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뉴스] 

한림대성심병원, 환자 알선 요구하는 '소개환자 마일리지' 제도 운영 의혹

[시사게시판]
글쓴이 : 최고사기꾼 날짜 : 2017-11-15 (수) 12:02 조회 : 297
출처: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711142328001&code=940100

[단독]한림대성심병원, 환자 알선 요구하는 '소개환자 마일리지' 제도 운영 의혹
이유진·김지혜 기자 yjleee@kyunghyang.com

재단행사에서 소속 병원 간호사들에게 선정적 춤을 강요하는 등 소위 ‘갑질’을 일삼은 사실이 드러나 논란이 일고 있는 한림대학교성심병원 측이 간호사를 포함한 전 교직원을 상대로 신규환자를 알선하는 ‘소개환자 마일리지’ 제도를 시행한 것으로 14일 확인됐다.

경향신문이 입수한 ‘직원 1인당 신환(신규환자) 1명 모셔오기 캠페인’이라는 제목의 공지를 보면 소개환자 마일리지 제도는 지난 9월13일에 시작해 오는 12월31일까지 4개월 동안 시행한다. 시행 대상은 미화·환경·용역직원을 제외한 전 교직원이다.

병원 측은 소개환자의 유형에 따라 마일리지를 차등 지급했다. 신규 환자는 30점, 최초 입원 환자는 40점, 재입원 환자는 20점, 종합검진 환자는 30점이다. 신규 환자 마일리지는 수납과, 입원 환자 마일리지는 원무팀, 종합검진 환자 마일리지는 종합건강증진센터에 등록하도록 했다.

마일리지를 많이 얻은 직원과 부서에는 포상도 지급됐다. 개인포상의 경우 마일리지를 400점 이상 누적한 상위 6명에게 ‘제주도 한마음캠프’, 부서포상의 경우 마일리지 누적 점수가 600점 이상인 부서에 문화상품권이 주어졌다. 400점은 마일리지가 가장 많이 누적되는 최초 입원 환자를 10명, 600점은 최초 입원 환자 15명을 소개해야 얻을 수 있는 점수다.

제주도 한마음캠프는 한림대병원이 지난해 6월부터 실시했다. 한림대의료원은 페이스북 페이지에서 한마음캠프에 대해 “차수별 6명씩 진행되는 캠프의 가장 큰 특징은 제주도라는 종합관광휴양지에서 참가자들이 자율적으로 일정을 수립하고 진행한다는 점. 2박3일간 진행되는 캠프 기간 동안에는 한라산을 배경으로 하는 멋진 휴양소와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는 최신 차량이 제공되며, 자율 일정 수행 시 필요한 경비 전액도 지원된다”고 설명했다.

한 간호사는 “병원은 신규환자를 데려오도록 하는 직원 마일리지 제도를 운영하면서 간호사들에게 주변 지인까지 데려오도록 했다”면서 “일부 성심병원의 경우엔 수간호사와 차지간호사(주임간호사)가 병원 근처 아파트나 상가를 돌면서 신규환자를 모집하는 전단지 배부도 했고, 물론 수당은 없었다”고 주장했다.

이러한 환자 알선 마일리지 제도는 위법 소지 논란도 있다. 현행 의료법상 본인부담금을 면제하거나 할인하는 행위 등 영리를 목적으로 환자를 의료기관이나 의료인에게 소개·알선·유인하는 행위, 허위·과장 의료광고는 금지돼 있다.

의료소송 전문인 신현호 변호사는 “환자를 소개하고 마일리지를 받는 제도는 영리를 목적으로 환자를 의료기관이나 의료인에게 소개·알선·유인하는 행위를 금지한 현행 의료법 위반 소지가 있다”면서 “다만 형법상 사회 상규에 어긋나지 않는 행위는 처벌하지 않는다는 단서가 있어 어디까지 허용되는가는 법원의 판단에 달렸다”고 말했다. 2014년 보건복지부는 검진센터 직원 마일리지 제도를 운영한 서울시립 보라매병원에 시정명령 행정처분을 내린 바 있다.

이에 대해 병원 측은 마일리지 제도 운영에 대해 “사실 확인 중”이라면서 “확인이 되면 시정하겠다”고 밝혔다.


   

(구)회원게시판 | (구)방송 | (구)금융투자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2) 이토렌트 07-18 18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3 5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1) 이토렌트 06-13 6
131475 [도움]  wear24라는 스마트워치 알아보는데요 멍한하루 22:30 0 28
131474 [뉴스]  북·미회담 장소 '관심'…김정은·트럼프, 싱가포르에서? 최고사기꾼 22:29 0 17
131473 [뉴스]  문 대통령, 5월 중순 '워싱턴행'…한·미 정상회담 예정 최고사기꾼 22:27 0 53
131472 [일반]  제가 의심하는 알바유형 꼬리치레 22:27 0 75
131471 [일반]  이재명이 베충이와 소통하려고 일베 가입했죠. (4) 삐야기얄리 22:27 4 87
131470 [일반]  저번주 KBS1소비자 리포트 재밌네요.ㄷㄷ (2) 이미지첨부 빈폴 22:25 0 88
131469 [뻘글]  슈츠~볼만하네요 ㅋㅋㅋ 애착가방 22:24 0 71
131468 [일반]  이재명에게 벌벌떨었던 유언비어 퍼트렸던 일베놈 (9) 이미지첨부 아트람보 22:23 1 249
131467 [뉴스]  당일 동선에 맞춰 남북 합동 리허설…"생중계 준비 만전" 최고사기꾼 22:22 1 28
131466 [일반]  지금tv조선 탐사보도 세븐 방영 (3) 영보이이 22:21 1 154
131465 [일반]  인피니티워 쿠키영상 몇개인가요?? (2) 울화보속 22:20 0 106
131464 [잡담]  출근 둘째날입니다 (1) 뭐야뭐야열매 22:18 0 119
131463 [일반]  대놓고 제목 이따위로 (14) 겨울숲 22:16 2 247
131462 [잡담]  박봄 쉴드 치는 사람은 생각을 못하는듯. (6) 인간자석 22:13 1 267
131461 [일반]  안철수, 연일 박원순 때리기.."특정단체 지원하며 대선준비" (10)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22:05 3 291
131460 [음식]  오늘 저녁은 거하게 소고기로 (7) 이미지첨부 akwldi 22:05 1 354
131459 [일반]  새옹지마라더니 (4) 강생이똥꼬 22:03 1 216
131458 [일반]  일제앞잡이+종북빨갱이 (3) 이미지첨부 없어요1234 22:03 10 331
131457 [일반]  요즘 벌레들의 프레임 (13) 도박단 22:02 8 337
131456 [일반]  피곤한 하루를 마치고 집에 왔을땐.. (1) 키보드워리어… 22:00 0 111
131455 [일반]  나의아저씨 하네요. (4) 패왕색패기 21:56 2 194
131454 [일반]  인피니티워 보고왓는데 (10) CKRYSTAL 21:53 0 387
131453 [일반]  북한 풍계리 핵실험장 붕괴 추정... (8) 이미지첨부 섶다리 21:52 2 687
131452 [일반]  아이가 있는집에 간단한 선물 뭐가 좋을까요? (8) 아르고노트e 21:51 1 105
131451 [일반]  문재인 대통령이 만약에 불법을 저지르거나 (10) 정수정수정 21:49 7 441
131450 [일반]  한진가 이명희가 끝판왕이군요. (4) 빛나리야 21:46 3 476
131449 [일반]  제가 생각하는 자한당이 드루킹 실패한 이유 (3) 6DWorld 21:46 4 361
131448 [일반]  로또아파트 불법 당첨 의심자 50명..위장전입이 가장 많은 까닭? (1)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21:43 3 294
131447 [일반]  이재명이 좋은 이유중 하나.. (53) 이미지첨부 아트람보 21:41 10 533
131446 [일반]  방응모 전 조선일보 사장 친일행위 확정 (1) 인간조건 21:39 7 363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