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예비군 4년차인데 진짜 앵간히 불렀으면 좋겠네요

[회원게시판]
글쓴이 : 벤티s 날짜 : 2017-10-13 (금) 16:11 조회 : 4738
2년동안 무임금으로 뺑이 쳐줫으면 됐지

ㅈㄴ게 부르네여 욕이 절로 나옴

동미참인데 작계 2일 동미참4일 6일간 6천원 받아가면서 또 뺑이치네 시바알 진짜
벤티s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처단된코멘트 2017-10-13 (금) 16:13
예비군 4년차면 끝 아닌가요? 이제 쉬셨다가 민방위 ㄱㄱ싱
     
       
noahe 2017-10-13 (금) 16:14
;;6년까지죠.. 78년은 소집문자만오고 9년부터 민방위아닌가요
          
            
처단된코멘트 2017-10-13 (금) 16:15
예비군 6년 받았던가요? 기억이...ㅋㅋ;;
          
            
ddfddㅁ 2017-10-13 (금) 16:35
막상 78년차에 받아본 사람이 없다는 그 소집문자.. 제가 받고 소집나가 봤습니다. 회사다니니 개꿀이긴 하더라구요. 나가서 출석 15분 부르고 그냥 끝.
     
       
글쓴이 2017-10-13 (금) 16:15
5, 6년차는 작계 받아요
          
            
처단된코멘트 2017-10-13 (금) 16:16
아 향방작계가 있었군요...ㅋㅋ 민방위 받다보니 기억이 가물가물 하네요..
               
                 
필라이프 2017-10-14 (토) 02:36
7, 8 년차가 아무것도 안하다
민방위 되는거에요,ㅎ
noahe 2017-10-13 (금) 16:13
ㅋㅋㅋㅋㅋㅋ 진짜 줙같죠 개새기들 그거한다고 전투력 1도 안오르는데 현시대 예비군소집훈련은 그냥 조뺑이입니다. 군복무 자체도
     
       
각두기 2017-10-14 (토) 11:08
아에 소집을 안한다면 예비군 소속되 있다는것도 인식 못하죠
그냥 예비군 소속이라는걸 인식시키는 용도라고 봐야..
얄리얄리얄랑… 2017-10-13 (금) 16:15
군복무 일자 줄여서 갔으니 뭐 그러려니 해야죠
라고 말하는저도 가는날 좀 짜증나긴하네요.
5년차부턴 동대에 말해서 일년에 두번가는거 가보심이??
NoFree 2017-10-13 (금) 16:16
저도 같은 4년차인데..  병간호때문에 타지 왓는데.. 번거롭네요..
치푸의삶 2017-10-13 (금) 16:16
예비군 끝나면 민방위~~ ㅋㅋ 아직도 멀었습니다.
뚱띵이 2017-10-13 (금) 16:19
나이들어 보세요. 나중에 그나마 초등학교 운동장이라도 불러주는것도 안하게되면... 내가 전쟁에서 할일조차 없구나... 싸울수 있는 능력조차 인정되지 못하는구나 생각하면 슬퍼져요.
아무래도 우리 세대는 이런 생각이 좀 남아있어요. 뭐냐면 남자가 군대가지 못하면 뭔가 이상한 모자라는것 아니냐... 지금 세대... 물론 우리세대들도 군을 회피하는 문제가 없지않아 있지만... 주로 보수적 교육을 받은 가정에서 이런 분위기가 있거든요. 이런 사고의 가진 남자에게 더이상 불러주지 않을때는 허무한 감정이 있어요. 내가 국가를 위해 할일이 없어진다는 느낌. 더이상 남자가 아니라는 느낌.
     
       
글쓴이 2017-10-13 (금) 16:24
안불러주면 땡큐지 전혀 슬프지 않아요.
2년 무보수 무임금으로 일해준거도 아깝네요.
     
       
2Die4U 2017-10-13 (금) 16:26
이런글에 다실 댓글은 아닌듯 합니다.
이런 생각이시면 차라리 현역병 앞에 가서 말씀하시던지
선배들이 세상을 잘못 이끌어서  대우도 보상도 못받는 야비군 생활하는
인생 후배들에게 할말은 아니죠
이런 이야기는 저처럼 노땅들끼리 하는 이야기 여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두번댓글no 2017-10-13 (금) 16:45
선배들은 어느 정도 세대의 선배들이고 어떻게 잘못 이끌었는지 궁금하네요^^
               
                 
2Die4U 2017-10-13 (금) 16:52
68년 생 입니다
뻔히 같은 생활 겪어놓고도 자신의 지난 생활에 추억 덧붙이기나하면서
내 삶이 아니라고 또 똑 같은 고생을 하는 그 과정들에 무관심했고
아무 도움이 못되어 준 책임 이라고 생각합니다.
서른 넘어 세상에 무관심하고 투표 잘못한 우리 세대들의 책임이 없다곤 못하겠죠
                    
                      
두번댓글no 2017-10-13 (금) 16:55
아. 그렇군요..^^ 궁금해서 여쭤봤습니다.
     
       
두번댓글no 2017-10-13 (금) 16:44
나도 나이 되게 많은 건 아니지만 내 친구가 농담으로 자기는 공익을 나와서 국가공인 병신(국가인증 병신)이라고 공익 나온 내 친구가 우스개소리로 이야기 하곤 했죠.
     
       
엘00321 2017-10-13 (금) 17:01
장군도 정년이있는데 몸만좋으면됬지 언제까지 군에게 몸을 헌납하시려고
     
       
bre2ze 2017-10-13 (금) 17:08
그런생각 1도 안들겁니다
아무생각이 없지
     
       
성소애낌이 2017-10-14 (토) 01:01
이건 뭔 개 말같지도 않은 소리야
     
       
Narsha 2017-10-14 (토) 14:28
캬 그럼 나 대신 너가 가라 나라를 위해 헌신할수 있으니 영광아님? 영광 있으라!
세가르 2017-10-13 (금) 16:23
예비군 끝나고 이제 민방위구나 야호,,,하는 순간
주위의 시선은
"너도 이제 나이먹어 늙는거야",,,이었죠,,좀 서러웠던 기억이 ㅎㅎ
실제로 민방위 처음 가니까 주변에 인사드리던
동네 아저씨들 선배님들, 형님들과 같이,,,서있는 제 자신을 보게 되는 순간 그 느낌이 더했습니다..
아모데 2017-10-13 (금) 16:25
난 예비군 분기 별로 했으면................ 회사 가기시러어어어어어엉 나라에서 주는 공가 ㅠㅠㅠㅠ 연차도 안까고 예비군 훈련 좋은데 ㅠㅠ 예비군훈련이 끝나부렀음...
     
       
글쓴이 2017-10-13 (금) 16:26
회사 다니면 그럴수 있는데 개인자영업이라..
모든스킬상승 2017-10-13 (금) 16:32
끝나면 민방위 ㅋㅋ
말디세븐 2017-10-13 (금) 18:57
글쓴이 님아 .. 고생많으십니다 .. 자영업.. ㅠ_ㅠ ..
솔직히 전 .. 글쓴이님이 부럽네요 .. ㅠ_ㅠ 전 예비군끝나서리 ..ㅠㅠ 민방위 2년차입니다만 ..훈련나온게 이리 부러운...핡..
HBJang 2017-10-13 (금) 19:08
와...자영업인데 예비군 가면 진짜 열받을듯;;;
Nier 2017-10-13 (금) 19:13
아니 지들이 필요햇으면 그만한 대우를해줘야하는데

씨벌껏 만원주는데 그중에서 식비6천원을 쳐빼고 거기다 왔다갔다 기름값합하면 오히려 적자임ㅋㅋㅋ

회사도아니고 1인 자영업하던시절엔 하루빠지면 손실어마어마한데 이거가지고 동대장이랑 ㅈㄴ싸운적도있슴
그리운건그대… 2017-10-13 (금) 19:26
근데 지나고보니 다시 가고싶단 생각이 약간드네욬ㅋㅋㅋ

늙은게 싫르네요..ㅠㅠ
떡빵s 2017-10-13 (금) 20:18
자영업이면, 일 쉬거나 알바 구해야 하는데,
돈은 만원도 안줌 ㅋㅋㅋㅋㅋ

회사다니면, 눈치만 오지게 받고,
업무는 남아있는 그대로라 나만 고생 ㅋㅋㅋㅋ
니까짓게뭔데 2017-10-13 (금) 20:56
플러스 밥도 엿같죠.  아직 2년이나 더 남으셨네요.
LUVTOME 2017-10-13 (금) 21:00
저는 민방위도 나가기 싫어서 직장인 서른중반에 애매한 지병으로
병무청가서 스무살들애들이랑 같이 신검받고 군면제받음..
아는 전공의 선배한테 물어봐서 공부하고갔는데아니나다를까
규정해석이 갈려서 군의관이라고해야되나 여튼 판정하는 사람이랑
기다아니다 썰전좀하고 단계왔다갔다 두세번 삽질하고
마지막에는 전산케이스에 없는 경우라서 판정모니터에 뜨지도않고
이런경우는 처음이라고 병무청직원이 놀래더라..ㅋㅋㅋ
안카르제 2017-10-13 (금) 21:12
회사 다닐때 예비군이 꿀인데요.. 합법적으로 회사 땡땡이 까는날. 돈도 나오고..
뭐 물론 군복입고 할라면 짜증나긴 하지만 회사보다는야
이제 8년차가 끝나가니 내년부터는 또 민방위 시작이네요. 근데 민방위는 하기 싫어요 ㅋㅋ
아나콘도 2017-10-13 (금) 21:27
민방위 10년차입니다.
귀찮습니다.
dlkf222 2017-10-13 (금) 23:01
예비군 5년차입니다.
직장에서 일하는것보단 예비군이 났습니다. ㅎㅎ 전 그냥 이렇게 생각해요
망장군 2017-10-14 (토) 00:03
현 민방위 직장에서 예비군가는게 제일 부럽
해적좀비 2017-10-14 (토) 00:11
아우 귀찮죠 그냥
테스터기 2017-10-14 (토) 00:38
민방위가 더 개짜증남... 새벽부터 가서... 설명듣고 회사출근 ㅠ.ㅠ
Boollk 2017-10-14 (토) 00:49
직장다니다가 예비군 나오면 오예입니다.
떼낄라 2017-10-14 (토) 02:33
젤 좋은건 군대 일찍가서 대학다님서 3~4년차 된다음 회사야비군하면 될듯
우훼하라아이 2017-10-14 (토) 07:40
어제 전날 회사에서 야간근무 들어가서 아침에 09시에 퇴근하고
오전 12:00에 향방작계 하러가서 잠한숨 못자고 17:40분에 신분증 받고 나왔네요 산까지 올라가고
욕이 계속 나옴
아다리구구 2017-10-14 (토) 09:20
민방위도 짜증나여
오늘도굴러 2017-10-14 (토) 11:51
회사다닐땐 꿀인데요 ㅎㅎ
휴가아닌가요 전 좋던데
향방작계도 늦게 출근하거나 반차쓰고 가도되는데 괜히 하루 통째로 빠져도 좋고 흐흐
nervous 2017-10-14 (토) 12:39
예비군 개꿀 어닌가????  난 막 가고싶든데 회사 안가도 돼서.ㅋㅋ
나무무무무 2017-10-14 (토) 14:40
근데 동미참이라면서요?
현역으로 2년동안 뺑이친것도 아니고
공익이나 대체목무 하신거잔수?
그리고 동미참이면 입영도 아니도 매일 출퇴근 하면서 훈련 받는건데
뭔 그것도 빡세다고
     
       
글쓴이 2017-10-14 (토) 14:50
뭔 헛소리신지?
동원 미루면 동미참으로 빠지거나
첨부터 동미참으로 배정받을 수도 있는데 뭔 소리세요?
전역증 인증해드려요?
빡세고 말고를 떠나서 6일을 그냥 내다버리는데 그 기간동안 손 놓는건 님이 보상해주실래요?
6천원 기름값도 안나오는 돈 받아가면서 6일 뺑이 치는게 ㅈ같다는건데?
     
       
Cms9 2017-10-14 (토) 15:12
뭔가 미필의 냄새가 흐르는 댓글이네요.ㅋㅋ
   

(구)회원게시판 | (구)방송 | (구)금융투자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2) 이토렌트 07-18 16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3 3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이토렌트 06-13 3
53032 [잡담]  솔직히 작년 11월 까지만 해도 탄핵될지 말지 정말 몰랐음.. 포이에마 21:03 0 6
53031 [일반]  발정준표 짤리면 누가 당대표 할까요? (1) kjj7979 21:00 0 40
53030 [잡담]  오랜만에 영화 언더 씨즈2 봤네요~ (1) 하루이나 20:56 0 59
53029 [일반]  '1주년 촛불' 여의도서도 켜진다…단체 아닌 개인이 제안 난다나정원 20:56 0 74
53028 [일반]  워너원, 서버 30대 증설에도 서버 마비 "팬미팅 예매 폭주" (5) 이미지첨부 스텀프타운 20:55 0 115
53027 [일반]  왜 상처를 준 사람은 자기가 얼마나 상처를 줬는지 모를까요? (10) 골든스테이트 20:54 0 83
53026 [일반]  이런 삶의 형태를 따로 부르는 말이 있나요? (6) 뱀븜 20:52 0 90
53025 [일반]  어머니가 좋아하실만한 일드 추천해주세요 (6) sgahgh 20:50 0 91
53024 [일반]  짜장면이 맛나다는 당구장 저는 당구장보다는 (3) 토니소프라노… 20:49 0 164
53023 [일반]  우리나라 길거리 돌아다니는 백구들 (6) Heize 20:48 1 219
53022 [뻘글]  요 몇년 반복되는 여자관계 (12) 보른이 20:47 0 328
53021 [잡담]  노광일씨는 의인이 맞음... (3) 미나루 20:45 1 240
53020 [일반]  지금 JTBC 뉴스룸 보고 있는데 (7) 문화비평가 20:44 1 191
53019 [잡담]  당구장이 금연인곳도 있네요 (6) 솟설책 20:38 0 274
53018 [잡담]  차량 언더는 필수일까요. (9) 제미니 20:38 0 222
53017 [고민]  여동생 결혼식 축의금 문제... (16) 흑마법사♡ 20:37 0 413
53016 [일반]  JTBC 뉴스룸 LIVE 최고사기꾼 20:35 1 134
53015 [잡담]  동물의 위치를 사람과 동등하다고 여기는분들이 너무 많아요 (19) 하이바밤바 20:35 2 171
53014 [일반]  가게에다가 현금소득공제 해달라고 핸드폰 번호를 알려줬는데요. (2) 허니자몽크러… 20:34 0 152
53013 [일반]  벌써 그 사건이 1년이라니.. 세기말 20:33 0 191
53012 [일반]  블루투스마이크로 티비에 연결 되네요~ 잇힝e 20:32 0 78
53011 [잡담]  작년 박근혜 개헌얘기가 정말 뜬금없었음 ㅋㅋ (9) 포이에마 20:29 0 347
53010 [일반]  행정병의 영원한 친구.jpg (7) 시티은행 20:27 1 591
53009 [일반]  저에게 배달맛집의 첫번째 덕목은 근거리입니다 (4) 무기야사랑해 20:23 0 189
53008 [일반]  한국시리즈 예매 실패하신분들은 지금 인터파크티켓으로 달리세요. (1) 황금비 20:22 0 130
53007 [일반]  화장품 부작용에 대해서 질문좀요!! (2) 윤배앵z 20:20 0 52
53006 [일반]  노원역 고봉민김밥 문닫았네요 (4) 빌더122 20:20 1 376
53005 [일반]  철봉힘드네요!! (6) 호날도도도동 20:19 1 152
53004 [잡담]  타 사이트에서 이토 아이디를 왜 구하는거죠? (14) 아자토스 20:19 0 379
53003 [일반]  어차피 현 정세하에서는 남북간에 전쟁날일은 없죠.. (3) 19897484 20:18 0 12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