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무지한 지지자의 불안감..

[시사게시판]
글쓴이 : 샌더스 날짜 : 2018-04-17 (화) 20:58 조회 : 613
김기식님 관련한 질문에 대한-선관위의 답변은 
1. 5000만원 기부는 불법 : 기부직전 질의 답변은 통상적인? 범위내에서는 합법, 기부단체의 정관등을 참고해 추가 기부도 가능하다는 것이 었는데 선관위는 5000만원은 통상 범위를 벗어 났으니 불법. 김기식님은 기부단체의 정관을 참고한 추가 기부명목이었고 기부 이후 선관위에 보고 했으나 선관위 측에서 별도의 제지나 자료 요구가 없었다

2. 피감기관 기관 돈으로 해외 출장은 합법인 것도 있고 아닌 것도 있고 우리가 판단 할 수 없는 부분도 있다 : 불법VS합법 명확한 결론은 없고 전체적으로 갈 수도 있다는 뉘앙스, 일부 법적인 부분은 선관위가 판단 할 수없다는 식.

이렇게 이해 했는데 정확히 본것이 맞는지 궁금합니다.
만약 맞다면 
1번의 경우 큰 타이틀은 `김기식 불법`이 될 것이고 기부당시의 선관위 답변에 대한 해석문제는 기레기들이 왜곡하기 딱 좋은 떡밥으로 남은 상황.
2번의 경우  현재 진행되고 있는 국회의원 전수조사 청원 (저도 참여 했습니다) 의 결과가 좋고, 실제로 전수조사가 이뤄진다고 하더라도 그물망이 너무 헐거워서 잡히는 고기는 없지 않을까 걱정입니다.

사퇴발표 이후 저녁뉴스와 주변 사람들의 반응 몇가지를 보고 불안한 생각이 들어서 글을 남깁니다(돌리는 채널마다 김기식님 까기 바쁘더군요ㅎㅎ)
저는 탄핵정국 이전까지 정치에 관심이 별로 없었으며 문정부 출범 이후 조금씩 관심을 가지고 이 것 저 것 찾아보고 있는 많이 무지한 사람입니다
이토에는 TV나 주류 포털 등에서 메인으로 잘 노출하지 않는 소식들을 많이 알 수 있어서 자주 방문하고 있습니다
김기식님의 인선 소식이 있었을 때는 보다 강도 높은 개혁을 주도할 적임자라는 많은 분들의 평가를 보고 내심 응원 했습니다
청와대에서 선관위 질의를 했을 때도 정말 속이 시원한 정면 돌파라고 생각 했고, 최악의 경우라고 해도 국회를 뒤집어 엎을 수 있는 모멘텀이 생길 수 있겠구나 싶었습니다
그러나 오늘 돌아가는 사태를 보니 역시 늙은 너구리 같은 국회의원들은 본인들 빠져 나갈 구멍만 남기고 (그들의 입장에서) 최선의 방어를 해낸 것이 아닌가 안타깝고 씁쓸한 마음이 들었습니다

선관위 답변을 제가 잘 못 이해 하고 있다면 좀 더 자세히 설명해주실 분 혹시 계신가요??

알파카 2018-04-17 (화) 21:02
대충 맞아요.
그리고 정치가 무조건 가져올 수만은 없는 법이죠.

밀고 댕기면서 변해가야죠
     
       
글쓴이 2018-04-17 (화) 21:07
그렇군요 이제막 관심을 가져서 그런지 많이 과격하게 생각한 것 같습니다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아라가온길 2018-04-17 (화) 21:03
분명히 이전에 선관위에 문의했을때는 합법이었는데 지금은 불법. 2번 문제는 까낼려고 하면 현직 국회의원들 줄줄이 불법. 지방선거가 다와갑니다. 별 개소리가 다 나오겠지요. 앞으론 더 심할 겁니다.
     
       
글쓴이 2018-04-17 (화) 21:10
정치에 별관심 없다가 조금이라도 관심을 갖고 보니 참 무섭네요ㅠㅠ
원자력강아지 2018-04-17 (화) 21:08
국회의원들이 빠져나갈 구멍을 만들었다기보다는 삼성이 시간을 벌었다고 보시는게 맞을겁니다.

문통은 다음 인사도 개혁적인 인물을 내놓을거고 여당과 언론이 날릴 수 있는건 한계가 있죠.

제 생각엔 금감원장을 놓고 벌이는 이 싸움은 결국 문통이 이깁니다. 그게 인사권을 가진 사람의 힘이예요.
     
       
글쓴이 2018-04-17 (화) 21:16
말씀 감사합니다
걱정을 조금 덜 해도 되겠네요ㅎㅎ
껌정너구리 2018-04-17 (화) 21:12
무식한 넘들이 국민들을 바보로 알고 있는거지~자기재산에 별 문제없으면 잘하는사람에게 표가 가는걸 잘 모르는모양이야~저번총선을 보구 느끼는것도 없나봐~ 국민은 바보인거 같지만 알건 다알아~굿이 불안해할 필요없는데~괜히 오버를 하고 갑질아닌 갑질를 하고 지랄이지
카이젤 2018-04-17 (화) 21:25
의구심이 드는데 1은 위법인데 지금 청원은 2도 위법으로 보고 청원글올린거같은데....이거 조사 못할수도있겠는걸요....
무득 2018-04-17 (화) 22:14
선관위가
김기식은 쳐내고 싶은데
다른 야당들엔 피해없게 하고 싶은 마음을
잘 표현한겁니다
   

(구)회원게시판 | (구)방송 | (구)금융투자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2) 이토렌트 07-18 18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3 5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1) 이토렌트 06-13 6
130945 [일반]  취기에 엄청 오랜만에 한 곡 삿어요 (3)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21:56 1 126
130944 [일반]  “역대 최고 한국 뉴스”…180개 외신 ‘한반도의 봄’ 취재 (6) 이미지첨부 전사abj 21:53 8 273
130943 [일반]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남자배우 (3) 꼬리치레 21:51 1 193
130942 [방송]  세월호참사 4주기 기념인가요 (3) 이미지첨부 순수의식 21:50 1 137
130941 [일반]  기사 떳네요 정치판 대세 쫓던 '디지털 정치브로커'의 몰락 ==노사모 -박… (8) 아우짜라고 21:47 4 327
130940 [뉴스]  ‘갑질’ 논란 휩싸인 한진그룹, 인하대 총장 선출에도 ‘갑질’할까 최고사기꾼 21:45 0 153
130939 [일반]  분명히 시사제외를 눌렀는데 제외가안되요 12월28일 21:43 0 64
130938 [일반]  알면서 하는짓이 더 쓰레기짓 이죠.jpg (7) 이미지첨부 아이필블루 21:41 2 386
130937 [일반]  근데 삼성이 보수단체에 지원한게 메인으로 올라올줄 알았는데.. (5) 壽山福海 21:41 3 125
130936 [일반]  릴사용하시는분계신가요? (2) 유토피아 21:40 0 68
130935 [잡담]  소주가 달게 느껴지는 경우도 있나여 (16) 돈벌자 21:40 0 189
130934 [일반]  벌레들은 어디가도 꼬여요 다 잡기 힘들죠 그래도 사람은 살아요 (2) 해진dy 21:38 1 80
130933 [일반]  정전 때 빠졌던 남한, 북한과 종전선언.. 정상회담 합의문에 담길까 (3)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21:36 0 133
130932 [일반]  포항 노사모 창립맴버-- 박사모 -- 정의당 --민주당 드루킹 헐 (7) 이미지첨부 아우짜라고 21:35 0 377
130931 [일반]  낼 어벤져스 기대되네요 (2) 이미지첨부 일일외출록 21:35 1 199
130930 [일반]  與 6·13 재보선 송파을 최재성· 천안갑 이규희 후보 확정(상보) (6) 전사abj 21:34 4 118
130929 [일반]  북한 리스크 완화에 '코리아 디스카운트' 개선 (5)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21:33 1 196
130928 [뻘글]  곱창을 좋아하세요? (16) 순수의식 21:32 3 218
130927 [일반]  어밴젼스 보러 가려하는데.. (8) 유식학수 21:26 1 340
130926 [일반]  호불호 없는 한식.jpg (1) 이미지첨부 시티은행 21:24 1 739
130925 [일반]  이부시작합니다 (2)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21:23 1 150
130924 [일반]  판도라를 틀었다. (4) 아이필블루 21:22 0 278
130923 [잡담]  요즘에 왜 이토에서도 반말댓글에 욕댓글이 많아 졌나요? (14) hansom 21:21 1 184
130922 [일반]  사과쥬스 한잔중... (5) 이미지첨부 드림키드 21:20 0 266
130921 [고민]  옷 색깔 선택 장애가 왔습니다. (9) 이미지첨부 꽃보다요가 21:18 1 277
130920 [일반]  편의점 이제품이 이제 안나온다네요ㅠㅠㅠ (3) 이미지첨부 아리동소 21:17 0 555
130919 [일반]  이재명과 이철희의 정치적인 감각 (6) 이미지첨부 블루복스 21:15 14 431
130918 [일반]  KBS 아나운서 출신 김경란 이혼, 김상민 전 의원과 결혼 3년만 (6)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21:12 1 671
130917 [일반]  네이버 헤비댓글러중 다수는 보수성향 (6) 이미지첨부 원자력강아지 21:11 2 284
130916 [일반]  노회찬 “드루킹과 통화·문자 한 통 주고받은 적 없어” (1) 아이필블루 21:11 0 239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