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잡담] 

타일러 스위프트 Dr 루크한테 사과도 안했죠?

[회원게시판]
글쓴이 : 김재규열사 날짜 : 2017-11-15 (수) 02:07 조회 : 1475
생긴것부터 페미니스트처럼 멍청하게 생겨가지고 쓰레기같은 노래 불러서 돈 쓸어담을때부터
싫었는데  이제 모든 사람이 이 년 멍청한거 다 알게 되어서 매우 기쁨. 
한 남자 인생 씹창낼뻔했는데  루크한테 사과도 안하고. 이년은 kesha랑 공범자로 취급받아야됨 쓰레기 같은년.




peture 2017-11-15 (수) 02:12
이 여자도 피해자죠....
     
       
글쓴이 2017-11-15 (수) 02:15
범죄자를 도왓는데 피해자라뇨? 사실관계 제대로 알아보지도 않고 설쳐놓고  luke한테 진심어린 사과라도 했으면 몰라 인생 씹창내는데 일조할뻔해놓고는 입 꾹 쳐다물고 있는데 피해자? ㅋㅋ
          
            
peture 2017-11-15 (수) 02:21
네, 피해자요.
          
            
개구쟁이 2017-11-15 (수) 03:07
딱봐도 씹메갈논리네요. 상대하지마세요.ㅋㅋ
               
                 
peture 2017-11-15 (수) 03:42
네, 상대 안하려고요.
속아서 지원한건데 도의적으로 사과하는건 맞다고 보나
비난당하거나 범죄자 취급 당할 이유는 없죠.
                    
                      
개구쟁이 2017-11-15 (수) 10:44
너한테 답글단거 아닌데.
눈치도없네
The미래 2017-11-15 (수) 02:14
그 키 크고 이쁜 가수인가요? 노래 좋던데...
sinspeed 2017-11-15 (수) 02:17
테일러 스위프트 뭔 일 있었나요?
     
       
글쓴이 2017-11-15 (수) 02:18
kesha가 dr luke가 자기 성폭행했다고 고소했는데 구라인거 들통남. 사실관계 제대로 알아보지도 않고 그 고소비용 지원한게 타일러 스위프트. 그리고 사과도 안함.
연탄배송은마… 2017-11-15 (수) 02:20
테일러 스네이크는 카녜 웨스트에게 누명 씌운것도 사과안하는 자라서...
씨비매쓰 2017-11-15 (수) 02:23
그냥 싫은거지 지랄은....
베르킨게토릭… 2017-11-15 (수) 02:23
이 사건 말고도 카예 사건만 봐도 미친 년임..
redbean 2017-11-15 (수) 02:39
다른 건 모르겠는데 이 건은
어쨌든 테일러 스위프트도 케샤 거짓말에 속아서 뻘돈 쓴 거 아닌가요?
닥터루크가 쓰레기다 라고 발언을 했다거나 그런 거라면,
그 부분에 대해서는 사과하는 게 맞다고 생각은 들지만
케샤에게 소송비용만 내준 거라면 딱히 개인적으로 사과하는 게 맞는 건지는 모르겠는데요

누군가에게 속아서 측은지심에 지원해 준 것까지 사과해야 된다면
어금니 아빠 지지하고 후원해준 수많은 사람들(님 표현에 의하면
사실관계도 제대로 파악 못한 빡대가리들)은 어찌해야 되는지..?
     
       
이히a 2017-11-15 (수) 02:49
이말이 맞는 말이네요 덤으로 타일러가 아니라 테일러가 좀더 맞습니다. 비정상회담에 나오시던 분과 조금 다르게 a자가 더 들어가거든요
오리콘 2017-11-15 (수) 03:04
흠..연예인에게 너무 많은 것을 바라시는게 아니신지..사실관계를 알고 행동하라니 탐정이라도 고용하라는건지..
에피폰 2017-11-15 (수) 03:11
열등감이 곪아 터지셨네요.
Rachae 2017-11-15 (수) 03:19
고소비용을 지원했다 이 정도 수준에서는 사과하고 말 것도 없지요. 케샤가 사기치고 있는걸 알면서도 지원했다면 모를까.
글쓴이 2017-11-15 (수) 03:38
와 진짜 비상식적인긴간들 많네. 당신들 논리대로면 인터넷 가짜 기사에 선동당해서 특정인이나 연예인 졸라 까면서 마녀사냥해놓고는 나중에 사실관계 밝혀지면, '아따 내가 탐정 고용할것도 아니고 기사보고 까는거지 어케아나? 나도 속았응께 피해자임' 이러면 그만이겠네? 이건 댓글 달면서 마녀사냥 하는 수준을 넘어서 법정 소송비용까지 지원해줬는데 진심어린 사과를 해야하는건 정말 당연하고 상식적인 일 아닌가?
     
       
peture 2017-11-15 (수) 03:45
예를 잘못든게 연예인이나 특정인을 졸라 까고 마녀사냥하는거하고
성폭행 피해자를 도우려고 지원한거하고 같은 선에 놓으면 안되는거죠.

졸라 까고 마녀사냥하는건 악의적인 행동이고
성폭행 피해자를 돕는건 선의의 행동이니까요.

얼마전에 기부금 착복해서 해외여행다니고 외제차 산 사람들 있었죠.
그럼 그 재단에 선의로 기부한 사람까지 다 욕해야 하나요?
          
            
글쓴이 2017-11-15 (수) 03:49
이봐요 성폭행 피해자 아니구요. 범죄자 지원한거구요. 정말 친분이 있었고 측은지심에 지원할거면 아무도 모르게 비밀유지계약이라도 맺었어야죠.  케샤 엄마가 트윗에 타일러가 법정 소송비용 댔다고 시부릴정도로 공개적으로 지원했는데. 그 엄청난 숫자의 타일러 팬덤은 루크 마녀사냥에 동참 안했을것 같아요?  자기가 공개적으로 루크 지원하면 자기 팬덤은 루크 공격할거라는거 생각 못할정도로 타일러가 멍청하고 무식함? 정말 그 정도로 멍청하고 무식하면 다 용서되요? 그 엄청난 마녀사냥을 견뎌낸 루크한테 가서 함 이야기해보세요. '타일러가 좀 생각없이 행동하긴 했는데 걔도 속은거임. 피해자라고'  명바기 박그네 뽑은 인간들도 똑같이 말했어요 '이럴줄 내가 알았나~ 나도 속았찌'
               
                 
peture 2017-11-15 (수) 03:51
전화번호 주세요. 제가 직접 가서 말하긴 힘들고 번호 알려주시면 그렇게 말해줄게요.
                    
                      
글쓴이 2017-11-15 (수) 03:55
할말없으니 이렇게 나오시네. 추하네요. 그만하죠 ㅎㅎ
          
            
아도니스7 2017-11-15 (수) 03:59
페미니즘에서 말하는 젠더감수성과 인권감수성이라는게 있습니다.
그런데 이게 이동네 인간들은 여자한테만 해당하고 남자는 무시합니다.

그중 하나가  성범죄는 증거와 판결을 보기 전에 이미 유죄추정정도가 아니라 유죄라 확신하고 범죄자 취급하는게 페미니스트들입니다.

테일러 스위프트가 뭘 잘못했냐고 물으면 성범죄관련해선 남자는 무조건 가해자, 여자는 피해자 프레임으로 바라봤으니 돕겠다고 변호사비를 댄겁니다.

성폭행 피해자를 도우려고 지원한게 아니고 이런 사건이 벌어지면 선입견을 가지고 특정인을 범죄자 취급한 것입니다.
그러니 잘못한 것입니다.

인권감수성이라는게 있다면 기소됬다고 무조건 범죄자취급하면 안되는거에요.
페미니스트라는 사람들은 그런 기본이 안되있는 인간들입니다.
그중 하나가 테일러 스위프트구요..
               
                 
글쓴이 2017-11-15 (수) 04:03
위에 댓글단 단 사람중 대부분은 이걸 이해 못함. 내가 '공개적으로 법정 소송 비용댄건 댓글 달면서 마녀사냥한걸 넘어선 수준' 이라고 한 이유중의 하나가 이거인데 이해를 못함. 어휴..
법정 소송 비용을 대고 케샤를 지원했다는건 루크를 이미 가해자로 본다는거임. 게다가 타일러 수준의 팬덤을 가진 연예인이 공개적으로 지지했다? 마녀사냥의 끝을 볼 수 있찌
메시아 2017-11-15 (수) 04:03
영화계건 음악계건 진짜로 제정신 아닌 애들도 많고
일부러 이슈 만들려고 제정신 아닌 척 하는 것들도 많은 곳입니다

중요한 건 좋은쪽이든 나쁜쪽이든 대중의 관심을 받는게 곧 그들에겐 돈이 되는 행동이니
정말 싫으시다면 그냥 관심을 끊으세요

이렇게 글 쓰는것 조차 그들의 재산이 늘어나는데 도움이 될테니까요
아도니스7 2017-11-15 (수) 04:04
원래 인간이 실수를 할 수 있기때문에 법에서는 판결을 무려 3번이나 하고 형이 확정되기전까지는 무죄추정의 원칙이 적용됩니다.

그런데 유독 성범죄는 무죄가 아닌 유죄추정의 원칙이 적용됩니다.
그리고 이걸 유독 앞장서서 비난하는 집단이 바로 페미니스트들입니다.

작년인가 우리나라에서도 연예인들 성폭행 관련 기사들 엄청나게 쏟아졌는데 그중에서 성폭행으로 유죄판결 받은 경우가 하나도 없습니다.

그 많은 연예인 고소건들중에서 성폭행 유죄가 한건도 없어요.....
그런데 그 연예인들 다 어떻습니까? 사실상 연예인으로써는 유죄판결 받은거나 다름없습니다.

그런데 누구도 반성을 안합니다.
     
       
오리콘 2017-11-15 (수) 04:21
어...있긴하지않나요? 고x욱이라고...아주아주 극히드문일이지만 없는것은 아니지요..
          
            
아도니스7 2017-11-15 (수) 04:56
작년에 기소된 연예인들중에서요....
               
                 
오리콘 2017-11-15 (수) 05:07
작년것은 유명한 사건들은 무죄가 되었죠..
나머지 사건들은 관심이 없어서...
시간 지나도 꼬리표가 달리니 안타깝죠...
작년보다는 이번에 일어난 영화계사건의 조연남자가 특히 더 불쌍하네요
K501 2017-11-15 (수) 06:36
모르고 지원했어도 사과는 해야지...뭔...모르고 친일 도왔다고 면죄부가 되나?
시발마라 2017-11-15 (수) 07:46
사과해야하는게 맞지않나. 루크를 성범죄자로 잠정취급하고 케샤에게 돈을 지원한 것에서 많은 지지자들이 따라 생겨났을테고 루크는 그에 대해 피해를 입었을텐데요. 몰라서 그랬더라도 사과는 해야죠....
빛의포효 2017-11-15 (수) 07:55
흠.. 기부단체를 통해서 기부를 했는데 기부금이 나도모르는사이에 테러조직의 운영자금으로 쓰였다면 나는 기부한거에 대해서 죄책감을 가져야되고 그 테러조직에게 피해받은 사람들에게 사과해야하는건가요?
     
       
글쓴이 2017-11-15 (수) 09:38
기부단체를 통해서 기부한거 아니고 직접 준거잖아요. 이게 무슨 말도 안되는 억지논리입니까?
빛의포효님이 말한 테러리스트라는 예를 통해 이 상황에 맞는 비교를 해볼까요?
친한사람이 정의로운 경찰 혹은 군인이라고 알고 있었음.그 사람이 어떤 테러리스트들 사진을 보여주면서 이놈들을 소탕하려는데 예산이 부족하다. 기부좀 할 수 있느냐. 믿고 기부함. 그런데 알고보니 친한사람이 테러리스트였고 보여준 사진들은 선량한 민간인들이었던거임. 그 기부금덕에
선한 민간인들이 모조리 학살당하고 아이들은 고아 신세가 됨.
이 경우 돈을 건네준 사람은 사과를 해야합니까 아닙니까? 최소한 미안한 마음이라도 가져야 인간 아닌가요?
          
            
빛의포효 2017-11-15 (수) 10:04
님은 누군가에게 사기당하였고 그 사기로 인해 또 다른 형태의 피해를 본 사람에게 미안한 감정을 느끼고 살아가십니까? 선의를 가지고 한일에 불의로 다가온다고 그 선의가 왜곡되고 희생되어선 안되겠죠. 설사 그로 인해 피해자가 생겨서 그 사람에게 죄의식을 느끼지 못한다고 해서 그게 인간의 기준이 되어지나요? 반대로 내가 개인적인 악의로 누군가를 죽이기 위해서 살인 청부를 했다고 합시다. 그런데 그 청부로 죽은 사람이 알고보니까 희대의 연쇄살인마라거나 알고보니 히틀러같은 전쟁범죄자라고 하더라도 그 목적이 개인의 악의로 행한일에 대해서 무시하고 찬향받을일인가요? 최근 김재규를 찬향하는것처럼?
               
                 
글쓴이 2017-11-15 (수) 10:18
말씀해주신 예로 설명을 드렸더니.그에 대한 답은 없으시고 또 다른 막장 궤변을 늘어 놓으시네요.  사실 다른 예는 필요없어요. 단순한 문제입니다. 내가 누군가를 믿고 그 사람을 돕기 위해 큰 돈을 주었지만 알고보니 내가 믿었던 그 사람이 가해자였고 나의 그 '무지한 선의'로 인해 누군가가 큰 피해를 보았다면.
네 당연히 미안한 마음을 느낄것이고 나의 무지를 자책하며 내 스스로에게 역겨움을 느낄것이며 직접 찾아가 무릎 꿇고 사과할 것입니다. 그게 상식적인것이고 공감능력이 있는 인간의 행동입니다. 이 상황에서 '아 나도 돈 날렸는데 아 내 돈~ 시바 나도 피해자야'라고 생각하는것들은 <사이코패스>라고 봅니다.
내가 선의로 돈을 주었던 아니던 그건 중요하지 않아요. 나의 무지로 인해 누군가 피해를 본게 중요한거죠. 아니 뭐 이런것까지 다 설명해야 하나요? 진짜 이해가 안가네요. 그리고 박정희 빠돌이세요? 김재규가 개인적 악의로 박정희를 죽였다뇨? 노답이네 정말
     
       
아도니스7 2017-11-15 (수) 23:11
그 단체가 테러를 하는 단체인지 확인도 안해보고 기부를 했으면 욕먹을만 하지요.
유량계 2017-11-15 (수) 14:05
글쓴분 고생하시네요 별 이상한 논리로 덤비는 사람들때문에 ㅠㅠ
   

(구)회원게시판 | (구)방송 | (구)금융투자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가상화폐 관련 게시물은 시사게시판에 작성바랍니다. 이토렌트 01-14 27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2) 이토렌트 07-18 17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3 4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1) 이토렌트 06-13 5
83685 [일반]  혼수성태 뉴스공장 나와서 혼수상태에 빠진 이야기만 하네요 잃어버린10년 12:51 0 95
83684 [날씨]  하늘이 맑은날 보기가 힘들군요,,! img4 12:45 0 39
83683 [일반]  정용화 측 "대학원, 편법입학 의도 없었다…물의빚어 죄송" (9) 설경구1 12:44 0 260
83682 [일반]  503 생일축하 광고 신청한 변Tm (3) 이미지첨부 생나기헌 12:41 0 302
83681 [일반]  타 사이트 커뮤니티에 한강 글 올라왔네요 (3) 백두텨 12:40 0 242
83680 [일반]  점심 먹어요 플러스얌 12:36 0 91
83679 [일반]  영장판사놈들 (6) 오마이걸 12:34 3 226
83678 [일반]  세월호 참사 왜곡 현수막..경찰에 고발 (3) 생나기헌 12:32 3 254
83677 [일반]  가상화폐 떨어진다고 정부욕 하는 사람들은 없길 바랍니다 (15) 이런걸다 12:24 9 643
83676 [일반]  슬슬 중고 나라 노예 해방 되는 날이 다가 오네요... (6) 나는알고있다 12:17 2 570
83675 [일반]  싸이코패스와 소시오패스의 특징 (13) 유토렌트 12:06 2 692
83674 [고민]  사소한 고민이 있습니다 (5) 개교친구 11:56 0 249
83673 [일반]  경희대 대학원 특례입학 연예인 (12) 이미지첨부 판다 11:55 0 1030
83672 [뉴스]  “2018년 전세계 반도체 시장 매출 7.5% 성장 전망”…가트너 (4) 최고사기꾼 11:53 0 199
83671 [잡담]  주게에 알바들 대놓고 활동하네요 (7) 일본 11:51 5 550
83670 [일반]  공장에서 6일 일하고 그만둬도 급여 받을 수 있나요? (9) kim9467 11:48 0 515
83669 [잡담]  여자가 억지를 부린다면? (22) 우존 11:41 0 824
83668 [잡담]  빗썸 뱅크런? (11) 이미지첨부 김윤이 11:29 2 1494
83667 [뻘글]  빗썸, '내돈달라' 고객요청 일주일째 '기다려달라' (15) 닉닐 11:28 6 1109
83666 [일반]  일이 참 이상하게 풀리네요,, (4) 또라이척결단 11:28 5 443
83665 [일반]  오늘의점심 (1) 이미지첨부 장군차운전병 11:26 1 400
83664 [일반]  혹시 [종류 상관없이] 베타 테스터 모집 진행해보신 분!! (11) 사랑하며살자 11:24 0 192
83663 [일반]  가상화폐 찬성과 규제 국가 들 (4) 에바브라운 11:18 0 746
83662 [일반]  스페인 2부리그 역습 수준 (2) 너만알고있어 11:15 2 658
83661 [고민]  사소한거 하나로 형제사이 틀어지기도 하네요. (12) 우존 11:14 0 459
83660 [잡담]  여초사이트였으면 난리났을 시어머니가 제 어머니입니다.. (9) 낭인12 11:11 9 866
83659 [일반]  국민에게 기쁨을 주는 류여해! (3) chylaw 11:08 3 957
83658 [잡담]  면접을 봤는데 이 느낌은 뭘까요 (17) 쪼아쪼아쪼아 11:05 1 629
83657 [일반]  나는 엄마를 죽이기로 결심했다 (8) 고양이123 11:03 2 732
83656 [일반]  로드싸이클 선수들은 통행에 방해안주는데;; 동호인 들은 도로 전세 냈네요 ;; (4) 황구와흑구 10:59 2 45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