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이런 제목, 정말 글이 읽고 싶어지나요?

 
글쓴이 : 불한당들의모… 날짜 : 2018-04-17 (화) 15:07 조회 : 2394   


정담에서 댓글이 왕창 달린 글이 있어서 봤습니다.
말리는 사람들의 댓글을 시비로 봤는지 답댓글로 싸우고 있더라고요.
공모전 참가자가 정담에서 키배라니... 
적어도 글쓴 사람이나 글이나 믿고 거르게 되긴 하네요.
불한당들의모…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제이스충 2018-04-17 (화) 15:15
조아라 가는 게 나을듯
     
       
글쓴이 2018-04-17 (화) 15:20
문피아 공모전 참여중인데 남들이 조아라 권해도 본인은 문피아 독자층에 맞춰서 글을 쓰고싶지 않답니다. 그럴 거면 공모전에 왜 냈는지 모르겠는지만요.
우주인K 2018-04-17 (화) 15:18
라노벨 제목 같아 보이네요.
재미있으면 읽을 수는 있겠는데
남에게 추천해줄만한 재목은 아니네요.
그런데 일본도 괜히 그런 제목으로 쓰는게 아니니
흥미 유발은 할 수 있을 것 같네요.
아서스메네실 2018-04-17 (화) 15:21
걍 모지리인 듯 합니다
아리노리 2018-04-17 (화) 15:27
나이층이 제법 높은 문피아에는 어울리지 않네요. 대체역사도 첫 유료 베스트가 6천이 넘는 작품도 있는 곳인데...
테스터기 2018-04-17 (화) 15:40
흔하게 볼수 있는 라노벨 같은 제목이네요....
우선.. 제목만 봐서는 대체 저게 뭐야? 하면서 흥미는 끌수는 있겠네요
(문피아라고 다를꺼 없습.. 이미 별 희안한 제목으로 된거 많이 올라왔으니깐요)
네피르 2018-04-17 (화) 15:58
1, 3번은 확실하게 라노벨 제목 같음
제목 저런 거 보면 내용도 라노벨인 거 같은데 흐음..
진짜 읽을 거 없으면 학생 때 라노벨 봤던 사람으로써 보고 싶기는 한데
지금은 좀 찾아서 보고 싶지는 않네요.
구꼬리 2018-04-17 (화) 16:03
잠도 깰 겸 가서 구경해보고 왔습니다.
뭐. 제목이고 글이고 자기가 쓰고 싶으면 쓰는 거니 그러려니 하겠는데...

'결국 인기를 얻기위해서 트렌드를 고스란히 따라가고 저도 대체역사나 삼국지, 회귀 등등 어느정도 보장된 아이템으로 글을 쓸수도 있겠죠.'

- 대추토마토 님한테 댓글 달아놓은 것. 대추토마토 님은 삼국지 원술전을 쓰고 있음.
- 알고 한 건지, 모르고 한 건지 모르겠지만, 이건 그냥 까는 거나 마찬가지 같네요.

제 개인적인 생각으로 대체 역사나 삼국지는......
시도하는 것 자체가 다른 장르보다 엄청엄청엄청 힘들 것 같은데.
자신감이 차고 넘치시는 분 같음.
     
       
글쓴이 2018-04-17 (화) 16:11
헐... 저는 그 댓글 그냥 넘겼는데 알고보니 더 어이가 없네요.
     
       
s시나공v 2018-04-17 (화) 18:09
저도 동감
오히려 삼국지나 대체역사물이 더 쓰기 힘들다고 봅니다.
작가가 순수하게 만든 세계관이야 내가 한 설정이 이렇다 하면 땡이지만, 삼국지나 대체역사물은 제대로 고증이 안되면 바로 태클 들어오고 독자들 떨어져 나가죠.
     
       
fghdx 2018-04-17 (화) 19:03
오늘 아침에 잠깐 봤는데 글에 집중도 안돼고
소재를 떠나서 누굴 깔만한 필력은 아닌거같았는데요
     
       
호롤롤로롱 2018-04-18 (수) 11:28
저도 삼국지물 보다가 하차한게 한두개가 아닌지라 공감
하차 이유는 대부분 고증이죠
noodles 2018-04-17 (화) 16:11
조아라 보면 그런 사람들이 없는 것 같지는 않더군요.
몽부 2018-04-17 (화) 16:24
제목만 봐서는 [ 조아라 >> 패러디 ] 에 연재 하셔야 할 듯 한데 말입니다.
팩트폭력배 2018-04-17 (화) 16:39
달빠네요 ㅋㅋ
뀨뀨꺅꺅 2018-04-17 (화) 17:54
라노벨계의 나혼자 회귀한 SSS급 재벌
Oneday 2018-04-17 (화) 18:25
솔직히 조아라 기준에서도 저런 제목 지은 소설치고 성공한 건 본적이 없는 듯 하네요. 좀 심하게 말해서 저런 제목 밖에 생각 못한다는 건.. 고스란히 그 한계가 글에 반영된다 생각합니다
     
       
빙수팥 2018-04-17 (화) 19:03
그쵸 결국은 소설 목적이 없다보니 나중에 글이 쓸데없이 길어지거나 혹은 연재중지하겠죠.
처음엔 재밌고 웃기고 쓰겠지만 나중에가면 쓸 내용이 점점 사라지죠.
이거랑 비슷한거 같음 요즘 마루마루에 올라오는 만화들이 대다수가 이세계 얘기거나 판타지쪽이던데
댓글수도 이런쪽이 압도적으로 많지만 한 10화? 15화? 정도 지나가면 안보게되죠.
이득이여 2018-04-17 (화) 19:25
솔직히 대체 뭔내용일지 궁금해지긴 합니다;;
장호노사 2018-04-17 (화) 19:58
궁금해 지기 보다는 '반드시 걸러야 할' 제목으로 보이는 군요.
물거품 2018-04-17 (화) 20:10
모르죠 애초에 작가가 공모전 나왔지만,
수상에는 관심이 없어서 저럴수도 있죠.

왜 표절작품 디스하는 연재글 올리는 것처럼요.

어차피 독자 생각안하고 어그로로 썼을수도 있는거고.
저런거에 일일히 딴지거는 것도 피곤할듯.

차라리 표절로 제재받은 작가가  아무런 문제없이 공모전 참가한게 더 이상하던뎅.
     
       
글쓴이 2018-04-18 (수) 10:33
독자들의 관심을 받고 싶다면서 정담에서 독자들하고 키배를 하고 있으니 웃겨서요. ㅋㅋ
기존 웹소설은 깎아내리면서 자기는 다르다고 우기고 있어서 수상에 관심이 있어보입니다. 이런 유형의 초보 작가를 처음 봐서 신기하기도 합니다.
          
            
물거품 2018-04-18 (수) 10:38
저는 그런 의미보다
굳이 공모전 당선에 도전할 생각이 전무하면
바라는 것이 없으니 자유롭다는 거죠

제가 속사정은 잘 모르겠지만,
작가가 바라는 것이 없으면, 뭔들 못하겠어요.

제목이 좋든 나쁘든 그것도 결국 작가 고유의 영역이니까 그런가 보다 하면 되죠.

표절같은거나 악의적인 어그로만 아니면,
독자가 작가한테 일일히 뭐라고 하는 것도 웃기잖아요.

독자입장에서는 그냥 무관심이 답이에요.
레드아테나 2018-04-17 (화) 23:28
오히려 조아라는 제목어그로 별로 안합니다.
부여풍 2018-04-17 (화) 23:54
작가 취향은 확실히 알겠네요.

작가 닉 외울 필요도 없을 듯.

어차피 제목 보고 대부분 걸러지니.
델링그 2018-04-18 (수) 00:09
제목이 참 중요한데....
사이서이 2018-04-18 (수) 07:47
일본 라노벨 따라하는거 같네요. 개인적으로 극혐
라이프둠칫 2018-04-18 (수) 09:59
매우 혐오스럽네요.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기타]  "나만의 장르소설 Top5" 투표 결과.  (60) 핸젤과그랬대 05-14 66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9-11 19
20146 [일반]  제게 학사신공은 킬링타임용  (1) BHHR 11:07 0 41
20145 [기타]  [질문] 요즘 로맨스판타지가 유행이던데 왜 그런지 아시는 분?  (6) 뒹굴푸우 10:42 0 71
20144 [일반]  학사신공 거품이네요  (8) 묘미 09:52 2 283
20143 [일반]  학사신공 재밌네요  (4) 님미동 08:45 2 169
20142 [추천]  문피아, '쓸 테니까 살려주세요' 추천합니다  (5) 구꼬리 05:14 2 401
20141 [추천]  '피그말리온은 유죄인가' 추천드립니다.  (1) 바람둘 01:58 1 233
20140 [일반]  학사신공 거품이네요 저에겐  (10) gffte 01:48 2 534
20139 [기타]  추천과 댓글이 안달린다고 여기에 글쓴지 며칠이 지났는데...  (1) 배고프다으 04-25 0 308
20138 [기타]  꼭두각시 서커스 명장면  (11) 쿠커솔져 04-25 3 824
20137 [추천]  도게 첫번째글. 재미있게 보았던 일상물 비슷한 몇작품 추천드립니다  (8) 퀘스겔렌 04-25 3 630
20136 [기타]  개연성에 대해 어떡해 생각하세요  (31) fghdx 04-25 1 612
20135 [일반]  기환무협의 원조격 촉산검협전 한국 번역책 "촉산객" 생각이 나네요..  (4) 듀포른 04-25 0 336
20134 [일반]  학사신공 추천하는 사람을 조선족으로 몰아가는 몰상식한 사람이 있습니다.  (24) 사과임금 04-25 9 820
20133 [일반]  학사신공 에 비해서 마녀사용설명서는 제 취향이 아닌듯..  (4) 듀포른 04-25 0 415
20132 [일반]  요즘 스포츠 소설을 주로 읽고 있는데 전개 방식이 짜증나네요...  (2) 대왕고래 04-25 0 395
20131 [기타]  학사신공이 화제가 되는 이유?  (11) 아침에바나나 04-25 6 1115
20130 [정보]  사기史記 올재 클래식스 26차 시리즈  (1) fourplay 04-25 1 290
20129 [일반]  학사신공 좀 애매한듯  (17) gfbjk 04-25 1 785
20128 [기타]  무림숙수 셰프되다라는 소설 리디에서 보신 분  (1) 바람의명 04-25 0 270
20127 [리뷰]  태존비록 갈수록 재밌네요  (6) 토키토키요 04-25 0 602
20126 [추천]  만화 추천 하나 합니다  (14) 스샷첨부 둥둥뱃놀이 04-25 4 1290
20125 [리뷰]  어제자 템빨 최근화를 읽고  (5) 겜판소아니아 04-25 3 1120
20124 [리뷰]  김지영을 읽다ㅡ스포주의  (9) 공숲 04-25 2 652
20123 [기타]  학사신공을 리디북스에서  (2) 움냐리 04-24 1 885
20122 [자작]  공모전 일반연재전환 선작100 달성 했습니다ㅜ  (1) 우승 04-24 2 309
20121 [기타]  대한항공 딸님들이 갑질물 쓰면 대박날꺼같아요  (9) 미미지키 04-24 2 961
20120 [정보]  학사신공 원서로 보는 중인데...  (17) 무명암 04-24 2 1322
20119 [일반]  안녕하세요. 공모전 홍보하러 왔습니다.  (9) Kite 04-24 3 469
20118 [일반]  현대판타지의 가장 큰 판타지는....귀여운 여동생이다  (21) 마누 04-24 0 1104
20117 [일반]  삼국지 대체역사물이 재미없는 이유..(개인적으로)  (11) 물거품 04-24 0 1098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