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좋아하는 사람과 사귀게 되었고 헤어지게 되었습니다

[회원게시판]
글쓴이 : 이히리히고 날짜 : 2017-11-15 (수) 11:12 조회 : 823
제목처럼
한 사람을 만나고 사귀기 전에 좋아했고, 
용기를 내어 만남을 갖고 그녀가 고백을 받아줘서
사귀게 되었습니다.

지금은 다시 혼자만의 삶으로 돌아온 상태입니다.

조용한 여자였고 그런 분위기가 좋았습니다. 만나는 동안에 좋아하는 마음이 너무 컸지만
아직 시작하는 단계인 우리사이에는 조심해야 할것 같았기에 조금씩 표현했고 
그녀가 먼저 표현하지는 않았지만 제가 취하는 말투나 행동에 있어서 그녀는 늘 밝고 긍정적인 모습으로 답해주었습니다.

고백하기 전에 갖은 멋진 말들을 연습하면서, 물론 결정은 그녀가 하는것임을 알기에 담담해지려 하면서도 
계속 부푸는 기대감에 설레고 불안했습니다. 
그래도 너무 꾸며서 말하는 것보단 제 모습 그대로의 진심을 전달하면 결과가 어떻더라도 후회는 덜할거 같아서
좋아한다고, 사귀자고 말했고 고맙게도 그녀도 웃어주며 좋다고 했습니다.

그렇게 연인이 되어 몇번을 만나면서
내가 싫진 않은것 같지만, 연인의 사이가 되어 만남이 지속되어도 그녀는 표현을 거의 하지 않았습니다.
그녀를 좋아하는 제 입장에서 좀더 서로를 확인하고 진지하게 만나고 싶은 마음에 
직접 말로 하기 보다는 선물과 함께 작은 손편지글을 써서 주었습니다.

보고싶고 또 보고싶은 마음이 생기고 연인의 사이이면서도 혼자만 좋아하는 것 같아서 
어느정도 그녀도 표현을 해주었으면 하는 바람의 내용이었습니다.

편지를 읽고 난 후 다음날 그녀는 더이상의 만남은 힘들것 같다는 소식을 전해줬고
잡았지만 되돌려지지 않았습니다.

가슴이 많이 아프더군요.
제딴에는 그녀와의 유대에 좀더 힘을 싣고자 썼던 편지였었는데
반대로 이별을 초래하게 되어서.

시간이 좀 지나고 생각해보니, 어쩌면 그런 사람에겐 너무 표현을 하는것도 좋지않고, 
진지하게 다가가는 것도 강요처럼 느껴질 수 있는것 같다는걸 느꼈습니다.
그녀와의 이별이 있기 전에는, 이성의 만남중엔 때로는 확인이 필요하고 속내를 표현해야 한다고 생각했었지만
사람에 따라 다른것 같습니다.

좀 괜찮아 졌지만 그래도 아른거리는 며칠전의 좋았던 기억때문인지
어디에라도 속마음을 털어내지 않다보니 마음이 다시금 안좋아지곤 해서
이렇게 글을 적어봤습니다.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우비11 2017-11-15 (수) 11:15
곧 새로운 분이 찾아올겁니다.
마파두부덮밥 2017-11-15 (수) 11:15
힘내세요 토닥토닥
검은계절 2017-11-15 (수) 11:19
만나서 헤어지고 그리워 기다려지고 지쳐가던 알수 없는 날에 또 다른 사랑이 다시 다가오고
한걸음두걸음 2017-11-15 (수) 11:22
사귀면서 혼자만 표현하고 혼자만 좋아하는 느낌 받는것도..참 힘들더라구요.

옛날 연애 했을 때 기억해 보면
상대방이 저를 좋아한다는 표현도 안하고 그런 느낌도 못받고 그래서 그런걸로 몇번 얘기 했었는데.
(표현좀 해줬으면 좋겠다고)
결국은 제 풀에 지쳐서 헤어졌었어요.

힘드시겠네요..
sean87 2017-11-15 (수) 11:33
사랑하면서 배우는 거죠. 한편으론 부럽습니다. 유부남은 누구 좋아하면 안되니깐요... 많이 만나고 헤어지며 단단해지시면 좋은 사람 나타날겁니다.
헤밍웨이™ 2017-11-15 (수) 11:56
바람의마법사… 2017-11-15 (수) 13:14
그녀에겐 남자사람이었군요....토닥토닥
   

(구)회원게시판 | (구)방송 | (구)금융투자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가상화폐 관련 게시물은 시사게시판에 작성바랍니다. 이토렌트 01-14 2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2) 이토렌트 07-18 17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3 4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1) 이토렌트 06-13 5
84106 [잡담]  하키단일팀에대한 단상 tonhu 04:01 0 1
84105 [일반]  ㅋㅋㅋ 차단해놓고 차단 잠깐 풀고 내 댓글에 대댓글 달고 또다시 차단하는 졸렬자님… (3) PATIENT 03:58 0 43
84104 [일반]  단일팀은 좀 아니지 않나싶은데 (4) 슈퍼스타촤 03:55 0 49
84103 [잡담]  아이스하키 대표팀 힘내서 잘했으면 좋겠네요 (3) whewhe 03:42 0 110
84102 [일반]  秋 "‘문재앙’ 악성 댓글 방조하는 네이버는 공범...인신공격성 댓글 고발할 것 (17) 나우컴미 03:40 6 199
84101 [일반]  어쨌거나 북한한테 너무 끌려다니지는 않았으면 좋겠네요 에르제베트 03:37 0 66
84100 [일반]  여자 하키팀 단일화에 알바들 대량 동원된 것 보면 쫌 웃기네요. (7) belcowin 03:37 6 152
84099 [잡담]  왜 눈팅러 이등병들이 갑자기 글을쓰는가? (40) 신박박 03:23 9 232
84098 [일반]  단일팀보다 더 강력한 화해.평화 메시지가 분산개최 아닐까요? (38) 높이나는도요… 03:15 0 139
84097 [일반]  늦은밤 다시 보는 상대적 ‘찐따론’ (5) 이미지첨부 에르제베트 03:12 1 218
84096 [일반]  개인적 의견으로 지금 이슈 (2) 월급루팡 03:12 2 93
84095 [뉴스]  [월드이슈] 시진핑의 '15년 장기집권' 길은 열릴까 JYLE 03:10 0 56
84094 [뻘글]  이 와중에 재미있으신분 보이시는데 ㅋㅋ 본인이 굉장히 객관적이고 엑셀을 쓰니 체계… (9) PATIENT 03:10 2 116
84093 [일반]  솔직히 제소원은 통일이 아니고 이명박 구속입니다. (11) 고슴도치소닉 02:59 0 202
84092 [일반]  솔직히 지금 있는 분들 중에 알바는 없을 것 같네요 (36) 에르제베트 02:56 1 247
84091 [일반]  솔찍히 대표팀에서 단일팀 반대하는 이유를 모르겠음 (64) 닭그네치킨 02:42 1 400
84090 [잡담]  아닌건 아니죠 (21) 이미지첨부 신박박 02:38 6 339
84089 [일반]  제가 지금 미러링이라는 걸 모범적으로 한 번 해보겠습니다. (16) 쇠렌센 02:37 0 236
84088 [잡담]  얼마 전까지 비판적 지지자에 대한 이토의 여론 (8) 일본 02:37 1 201
84087 [잡담]  헤롱이 출소하자마자 구속. (2) 김윤이 02:34 0 421
84086 [일반]  공정성을 말하면서 규정위반 글을 올리고, 추천다는중. (9) 정은지LOVE 02:32 7 126
84085 [잡담]  평창올림픽 핫이슈라서 그런데 이거 있으신분 (3) 일본 02:29 0 143
84084 [잡담]  오늘 열일하신분.. (47) 이미지첨부 에르제베트 02:21 12 496
84083 [잡담]  와 ,, 아이스하키 (공증 내기빵 했으면 좋겠네요) (14) yohji 02:17 0 236
84082 [일반]  근데 MB비판글에는 단일팀반대론자들이 생각외로 댓글을 안다네요? (31) 높이나는도요… 02:16 2 210
84081 [일반]  관리자님, 남북한 단일팀 주제는 정치 아닌가요? (2) 담장너머보기 02:16 1 140
84080 [일반]  지금 MB가 의지할 곳은? (5) 壽山福海 02:12 3 247
84079 [일반]  새러 머리 : 6명 이내라면 합리적인 수준으로 생각한다” (8) 정은지LOVE 02:09 0 150
84078 [일반]  아.. 그 검은색 바탕 모니터 후기볼수있는 사이트 이름이 뭐였죠..? (2) 할레엘루라야 02:08 0 141
84077 [뻘글]  받는것=주는것 순수의식 02:06 0 10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