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리뷰]

미드 엑소시스트 시즌1 10화 시즌엔딩 후기(스포有)

 ★★★★☆
글쓴이 : 빈폴 날짜 : 2016-12-27 (화) 03:01 조회 : 1076
The.Exorcist.S01E10.720p.HDTV.x264-SVA.mkv_20161227_022145.850.jpg

악마와 통합된 안젤라(리건)를 심판(?)하러 온 토마스신부는 한방맞고 기절을 하게됩니다.
토마스는 기절을 하게되는데 자아속에 있는 마커스신부와 싸우게 됩니다.

The.Exorcist.S01E10.720p.HDTV.x264-SVA.mkv_20161227_022254.930.jpg

교황암살소식을 듣고 처단하려던 중 마커스사제와 베넷신부는 악마숭배자(?)들에게 잡히게 됩니다.
이놈들이 방해를 하는 중.  (아래와 이어짐)

The.Exorcist.S01E10.720p.HDTV.x264-SVA.mkv_20161227_022413.609.jpg

마커스신부와 베넷신부에게 들어갈 악마가 이 아줌마(웰터스) 몸에 통합이 됨.

The.Exorcist.S01E10.720p.HDTV.x264-SVA.mkv_20161227_022518.825.jpg

토마스는 기절중에 자아와 싸움끝에 깨어나서 확고한 마음으로 구마예식을 다시 진행시킴. 

The.Exorcist.S01E10.720p.HDTV.x264-SVA.mkv_20161227_022547.601.jpg

토마스는 결의에 찬 각오로 안젤라의 구마예식을 강하게 진행을 합니다. 

The.Exorcist.S01E10.720p.HDTV.x264-SVA.mkv_20161227_022624.032.jpg

악마숭배자들의 교황암살계획이 시작되고..

The.Exorcist.S01E10.720p.HDTV.x264-SVA.mkv_20161227_022702.216.jpg

교황의 도심 차량 행진을 합니다.

The.Exorcist.S01E10.720p.HDTV.x264-SVA.mkv_20161227_022729.024.jpg

행진 참가중에 악마2명이 주문을 외우기 시작함.

The.Exorcist.S01E10.720p.HDTV.x264-SVA.mkv_20161227_022806.520.jpg

이놈이 악마의 중간우두머리 같은데..교황 암살시도중에 마커스사제가 목을 기습공격함.

The.Exorcist.S01E10.720p.HDTV.x264-SVA.mkv_20161227_022914.647.jpg

토마스신부는 이렇게 안젤라를 구마예식에 성공을 하게됩니다.

The.Exorcist.S01E10.720p.HDTV.x264-SVA.mkv_20161227_023123.998.jpg

건강을 회복한 캐이시와 캐서린 자매.

The.Exorcist.S01E10.720p.HDTV.x264-SVA.mkv_20161227_023147.654.jpg

안젤라와 랜스(맞나?)도 건강을 회복함.



The.Exorcist.S01E10.720p.HDTV.x264-SVA.mkv_20161227_025141.477.jpg

토마스신부는 마커스사제에게 엑소시스트가 되겟다면 도와달라고 확고한 마음을 보여주게됩니다.


시즌2를 예고하는거겟죠??ㅎㅎㅎ

시즌1엔딩을 너무 화끈하고 스릴러 넘치는 피날레가 됏네요.

넘나 재밌네요.. 벌서부터 시즌2가 기다려지네요.ㅋㅋ




I know that I am intelligent, because I know that I know nothing.

sean87 2016-12-27 (화) 10:34
기대 안하고 봤는데 재미나게 잘 봤어요 ㅎ
심각한변비 2016-12-27 (화) 14:57
바로 지난주에 딱 봤던 미드였는데,  개인적으로는 매우 지루하고 실망스럽게 본 드라마였어요.  한시간반짜리 영화로도 충분히 소화될 법한 내용전개를 길게 늘려서 때운 듯한 각본도 그렇고,  긴장감이 1973년작 오리지널 영화에 미치지 못하는 퇴마식도 그렇고.. 
신파적인 장면들을 부각시켜서 꽤 거슬리더군요.  제 취향에선 많이 벗어난 미드라 좀 아쉬웠습니다. 

전혀 사전정보없이 봤는데 오리지널 영화와 이어지는 걸 알고선 잠깐 기뻣고,  언니가 나오는 장면은 넋놓고 볼 정도로 예뻤고(완전 제 취향!!),  후반에 가서야 지나데이비스 누님이라는 걸 깨닫고 깜짝 놀랐네요.  세월의 무상함이.....
방구싸다똥낌 2016-12-27 (화) 23:02
랜스 자매
hogas 2016-12-29 (목) 00:43
이런 장르의 영화를 좋아하는데, 이 드라마도 참 재밌게 봤습니다.
윗 분처럼 저도 몇화 지나서야 지나 데이비스라는 걸 알았는데, 자연스럽게 나이든 모습이 아니라 성형으로 얼굴이 너무 많이 변한 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그들만의 리그'에서의 지나 데이비스를 생각하면 정말 세월의 무상함을 느낍니다.
오십구키로 2016-12-29 (목) 14:53
옛날 영화에서 나오던 충격적인 장면 같은게 있나요 ? ㄷㄷ

어차피 공포물은 안볼거라 궁금하긴 하네요 ㅠㅠ
   

   
방송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검색된 게시물이 없습니다.
검색은 2천건 단위로 끊어서 검색되오니
계속해서 검색을 원하시면 아래 다음검색 버튼을 눌러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