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 로그인 | 무료회원가입 | 포인트적립방법 및 계급정책 
자동
회원가입 | 아이디 · 비밀번호 찾기
   
[기타]

던전에서 재능얻기

 
글쓴이 : 핖핀 날짜 : 2018-01-11 (목) 21:31 조회 : 1484   
이 글 기억하고 계시나요?

오랜만에 생각나서 다시 읽어봤는데 여전히 재미는 있네요

참 제 취향에 맞고 필력도 좋은 글이었는데...
마지막 전개에서도 절대선 여자애 끌어내리는 부분 카타르시스도 좋고 스토리 전개 진짜 맘에 들었는데..

벌써 5개월 가까이 연중 상태네요... 아니 7개월인가? 중간에 죄송하다고 다시 연재한다고 와서는 한 4화 올리더니 또 잠수..
처음 연중 후에는 구매하지도 않아서 작가가 뭐라고 하 는지도 못 봤지만 참 궁금하네요 요즘은 뭐하고 사나

탑매는  이제 1년 다 돼가나요? 참..

이런 작가들 소식 누구 알고 계신 분 있으신가요?
돌아올 계획은 있을런지..
/

꽃별 2018-01-11 (목) 21:36
아... 재밌게 읽었던 작품이네요. 근데 솔직히 가면갈수록 작가분이 글쓰는게 벅차보여서 뭔가 연중각이 나오긴했었죠 ㅎ....

탑매는 다시 들어가보니 12월달쯤에 공지하나 올린게 있네요. 적어도 올해안에는 할듯?
칼끼 2018-01-11 (목) 21:53
던전서재능얻기는 점점힘겨워하는게 글에서 보였음 ㅋㅋ
akalist 2018-01-11 (목) 22:57
이거는 보면서도 곧 전개막혀서 연중하겟구나 생각이 들던데
경찰청사람 2018-01-11 (목) 23:41
카.페에서 연재하던데요 ㅋ
     
       
wonjoon 2018-01-13 (토) 02:26
안하던데??
          
            
경찰청사람 2018-01-13 (토) 13:42
디른거랑 착각했네요 ㅈㅅ
   

도서게시판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기타]  "나만의 장르소설 Top5" 투표 결과.  (60) 핸젤과그랬대 05-14 66
[공지]  ※ 도서 게시판 이용안내  이토렌트 09-11 19
20136 [일반]  기환무협의 원조격 촉산검협전 한국 번역책 "촉산객" 생각이 나네요..  (1) 듀포른 18:27 0 29
20135 [일반]  학사신공 추천하는 사람을 조선족으로 몰아가는 몰상식한 사람이 있습니다.  (5) 사과임금 18:25 2 73
20134 [일반]  학사신공 에 비해서 마녀사용설명서는 제 취향이 아닌듯..  (1) 듀포른 18:19 0 44
20133 [일반]  요즘 스포츠 소설을 주로 읽고 있는데 전개 방식이 짜증나네요...  대왕고래 18:01 0 76
20132 [기타]  학사신공이 화제가 되는 이유?  (7) 아침에바나나 17:12 5 295
20131 [정보]  사기史記 올재 클래식스 26차 시리즈  (1) fourplay 14:20 1 182
20130 [일반]  학사신공 좀 애매한듯  (17) gfbjk 13:58 0 464
20129 [기타]  무림숙수 셰프되다라는 소설 리디에서 보신 분  (1) 바람의명 13:11 0 174
20128 [리뷰]  태존비록 갈수록 재밌네요  (5) 토키토키요 13:04 0 354
20127 [추천]  만화 추천 하나 합니다  (10) 스샷첨부 둥둥뱃놀이 08:57 3 846
20126 [리뷰]  어제자 템빨 최근화를 읽고  (5) 겜판소아니아 02:11 3 914
20125 [리뷰]  김지영을 읽다ㅡ스포주의  (9) 공숲 01:00 1 551
20124 [기타]  학사신공을 리디북스에서  (2) 움냐리 04-24 1 797
20123 [자작]  공모전 일반연재전환 선작100 달성 했습니다ㅜ  (1) 우승 04-24 2 275
20122 [기타]  대한항공 딸님들이 갑질물 쓰면 대박날꺼같아요  (8) 미미지키 04-24 1 841
20121 [정보]  학사신공 원서로 보는 중인데...  (14) 무명암 04-24 1 1137
20120 [일반]  안녕하세요. 공모전 홍보하러 왔습니다.  (9) Kite 04-24 3 425
20119 [일반]  현대판타지의 가장 큰 판타지는....귀여운 여동생이다  (20) 마누 04-24 0 999
20118 [일반]  삼국지 대체역사물이 재미없는 이유..(개인적으로)  (11) 물거품 04-24 0 1002
20117 [일반]  삼국지 대체역사 감정이입 안되는 것, 징병 등  (3) 그렇지 04-24 0 558
20116 [기타]  글을 쓸때 제목이 정말 중요한것 같습니다  (6) 배고프다으 04-24 2 580
20115 [기타]  다본 사람 리스펙트  (8) 소주에홈런볼 04-24 0 1215
20114 [일반]  삼국지 대체역사 감정이입 안되는 것, 돈  (8) 그렇지 04-24 2 775
20113 [일반]  책제목 찾습니다...  (2) YUDB 04-24 0 225
20112 [리뷰]  회사생활의 방향을 가이드 해주는~~!! 경영학의 아버지 피터드러커의 "프로페셔널의 조건" ★★★★ (4) gimaia 04-24 1 341
20111 [기타]  책 제목을 찾습니다.  (4) 에효힘드넹 04-24 1 366
20110 [정보]  황산으로 영화 찍으러가는 작품제목을 까먹었네요!  (2) 추영 04-24 0 491
20109 [기타]  기적의분식집같은 작품 추천부탁드려요  (7) no1234 04-24 0 823
20108 [일반]  현대 판타지의 흔한 클리셰  (7) 듀포른 04-24 3 1189
20107 [일반]  제일 좋아했던 무협지  (2) 불사이 04-24 0 705
 1  2  3  4  5  6  7  8  9  10  다음