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뉴스] 주택가·학교 친박집회는 되고, 대통령 비판 집회는 안 되고? 경찰 '이중잣대' 논란

글쓴이 : 불새 날짜 : 2017-03-21 (화) 13:57 조회 : 293
전체기사: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703211309001&code=940100


주택가·학교 친박집회는 되고, 대통령 비판 집회는 안 되고? 경찰 '이중잣대' 논란

국회 안전행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이재정 의원이 21일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2014~2016년 전국 경찰 집회 금지통고 현황’을 보면 경찰은 지난 3년간 총 561건의 집회금지통고를 했다. 경찰은 이 중 114건(20.3%)을 ‘생활평온침해’나 ‘학교시설주변’을 근거로 들어 집회 금지통고를 했다. 경찰이 집회 금지통고한 사유 중 교통소통(295건) 다음으로 많은 수치다.

‘생활평온침해’와 ‘학교시설주변’은 집회·시위법 8조5항에 명시된 집회 금지통고 사유다. 집시법 8조5항에 따르면 경찰은 ‘다른 사람의 주거지역이나 이와 유사한 장소로서 집회나 시위로 재산 또는 시설에 심각한 피해가 발생하거나 사생활의 평온을 뚜렷하게 해칠 우려가 있는 경우’와 ‘집회 신고 장소가 학교의 주변 지역으로서 집회 또는 시위로 학습권을 뚜렷이 침해할 우려가 있을 때’ 집회 금지 또는 제한 통고를 할 수 있다.

하지만 박 전 대통령이 지난 12일 삼성동 자택으로 거처를 옮긴 뒤 주택밀집 지역인 박 전 대통령 자택 주변에서 각종 집회를 열어 소란을 피우는 박 전 대통령 지지자들에 대해서는 경찰이 다소 관대하게 대응하는 것 아니냐는 주장도 나온다. 박 전 대통령 자택은 아파트와 연립주택들이 빼곡히 들어선 주택가 한가운데 있고 바로 앞에는 삼릉초등학교, 언주중학교가 있기 때문에 기존의 경찰 집회 금지통고 기준대로라면 박 전 대통령 지지자들의 집회 또한 금지통고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반면 이재정 의원실이 경찰청에서 제출받은 집회 금지통고 세부내역을 보면 경찰은 삼성동 자택보다 주택밀집도가 덜한 곳의 집회 신청도 생활평온침해를 이유로 집회 금지통고를 했다.

경찰은 서울 종로구 청운효자동 주민센터 앞에서 열릴 예정이던 한신대 총학생회의 ‘박근혜정부에게 이야기 전달하는 공개질의 기자회견’(2014년5월5일)과 민중총궐기투쟁본부의 ‘경찰살인폭력규탄 및 백남기 농민 쾌유 기원 촛불문화제’(2015년 11월11일)를 모두 ‘생활평온침해를 이유로 금지통고했다. 청운효자동 주민센터는 박 전 대통령의 자택보다 넓은 도로변에 있고, 청와대와는 약 200m 떨어져 있다.

경찰은 또 지난해 9월5일 서울 종로구 국립현대미술관 앞 인도에서 열릴 예정인 전국운수사회서비스노조 서경지부의 ‘단체협약적용 민주노조 탄압, 말살 자행하는 악질용역회사 태가비엠 규탄 투쟁’과 2015년 5월20일 서울 종로구 대림미술관 정문 건너편 인도에서 열릴 예정인 한국노총 한국타워크레인조종사노조경기지부의 ‘건설 노동자 고용안정 및 생존권 쟁취 결의대회’도 생활평온침해를 이유로 들어 집회 금지통고했다. 국립현대미술관 앞과 대림미술관 정문 건너편 모두 박 전 대통령의 삼성동 자택 주변에 비하면 주택밀집지역으로 볼 수 없는 곳이다.

이 외에도 경찰은 ‘학교시설주변’이라는 이유를 들어 청운동 새마을금고에서 출발하는 ‘노동자 책임전가 일방적 구조조정 중단 조선노동조합연대 확대간부결의대회(행진)’(지난해 5월23일), 서울 은평구 하나고 정문 앞 40m 지점에서 열릴 예정이던 ‘입시부정 의혹과 학교폭력의혹 진상규명 집회’(2015년 9월11일) 등의 집회를 금지통고했다.


불새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빙설냥냥 2017-03-21 (화) 14:01
지지는 긍정적이지만

비판은 부정적이라

학생둘에게 좋지 못한 영향 우려?
다크월영 2017-03-21 (화) 16:07
옛부터 이런말이 있지요.
개소리는 똥약입니다.
박빠들은 분신 자살 좀 안하나? 인생 그렇게 낭비하고 살았으면 그만 갈때도 되었는데
   

회원게시판  | 일간댓글순 | 일간조회순 | 주간댓글순 | 주간조회순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안내] 사이트 속도나 이미지 로딩 속도가 느릴 때 안내 이토렌트 03-20 5
 [공지] 19대 대선 선거 관련 게시물작성 주의 안내 이토렌트 03-18 14
 [필독] 회원게시판 이용안내 및 게시물 삭제 안내 이토렌트 06-19 60
630936  Zard(아즈미 사카이) - My Friend cainox 02:15 0 5
630935  책장 두 개 옮기려면 용달 비용 얼마나 할까요? (3) 플로리나 02:10 0 45
630934  오늘보니 소령이네요 -_-; 호날도도도동 02:08 0 33
630933  아무리 생각해도 지금 문재인까는 정도는 정상이 아님 (3) commer 02:06 1 85
630932  감동적인 딴지일보 만평 (2) 스샷첨부 네그레도111 02:04 3 114
630931  이토 올때마다 느끼는건데 (8) Buso 01:52 0 196
630930  GANADA 케이스 써보신분 계신가요? qasdz839 01:49 0 71
630929  아미 박스? 여자는 그럼 임신 박스냐? 문태양 01:48 0 155
630928  파바 쿠폰? (6) 스샷첨부 음악로스팅 01:47 0 146
630927  박근혜 구속되면... (1) 이을용 01:47 1 128
630926  인도 사람들도 아리안족이군요. (4) ditgh 01:46 0 134
630925  전원책 왜 이렇게 웃는지 아오 스샷첨부 baboon 01:46 1 190
630924  떠먹여주는 뉴스 – 2017년 3월 30일 (1) 스샷첨부 아르타타 01:44 0 54
630923  박근혜 구속 소리 질렀다고 초등학생 위협하는 박사모 --- 어린이가 참 대단하네요,… (1) 키보드워리어… 01:42 1 229
630922  보통 반품비는 편도 택배비만 내면되는것 아닌가요? (10) 스샷첨부 칠리백곰 01:38 0 149
630921  일본 노래 좋은 줄 몰랐는데 이 노래는 취향저격이네요 Graciela Susana / ADORO (1) 우비11 01:30 0 102
630920  세월호 생존 남학생 군 복무시 특별 관리 하겠답니다. (11) 스샷첨부 연탄배송은마… 01:26 1 402
630919  박병호 시범경기 맹활약 불구 마이너로.. (3) 스샷첨부 쭈아 01:23 0 291
630918  갓도리 바끄네 결산. (2) 스샷첨부 제이콥스 01:23 3 373
630917  이혼소송 중인 아내에게 온 우편물을 함부로 뜯어본 남편에게 법원이 벌금형을 선고 (1) 스샷첨부 아기이바 01:19 1 279
630916  야구 선수 실제로 보신 적 있으신가요? 사이즈가;;; (8) 웰시고기 01:18 0 353
630915  필리핀 도주 16년 만에 붙잡힌 살해범 '징역 17년' (5) 스샷첨부 아기이바 01:15 1 404
630914  핵심 문빠 43명?? (3) 꼬리치레 01:11 0 298
630913  최순실에 격분해 검찰청 돌진한 포클레인 기사 징역 2년 (4) 스샷첨부 아기이바 01:06 1 417
630912  야근없고, 집가까운 회사 다니는 중입니다. (5) 캐드어트 01:04 1 360
630911  대법 조잡한 지폐복사본 이용 행위, 위조통화 행사죄 아냐 (3) 스샷첨부 아기이바 01:03 0 204
630910  다시 스타리그가 활성화 될까요? (9) 킹즈맨 01:01 1 341
630909  속보 언제쯤 뜰까요? (5) 스샷첨부 하루이나 01:01 0 547
630908  썰전 다 보신 분들은 MBN 판도라도 보세요. 유민아빠 나옵니다. (2) 스샷첨부 아기이바 00:58 1 300
630907  오늘, 그녀의 마법이 풀립니다. 스샷첨부 어깨통증 00:54 1 427
 1  2  3  4  5  6  7  8  9  10  다음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