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과도한 문재인 때리기에 슬 화딱지가 나기 시작하군요

글쓴이 : 쪼아쪼아쪼아 날짜 : 2017-03-20 (월) 18:46 조회 : 544
제 자신은 확고했기땜에
선거 관련 게시물은 패스했습니다

한편으론 민주당 선거인단으로 등록했기에
상대후보에 대해 알아봐야겠다 싶어
여러뉴스에 나온 정책 언변 등을 나름대로 파악하기 시작했구요

그 동안 제가 안희정에게 느낀 호감적인 이미지와는
확연히 달라지기 시작했습니다

" 너무나도 대중이 원하는 바를 (바만?)말한다"

연령별 지역별 세대별 등
그 자체에 기시감을 느꼈습니다

그런 모습을 지켜보며 많이 혼란스러웠고
솔직히 믿을수 없었습니다

이런저런걸 지켜보다 보니
결국 제가 사는 부산 지역에 대한 이해도를 보게 되더군요

오거돈 영입에 대해 " 어떻게 오거돈을 영입할수 있나"
부산 선대위에서 말한 내용을 가지고 " 지역주의 조장"


이걸 두고 적반하장이라고 하죠

아니면 민주당은 더더욱 싫지만 문재인은 그냥 싫고
중년층의 그래도 부산 사람 아이가 라는 동향심 자극하려는지ㅋㅋ

40프로 이상의 투표율이 나왔던 오거돈입니다
이번 국회의원 선거에서 5명의 야당 국회의원을
배출 시켰던 동넵니다


다른 인물들은
부산에 대한 정책이 와닿질 않아요
과거 빨간 깃발만 꽂아도 당선된다는 곳이였지만
지역 경제가 반토막 나는 바람에
그 누구보다도 정권 교체 열망이 강한 동넵니다
(물론 다른곳도 똑같겠지만요)

전국민이 뽑는 선거이고
더불어가 전국정당이라면서

누가 지역감정을 건드리는지 모르겠습니다
전두환 시절 표창장 저도 알고 있었어요
당연히 문재인의 운명을 읽었으니까요

그럼 GH 시절 열심히 해서 훈장 받았고
그 훈장을 떳떳하게 자랑 하는것도 비정상인가요

언론만 보면 문재인은 바보에요 멍청입니다
말도 못해요 대본만 보고 읽는 문근혜입니다

그럼에도 이 모든게 악의적이라 장담하는건
노무현의 친구 문재인이 아닌 문재인의 친구 노무현이라
불리고 싶다던 그의 혜안을 믿고 과거 탄핵시에
부산에 내려가 있던 문재인이 변호을 맏기위해
바로 서울로 올라간 그의 진심을 신뢰하기 때문입니다


이젠 정치공학적인 접근은 넌덜머리가 나네요

아구에로121 2017-03-20 (월) 18:57
이거 실례가 되는 말씀일지 모르겠습니다만
적반화장에서 빵터졌네요 ㅎㅎ
     
       
글쓴이 2017-03-20 (월) 18:58
아이고 제가 오타를 냈군요 지적 감사합니다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