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잡담] 

결국 실버택배면 cj대한통운의 승리군요

[시사게시판]
글쓴이 : 이런걸다 날짜 : 2018-04-17 (화) 20:57 조회 : 876
실버택배는 택배차량이 아파트 단지에 물량을 싣고 오면, 인근 거주 노인들이 친환경 전동 카트로 배송에 나서며 경제활동에 참여하는 거점형 택배 사업 형태다. 그 구조를 자세히 살펴보면, CJ대한통운 택배터미널에서 택배차량에 특정 아파트 단지의 물량을 분류 및 적재하고, 택배기사가 아파트 단지 내 실버택배 거점까지 전달한다. 해당 거점의 실버 배송원들은 아파트 동별로 재분류를 하고, 친환경 전동 카트, 손수레 등을 이용해 각자 맡은 구역의 상품들을 배송한다.

CJ대한통운의 실버택배는 기업, 시군구 자치단체,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이 삼각 협업체제를 이루어 시니어 일자리를 창출한다는 점이 특징이다. CJ대한통운은 택배 물량 공급과 장비 제공 및 운영을 맡고, 지자체는 행정적·예산적 지원을,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은 시니어 인력 수급과 교육 등을 담당한다. 기업 활동으로 거둔 수익으로 자체 운영비와 인건비를 충당하는 선순환, 지속가능형 사업모델이라는 것이 강점이다. CJ대한통운은 부산 동구 좌현동에 위치한 거점에서 실버택배 사업을 최초로 시작했다. 실버택배는 온실가스를 배출하지 않는 전동자전거, 전동 카트(스마트 카트)를 배송장비로 사용하면서 시니어들에게 체력 부담도 주지 않고, 환경보전에도 기여할 수 있었다.

처음부터 실버택배 사업이 순항했던 것은 아니었다. 시작 당시, 지역 주민들 중에서 택배원을 모집해보려 했지만 안정적인 인력수급이 어려웠고 특히 실버 인력의 교육 및 관리가 쉽지 않았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여러 전문기관들과의 협의와 교류에 힘쓴 결과 노인 일자리 전담 수행기관인 시니어클럽과 손을 잡을 수 있었다.

또한 보다 전문적인 노인인력 관리를 위해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의 협조도 구했다. 노인인력의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는 ‘고령자 친화기업’이라는 제도가 있다는 것도 알게 됐다. CJ대한통운은 2013년 6월 고령자 친화기업 ㈜실버종합물류를 설립했다.

저런 아파트가 계속 생기면 국가예산으로 실버택배쓰고 cj대한통운 점유율만 올라가겠네요 안그래도
cj가 점유율 1위인데..단지내에서 해결해야할 문제를 국가예산으로 대기업밀어주기에 쓰는꼴
노인일자리창출이라데 의의가 있겠지만 먼가 깨름직하네요
이런걸다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알파카 2018-04-17 (화) 20:58
그래도 당분간 이런 기조가 이어갈겁니다.
지금 그거 신경쓰기에는 실업 문제가 너무 심각해서
갓닷컴 2018-04-17 (화) 20:58
지원이지 전부가 아닐겁니다..
CJ택배도 지출이 만만치 않을겁니다.
     
       
글쓴이 2018-04-17 (화) 21:03
cj는 손해볼게 없죠. 어짜피 비용은 다 받은거고 배송지까지 가야하는데 그걸 국가가 50%지원해준다는건데..카트라던지 유니폼같은거 지원해주기때문에 단기적으론 돈이 들어가긴하겠찌만..이번 해결책은 결국 악수가될거같네요..새로 생긴아파트 단지마다 저렇게 해결해주면 예산이 만만치 않을텐데..완전 근시안적 대책이라고 보네요
          
            
갓닷컴 2018-04-17 (화) 21:10
인력은 CJ가 구해야 하고
퍼센트이지는 모르겠지만 CJ에서 월급도 줘야 할텐데...
손해져 손해...
               
                 
글쓴이 2018-04-17 (화) 21:15
먼저 실버택배 비용의 50%를 정부·지자체가 부담하기로 하면서 지상에 차 없는 아파트 입주민들의 택배 비용을 국민 세금으로 보전해주는 셈이 됐다. 실버택배 인력 1인당 드는 비용은 연간 420만원 정도로 지자체가 105만원, 정부가 105만원, 택배회사가 210만원 정도를 부담한다. 다산신도시 아파트 입주자가 부담하는 비용은 없다.

전혀 손해볼거 없을거같은데요..이 내용이 맞다면 건당주는것도 아닌거같고
               
                 
글쓴이 2018-04-17 (화) 21:17
물론 이건 겉핥기식 기사라 제가 너무 단정하는건 있겠네요..하지만 국가예산으로 아파트단지와 택배사간의 힘겨루기를 해견한다는게 영 못마땅하네요
덧없음 2018-04-17 (화) 21:01
대기업이 없는 곳은 없다
세금에서 빼먹지 못할 곳이 없다

라는 결론
noodles 2018-04-17 (화) 21:02
근데  cj 택배가  그런 정도  기업은 아니지만  중소에서는 정부 지원금  탈락 하지만 않고 계속 받아도 견실한 회사긴 하죠
나비루 2018-04-17 (화) 21:25
아 택배가 완전 CJ  독접으로 가네요.
뭐든지 독과점은 안 좋은데... 쩝..
   

(구)회원게시판 | (구)방송 | (구)금융투자
회원게시판  일간댓글순 | 일간추천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추천순 | 주간조회순
 
  • 시사제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필독] 게시물 및 댓글 작성시 욕설/반말/인신공격/비방 강력 제재처리 안내 (12) 이토렌트 07-18 18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3 5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1) 이토렌트 06-13 6
130946 [일반]  직장 이직후 4개월 차인데, 일보다도 버릇없는 신입땜에 죽겠네요. 쿠루진 22:01 0 4
130945 [일반]  취기에 엄청 오랜만에 한 곡 삿어요 (4)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21:56 2 180
130944 [일반]  “역대 최고 한국 뉴스”…180개 외신 ‘한반도의 봄’ 취재 (7) 이미지첨부 전사abj 21:53 10 338
130943 [일반]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남자배우 (3) 꼬리치레 21:51 1 220
130942 [방송]  세월호참사 4주기 기념인가요 (3) 이미지첨부 순수의식 21:50 1 151
130941 [일반]  기사 떳네요 정치판 대세 쫓던 '디지털 정치브로커'의 몰락 ==노사모 -박… (8) 아우짜라고 21:47 4 360
130940 [뉴스]  ‘갑질’ 논란 휩싸인 한진그룹, 인하대 총장 선출에도 ‘갑질’할까 최고사기꾼 21:45 0 161
130939 [일반]  분명히 시사제외를 눌렀는데 제외가안되요 12월28일 21:43 0 67
130938 [일반]  알면서 하는짓이 더 쓰레기짓 이죠.jpg (8) 이미지첨부 아이필블루 21:41 2 403
130937 [일반]  근데 삼성이 보수단체에 지원한게 메인으로 올라올줄 알았는데.. (5) 壽山福海 21:41 3 130
130936 [일반]  릴사용하시는분계신가요? (2) 유토피아 21:40 0 72
130935 [잡담]  소주가 달게 느껴지는 경우도 있나여 (17) 돈벌자 21:40 0 199
130934 [일반]  벌레들은 어디가도 꼬여요 다 잡기 힘들죠 그래도 사람은 살아요 (2) 해진dy 21:38 1 83
130933 [일반]  정전 때 빠졌던 남한, 북한과 종전선언.. 정상회담 합의문에 담길까 (3)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21:36 0 139
130932 [일반]  포항 노사모 창립맴버-- 박사모 -- 정의당 --민주당 드루킹 헐 (7) 이미지첨부 아우짜라고 21:35 0 392
130931 [일반]  낼 어벤져스 기대되네요 (2) 이미지첨부 일일외출록 21:35 1 208
130930 [일반]  與 6·13 재보선 송파을 최재성· 천안갑 이규희 후보 확정(상보) (6) 전사abj 21:34 4 122
130929 [일반]  북한 리스크 완화에 '코리아 디스카운트' 개선 (5)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21:33 1 206
130928 [뻘글]  곱창을 좋아하세요? (16) 순수의식 21:32 3 222
130927 [일반]  어밴젼스 보러 가려하는데.. (8) 유식학수 21:26 1 343
130926 [일반]  호불호 없는 한식.jpg (1) 이미지첨부 시티은행 21:24 1 756
130925 [일반]  이부시작합니다 (2) 이미지첨부 젖은눈슬픈새 21:23 1 157
130924 [일반]  판도라를 틀었다. (4) 아이필블루 21:22 0 286
130923 [잡담]  요즘에 왜 이토에서도 반말댓글에 욕댓글이 많아 졌나요? (15) hansom 21:21 1 185
130922 [일반]  사과쥬스 한잔중... (5) 이미지첨부 드림키드 21:20 0 272
130921 [고민]  옷 색깔 선택 장애가 왔습니다. (9) 이미지첨부 꽃보다요가 21:18 1 282
130920 [일반]  편의점 이제품이 이제 안나온다네요ㅠㅠㅠ (3) 이미지첨부 아리동소 21:17 0 565
130919 [일반]  이재명과 이철희의 정치적인 감각 (6) 이미지첨부 블루복스 21:15 14 443
130918 [일반]  KBS 아나운서 출신 김경란 이혼, 김상민 전 의원과 결혼 3년만 (6) 이미지첨부 인간조건 21:12 1 682
130917 [일반]  네이버 헤비댓글러중 다수는 보수성향 (6) 이미지첨부 원자력강아지 21:11 2 28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