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법원, 박근혜 추가 구속영장 발부.."증거인멸 염려"

[시사게시판]
글쓴이 : 인간조건 날짜 : 2017-10-13 (금) 17:25 조회 : 577

법원, 박근혜 추가 구속영장 발부.."증거인멸 염려"

문창석 기자 입력 2017.10.13. 17:17

"구속 필요성 인정"..내년까지 구속 가능
최대 6개월 연장 가능..내년 4월16일까지

박근혜 전 대통령 © News1 민경석 기자

(서울=뉴스1) 문창석 기자 = 법원이 오는 17일 0시 구속기한이 만료되는 박근혜 전 대통령(65)에 대해 추가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구속기한이 연장되면서 최장 내년 4월까지 박 전 대통령을 구속할 수 있게 됐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부장판사 김세윤)는 13일 박 전 대통령이 롯데·SK로부터 뇌물을 받았다는 혐의에 대해 추가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재판부는 "증거인멸의 염려가 있어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 상당성이 인정된다"고 밝혔다.

박 전 대통령의 구속기한은 17일에서 최대 6개월까지 연장이 가능하다. 내년 4월16일까지 구속 상태에서 재판을 받을 수 있게 됐다.

검찰은 지난달 26일 박 전 대통령에 대해 추가 구속영장을 발부해 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영장이 발부되지 않으면 박 전 대통령은 석방돼 불구속 상태로 재판을 받을 수 있어서다.

박 전 대통령 측은 지난 10일 재판에서 "SK·롯데에 대한 공소사실은 이미 1차 구속영장에서 공소사실에 포함됐기에 같은 혐의로 또 구속영장을 발부하는 건 부당하다"고 주장했다.

또 박 전 대통령은 이미 알려진 인물이라 도주의 우려도 없고 관련 심리가 사실상 끝났기에 증거인멸의 우려도 없다고 주장했다.

반면 검찰은 지금까지 재판에서 박 전 대통령이 세 번이나 불출석하고, 다른 사건에선 증인으로 구인장이 발부됐는데도 출석을 거부하는 등 비협조적인 모습을 계속 보였다고 강조했다.

검찰 측은 "이와 같이 헌법과 법률을 존중하지 않는 태도에 비춰보면 향후 불구속 상태가 될 경우 재판에 출석할 가능성이 낮다"며 "박 전 대통령으로부터 재판에 대한 협조를 기대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특히 "박 전 대통령이 석방되면 주요 증인에게 영향력을 행사해 증거 조작을 시도할 가능성이 크고, 불출석·진술번복이 이어지면 재판 진행이 어렵다"며 "신속·공정한 재판 진행과 국정농단의 실태를 파악하기 위해 새 구속영장이 발부돼야 한다"고 밝혔다.

http://v.media.daum.net/v/20171013171702846?rcmd=rn

정치가 타락하면 사회 전체가 타락 한다 -소크라테스-
모든 정치는 다수의 무관심에 기초하고 있다. - 제임스 레스턴-
기권은 중립이 아니다. 암묵적 동조다. - 단테
정치를 외면한 가장 큰 대가는 가장 저질스러운 인간들에게 지배당한다는 것이다 -플라톤-

어둠의저편™ 2017-10-13 (금) 17:29
내가 503이라면 진작에 변호사 바꿨다.
망고스 2017-10-13 (금) 17:31
최대 내년 4월16일까지라..

참 이 양반 관련된 모든 숫자가 절묘하네....
우주의 기운인가..
     
       
글쓴이 2017-10-13 (금) 17:34


다카기마사오 역사를 배운 혼이 비정상의 대표적인 예죠
          
            
이천송영환83 2017-10-13 (금) 17:35
눈이참
gantzmaina 2017-10-13 (금) 17:39
증거 인멸 생각하면 당연한겁니다.
굳맨 2017-10-13 (금) 18:07
난로도 넣어 주지 마라.
   

(구)회원게시판 | (구)방송 | (구)금융투자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2) 이토렌트 07-18 17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3 4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1) 이토렌트 06-13 4
70559 [일반]  아이폰x 삿는데 후회돼요ㅠㅠ (5) 뿅뾰 02:52 1 165
70558 [일반]  아이핀 이거 진짜 빡치게 하네요. ㅡㅡ;; (1) 공구리님 02:42 0 151
70557 [일반]  오늘은 12월 12일 입니다.. (1) 순수의식 02:14 2 216
70556 [뉴스]  방산비리가 끊이지 않는 이유!! (feat. 부끄러운 줄 알아야지!!) (3) †와룡 02:11 3 292
70555 [잡담]  책읽다 졸린건 나아질까요? (5) 사랑하며베푸… 02:11 0 127
70554 [일반]  방에서 차 마시고 싶은데... (5) 순수의식 02:01 0 223
70553 [일반]  오죽했으면..참다 참다 내걸린 현수막 '반말 그만' (4)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01:59 2 467
70552 [뻘글]  의사를 고발하겠다는 유투버;; (1) 레이디가가 01:57 0 334
70551 [뻘글]  서글프네요. 김일후 01:55 0 80
70550 [잡담]  가성비 좋은 이어폰 뭐가 있을까요?? (5) whro18 01:54 0 212
70549 [일반]  소문으로만 듣던 문명5를 뒤늦게 설치했는데요... (9) 이토질문왕 01:53 1 238
70548 [잡담]  비트코인 투자 (21) 순수의식 01:33 0 623
70547 [뉴스]  다스는 대체 누구의 것인가? (왕회장 MB의 중요한 순간마다 큰힘이 된 다스) †와룡 01:32 2 123
70546 [잡담]  오래된 Bamboo 타블렛으로 조카애에게 사랑받았네요. (3) 맛짜ㅇ 01:21 0 310
70545 [일반]  휴대폰 경고 메시지가 떠서 깜짝 놀랐습니다 (2) 왕꼬치엔흑형 01:18 0 387
70544 [날씨]  내일 날씨가 장난이 아닌 모양이군요. (7) ditgh 01:01 0 590
70543 [날씨]  [오늘의 날씨] 2017년 12월 12일 (화요일) 5180 00:57 1 125
70542 [잡담]  이토렌트 페이지 속도 너무 느리네요. (4) 천사의눈빛 00:44 0 310
70541 [잡담]  사마의 : 최후의 승자 예고편 (9) 천마신공 00:42 1 449
70540 [일반]  오늘의 역사 12.12사태... (6) 목장지기 00:38 3 315
70539 [잡담]  신고수 누적으로 필터링된 게시물 입니다. 관리자 확인후 처리됩니다. (22) 재즈선율 00:35 1 228
70538 [잡담]  33 내년 34살인데.... (20) 킹스가드 00:32 2 731
70537 [잡담]  아끼는 만년필을 잃어버렸습니다 (3) 육3사 00:24 0 424
70536 [잡담]  요즘 날씨에 난방을 외출로 두는 것이 현명할까요 아니면 예약으로 두는 것이 현명할… (11) 최대8자 00:21 0 309
70535 [뉴스]  중학생들이 또래 2명 청테이프로 묶고 8시간 폭행 (4) 제이콥스 00:21 2 401
70534 [일반]  소액 소송(소장발부) 진행 1차 후기 (4) adsf1 00:18 2 326
70533 [잡담]  지금 동상 이몽 보는 중.....ㅎ 하얀손™ 00:13 1 227
70532 [잡담]  이번주 까지는 볼만한 영화가 없네요 (3) 오십구키로 00:12 0 217
70531 [잡담]  김영란법 개정의 후폭풍 예측도 안 되겠지요?? (10) donn 00:11 4 353
70530 [일반]  "아이 낳으면 1억 주자"... (5) 겨울숲 00:09 2 80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