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조선일보가 아카이브 기록에 철저히 봉인, 숨겨둔 신문지면.jpg

[시사게시판]
글쓴이 : sienic77 날짜 : 2018-02-12 (월) 23:57 조회 : 1597

조선일보 전두환.jpg

조선일보 전두환2.jpg



http://srchdb1.chosun.com/pdf/i_service/index_new.jsp?Y=1980&M=8&D=23&x=77&y=13

 

1980년 8월 23일자 신문 아카이브 기록보면, 1면,2면,4면은 있는데 3면만 없습니다..

 

그 3면이 바로 이 기사.. 이 대서특필 기사가 구체적으로 공개된적이 없는데, 나름 국회도서관에서 직접 열람하면서까지 확인해가며 전문을 긁었습니다. 그 가운데 핵심내용들 옮겨봅니다.

 

-----------------------------------------

 

인간 전두환 

 

이해관계 얽매이지 않고 남에게 주기 좋아하는 성격

운동이면 못하는것 없고 생도시절엔 축구부 주장...

 

.

.

 

그의 투철한 국가관과 불굴의 의지. 비리를 보고선 감시도 참지를 못하는 불 같은 성품과 책임감, 그러면서도 아랫사람에겐 한없이 자상한 오늘의 '지도자적 자질'은 수도생활보다도 엄격하고 규칙적인 육군사관학교 4년 생활에서 갈고닦아 더욱 살찌운 것인듯하다. 그가 육사를 지망한것은 적의 군화에 짓밟힌 나라를 위하는 길은 내 한 몸 나라에 던져 총칼을 들고 싸우는 길 밖에 없다는 일념 때문이었다.

(중략)

육사 4년기간을 거치는 사이 그는 어느 누구보다 국가관이 투철하고 용기와 책임감이 강하며, 자기에게 가혹하리만큼 엄격한 지휘관으로 성장해 있었고, 몸 바쳐 나라에 충성한다는 것은 그의 신앙이 되어있었다.(...) 특이한 것은 이처럼 육사에서 형성된 그의 국가관과 생활방식은 그후의 오랜 군대생활에서도 조금도 흐트러짐이 없이 일관되고 있다는 점이다.

 

그에게서 높이 사야할 점은 아무래도 수도승에게서나 엿볼 수 있는 청렴과 극기의 자세일 듯하다. 지난 날 권력 주위에 머물 수 있었던 사람치고 거의 대개가 부패에 물들었지만 그는 항상 예외였다. 서울 서대문구 연희동 302의 3 그의 자택에선 요즘 흔한 족자 한 폭, 값나가는 골동품을 찾아볼 수 없고, 팔목에 차고 있는 투박한 미국 특수부대용 시계도 월남 연대장시절부터 애용하고 있는 싸구려다.

(중략)

 

이런 성실한 삶의 자세와 불굴의 투지로 그는 이미 오래전부터 군내부에서는 널리 알려진 인물이었다. 다만 그의 이름이 국민 사이에 알려진것은 10.26 사태후 계엄사 합동수사본부장으로서 김재규 일당의 범죄사실을 공표하기 위해 매스컴에 이름이 오르내리면서였다. 대통령 시해라는 생각지도 못할 끔찍한 국가위기에 처했을때 그는 싫더라도 이미 국민 앞에 나서지 않을 수 없게된, 피할 수 없는 운명에 처해있었다.

그가 국가원수 시해 사건에서 보여준 집요하고 철두철미한 사건 규명으로, 그의 당당함은 자신도 모르게 이미 군의 의지를 결집시키는 촉매제가 되었고, 불의를 보고 참지못하는 천성적인 결단은 그를 군의 지도자가 아니라 온 국민의 지도자상으로 클로즈업시키기에 부족함이 없었다. 그의 오늘은 주어진 자리에서 늘 그가 그래오듯 최선을 다해온 결과일 뿐이다.

 

(중략)

 

12.12 사건만해도 그렇다. 정승화 육참총장 쪽에 서면 개인 영달은 물론 위험부담이 전혀 없다는 걸 그도 잘 알았으리라. 이미 고인이 된 대통령의 억울함을 규명한다고 하여 누가 알아줄 리도 없는 일이었다. 그러나 그가 배우고 익혀온 양식으로선 참모총장이 아니라 그보다도 더 높은 상관일지라도 국가원수의 시해에 직접,간접적인 혐의가 있는 사람이면 누구든 철저히 그 혐의가 규명되어야 바른길이었다. 그렇지 않고선 자식이 아비를, 제자가 스승을, 부하가 상관을 모함하고 교살하는 식의 땅에 떨어진 윤리를 회복할 길이 없다고 확신했고, 이 사건의 철두철미한 규명이 없이는 국가기강은 바로 설 수 없다는것이 그의 신념이었다...

 

-------------------------------------------

 

이 지면은 3면에 대서특필로 실렸죠. 무슨 김일성이 솔방울 수류탄 만들었다 수준급의 기사..

 

그런데, 오늘날 조선일보는 이 대서특필다룬 기사에대해 자신들도 부끄러워 한다는걸 의식하고있는듯.

 

조선일보 아카이브 서비스에 3면이 없고 1면, 2면에 이어 바로 4면이 나옴..

 

이 문제의 '3면' 신문지는 국립중앙도서관은 물론 조선일보 아카이브 데이터 기록 삭제되있습니다. 직접 확인할 수 있는곳은 딱 1곳. 국회도서관이죠. 

 

 

오늘날 조선일보가 가장 감추고 싶어하는 신문지면.. 일제강점기 시기 친일반민족행위 활동했던 지면들도 다 아카이브로 데이터 기록 남겨둔 조선일보가.. 전두환이 찬양했던 이 신문지면만큼은 철저히 봉인해뒀습니다.

sienic77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산돌마을 2018-02-12 (월) 23:58
봉인할 정도로 부끄러우면 아예 폐간을 하던가...
냅튠 2018-02-13 (화) 00:14
부끄러운줄은 아나보네 기래기  새끼들.. 주어는 없다.
네버로스 2018-02-13 (화) 00:14
ㄷㄷ 혓바닥 다 닳아 없어졌을듯
산들에꽃피네 2018-02-13 (화) 00:33
조선일보가 부끄러움을 알다니 참으로 놀랍군요.
고단샤 2018-02-13 (화) 02:43
언론이 역사를 삭제하다니 더 부끄러운 짓이군요
세노테 2018-02-13 (화) 08:06
전두환의 난 직후에 빨아대는 기사 열심히 써댔죠
사단장으로 있던 1사단이 천하제일사단이라고 대문짝만하게 특집기사 난거 아직도 기억나네
요매 2018-02-13 (화) 13:58
하는 짓이 이미 언론이 아니지요. 그런데 예전부터 그랬군요. 쓰레기같은게 아니라 악성쓰레기네요.
천구백구십사 2018-02-13 (화) 18:58
적폐언론중에 으뜸. ㅋㅋ
갓지라 2018-02-13 (화) 19:41
이제는 조선일보를 영구봉인해야할듯..
   

(구)회원게시판 | (구)방송 | (구)금융투자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2) 이토렌트 07-18 18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3 4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1) 이토렌트 06-13 5
98391 [일반]  쇼트트랙하면 중국이던 시절이 있었는데 빌더122 20:49 0 17
98390 [일반]  김아랑 반칙 아닙니다 원자력강아지 20:49 0 103
98389 [잡담]  우리선수 발에 걸려넘어진 선수는 터치한 다음에 넘어졌나본데요?? 중도의표본 20:48 0 160
98388 [일반]  벌서부터 걱정이네요 다음올림픽이 중국임 ㅡㅡ (5) unikaka 20:48 0 218
98387 [잡담]  베이징때 두고보자 할듯ㅋㅋ 입술 20:47 0 132
98386 [일반]  보다가 울었네요 8블리즈♡ 20:47 0 116
98385 [일반]  중국이랑 캐나다는 왜 실격?? (3) 한스뽄드 20:47 0 250
98384 [일반]  근데 왜 중국캐나다가 실격이에요? (4) jkor 20:47 0 293
98383 [일반]  김아랑이 큰 일 해냈네요~~!! (2) 마그나카르타 20:47 0 225
98382 [잡담]  금메달 기쁜데 .. 팀 추월과 오버랩 ㅜㅜ yohji 20:47 0 258
98381 [잡담]  민평당 정책연구위원에 이상돈 바미당의원 임명 페이르 20:46 0 60
98380 [일반]  중국 쇼트트랙은 왜 다 실격이에요 ? ㅋㅋㅋㅋㅋㅋㅋㅋ (8) Haroa 20:46 0 570
98379 [일반]  와 정말 조마조마했는데 금메달 입니다 (1) 별별소년 20:46 1 168
98378 [일반]  홈버프일까요 아님 그전 터치를 중국이 방해했다고 본걸까요? (4) 아우짜라고 20:46 0 390
98377 [잡담]  실격이 문제가 아니라 발이 높아서 날땜에 담굴뻔 했네요 ㄷㄷㄷ (1) 소녀헌터 20:45 0 319
98376 [단문]  다행이네요. (1) 카르노브 20:45 0 156
98375 [잡담]  짱개들 또 승부조작이니 뭐니 gr gr 대겠네요 ㅋㅋㅋㅋ 중도의표본 20:45 0 218
98374 [일반]  네이버 난리날듯 (1) unikaka 20:45 0 311
98373 [일반]  중국 캐나다 탈락 ㅋㅋㅋㅋㅋㅋㅋㅋㅋ (5) 손님475 20:45 1 523
98372 [일반]  금이다~ (1) 人先 20:45 0 144
98371 [일반]  오 실격 아니네요 천만다행입니다 계주 금메달~~~~~!! (3) 샌프란시스코 20:44 1 330
98370 [일반]  실격 아니겠지?? (3) 쿠커솔져 20:44 0 323
98369 [잡담]  이번 계주는 너무 혼란 스럽네요 코타가이 20:43 0 274
98368 [일반]  좀 불안하긴하다 (3) 아름다운세상… 20:42 0 390
98367 [잡담]  아랑이 우네요 입술 20:42 0 287
98366 [뻘글]  경험상 살빼는데 진짜 도움되는 운동기구 Top3 웰시고기 20:41 0 233
98365 [일반]  실격의 불안함이........... 호두크림치즈… 20:41 0 230
98364 [일반]  불안하다 unikaka 20:41 0 122
98363 [잡담]  이슬비 선수는 뭐하나요?? (1) ψ오크 20:41 0 237
98362 [잡담]  여자 계주 두근거리네요 놔라가스나야 20:41 0 9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