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 회원게시판 인기 게시물
   

영업, 기술영업 직무에 대해 알고싶습니다.

글쓴이 : 쿠담넘버 날짜 : 2017-04-22 (토) 02:43 조회 : 281
작년 대학원 졸업하고 연구개발직으로만 계속 취업준비 하다가

몇군대 면접도 봤지만 하던 연구랑 맞지 않는곳에 억지로 이력서 끼워맞춘식이라 면접에서 계속 떨어진것 같아요

석사때 했던 연구는 좁은분야의 에너지분야 연구인데, 이걸 계속 이어나가자니 한계가 보이는 것 같아서요(사실 다뤄본 기기가 많이 부족해요, 석사는 저도 테크니션쪽으로 알고있어서 분야가 맞다기 보다는 이런 기기 다뤄봤냐에 초점이 많이 맞춰지는것같은데 그게 제가 부족합니다)

영업쪽으로 방향을 바꿔야 하나 생각도 요즘 많이 듭니다

사실 나이가 31살이여서 더이상 여자친구, 집에서의 압박을 견디기 힘든점도 있네요

어떤 일을 시작함에 있어 굉장히 신중한편이라고 생각이 들어 영업직이 나한테 맞을까하는 것과 나중에 계속 이일을 이어나갈수 있을까 하는 두려움때문에 쉽게 영업쪽으로 방향을 못잡겠어서 조언을 얻고자 글을 써봅니다

영업직, 남에게 물건팔아먹는거 정말 힘들다는 얘기가 많아서 막막하긴 합니다.

지금 알아보는 영업직 종류는 과학기기, 의료기기, 또는 제조품 영업쪽이에요

제약영업은 워낙 소문이 안좋아서 일단 제가 자체적으로 패스했습니다

아는게 많이 없다보니 영업직에 오래 일하신분의 경험이나 조언같은게 듣고싶어서 글 남겨봅니다.
안녕하세요

Nvidia™ 2017-04-22 (토) 03:03
간단하게 생각하면 됩니다.

사람 상대하는게 남들보다 나은편이다. 친화력이 뛰어나다, 언변이 좋다.

뭐 이것들중 단 한가지라도 남들보다 낫다 생각하면 할만합니다.

근데 그게 아니라면 그냥 맘 접으세요


그리고 여담이지만 대학원까지 가셔놓고 영업 간다는건 제보기엔 대학원도 그냥 집안에서 등떠밀려서

그냥 진학한게 아닌가 라는 의심이 드네요. 보통 자기가 원해서 대학원 진학했으면

대학원 재원인만큼 연구직 쪽으로 빠지는게 보편적이니까요. 지금 글쓴이한테 가장 필요한건

기술영업이 어떠냐 질문보다 현재 본인이 대학에서 전공한 과목이 과연 내 적성에 맞는가 부터

스스로에게 질문하는게 더 먼저일듯 합니다. 지금 글쓴이는 자기랑 전공한 과목과 취업시

어디로 들어갈것인가에 대해서 되게 갈팡 질팡하는게 그냥 눈으로 보입니다.



마치 머랄까요 프로그래밍 공부가 재미 있어서 컴공과 들어어간 사람과 그냥 취미로 컴퓨터 하다가

컴공과 들어간 사람은 하늘과 땅차이죠. 특히 후자는 막상 들어가면 취미로 컴퓨터 한것과 실제 공부가

괴리감이 들어서 그냥 꾸역 꾸역 듣게 되죠. 지금 글쓴이가 딱 후자에 해당되는 케이스임
09xz 2017-04-22 (토) 03:42
제약영업은 OTC만 아니면 의료기기 보다는 좋을걸요
   

회원게시판  | 일간댓글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회원게시판 기능수정 및 정치분쟁글 제재안내 (04/09 수정) (32) 이토렌트 04-07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이토렌트 03-20
 [공지] 19대 대선 선거 관련 게시물작성 주의 안내 이토렌트 03-18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9
646528  골때리네요 ㅎㅎ 후보중에 사금융 대출관련 인간도 있네요 ㅋㅋ (3) 마징가zgt 00:30 64
646527  마음을 줬던 여자가 메갈인것같습니다. (5) 이미지첨부 쉔필드 00:30 150
646526  슈퍼주니어 규현, 5월 25일 훈련소 입소 (2) 빈폴 00:27 51
646525  사람은 원래 못한것만 기억하고 잘한거는 기억을 잘못하는걸까요 (1) 골든스테이트 00:27 47
646524  자살한 친구 생각나네요. (1) 안ㄹ혜 00:27 143
646523  지금 토론회에서 기승전통일 얘기하는 이경희 (1) 원자력강아지 00:26 81
646522  군소 후보 토론회가 웃긴 이유 (기회가 단 한번이죠) (5) 김씨5 00:20 201
646521  6~15번 후보는 유세 안 다닙니까? (5) 최대8자 00:20 170
646520  햐 이런 토론에 심상정이 들어갈뻔 했다니 (4) 용엄마 00:20 200
646519  오늘 하루도 수고하셨습니다~~ 조단링 00:18 30
646518  황사는 지나간 모양인데 바람이 땅에서 위로 솟구치는 하루였지요 donn 00:16 49
646517  허경영 나왓어야 꿀잼인데.. (1) 공백처리 00:16 119
646516  안철수 국민의 정부때 의원정수 줄였다는 주장의 허점 (3) 해적좀비 00:15 105
646515  지금 정단정치의 적폐는 공천권이죠.. 그걸 탈피한 민주당을 위너라고 하는이유가 문… 마징가zgt 00:15 68
646514  그 핫도그? 사먹으면 입천장이 븃내요 ㅠㅠ (7) 치이즈뽀또 00:15 124
646513  24일 출시된 오리온 '딸기맛 초코파이 (1) 빈폴 00:14 142
646512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안전 정책(재난 대응 시스템), 그리고 사대강 살리기 공약 (4) 이미지첨부 아기이바 00:13 116
646511  여러분 민주노총을 없애면 일자리가 창출됩니다! (4) 하필왈리 00:12 213
646510  더로그 - 덱스(DeX) 개봉기, 갤럭시S8플러스와 조합은? 스텀프타운 00:11 90
646509  드라마 귓속말 재미있네요. 하얀손™ 00:10 64
646508  김무성계, '유승민 흔들기' 심야 쿠데타 [ 의총 내용 ] (3) MF루이코스타 00:08 329
646507  세상에 서울땅굴을 대선나온 사람이..ㅋㅋㅋㅋㅋ (3) 제로커모 00:08 312
646506  안양1번가 수선 잘하는곳 있나요? (3) 진돗개 00:07 74
646505  대선토론회 가관입니다. ㅋㅋㅋㅋㅋ (3) 꼬리치레 00:06 347
646504  영화 최고의 먹는 장면은.. (1) 표독도사 00:05 222
646503  아이폰 8 내부 구조도 유출 (2) 이미지첨부 스텀프타운 00:05 315
646502  아니 도대체 문재인 구의역 기억 못한다는 헛소문 퍼트리는 인간들 누구에요 (4) 해적좀비 00:04 179
646501  [오늘의 날씨] 2017년 4월 25일 (화요일) (1) 5180 00:04 38
646500  mbc 막장이긴하네요 ㅎㅎ 기타후보들 모아놓고 토론순서배치를 보니 기가 막히네요.ㅎ… (5) 마징가zgt 00:04 216
646499  저는 대선후보 고민많이 했습니다. 이제 굳혔습니다 (4) 공구리님 00:03 196
 1  2  3  4  5  6  7  8  9  10  다음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