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한국사의 중요성

[시사게시판]
글쓴이 : rkaus 날짜 : 2017-10-12 (목) 21:34 조회 : 2519
저는 국정교과서 국사를 배운 세대입니다.

제 어린 시절을 회상해보면 이게 얼마나 필요한지 얼마나 왜곡 되었는지 뭐가 중요한지 전혀 몰랐습니다.

단지 암기하고 세뇌를 당했지요. 세뇌가 얼마나 강했냐면 이승만 이 천하의 개쓰레기의 "뭉치면 살고 흩어지면 죽는다"

이런 개소리를 암기하고 일본에 충성하고 우리 민족을 학살했던 박정희 이 쌍노무 새끼가 가장 훌륭하다고 생각했으며

광주학살을 주도한 전두환도 물가 안정을 잡고 우리나라를 부유하게 만든 장본인으로 배웠습니다.

하지만 나이를 한 살 한 살 먹고 보니 얼마나 제가 무지했는지 알게 되었습니다.

지금 늦게 한국사를 공부하고 있어서 알게 된 사실이지만 얕게 배우고 신념을 가지면 얼마나 위험한지 알게 되었습니다.

오늘 이승만이 그렇게 대단했나요? 라는 어조의 글을 보니 정말 참담하기 그지 없더군요.

요즘 정말 환경이 좋습니다. 검색도 자유롭고 왜곡된 정보를 걸르고 참된 정보를 얻을 수 있습니다.

여기에 글을 올리기 전에 한 번 검색해보고 글을 썼으면 합니다.

끝으로 한 마디 하겠습니다. "역사를 잊은 민족에겐 미래는 없다"

김씨5 2017-10-12 (목) 21:38
학창시절 잘못 배운거 사회에 나와서 본인 스스로 노력 하지 않으면 안 바뀔겁니다

제가 경험해 본 바로는 그랬고

제가 변해서  압니다
삐야기얄리 2017-10-12 (목) 21:38
요즘 정말 환경이 좋습니다. 검색도 자유롭고 왜곡된 정보를 걸르고 참된 정보를 얻을 수 있습니다.


그건 사람일때 얘기죠.


베충이 새끼들은 왜곡된 정보를 거르지않고 정보로 받아들여서 문제거든요.
시간여행 2017-10-12 (목) 21:41
저는 주제별로 역사를 검색합니다..
조선은 왜 근대호를 못햇나...
한국전 직전에 왜 단일정부를 세우지 못햇나 등등 이런식으로 검색해보면
좋습니다 편향적인 정보는 거르시구요.
지상의별처럼 2017-10-12 (목) 21:52
고딩 동창 놈이
박정희 덕분에 우리나라가 이만큼 먹고 사는거다 라는 말을
2009년도에 했었는데
진짜 때릴 뻔 했어요
폭력이나 다툼은 좋아하지 않는데도 욱하더군요
꼬리치레 2017-10-12 (목) 22:01
이건 베스트글에 가야 할글이다.
미췬밤 2017-10-12 (목) 22:02
당장 저희 아버지도 박정희 덕분에 나라가 이만큼 부강해졌다면서 심지어 영웅이라고 부릅니다.
경제발전과는 별개로 박정희의 독재정치 자체는 비판한다고 하는데.... 정작 제가 박정희가 일부 반공인사들(조용수 등)까지 빨갱이 누명씌어서 죽인 부분을 언급하자 권력엔 피도 눈물도 없는 법이다 라면서 은근 쉴드치더군요.
심지어 박정희 비판하는 사람들은 배때기가 부른 거다 라고 말하기도 하고.
cirro 2017-10-12 (목) 23:01
저희 학교 선생님 중 한분은
"일제 때문에 한국이 근대화됐다"
"김대중은 돈으로 노벨상 탄거다"
라고 했죠

한번 잘못 박힌 생각은 김씨님 말대로 쉽게 바뀌지 않는게 문젠데
학교에서 저따구로 가르치는 인간은;;
     
       
각두기 2017-10-13 (금) 06:58
교과서가 그렇고 교사는 교과서대로 가르친셈
교과서대로 안가르치고 시험보면 어떻게 될까요?
          
            
cirro 2017-10-13 (금) 18:41
아 근데 국사나 근현대사 선생님이 저랬으면 말도 안했는데
전혀 딴 과목 선생님이 말한거라 문제였습니다
그런데 의심도 안해보고 믿은 제가 잘못이지만
신신애자 2017-10-12 (목) 23:24
마지막 말 누가 한 것인지 코멘트 해주세요.
아는 사람은 알고 모르는 사람은 모를 수도 있는 말인데,
누가 한 말인지를 알아야 글 전체의 취지에 부합하는 결과를 낳지 않을까 싶네요.
     
       
각두기 2017-10-13 (금) 06:59
내용이 중요하지 누가 한말인게 뭐가 중요하다고..
누가한말이다 라고 붙이는건  그말한사람 권위에 기대는 것이죠
          
            
신신애자 2017-10-13 (금) 10:02
그건 님생각인거고 표절이죠.
이 글에서 표절은 너무 나간거이겠지만 기본적으로는 출처를 적는 게 타당한거죠.
남의 말 갖다 쓰면서 내용이 중요하다고 하면서 마치 내가 하는 말처럼 하면 안되는거죠.

님 말은 기본적으로 무논리인 주제에 어떻게든 설득해 보려는 경우에나 성립하는겁니다.
               
                 
글쓴이 2017-10-13 (금) 16:15
미치겠네. 누구나 다 알만한 글을 올리는데 내가 한 것도 아니고 "" 인용부호 넣었는데
표절이라고 하니... 아우... 단재 신채호 선생님도 표절이라고 고소하겠네.
                    
                      
신신애자 2017-10-13 (금) 17:03
그러니까 표절은 너무 나간거라고 했죠. 표현 자체는 오바인게 맞죠.
제말은 출처를 넣는 게 타당하다는거죠. 출처도 오바고,
사실 이런 글 정도에서는 누가 말했는지를 표시하는 정도면 충분한거죠
그리고 따옴표 넣는다고 해서 그게 무슨 의미가 있어요. 사람이름이 들어가야죠.

누구나 알만한 글인지 여부는 님 생각인거고요.
돌아가신 분은 고소를 할 수가 없어요. 물론 고소할 이유도 없지만요
안녕플레코 2017-10-12 (목) 23:36
1. A nation that forgets its past has no future 이게 원문이라고 합니다. 윈스터 처칠이 했다는 설

2. 단채 신채호 선생께서 했다는 설

3. 나무 위키에 찾아보면 각 나라 마다 비슷한 말이 있다는 설
불량아재 2017-10-13 (금) 07:25
이승만은 정적 숙청의 대가죠.. 임정때 죽여버렸어야..
누누누33214 2017-10-13 (금) 07:40
공부를 해야지요. 그런데 공부의 목적이 자신의 아집을 정당화 하기 위한 수단이라면 아무리 배워도 제대로 배우진 못할겁니다. 모든 것은 양면성이 있습니다. 해방이후 이승만의 자유당과 김성수의 민주당중 누가 옳았는가라고 하면 솔직히 대답 못하실겁니다. 김구나 북쪽의 김일성도 그렇고요. 다 보면 각자의 한계안에서 사고하고 행동했던 것이니. 역사에서 뭐가 옳고 그르다라는 판단을 하려는 것 자체가 매우 위험한 발상이라는건 언젠가는 이해하실날이 오시길 바랍니다. 많은 사람들은 그걸 못하더군요
     
       
글쓴이 2017-10-13 (금) 08:05
제 개인적인 의견으론 둘 다 옳지 않다입니다. 그 당시에 우리 민중에게 필요한 건 식민지 귀속재산과 동척이 뺏아간 토지를 균등하게 배분하고 이끌어 줄 지도자가 필요했습니다. 김성수는 지주출신이며
일제 강점기 시절에 친일 행위를 한 당사자입니다. 그걸 처단해야할 법인 반민족행위특별법을 와해시킨
장본인이 이승만입니다. 이런 논의를 할 당위성이 떨어지는 인간 둘을 저울로 재고 누가 옳고 그르다고
판단하는 것 자체가 잘 못 된 것입니다.
프레 2017-10-13 (금) 11:14
우리나라의 교육은 암기식, 주입식 교육을 벗어나서 스스로 사고 할수 있는 교육으로 바뀌어야 하는게 급선무라 생각됩니다. 국민들을 노예만들기 딱 좋은게 저 방식이거든요. 들은대로 배운대로만 해라.
옳은지 그른지 스스로 판단하고 생각하고 다른사람과 그게 맞는건지 아닌지 또 다른 생각은 없는지 토론하는 문화가 생겨야 의식이 향상되고 부당함을 스스로 깨우쳐서 그릇된 것에 대항해 행동할 원동력을 얻게 됩니다.
나도잘모름 2017-10-13 (금) 14:00
저는 우리나라 대통령 중 박정희 대통령을 가장 존경합니다

저는 틀린생각을 한것입니까?
     
       
김씨5 2017-10-13 (금) 15:01
존경하기전에

박정희 그분이 할일중 잘못한일을 인정하고
비판 한 후에 할수 잇는 애기죠

무조건 경제 살렸다는 이유 하나만으로 신격화시키면
북쪽 돈종 3세하고 무슨 차이가  있을
까요
일부지만  수 많은 문제는 눈감고 신격화 시키는  자들이 오히 박정희 대통령에 도움이 안된다고 봅니다
숭배와 존경은 다름니다.
비판 할수 있어야 존경 받을수 있어도 비판 없는 무조건적인 사랑은  하나 만함니다

경험한  사람으로써 말 하는 것입니다
          
            
나도잘모름 2017-10-13 (금) 20:57
아 어떠한 사람이 세종대왕을 존경한다하면

제가 세종대왕은 이러이러한 업적도 있지만
이러이러한 잘못한일이 있다
너는 세종대왕을 신격화하지마라 우선 먼저 비판하고 존경해라 이렇게 말해야 되군요
처음알았습니다 요즘 유행하는 비판적사고를 이렇게 써먹는군요 놀라운 지적 감사합니다
(물론 박정희대통령을 세종대왕에 비교한건 아닙니다)
               
                 
김씨5 2017-10-14 (토) 07:49
본질은 이해 
를 하는지 
비교대상부터 다시
   

(구)회원게시판 | (구)방송 | (구)금융투자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2) 이토렌트 07-18 16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3 3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이토렌트 06-13 3
62109 [고민]  인터넷 책 구매했는데 모서리 같은데 좀 찌부됐다면 여러분은 어떤 생각이 드시나요? (4) 엘에이다졌어 04:22 0 198
62108 [일반]  오늘은 어제보다 더 추울까요? (2) 꼼장어 03:54 0 142
62107 [잡담]  고속도로 탈때마다 가시는 휴게소 있으신가요? (1) 스팅커스 03:44 0 163
62106 [일반]  폰에 음악 잔뜩 넣어 듣는사람은 안드로이드가 좋은듯. (3) 네그레도111 03:30 0 314
62105 [일반]  토렌트 다운속도의 합이 10메가를 넘지 않네요. 이런 현상 있는분 계신가요? (13) 슈퍼스타게이 03:03 0 436
62104 [뻘글]  윈10 어디서 살까요? (7) MH3U 02:22 0 533
62103 [일반]  류여해, "이상하다" (13) 겨울숲 01:58 8 967
62102 [일반]  롯데리아 치킨버거세트랑 새우버거 무료입니다 (4) 페이원 01:55 2 741
62101 [뻘글]  헬스를 하체 위주로 돌린지 두달..달라진 점 세가지 (19) Ast가브리엘 01:51 2 868
62100 [일반]  ios 11.1.2 업데이트. 아이폰 x, 추운 날씨에 먹통되는 현상 수정했네요. (3) 이미지첨부 스텀프타운 01:51 1 228
62099 [일반]  이승만·박정희·김영삼 사진 걸린 빨간당 (8) 겨울숲 01:50 6 379
62098 [일반]  나무위키 시간 때우는데 좋네요 ㅋㅋ (7) 음악듣는곰탱… 01:39 0 387
62097 [일반]  최고의 화가라고 하면 반 고흐를 뽑나요? (12) 음악듣는곰탱… 01:11 1 469
62096 [일반]  러블리즈 차트아웃 됐네요 (9) 슈퍼스타촤 01:05 0 539
62095 [일반]  내일 EPL 빅게임 없나요?? (2) 잇힝e 01:00 0 322
62094 [일반]  [판결](단독) 이혼으로 남편 공무원연금 분할 땐… (10) 키위는골드키… 00:57 0 672
62093 [잡담]  아이코스 1일차 후기 (6) 둥둥이야 00:57 1 474
62092 [뻘글]  제가 초시생인데 공단기 어떤패스를 들으면 좋을까요??ㅠㅠ (2) 아무거나마음… 00:55 0 205
62091 [잡담]  포항 지진 이후에 여러 얘기가 주변에서 들리네요 오십구키로 00:42 3 642
62090 [잡담]  최경환 구속은 빼박인듯... (2) 목장지기 00:40 12 723
62089 [일반]  '댓글부대 국고손실' 이종명 구속…법원 "증거인멸 염려" (2) 겨울숲 00:38 3 245
62088 [잡담]  일본놈들에 대한 테러는 의사, 열사로 불리었지요.... (9) 최대8자 00:32 3 367
62087 [잡담]  드디어 목표한 포인트 순위 500위권 안에 들어갔네요.ㅠㅠ (3) 이미지첨부 모닝구무스메… 00:31 1 178
62086 [일반]  메모리폼 매트에 깔 전기 매트 어떤 게 좋을까요? (8) 미존재 00:28 0 243
62085 [일반]  철학에서 위선은 어떻게 평가되나요? (10) 골든스테이트 00:26 1 220
62084 [일반]  술 마시면 시비거는 분들.. (2) 어디있는거니 00:25 0 407
62083 [잡담]  리오나인급 게이밍 노트북 추천해주세요! No기자카사십… 00:23 0 122
62082 [잡담]  최순실 구속이 연장되었다지요 (3) donn 00:20 1 405
62081 [일반]  plati란 사이트에서 윈도10 + 오피스365를 38달러에 파는데 믿을만 할까요? (2) 강생이똥꼬 00:15 0 257
62080 [잡담]  캬...2년전 일이지만.. (4) 풍운비 00:12 0 261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