선·우상호·민병두 의원 등 강력한 후보들과 경선을 치러야 한다. ‘전현희’만의 차별점은?
“제 인생을 되돌아보면 불가능에 대한 도전의 역사였다. 불굴의 의지를 가진 도전의 아이콘이다. 치과의사에서 사법고시를 합격한 것도 100% 불가능하다고 했다. 지역구 강남 도전도 불가능하다고 했다. 하지만 성공했다. 서울시장 도전에 ‘어렵지 않느냐’는 이야기가 많지만 불굴의 의지로 정책을 준비해서 ‘뉴(NEW) 서울’을 반드시 만들겠다.”  

-서울의 가장 큰 문제는 무엇이라고 보나?  
“크게 5가지로 미세먼지 등 환경문제, 주거, 교통, 복지, 미래비전이다. 인천 아시안게임 때 저탄소 친환경위원장으로 꾸준히 환경문제에 관심을 가졌다. 국회 신재생에너지 포럼 연구위원이기도 하다. ‘엄마의 마음’으로 서울의 환경을 미래의 아이들을 위해 깨끗하게 만들어야 한다는 고민이 많다. 미세먼지와 관련해 국내 요인은 시민들의 자발적 참여도 중요하다. 저탄소 친환경 수소산업, 연료전지산업, 해상풍력산업, 탱양광산업 등 신재생에너지 분야의 발전과 육성에 더욱 힘을 쏟아야한다. 특히 신재생에너지 중심의 패러다임적 전환이 필요하다. 주거 문제는 2030세대나 도심빈민, 서민들 사실상 주거 공간 확보가 어렵거나 내 집 마련 어려운 이들을 위해 공공임대주택 등을 구상하고 있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위원으로서 주거와 교통 문제를 들여다봤기 때문에 누구보다 대안을 갖고 있다. 특히 서울시는 4차산업혁명 인프라 구축 역할을 해야 한다. 서울 구석구석 인프라 확충에 노력하겠다. 5가지 문제에 대한 구체적 정책은 평창올림픽 이후 발표할 예정이다. 기대해도 좋다.”  

http://www.asiatoday.co.kr/view.php?key=20180214010008614

중복 게시물의 경우 쪽지나 댓글을 달아주세요... 되도록 이면 쪽지를....

확인후 바로 삭제 하겠습니다. 중복게시물을 확인을 하는데 한계가 있습니다.

추천을 받자고 하는짓이 아닙니다. 추천은 사양합니다.
아이필블루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구)회원게시판 | (구)방송 | (구)금융투자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2) 이토렌트 07-18 18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3 4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1) 이토렌트 06-13 5
1169 [일반]  미국 경호원과 중국 경호원의 대결 결과 (10) 별이졌다 02-19 0 419
1168 [일반]  우리나라 보수들은 왜 문재인을 지독하게 싫어할까요? (27) 로또당첨되고… 02-19 3 447
1167 [일반]  울부짖는 에마 곤잘레스 (1) 정은지LOVE 02-19 1 421
1166 [일반]  여러분의 직장과 가정은 안전할까요? (19) 당나라군대 02-19 2 434
1165 [일반]  내일자 장도리 (1) †와룡 02-19 2 379
1164 [일반]  대통령에 다녀간 곳엔 재앙이..... (14) 로또당첨되고… 02-19 5 1021
1163 [뉴스]  재산관리인도 "다스 실소유주는 MB" / MBC 이미지첨부 놀란냥 02-19 2 190
1162 [뉴스]  수임료 대납 숨기려 '컨설팅' 계약 / MBC 이미지첨부 놀란냥 02-19 0 190
1161 [일반]  2월 19일 '11:50 청와대입니다' belcowin 02-19 1 186
1160 [일반]  우리나라 선수중 가장 아름다운 선수 (6) 소총3자세 02-19 2 946
1159 [뻘글]  연희단 거리패가 모두 공범자 (1) 뭐라예 02-19 1 590
1158 [일반]  빙상연맹은 삼성꺼였군요. (4) 레이디버그 02-19 3 901
1157 [뻘글]  문통에 대한 기득권층들의 분위기는... (6) 피자주세요 02-19 3 578
1156 [일반]  정두언 " 정주영 회장 과 mb 가 균열이 생긴이유는? (2) 아이필블루 02-19 4 632
1155 [일반]  GM 본사 지분을 인수하면? (10) 아이스콜드 02-19 1 582
1154 [일반]  가짜 뉴스는 왜 노인네들한테만 발송될까요. (7) belcowin 02-19 2 432
1153 [일반]  문재인 대통령 "보호무역조치 한미FTA 위반 여부 검토하라" (2) belcowin 02-19 4 306
1152 [뻘글]  GM은 우리나라를 무슨 아프리카 후진국정도로 보는 것 같네요 (7) 빛나리야 02-19 2 576
1151 [일반]  민주당 부산, 여성시의원 출마자 술자리 불러 불출마 강요·폭언 (10) 와따시파워 02-19 4 491
1150 [일반]  자한당 기사는 요즘 안나오는듯 (1) 12월28일 02-19 0 201
1149 [일반]  트럼프에게 한방 먹이는 민주당 (2) 12월28일 02-19 7 701
1148 [일반]  박영선은 완전 끝이네요. (19) 잃어버린10년 02-19 1 1701
1147 [일반]  2월 19일 인도 주요 뉴스입니다.jpg 사르나뜨 02-19 1 174
1146 [일반]  자바당은 6.13 지방선거에서 죽을 쑨다. (2) 셀랑스 02-19 4 281
1145 [일반]  권력 - 언론 - 재벌, 인맥 혼맥 2018 업그레이드판 없나요? 전사abj 02-19 0 161
1144 [일반]  박영선의원 들통낫네요......... (22) 제발가지마 02-19 9 1853
1143 [일반]  공수처 반드시 설치해야겠네요 (7) 흐노니 02-19 6 568
1142 [뉴스]  팔 걷어붙인 文대통령…美통상압박·GM사태에 "당당히 대응하라"(종합) (3) 나우컴미 02-19 15 634
1141 [일반]  자유한국당은 뇌가 없나요? (11) 아이필블루 02-19 4 1037
1140 [일반]  이윤택, 말장난이 과거 인사를 뛰어넘네요. (4) chylaw 02-19 2 57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다음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