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일반]

기존 유료 버리고 참여한 작가가 문성 말고 한 명 더 있죠.

 
글쓴이 : 물파마 날짜 : 2018-04-16 (월) 20:42 조회 : 3560   
제가 이거 공모전 형평성으로 불타오를 때 지적했었죠

다원. - 강남 정령사 

강남 정령사 꽤 잘 팔렸던 거 같은데 공모전이 엄청 욕심났나 봅니다
지금 전설의 왕 이라는 소설로 꽤 상위권에서 공모전 연재하고 있네요
물파마님이 작성하신 다른 글

테스터기 2018-04-16 (월) 22:20
돈때문에 글 적는건데.. 그럴수도 있는거죠...
독자입자에서 욕하는것도 이해가고.. 작가입장도 이해감..
잘해서 상금 타면 돈이 얼만데요;;;
     
       
변화 2018-04-16 (월) 22:26
돈때문에 독자 버리면, 독자도 버리는게 당연

그래도 좋다고 계속 보는 독자나 끌어안고 가야겠죠.
     
       
핸젤과그랬대 2018-04-17 (화) 11:24
그럴수 없는데요.
기존 유료연재작을 꾸준히 연재하면서 동시연재하면 모를까. 구매자가 천명이 넘는 작품을 그냥 딜레이 시키면서 공모전 뛰는건 기본이 안 된 자세죠. 무책임한 겁니다. 상금이 욕심나면 기존 작품을 빠르게 종결시키던지 그냥 중간에 스윽 갈아타는건 양아치죠.
          
            
테스터기 2018-04-17 (화) 13:01
그럴수 있으니깐.. 저렇게 행동하는거죠;;;
물론 양아치 인건 인정함..
그래도 볼사람은 보니깐요...
보니깐 이미 공모전에서도 상위권이라고 되어 있으니.. 답은 나왔죠;;
               
                 
천하나 2018-04-17 (화) 15:33
그렇죠. 저렇게 행동하면 기존 독자들이 철퇴를 내려야 되는데 그런게 없죠.
개돼지 취급하면 버럭해야 되는데 나 개돼지 맞아 이러니 뭐. 저러는 거겠죠.
               
                 
핸젤과그랬대 2018-04-17 (화) 21:17
아뇨. 동시연재 가능여부가 아니라 님이 그럴수도 있다는 말에 대한 반박입니다.
     
       
검은미르 2018-04-17 (화) 11:37
그럴수는 절대없죠
무료야 작가 맘이지만 유료는 일단 돈이 엮여있는데요
          
            
테스터기 2018-04-17 (화) 12:59
그럴수 있으니깐... 공모전 시작한거죠..
걍 그작가꺼 이제부터라도 안보면 됨..
(그래도 볼사람들은 걍 보니깐.. 저런짓 하는거겠죠;;)
               
                 
검은미르 2018-04-18 (수) 11:52
작가 행동이 그럴수 없다는게 아니라
님이 그럴수 있다고 이해하는게 안된다는 겁니다
                    
                      
테스터기 2018-04-18 (수) 17:55
돈 때문에 그런건데.. 이해못할꺼 뭐있어요;;;;
더한것도 하는게 사람인데요..
전 충분히 이해는 감..
거센 2018-04-16 (월) 22:36
아무리 돈 때문이라도.. 유료작품을 보는 독자들을 버리고
딴 작품으로 갈아타는게...;;
천무천신 2018-04-16 (월) 22:52
같이 쓰는 건 상관없지만 갈아타는 건 안될일이죠
피오노 2018-04-16 (월) 23:51
응징을 가하면 됩니다 사슴잡으려다 토끼까지 놓친 이솝우화 이야기를 들려주고싶네요
라로우 2018-04-17 (화) 00:20
상도덕은 지켜야지요.
검은미르 2018-04-17 (화) 01:39
쓰레기죠
무료라면 몇작품을 뒤짚어 엎던 말던 자기 자유인데
유료 작품 연중하면 모조리 환불해주던지 해야지
유자청 2018-04-17 (화) 05:30
무료때는 조금은 좋았던걸로 기억하는데.
유료가서 망했나요?
와 구매수가 뚝뚝 떨어지는게 보이는군요...
근래 연중도 눈에 띄구요 .. 유료독자가 그래도 1000명은 넘는데..
큐르피아 2018-04-17 (화) 06:28
유료 따라가다가 이게 정령사 소설인가 싶어서 그만둔 작품이네요
입벌려힐들어… 2018-04-17 (화) 07:39
이 글 보신 분은 문피아에 항의글 넣어보죠
Ennllee 2018-04-17 (화) 08:29
무슨 노블레스도 아니고 편당결제인 문피아에서 저 짓거리 하면 당연히 까여야죠. 최악이네요.
기므군 2018-04-17 (화) 10:16
1등할자신있었나보지?ㅉ
소마랑 2018-04-17 (화) 11:05
다원작가는 진짜 어떤의미로 대단합니다. 제가 그분 롤 소설 다 사서 읽었었는데, 그 후로는 소재만 특이하고 필력은 전혀 늘지 않으시더라구요... 가장의 책임이 무거우신것 같습니다.
     
       
불한당들의모… 2018-04-17 (화) 13:58
진짜 공장같아요. 전작이랑 동일한 인물 성격, 특징에 매번 반복되는 문장까지...
이이장님 2018-04-17 (화) 13:19
노량진에 이어 강남정령사도 프리런닝에서 접었는데 잘접었다는 생각이 다시 듭니다
sooul 2018-04-19 (목) 13:16
다원을 돈주고보는사람이있구나
졸린다 2018-04-19 (목) 13:43
정책상 일정기간이상 연재 안하면 안되는걸로 알고 있습니다...
dodooda 2018-04-19 (목) 21:04
이야 이걸 다 선동 당하네.
윗 분들 다 가서 강남 정령사 최근 글 보세요. 언제 올라왔나.
작가 옹호하는 건 아닌데, 글 두개 연재한다고 주2편정도 올라오긴 하는데 연중은 아님.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기타]  "나만의 장르소설 Top5" 투표 결과.  (60) 핸젤과그랬대 05-14 66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9-11 19
20132 [정보]  사기史記 올재 클래식스 26차 시리즈  fourplay 14:20 0 92
20131 [일반]  학사신공 좀 애매한듯  (4) gfbjk 13:58 0 205
20130 [기타]  무림숙수 셰프되다라는 소설 리디에서 보신 분  (1) 바람의명 13:11 0 111
20129 [리뷰]  태존비록 갈수록 재밌네요  (3) 토키토키요 13:04 0 230
20128 [자작]  저의 공모전 출품작에 대한 셀프 감평  (2) 취비 11:25 0 225
20127 [추천]  만화 추천 하나 합니다  (8) 스샷첨부 둥둥뱃놀이 08:57 3 688
20126 [리뷰]  어제자 템빨 최근화를 읽고  (4) 겜판소아니아 02:11 2 830
20125 [리뷰]  김지영을 읽다ㅡ스포주의  (9) 공숲 01:00 1 496
20124 [기타]  학사신공을 리디북스에서  (2) 움냐리 04-24 1 766
20123 [자작]  공모전 일반연재전환 선작100 달성 했습니다ㅜ  (1) 우승 04-24 2 266
20122 [기타]  대한항공 딸님들이 갑질물 쓰면 대박날꺼같아요  (6) 미미지키 04-24 0 785
20121 [정보]  학사신공 원서로 보는 중인데...  (13) 무명암 04-24 1 1068
20120 [일반]  안녕하세요. 공모전 홍보하러 왔습니다.  (9) Kite 04-24 3 414
20119 [일반]  현대판타지의 가장 큰 판타지는....귀여운 여동생이다  (20) 마누 04-24 0 958
20118 [일반]  삼국지 대체역사물이 재미없는 이유..(개인적으로)  (11) 물거품 04-24 0 974
20117 [일반]  삼국지 대체역사 감정이입 안되는 것, 징병 등  (3) 그렇지 04-24 0 551
20116 [기타]  글을 쓸때 제목이 정말 중요한것 같습니다  (6) 배고프다으 04-24 2 570
20115 [기타]  다본 사람 리스펙트  (8) 소주에홈런볼 04-24 0 1193
20114 [일반]  삼국지 대체역사 감정이입 안되는 것, 돈  (8) 그렇지 04-24 2 755
20113 [일반]  책제목 찾습니다...  (2) YUDB 04-24 0 222
20112 [리뷰]  회사생활의 방향을 가이드 해주는~~!! 경영학의 아버지 피터드러커의 "프로페셔널의 조건" ★★★★ (4) gimaia 04-24 1 336
20111 [기타]  책 제목을 찾습니다.  (4) 에효힘드넹 04-24 1 366
20110 [정보]  황산으로 영화 찍으러가는 작품제목을 까먹었네요!  (2) 추영 04-24 0 486
20109 [기타]  기적의분식집같은 작품 추천부탁드려요  (7) no1234 04-24 0 808
20108 [일반]  현대 판타지의 흔한 클리셰  (7) 듀포른 04-24 3 1161
20107 [일반]  제일 좋아했던 무협지  (2) 불사이 04-24 0 693
20106 [일반]  삼국지 대체역사 읽으며 감정이입 안되는 것, 탁류와 청류  (7) 그렇지 04-23 0 947
20105 [일반]  독자가 똑똑한 것인가? 쥐인공들이 멍청한 것인가?  (10) 마누 04-23 1 1362
20104 [일반]  튜토-어렵다 27일 완결 예고  (12) 높새mk2 04-23 1 1512
20103 [일반]  학사신공 재밌기는한데  (31) 아나키이 04-23 2 1420
 1  2  3  4  5  6  7  8  9  10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