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 회원게시판 인기 게시물
   

[Why] "나만 걸리긴 억울" 스마트폰 신고앱에 화풀이

글쓴이 : 긍정적생활 날짜 : 2017-05-20 (토) 08:18 조회 : 630

조선일보 기사이고, 앞으로 신고 많이 해달라고 홍보하고 있네요...ㅋㅋㅋ 






신고 폭주에 담당자 골치.. 생활 불편 스마트폰 신고 4년 새 15배 폭증
"야간엔 단순 상담 자제를"
밤까지 이어지는 무차별 생활 민원신고에 강력 범죄 출동 늦어져

서울 서초구청은 최근 장애인 전용주차구역 불법 주차 신고 문제로 곤혹을 치르고 있다. 지역 주민이 장애인 전용주차구역에 불법 주차한 차량을 신고하면 단속에 걸린 주민이 반발해 항의하는 사례가 반복돼서다.

국민권익위원회의 국민신문고 앱(애플리케이션), 행정자치부 생활 불편 신고 앱 등을 통해 서초구에 접수된 장애인 주차구역 신고 건수만 작년 4765건이다. 전체 신고 건수의 33%로 불법 주정차(5991건) 다음으로 많다. 담당자 1명이 총괄하는데 하루 평균 20건, 많을 때는 40~50건이 접수돼 다른 업무를 전혀 못한다고 한다. 서초구청 관계자는 "단속에 걸린 사람이 앙심을 품고 하이에나처럼 다른 위반 차량을 찾아 신고하는 경우도 많다"며 "한 사람이 매주 10번 넘게 신고하기도 한다"고 했다.

스마트폰 앱과 문자를 이용한 각종 민원과 신고가 폭주해 담당 공무원과 경찰이 골머리를 앓고 있다. 행정자치부는 2012년 생활 불편 신고 앱 서비스를 시작했다. 불법 광고물, 불법 주정차, 장애인 전용주차구역, 쓰레기 방치·투기 등과 관련해 스마트폰으로 사진 또는 동영상을 찍어 신고하면 해당 지자체 담당 공무원이 접수해 민원을 처리한다. 이 앱을 통한 신고 건수는 2012년 7만1032건에서 2016년 105만1564건으로 4년 사이에 약 15배 폭증했다. 대부분 불법 주차와 장애인 전용 주차 위반 신고로 작년 각각 33만1944건, 38만100건이다.

서울 영등포구청 관계자는 "다른 사람의 불편을 막기 위해 선의로 신고하는 경우도 있지만 보복성 신고도 꽤 된다"고 했다. "구청 공무원이나 경찰도 아닌데 자기들이 뭔데 신고하느냐"고 항의하다가 "너희도 똑같이 당해보라"면서 보복 신고를 하는 '고질 민원인'이 많다는 것이다. 불법 주차 신고를 당한 한 주민이 하루 종일 승용차를 타고 자치구를 돌며 10여건의 불법 주차 신고를 한 경우도 있다고 한다. 인터넷 게시판에는 '요즘 취미 생활은 불법 주차 신고' '5년째 700건 이상 신고했다' '신고해서 그 사람이 당혹해할 생각을 하면 짜릿하다' 같은 글이 종종 올라온다. 성남시는 생활 불편 신고 앱을 통한 보복성 및 무작위 신고를 막기 위해 1인 1일 1회 신고로 제한하기도 했다.

경찰도 112 문자 신고 서비스 등을 시작하면서 단순 민원이나 상담 건수가 증가했다고 한다. 서울청 조재광 112 종합상황실 관리팀장은 "전체 신고의 절반 가까이가 층간 소음, 애완견 소음, 자기 집 앞 주차 관련 문제"라고 했다. 단순 민원 상담은 110(정부 통합 민원 서비스)이나 120(시도 민원 신고 센터)으로 문의하라고 안내하면 화를 내는 경우가 많다고 한다.

이 때문에 강력 범죄 출동이 늦어져 피해를 입기도 한다. 경찰 관계자는 "최근 밤에 남편이 술에 취해 흉기로 가족을 죽이려 한다는 신고가 접수됐지만 관할 지구대 순찰차가 불법 차량 주차 민원을 처리하느라 결국 다른 지구대 순찰차가 현장에 출동해야 했다"며 "경찰이 특히 바쁜 밤 10시부터 새벽 2시 사이에는 단순 민원 상담은 피해 달라"고 했다.

긍정적생활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lunaseas 2017-05-20 (토) 08:53
보복성 신고든 뭐든 법을 어겼으니 신고당하는건 당연한거 아닌가
CKRYSTAL 2017-05-20 (토) 09:01
법을 어기지마라
레서판다 2017-05-20 (토) 09:32
신고하면 처리가 당연한거 아닌가... 신고자재라니..
인원이 부족하면 인원을 늘려야지
불법주차 단속해 번돈이면 충분할탠대
   

회원게시판  | 일간댓글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안내] 계급 포인트 제도 개편 안내 (소령이상만 해당) 이토렌트 05-18
 [안내] 회원게시판 시사게시판 분리 예정 안내 (50) 이토렌트 05-12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이토렌트 03-20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9
669454  전동킥보드 타고 다니는사람 보면 무슨 생각하시나요? (11) 향긋한향기 18:01 80
669453  최순실 "딸, 말 한번 잘못 빌려 타 병신됐다" (4) 인간조건 17:59 142
669452  김영춘 의원이자 해수부장관 후보자와의 개인 일화 더글라스 17:59 66
669451  알바님들 논점 흐리기 하지마세여 (10) 류가미네 17:58 153
669450  헬스 하시는분 있나요? (5) 김지스 17:58 58
669449  서울 - > 부산 갈때 KTX VS 자가용 (10) 왕초봉 17:57 105
669448  준중형차 보험료가 추후 블랙박스 할인빼고 33만원이면 괜찮은건가요? 통합사회황국… 17:57 47
669447  약속시한 하루 앞두고 법안발의.."세비반납 안해" (8) 인간조건 17:55 165
669446  정유라 입국과정 (2) 여자의향기 17:55 213
669445  박카스 마시면 덜 피곤한가요? (4) 아리동소 17:55 111
669444  사드관련 얘기 정리해보면 (2) S플랫 17:54 109
669443  독일 야당 당수.. 우리 총리 굴욕준 트럼프 용납못해. (2) 이미지첨부 해머슴 17:53 177
669442  만화 아키라 수입을 백일섭씨가 했었군요 ㅋㅋ (2) 스텀프타운 17:51 321
669441  근데 4기 배치된건 한달 전쯤인데 (2) 토틋넘 17:51 141
669440  자유한국당, 5대 비리 의혹 없는 서훈도 발목 잡아 (1) 인간조건 17:51 217
669439  이렇게 하면 좋겠다. 이낙연 낙마하고, 김상조 강경화 간다. 오케?? (3) 유토렌트 17:49 170
669438  더 늦기전에 전두환 재산 환수 특별법을 만들어야 할텐데요 (2) 꼬리치레 17:45 100
669437  꽃이름이~뭐에요 (6) 이미지첨부 스텀프타운 17:44 229
669436  뿌리가 새누리당 아니랄까봐 (10) 겨울숲 17:42 352
669435  김상조 강경화 처단하기 위하여 봄부터 소쩍새는 총리를 반대했다. (4) 유토렌트 17:42 183
669434  강경화는 진짜 아님 (42) dkasdfw2 17:40 626
669433  박광온 의원 트위터 (5) 토틋넘 17:38 336
669432  박그네의 전략 (1) 병우야감방가… 17:37 279
669431  이제 본심을 내보이기 시작하네요. (15) 그녀와향신료 17:35 606
669430  靑 "사드 4드기 추가반입 시기 새정부 출범 전"(5보) (2) 제이콥스 17:34 384
669429  사드 4기는 4월 26일즈음에서 배치한듯 보이고 (1) 우앙굳굳 17:31 226
669428  강경화 낙마하면 친일파 윤병세랑 가야함. 시대가 이러는데도 시시비비 따질 건가?? (3) 유토렌트 17:31 202
669427  26일 대통령-장관급 오찬 브리핑 (청와대 공식자료) (3) 토틋넘 17:29 302
669426  요즘들어 폰으로 이토하면 광고 납치당하네요.. (8) 재스프리 17:29 162
669425  뭔가 병맛스멜이 스멀스멀 나네요. (2) S플랫 17:25 33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